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png

 

2.jpg


  • 익명이 2017.10.01 15:07 (*.162.161.151)
    기자가 사실확인하고 기사를써야지.

    기레기부터 아웃시키자
  • 니들이 짖으니까 사고ㅜ함 2017.10.01 15:36 (*.45.251.161)
    최초유포자는 잘못 인정 안하드만
  • ㅁㄴㅇㄹ 2017.10.01 16:29 (*.215.111.139)
    고소한다고 하니까 바로 태세전환
  • ㅇㅇ 2017.10.02 00:38 (*.120.169.4)
    유포자 반드시 실형 살았으면 좋겠다 그런 놈 년들은 무조건 처벌받아야돼

    실형 살아야지
  • 적시타 2017.10.01 16:47 (*.240.195.120)
    에휴.. 애꿎은 기사님만..
    힘내십쇼
  • 65 2017.10.01 18:29 (*.26.98.148)
    기사님 모욕죄는 고소하세요
  • 끝장내자 2017.10.01 22:44 (*.97.232.251)
    정의구현 해주시길
  • 1 2017.10.02 00:11 (*.238.181.120)
    그냥 넘어가면 그 울화 안 풀림. 인간은 모두가 최고격의 윤리의식을 가질 수 없음. 울화가 맺히기 전에 그 울화를 풀어버려야 함. 정의 뭐 그런 거창한 거 말고 나는 엿먹였으니 너도 엿먹어봐라는 단순한 응보의 감정으로 민사를 진행하길 바람. 민사는 51:49만되어도 이김. 형사랑 다름. 여론, 정황, 흐름 모두 240번 기사에게 유리함. 민사걸면 최소 1천만원은 받을 수 있음. 손가락 잘못놀리면 인실조옷이란 걸 보여줘야 함. 반드시.
  • 때려쳐라기시랑개티즌둘다 2017.10.02 00:28 (*.71.44.216)
    버스 뒷문에 자격증은 반드시 붙여야 하는거 아닌가
    결국 자기 기분 문제로 할 일을 안한다는거네?
    아재 진짜 정신 못차렸네
    걍 운전 때려치지?
    이 일은 글쓴넘도 기사도 부모도 크게 잘못한건 없어.
    하지만 셋 중 젤 큰 책임은 기사본인이다
    지금부터라도 승객 챙긴다니 다행이긴한데
    버스에 대한 불만이 그 동안 쌓이고 쌓여서 이런 일이 생겼다본다
    화과자?ㅋㅋㅋㅋㅋ 웃기고있네.
    저 사람이 욕먹을 짓을 안한건아냐
    용서안하고 ㅈㄹ이고 애초에 글쓴이는 처벌 받을 근거도 없어. 허위사실유포 안되 저런건
    내말은
    기사 아직 정신 못차릿다.
  • 생각은하고사니? 2017.10.02 00:36 (*.120.169.4)
    뭔 개소리야 애초에 버스기사는 아무런 잘못이 없다

    애가 뛰쳐나간걸 처음에 애엄마가 알고 난리쳤으면 몰라도

    버스 에서 내리고 버스가 도로주행 돌입하고 난 다음에야 울고불고 난리쳤다 상식적으로 생각하면 거기서 버스 서면 어쩌냐? 바로 사고 난다

    버스 안에 승객들이랑 뒤에 오는 차량 탑승객들은 사고 나면 누가 책임지냐? 애엄마가 책임지냐? 누가져? 아무도 안져 버스기사가 책임져야 하는거야

    보험처리 되겠지만 버스 기사는 일단 인사고과에 바로 빨간줄 그이는거야 누가 크게 다치면 혹시 죽거나 하면? 버스 기사 그냥 나가리 되는거야

    애엄마는 사과를 요구하는데 자기가 실수해놓고 뭔 사과를 요구해? 기사가 애엄마가 세 워달라고했을때 세워서 차량 연쇄추돌나봐라

    애엄마가 책임질거 같냐? 버스 기사만 나가리야
  • 머리는장식이아니다. 2017.10.02 00:42 (*.120.169.4)
    대중교통에서 특히 버스에서 누가 내리고 타는건 스스로의 책임이다. 물론 탑승할때의 안전과 하차할때의 안전은 버스 책임이지만

    차문이 열리자 애가 뛰쳐나갔고 정상적으로 차문이 닫히고 버스가 차선변경해서 도로 가운데로 갔을때 애엄마가 그때 알아차렸다고 한다

    이건 팩트야 그러면 누가 잘못일까? 애가 나간걸 몰랐던 애 엄마인가? 아니면 버스 기사의 잘못인가?

    그리고 이미 도로주행중인데 애엄마가 울고 불고 버스 당장 세워라고 난리 치는데 거기서 당장세우면 뒤 따라오는 차량들이 예 예 먼저 스세요 그럴까?

    급정거가 아닌 이상 비상버튼 누르고 잠깐의 시간이 필요해 무조건 급정거를 할수 없어 만약 급정거를 했더라도 차안에 승객들은 버스 급정거 하면 무조건 다친다.

    버스승객 다치면 누가 책임지니? 그리고 차량이 뒤에서 오다가 연쇄추돌나면 버스보험처리가 아니라 버스기사는 법적책임을 ㅈ ㅕ야 하는거야

    그런거 신경쓰이면 택시 타던가 자가용으로 애 태우고 다니던가 왜 버스에서 그짓이야? 자가용에서 그렇게 해도 사고난다.
  • 랜선판사 2017.10.02 10:13 (*.246.69.47)
    본인도 일하기 싫겠지만 가계를 책임진 가장이라 어쩔 수 없이 일하는 거 아닐까

    트라우마를 안고 일하는 사람인데 정신을 못 차렸다는 둥 함부로 끄적거리지 말지

    너 평생 책잡힐 일 하지 않고 살면 좋겠다 자의든 타의든

    자신있게 글쓴 거 보니 이제껏 실수없이 살았겠지?
  • ㅇㅇ 2017.10.02 16:23 (*.170.239.186)
    240번 그 맘충년 애새끼 크면 이새끼처럼 될 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76 외국인 남자를 만나는 이유? 15 2017.10.09
775 미드필더 채경이의 활동량 13 2017.10.09
774 스마트폰 배터리 많이 소모하는 앱 19 2017.10.09
773 밉상 기믹 甲 13 2017.10.09
772 하얀 우희 9 2017.10.09
771 백드롭 시전하다 암바로 마무리 15 2017.10.09
770 벽제갈비 아들 30 2017.10.09
769 하영에게 압도 당한 초롱이 7 2017.10.09
768 남녀공학의 흔한 장난 19 2017.10.09
767 합방 중 폭행 36 2017.10.09
766 도비탄 사망 의혹 결과 19 2017.10.09
765 홍진영 업스커트 4 2017.10.09
764 냄새9 맛1 21 2017.10.09
763 급했던 서현 4 2017.10.09
762 러시아 소녀들의 패기 44 2017.10.09
761 김생민의 분노 24 2017.10.09
760 썰전 명장면 43 2017.10.09
759 발레하는 성소 16 2017.10.09
758 인도네시아로 벌칙 받으러 간 광수 19 2017.10.09
757 강호동의 위엄 12 2017.10.09
756 예능이 무서웠던 이유 26 2017.10.09
755 24살 송혜교 vs 24살 수지 26 2017.10.09
754 열도의 흡연 구역 39 2017.10.09
753 유독 한국에서 사랑받은 외국 영화 72 2017.10.09
752 국회의원들이 말하는 추석 민심 22 2017.10.09
751 흔한 지각 사유 37 2017.10.09
750 솔직한 강민혁 19 2017.10.09
749 끔찍한 만행 14 2017.10.09
748 결혼식 짧게하고 결혼 생활 오래하라 29 2017.10.09
747 백댄서 시절 경리 5 2017.10.09
746 남자의 본능 17 2017.10.09
745 아사리판 8 2017.10.09
744 16년째 시골 할머니집에 살고 있는 둘째 35 2017.10.09
743 짭연재 크리샤츄 15 2017.10.09
742 줄창 달라지는 철수 37 2017.10.09
741 징맨 몸매 자랑 49 2017.10.09
740 연휴 요약 6 2017.10.09
739 힐링캠프의 저격 27 2017.10.09
738 프리킥 훼이크 6 2017.10.09
737 아이돌 음주운전 역사 9 2017.10.09
Board Pagination Prev 1 ...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