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jpg 사람들이 군대 다녀온줄 모르는 연예인의 독백

2.jpg 사람들이 군대 다녀온줄 모르는 연예인의 독백

3.jpg 사람들이 군대 다녀온줄 모르는 연예인의 독백

4.jpg 사람들이 군대 다녀온줄 모르는 연예인의 독백


5.jpg 사람들이 군대 다녀온줄 모르는 연예인의 독백

6.jpg 사람들이 군대 다녀온줄 모르는 연예인의 독백

7.jpg 사람들이 군대 다녀온줄 모르는 연예인의 독백

  • 2017.10.01 15:08 (*.7.53.228)
    나만 이해 안되나??
  • 1ㅌ23 2017.10.01 15:11 (*.199.79.92)
    행정병들만 이해 가능
  • ㅂㄷ 2017.10.01 15:11 (*.34.170.189)
    행정병인가보지
    컴퓨터 자판 ㅋ 누르고 졸았나보네
  • ㅇㅇ 2017.10.01 15:11 (*.133.155.11)
    키보드자판'ㅋ' 누르고있었다는 뜻인듯
  • 123 2017.10.01 15:13 (*.231.254.38)
    이서진 50이야?
  • 쿠러러러러럭 2017.10.01 17:36 (*.162.227.126)
    거진 50. 47인가 그럴걸
  • aaaa 2017.10.01 15:14 (*.121.36.5)
    30년 전에도 행정반에 컴터 있었나?
  • 2017.10.01 15:16 (*.223.14.223)
    87년이니까 음.... 있지 않았을까요 30년전이면
    아니면 거진 30년 전이면 1990년으로 잡아도
    있지 않았을까...
  • 조심스럽게.. 2017.10.03 11:13 (*.232.135.65)
    87년 입대했던 사람으로써 그당시 민간사회에 컴은 있었어요 카세트테이프 저장장치 쓰는..
    그런데 군에서는 보급도 없었고 필요 없었지요. (있었다해도 쓸데가 없었어요)
    군에서는 오로지 2벌식 타자기에 먹지(빨강,검정) 아니면 손글씨로 모든것을 해결했어요
    이서진은 69년생으로 알고 있는데 30년전이면 고딩때 였을 텐데 어떻게 군대를?..
    아마도 26~7년즈음을 뭉퉁그려 자막처리 했겠네요
  • .. 2017.10.01 15:42 (*.152.22.69)
    워드프로세서.
  • 전역 25년차 2017.10.02 10:34 (*.70.50.243)
    2벌식 타자기가 있었고 제대 1년전쯤에 아래한글 치는 컴퓨터 병사가 입대를 했는데 ㅋㅋ 무지한 중대장이 컴퓨터 병이라고 독방까지 만들어 줬어. 그애는 완전히 개꿀이었지. 아래한글로 뭐 그런거 있잖아 이름표같은거 잔뜩 만들고 5분이면 될거를 한 이틀쯤 작업하고 ㅋㅋㅋ 맨날 처박혀서 하이텔 천리안 통신하고 놀더라고....그래도 그게 뭐지 잘몰라서 그냥 두었어
  • 2017.10.01 15:17 (*.155.189.203)
    이서진 기무사 병 출신 아닌가??
  • zz 2017.10.01 15:56 (*.147.138.235)
    ㅇㅇ 저당시에는 병사들도 어디 작전부대 하사중사들 눈치 안보고 그랬데
  • OMS 2017.10.01 22:13 (*.31.112.69)
    안그래 전두환때나 그랬지

    그리고 기무부대 부사관들이
    어지간한 위관 영관급한테 반말찍찍 했다하지
    뭘 사병 찌끄래기가 무슨 힘이있다고....

    이서진 나이가 71년생이니까 기껏해야 92~3년대 입대고
    문민정부부터 하나회랑 칼대고
    하면서 기무대도 물렁해짐....
  • 123 2017.10.02 13:37 (*.7.54.174)
    쟤네 집안이 어마어마한 집안아님? 한국은행 쪽이랑 연관되있는 금융가에서 유명하다는데 똥별들은 돈에 환장하는 족속이라
  • Z 208 2017.10.01 15:19 (*.166.234.30)
    행정병
  • ㅀㅀㅀ 2017.10.01 18:41 (*.174.221.74)
    87년은 컴퓨터 없지.
    당시 사회에서 컴퓨터를 다루고 능숙하게 일도 할 수 있는 인력은 초고급인 거고
    삼성같은 기업에서도 사업계획서 손으로 글씨쓰던 시절일텐데 육군 행정병이 컴퓨터를 쓴다? 말도 안되지.

    상근병 출신인데 당시 어떻게 일을 했을지 추측할 수 있는 자료가 동대에 있다.
    바로 예비군관리철...!
    순-수 아날로그 방식으로 일일이 대원 1000명을 수기로 작성하고
    훈련기록 및 전출입 기록을 매일 관리한다. ㅋㅋㅋ 요즘도 하나 모르겠지만...
    전기가 들어오지 않을 막장 전시 상황까지 고려해서 아날로그를 유지하는 거였지.
    80년대는 모든 군대의 행정 업무가 이런 식이었을 거다.

    검색해보니 이서진이 71년생에 미국에서 대학 졸업하고 비자 만료 후 한국으로 돌아왔으니
    대충 24살(95년)에서 26살(97년) 쯤 입대했다고 유추할 수 있다.
  • ㅀㅀㅀ 2017.10.01 18:42 (*.174.221.74)
    아 그리고 너무 심각한 오류가 하나 있는데 이서진이 1987년에 만 16살이었어. -..-........................
    애초에 80년대에 군생활 한 사람이 아니잔너...
  • 그래도 재밌었어 ㅋㅋ 2017.10.03 01:28 (*.62.169.239)
    예비군 카드 ㅋㅋㅋㅋㅋㅋ적어도 제가 전역하던 06년까지는 했었죠 하이고 전입 명부에 떴는데 카드 안 보내고 그럼 예전 동대에 전화하고 난리도 아녔어요ㅋㅋㅋ
  • 3311 2017.10.01 20:48 (*.33.165.205)
    이서진 70년생이니까 90~91년 사이에 군대갔다고
    생각하면 될것임.
    26~7년전을 언 30년이라고 표현한것임.
    참고로 컴퓨터 있었다.
  • ㅇㅇ 2017.10.01 21:15 (*.226.207.184)
    91년에 AT 컴퓨터 200만원 했다.
    도스모드에서 워드프로세싱 했다.
    16비트 컴퓨터라서 멀티테스킹 이런거 없음.
    AT컴퓨터 다음이 286컴퓨터 윈도우 3.1 나옴.
    물론 윈도우 3.1은 미국에서는 80년대에 나왔는데 우리나라에 출시된거는 286부터임.
  • ㅇㅇ 2017.10.01 21:48 (*.93.19.245)
    최신 286하드 붙은거에 칼라모니터 차값주고 사줬던거 기억남
  • 그 이전 버전 아니야? 2017.10.02 10:30 (*.97.234.145)
    윈도우3.1 내가 94년도 였나... 486 나올때 첨 본거 같은데.. 286때부터 있었냐?
    그 이전 버전 아니야?
  • 후루루 2017.10.02 15:05 (*.161.190.65)
    - 89년도에 XT가 60~70만대(모노 모니터 포함)로 살수 있었고 AT는 110-120만원대로 기억한다. 91년도에는 386이 200만원대로 구입할수 있었다.
    AT컴퓨터는 CPU를 80286을 채택한 걸 말하고 다음이 80386를 채택한 흔히 386이라고 불리는 컴퓨터였다. 그 다음이 486. 그 이후 인텔에서 586을 안만들고 펜티엄이란 브랜드를 만들었다.
    윈도우 3.0은 90년에 출시한걸로 기억한다.
  • 머래냐 2017.10.03 02:51 (*.238.138.95)
    내가 91학번인데 -_-;;

    대학 입학하니까 과에 컴퓨터 가지고 있는 친구 3명 있었다.

    당시 컴퓨터+프린터 이렇게 해서 대략 200만원 이었어

    요즘 전화기 항상 100만원 안넘기게 가격 비슷하면서 계속 성능 좋아지는거처럼

    컴퓨터 가격은 항상 200 이거 깬게 당시 용산 용팔이들

    그리고 91년에 무슨 386? 미국에서나 구입가능이지 한국에서는 91년에 386 구경도 못했다.
  • 후루루 2017.10.03 07:50 (*.161.190.65)
    형아 친구들이 가지거 있던게 아마 386일거야
    386도 386sx 386dx등으르로 프로세스에 따라 값이 달랐거덩
    나도 93년도에 486dx66 코너 250메가 하드에 hp 컬러프린터해서 280만에 용산서 맞췄지
    저때 486dx66은 최고 사양인지라 왜이리 좋은거 맞추냐고 그랬던 기억난다(뭐 게임용이지만)
    91년도에는 당연히 386은 한국에 있었지 그당시 컴터들 보면 mhz속도도 표기되고 그랬거던 xt가 빨라야 10 at가 21 그랬는데 386은 66부터 해서 터보 키면 더 빨라져 무지 부러워하곤 했어
  • ㄴㅇㅁ 2017.10.02 11:51 (*.87.201.177)
    이서진 96년 제대. 기무사출신
  • ㅇㅇ 2017.10.02 16:04 (*.170.239.186)
    아재들 또 아는 거 얘기 나왔다고 신났네 그래 뭐 이런 거 기억 더듬으면서 댓글 쓰고 해야 치매도 예방되는거고 좋다
  • ㅇㅇ 2017.10.02 20:56 (*.54.162.151)
    ms-dos 시절은 나만 아는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91 대륙 정육점 주인의 패기 15 2017.10.06
490 고무고무 연기 7 2017.10.06
489 올해의 노벨문학상 32 2017.10.06
488 한지민의 볼륨 6 2017.10.06
487 이경규 놀리는 후배의 친화력 23 2017.10.06
486 동생을 주짓수 체육관에 데려온 이유 19 2017.10.06
485 일단 쿵쾅쿵쾅 27 2017.10.06
484 억울한 정준하 51 2017.10.06
483 보기만 해도 욕 나오는 장면 18 2017.10.06
482 심마니가 캔 산삼 31 2017.10.06
481 원로 가수에게 성희롱 당했던 사유리 29 2017.10.06
480 서양에서 앞머리 내리고 스키니진 입으면? 29 2017.10.06
479 연예대상 수상자 클라스 10 2017.10.06
478 응큼한 러시아 처자들 23 2017.10.06
477 뜬금없이 욕처먹은 싼다라박 17 2017.10.06
476 소주믈리에 14 2017.10.06
475 나르샤니까 소화 가능한 티셔츠 13 2017.10.06
474 영업이익 추정 자체가 의미 없는 삼성전자 61 2017.10.06
473 정다래의 유연한 발목 13 2017.10.06
472 친구가 세월호 생존자인데 67 2017.10.06
471 김사랑의 자랑 28 2017.10.06
470 해외 논란중인 나초녀 나초남 55 2017.10.06
469 움찔거리는 수정이 14 2017.10.06
468 정준하의 권유로 노홍철이 몰빵했던 주식 31 2017.10.06
467 존 시나의 유년시절 14 2017.10.06
466 하영이의 책 거치대 8 2017.10.06
465 백화점 본점을 강력하게 비추하는 이유 13 2017.10.06
464 운동 중인 다혜 13 2017.10.06
463 일본 2위 스마트폰 게임사의 마인드 14 2017.10.06
462 역변 중인 패닝 자매 6 2017.10.06
461 서울대 불합격 레전드 30 2017.10.06
460 연예인들의 다이어트 식단 22 2017.10.06
459 선미의 키와 몸무게 10 2017.10.06
458 영국인들이 비와도 우산을 안 쓰는 이유 29 2017.10.06
457 유망주 시절 설현 14 2017.10.06
456 재래시장 안가는 이유 37 2017.10.06
455 바쁜 성소 3 2017.10.06
454 네덜란드 바바리맨 8 2017.10.06
453 쇼핑 카트 타는 크롭녀 16 2017.10.06
452 나이들면 안가게 되는 음식점 46 2017.10.06
Board Pagination Prev 1 ...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