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슴가슴가 2017.12.01 22:43 (*.121.124.107)
    아..팩폭 오지네. 내 일기 보는것같다.
  • 글쓴이 2017.12.01 22:44 (*.65.173.50)
    코스피 폭락만 기다리고 있다
  • 1코인50만원시절 2코인 소지자 2017.12.01 22:48 (*.151.114.131)
    딱 비트코인 꼬라지네
  • ㅇㅇ 2017.12.01 22:50 (*.93.19.232)
    욕심이 섞이는 순간부터 사리분간이 안된다.
  • 늙병주갤럼 2017.12.01 22:59 (*.53.205.224)
    주식의 정석은 첫번째 '응?' 에서 일단 붙어보고 밀리면 팔고 아니면 홀딩하다가 '너무많이 올랐어' 에서 절반팔고 ' 그렇지 '에서 나머지 정리하는것이다.

    무릅에서 사서 어깨에서 파는 방법으로 제모씨가 사용하던 '최소 저항선을 따라 매매하라' 라는 말과 같다.
  • 비트코인 2017.12.01 23:05 (*.166.234.30)
    비트코인은 새로운 논리 요즘 엄청 쏟아지던데 ㅋㅋㅋ
  • . 2017.12.02 01:11 (*.36.157.16)
    새로운 논리?
    새로운 논리까지는 모르겠고, 그냥 돈을 긁어 담을수 있는
    구멍들은 엄청 많지 ㅋ 시세차익 노리는 사람들이 제일 바보임.ㅋ
  • ㅇㅇㄷ 2017.12.01 23:16 (*.71.44.216)
    구글 투자하고 있는데 엄청 쫄리네 ㅎㅎㅎㅎ
    역시 천달러에서 들어간건 너무 늦은건가 ㅠㅠㅠㅠ
  • 1111 2017.12.02 00:26 (*.231.151.244)
    주식은 오를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지만
    매일 시세 신경쓰면서 인생 허비하는것 같아서 안한다.
  • 정답 2017.12.02 01:27 (*.81.147.24)
    실증 연구에 의하면,
    주식 시세를 자주 확인하는 집단과 가끔 확인하는 집단의 수익률을 비교하면
    놀랍게도 시세를 자주 확인하는 쪽이 훨씬 수익률이 나쁘다고 함.
    소소한 진동에 과민 반응해서 비합리적으로 매매하기 때문이라고 함
    주식 투자를 하더라도 시세만 들여다 보고 있는 건 인생 낭비일 뿐 아니라 수익률에도 안 좋은 거
  • 8755 2017.12.02 02:59 (*.229.158.70)
    장기투자하면 위험(변동성)이 줄지
  • ㅇㅇ 2017.12.02 03:00 (*.55.98.214)
    하나도 안놀라운데 ㅋㅋㅋ
    장기적 안목에서 가치투자를 하는쪽이 버는게 당연한거지.
    분단위, 초단위로 움직이는 그래프를 예측하겠다는 쪽은 정신병자 인거고.
  • 욕망의덩어리 2017.12.02 09:35 (*.114.74.117)
    형들 내가 궁금한게 있어 이제 막 어쩌다가 약간 강제로 주식을 시작하게 됬는데 아는게 하나도 없는 진짜 개초보야
    개초본데도 어떻게든 해야 해서 막 책 좀 읽어보고 찾다가 무료카톡방에를 들어갔어. 근데 나는 그런거에 대한 의심이 많은편이라 두달정도를 '그렇게 좋은 정보면 니네 재산 몰빵해서 돈 벌어야지 그 시간에 이러고 있냐, 그게 안되니 너네도 안전하게 이렇게 유료회원 꼬실려고 하고 있는거 아냐'라는 생각으로 눈팅만 하고 있었는데 그 채팅방에서 가끔 던져주는게 실제로 거의 다 들어맞더라고. 그리고 방장이 나름 시황분석을 해주는데 개초보인 내 입장에서는 그런게 또 그럴듯해. 주식을 좀 배우고 싶은데 어디 누구한테 물어볼데도 없고, 솔직히 책보고 공부하는것도 뭔 소린지도 모르겠고.. 그런게 혹해서 나도 혼자 이렇게 뭣도 모르고 하느니 돈 좀 내고 가입할까 싶은 마음이 들더라는거지.. 그래도 결국 고심 끝에 그런데는 가입안하기로 결심했는데 그런데 유료방은 어떻게 돌아가는지 궁금하더라고. 간간히 던져주는 수익인증보면 꽤 큰돈이 벌리기도 하는 것 같고, 그게 다 조작은 아닌것 같더라. 물론 천명있는데 그 중 몇명은 대박 칠수도 있는거겠지 생각하는데 그 방에 돈 수십씩 내고 가입해서 들어가있는 사람들은 다 돈을 벌까 싶기도 하고.. 그거 유료비만 해도 한달 수억 벌겠던데 이놈들 돈 끌어모으겠다 싶기도 하고.. 그런 궁금증이 있는데 유료카톡방 이런거 어떻게 돌아가는 시스템인지 좀 아는형 있으면 썰 좀 풀어줘~~
  • 전업 2017.12.02 10:43 (*.33.64.26)
    수십개 던지거중에 잘된것들 광고하는거지뭐
    동상 첫번째 생각이 맞어 잘하는사람은 나해먹기도바쁘고 내가가진종목 공개하지도않어 특히 개별주는
    모의계좌 터서 거기 추천해주는거 죄다 사봐 그리고 보면알게되겠지 머 몇개 수익률 꽤나온다해도 나머지가 다까먹어서 마이너스일거야 난 물론 안해봤지만
    실투의 돈의 크기가 자신에게 각인되어지는 강도고 그게 실력으로 비례한다고봐
    내가 생각하는것보다 더오르고 내가 생각하는것보다 더떨어지고
    그런 과정중에 흔히 말하는 탐욕 공포 샤킹 꼬시기 털기 등등 상상초월의 일들이 벌어지지
    가장중요한게 거래량이야 일단 매매가 이루어지는양은 진실이지
  • 지나가다 2017.12.02 10:47 (*.216.125.246)
    정말 좋은 종목이고 장이 아무리 좋아도 1분뒤에 정일이가 미사일 남쪽으로 한방 날리면 손실보게 되는 것처럼 너무 많은 리스크가 잠재되어 있어서 전문가라고 해도 올인을 하지 않는 다고 보면 되고, 종목을 발굴 및 매수한 뒤 그 종목에 투자자들이 최대한 많이 매수에 참여 하도록 하면 가격은 상승하게 되겠지? 그 정보를 유료 회원제로 하면 안정적인 수익 또한 창출이 가능해 지는 거고 추천 종목으로 투자자들이 어느정도 수익을 얻으면 주변사람들에게 알려지면서 회원이 증가하게 되고, 추천 종목이 상승할 확률 또한 높아지는 효과까지 얻게 되므로 주식만으로 생업을 이어가기에 리스크가 큰 전문가들의 안정적인 수입과 투자 수입의 두마리 토끼를 잡는 방법으로 유료 회원제를 운영하는 방법이 자연스럽게 자리 잡게 됬어~ 그런데 전문가들이 조금은 판단이 좋지만 하락장에는 그냥 주식 투자 하지마~
  • 지나가다 2017.12.02 10:51 (*.216.125.246)
    참고로 유료 회원 모집하는 전문가들은 투자자문업 등록이 되어 있는 회사와 연계해서 운영하는 걸꺼야, 그냥 개인이 모집하면 불법임
  • ㅇㅁㅇ 2017.12.02 11:07 (*.61.215.187)
    사기야
    내가 피해자임
  • 2017.12.02 10:03 (*.249.234.189)
    맞아 나도 유료 카페는 어떻게 돌아가는지 궁금함
    한달 수십에서 백만원 내고 들어갈 가치가
    정말 있는지 궁금함

    예전에 주식 무료카페 가입자 1위에서
    문자로 보내던 건 거의 설거지급 종목만 주더라구
    종목 관찰하면 문자오고 얼마 있다 매수 좀 늘다가

    바로 대량으로 매도 하는 것 보고 그럼그렇지 하면서
    탈퇴 했었거든
  • 지나가다 2017.12.02 11:04 (*.216.125.246)
    손실을 보게 될거 같으면 양심 없는 전문가들은 회원들에게 떠 넘기는 방법을 선택할 확률이 높아 질수 밖에 없음,
    전문가들한테 종목 추천을 받기 위해 백단위 회비를 내는건 비효율적이고, 그냥 간단하게 전문가 수익률 보여주는 페이지 지켜보다가 거의 대부분의 전문가들이 수익을 내는 상태가 될때가 투자할 적기 이고, 50% 미만의 전문가만 수익률을 낸다 싶으면 관망하다가 그 이하로 떨어지면 주식을 하지 않는 방법도 괜찮아, 단 스스로 종목을 발굴할수 없는 사람이라면 실력을 갖출때 까지 투자 금액을 용돈 수준으로만 하면서 실력을 키워가며 투자 금액을 늘려 가는걸 추천해
  • 전업 2017.12.02 10:31 (*.33.64.26)
    오늘 내일 아니면 매매못하는거 아니니
    비트코인 상방이 어디까지일지 모르나 상방 하방이 뚜렷해지면 그떄해도 늦지않는다 생각중입니다.
    최초상방찍고 내려오면 다시 그자리가는데 몇년이상 될지도..안전하게 하세요
  • 호중유학생 2017.12.02 20:20 (*.47.119.234)
    2007년경 헬스케어관려주 알아보다가 인바디란걸골라서 투자해놓고 유학감 몰론 사논주식중엔 GS 대우조선해양같은주도껴있엇고 그리고 9년후 인바디는 3000%수익을거뒀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94 레이샤 솜의 무브먼트 9 2017.12.11
1293 버스에서 너무한 음식 36 2017.12.11
1292 극한직업 이재진 매니저 39 2017.12.11
1291 대구 대표 술 안주 뭉티기 52 2017.12.11
1290 역사 교사 이다지 22 2017.12.11
1289 겨울에 내리는 악마 24 2017.12.11
1288 아픈 성소 12 2017.12.11
1287 죽은 거리를 살리려는 젊은 열정 24 2017.12.11
1286 오빠 저랑 결혼할래요? 38 2017.12.11
1285 낯선 곳에서 관광지 쉽게 찾아가는 법 27 2017.12.11
1284 여자친구 축구장 공연 16 2017.12.11
1283 너무하다 싶을 정도로 물가가 높은 지역 48 2017.12.11
1282 대단한 정준하 19 2017.12.11
1281 3년 넘게 기다려준 고마운 여친에게 10 2017.12.11
1280 태연과 장나라의 허리 라인 13 2017.12.11
1279 비 내리는 도쿄의 밤 50 2017.12.11
1278 정형돈의 피니쉬 기술 16 2017.12.11
1277 추억의 라면 28 2017.12.11
1276 본인 이름을 마동석이라고 지은 이유 21 2017.12.11
1275 조조의 마음을 너무 잘 읽었던 사람 59 2017.12.11
1274 유재석이 까이는 이유 4 2017.12.11
1273 스킨스쿠버의 위험성 15 2017.12.11
1272 퇴근길 배현진 26 2017.12.11
1271 펄쩍펄쩍 뛰는 드림캐처 유현 3 2017.12.11
1270 강 청소하는 기계 17 2017.12.11
1269 쥬얼리 정 젊은 시절 23 2017.12.11
1268 네덜란드 애들이 아는 한국 축구 선수 20 2017.12.11
1267 김희철에 대한 댓글 9 2017.12.11
1266 메추리 알을 부화 시켜 보았다 20 2017.12.11
1265 빽가네 집 12 2017.12.11
1264 50세 동안남 28 2017.12.11
1263 연예계 골격 끝판왕 이기우 친형 8 2017.12.11
1262 전 세계 도시 땅값 순위 13 2017.12.11
1261 이정재 정우성이 투자한 비트코인 거래소 12 2017.12.11
1260 한복 착용한 조수애 아나운서 6 2017.12.11
1259 다이소 창업자의 어록 17 2017.12.11
1258 최악의 관우 캐스팅 19 2017.12.11
1257 무한도전 끝나면 일정 없는 조세호 3 2017.12.11
1256 여성에게는 모든 기업이 한샘이다 16 2017.12.11
1255 인기가요 앨리스 소희 6 2017.12.11
Board Pagination Prev 1 ... 128 129 130 131 132 133 134 135 136 137 ... 165 Next
/ 1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