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쓰까밧나 2017.10.01 15:13 (*.211.43.155)
    구아아아악
  • 우웩 2017.10.02 12:30 (*.102.63.208)
    누가 토했냐 ㅅㅂ
  • 2017.10.01 15:13 (*.7.53.228)
    영국인줄..
  • ㅇㅇ 2017.10.01 18:43 (*.82.255.109)
    영국에서 만든 유산슬같이 생겼다
  • ? 2017.10.01 15:13 (*.123.5.121)
    스까...
  • 느그 2017.10.01 15:17 (*.166.234.30)
    스까무밨나
  • 박해일 2017.10.01 15:42 (*.62.190.173)
    부산 37년사는데 처음본다
    더 웃긴건 첫짤 기장군이 아니라 남포동인데
    동네까지 스까뿌네ㅋㅋㅋ
  • This crab is perfect 2017.10.01 19:58 (*.70.52.100)
    ㅋㅋㅋㅋ 다 스까부리네 ㅋㅋㅋㅋ

    부산 22년 살았는데 ㅋㅋㅋ 개토나오네여 저거 첨보기도 하구
  • ㅇㅇ 2017.10.01 21:12 (*.23.118.14)
    저건 적어도 3대가 부산에서 살았는 부산 토박이들이 아는거지 37년 22년 이렇게 살았다고 아는게 아니지
    적어도 서울사람이라고 할려면 3대가 서울서 태어나고 고향이 서울인 사람이 서울사람이라고 할 수 있는것처럼
    죄다 상경해서 애낳고 명절때 지방 내려가는데 그걸 서울사람이라고 할 수 있냐?
  • 선형대수 2017.10.02 12:07 (*.75.30.196)
    뭔 개소리야 부산에서 나고 자라면 부산 사람이고 서울서 나고 자라면 서울사람이지 부심 부릴게 없어서 별 븅신같은 3대부심을 부리네
  • 2017.10.01 15:44 (*.36.141.221)
    토사물이냐 ㅅㅂ
  • 기러기 2017.10.01 15:53 (*.62.215.201)
    보통 찜 이라고 부르던데 어릴때 두번정도 먹어봤음..생각보다 맛있었고..
    저도 기장태어나서 지금은 경주에 있지만 두번 구경해봄..바닷가쪽 어르신들이 마을 잔치때 주로 만들어 드시는거 같음
  • 1111 2017.10.01 16:18 (*.140.216.121)
    먹는거에 경상도는 좀 빠져
  • ㅇㅈ 2017.10.01 16:24 (*.62.203.101)
    갸아악 구와아악
    그만 정신을 잃고 말았습니다
  • 1 2017.10.01 16:35 (*.228.63.146)
    소가 여물 처먹다가 토한것 처럼 생겼다
  • 스까스까 2017.10.01 16:40 (*.39.138.145)
    스까의 완전체....
  • dd 2017.10.01 16:57 (*.151.239.107)
    저게 머야 진짜 ; 때려죽여도 못먹겠다
  • ㅁㅁㅁ 2017.10.01 17:04 (*.121.43.43)
    재작년부터 3개월마다 1번씩 해외여행 다니는데..
    우리나라 음식이 세계적으로 별론것 같긴하더라.. -_ㅠ
    하지만 역시 난 한국인이라 해외가서도 1번정도는 한식집 찾아서 김치찌개에 밥말아먹고 있음..
  • ## 2017.10.01 22:58 (*.108.236.185)
    우리 음식이 세계적으로 두루 인기 끌기 힘들다에 동감.
    난 우리 음식 참 좋아하긴 한데
    지난 3년간 대략 30일 정도 해외 체류하면서 우리 음식 생각 별로 안 났음.
    뭐든 잘 먹는 편이라 그런지 현지 음식에 적응 잘함.
    고로 외국 나가면 한국 음식 생각 별로 안남.
  • ㅇㅇ 2017.10.02 13:22 (*.62.215.204)
    동감 메리트있는 음식은 너무 비싸고
    국밥같은건 꾸준히 먹기에 아주 좋은거같다만 여행음식이라고 하기엔.....
  • 구아아ㅏㅇㄱ 2017.10.01 17:17 (*.70.55.136)
    누렁아~ 밥먹자~
  • 판데모니엄 2017.10.01 17:27 (*.211.14.169)
    비주얼 봐라. 누렁이도 토하겠다.
  • ㅇㅇㅇㅇ 2017.10.01 17:35 (*.149.155.3)
    아놔...웃어버렸다 ㅋㅋㅋㅋㅋ
  • . 2017.10.01 17:32 (*.223.33.237)
    일본여행 가본사람은 알지
    한국은 일본의 열화판
    싸게
    비위생적이게
    맛없게

    김치찌개 맛있다는 인간들ㅈ이해불가
  • ㅌㅌ 2017.10.01 18:47 (*.151.104.95)
    트위터에 애니프사 걸려있게 말하네 한국사람 보통 열화라는 단어 잘 안쓰지 않나?
  • ㅈㄷㅅㅇ 2017.10.01 19:28 (*.111.165.67)
    난 니가 왜사는지 이해불가
  • 2017.10.02 01:04 (*.118.65.42)
    ㅂㅅ인가
    일본은 가봤냐?
  • 2017.10.01 17:34 (*.111.89.32)
    우리집 누렁이도 안먹겠다
  • 누렁이 2017.10.01 17:43 (*.42.169.16)
    주고 얘기해 색햐
  • 돕고사는세상 2017.10.01 18:21 (*.210.33.159)
    ㅋㅋㅋ 내 생각에 누렁이는 맛있게 먹을듯
  • 스까국 왕자 2017.10.01 17:54 (*.164.43.82)
    부산 어디 가면 저걸 보냐?
    좀 작작 주작해라.
  • ㅈㄷ 2017.10.01 18:32 (*.71.110.74)
    전라도가 최고지 음식은
  • ㅁㄴㅇㄹ 2017.10.01 19:39 (*.197.147.135)
    미개하다 미개해
    비주얼 보소 ㄷㄷㄷ
  • 17cm 2017.10.01 19:50 (*.55.172.97)
    토나와
  • ㅇㅇ 2017.10.01 20:39 (*.134.36.87)
    부산 32년사는데 본적도 없고 이름도 들어본적도 없다
  • 37상폐남 2017.10.01 21:25 (*.71.44.216)
    시벌 개극혐
    혀내밀고 쳐먹는것도 그렇고
    붓싼 쳐밀어버렸음 좋겠네
    개극혐하는 도시
  • dd 2017.10.02 00:06 (*.252.237.58)
    님은 어디 사실길래 같은나라 같은땅을 극혐하는지 ㅋㅋ 북이세요?
  • 자영업자 2017.10.01 22:57 (*.38.8.136)
    조카장난감 같이 생겻네
    찰흙+레고조각(빨강노랑)
  • 2017.10.01 23:22 (*.111.11.209)
    대구출신에 일땜에 안가본 동네가 없다.
    솔직히 음식 젤 맛나는데가 전라도..남북상관없이 무조건 평타이상은친다. ..
  • ㅁㄴㅇㄹ 2017.10.02 00:11 (*.35.222.27)
    할매들때는 다 그랬다
    그냥 배만 채워도 고맙지
    쓰까묵는다고 해서 다 욕하지 말그레이~
  • nbooooo 2017.10.02 10:07 (*.192.93.1)
    부산출신인데 제사지낼때마다 할머니가 저거 했음
    아무도 안먹는데 했다
  • 2017.10.02 12:12 (*.195.172.153)
    매집찜 외할머니께서 부산분이라 간혹 해주셨는데 맛났었다.
    신세계다 이정도는 아닌데, 왠지 모를 정감가는 맛. 든든하기도 하고
    첨 보는 사람들이 보기엔 별로겠지만
    외할머니 돌아가시고 해주는 사람이 없는데 이거보니 생각나넼ㅋ
  • ㅇㅇ 2017.10.02 13:14 (*.125.118.52)
    부모님 얘기를 들어본 기억에 의하면, 친가 외가 모두 증조부때부터 부산에 어땟고 저쨋고 하는 이야기를 들으니.. 저는 최소 4대째 부산에 사는 사람이겠지요.
    사는 곳은 기장입니다. 살아온지 20년정도 되었네요.
    매집찜.. 한번도 본 적 없는 음식이네요.
    이런걸 보면 한국인의밥상 이라는 프로그램이 참 좋은 것 같습니다.
    나도 몰랐던 내 고향의 토속음식들을 알 수 있게 됨은 물론이거니와, 각 지방마다 특색있는 먹거리로 일상적인 음식을 해먹는 풍경을 담아내어
    해당 지방에 대한 상상의 나래를 펼치게 합니다.
  • 이건 2017.10.02 14:59 (*.135.97.190)
    본가에서 잔치나 집안 어른생신때 어릴때 간혹 보던건데...
    기장이 지금 부산광역시에 편입되어 있지만 내가 어릴때엔 양산에 속해 있던동네다.
    물론 내 고향도 양산이고
    저거 담백하고 깔끔하다.
    간혹 비오고 이럴때 생각나는 음식이지...
  • ㅇㅇ 2017.10.02 15:47 (*.170.239.186)
    부산 음식 얘기인데 꼭 전라도를 끌고 오는 새끼들이 있어 아직도 503쪽에서 니들한테 돈 주는가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24 PC방 황제의 밥상 7 2017.10.12
1023 직업 만족도 최하위 11 2017.10.12
1022 센스 있는 아나운서 9 2017.10.12
1021 남희석의 3년 전 예언 10 2017.10.12
1020 15만원짜리 해물탕 15 2017.10.12
1019 남자 배우의 짓밟힌 자존심 27 2017.10.12
1018 목요일마다 집에 일찍 들어가는 이유 32 2017.10.12
1017 국정원과 십알단의 연결고리 54 2017.10.12
1016 8명의 김정은 14 2017.10.12
1015 소진 이모가 만났던 최악의 나쁜 남자 34 2017.10.12
1014 남북한 일체 시절 79 2017.10.12
1013 10만 칼로리 맘모스 빵 15 2017.10.12
1012 고등학생이 포주 16 2017.10.12
1011 손연재 방송 출연에 쏟아지는 응원 메세지 29 2017.10.12
1010 대학들의 도둑질 31 2017.10.12
1009 아는 형님 축구 문제 27 2017.10.12
1008 마약을 팔기 위해 만들어진 잠수함 16 2017.10.12
1007 아줌마 너무 좋아 7 2017.10.12
1006 7080 강남 풍경 22 2017.10.12
1005 말포이 근황 15 2017.10.12
1004 어버이연합 근황 26 2017.10.12
1003 느낌 있는 설현 12 2017.10.12
1002 22만원짜리 한정식 코스 요리 93 2017.10.12
1001 태연 허리 자랑 7 2017.10.12
1000 미군 험비의 능력 25 2017.10.12
999 둘째 임신한 배용준 마누라 18 2017.10.12
998 서양녀가 평가하는 한국 남자 외모 19 2017.10.12
997 성소의 물리엔진 7 2017.10.12
996 국가가 허용한 갑질 18 2017.10.12
995 이승윤 몸매의 비밀 20 2017.10.12
994 반려견을 처음 만난 날 24 2017.10.12
993 경리 파이팅 6 2017.10.12
992 유럽의 화장실 문화 26 2017.10.12
991 할로윈 복장으로 퇴근하는 소혜 15 2017.10.12
990 여자들이 생각하는 군대의 끔찍한 실상 31 2017.10.12
989 V30 모델의 미모 14 2017.10.12
988 아르헨티나 월드컵 진출 후 라커룸 19 2017.10.12
987 이병헌 이민정 아들 14 2017.10.12
986 비정상회담 중국인 특징 24 2017.10.12
985 입장하는 오하영 4 2017.10.12
Board Pagination Prev 1 ...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 149 Next
/ 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