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비트코인 2017.12.01 12:56 (*.166.234.30)
    진짜 대포 나오기 전까지만 해도 공성전 뚫는 거 장난 아니었지 10배 병력 들이부어서 엄청나게 희생해야 성 하나 먹는 거
  • ㅁㅁ 2017.12.01 12:58 (*.121.14.221)
    근데 대포나오고 그에 맞춰 요새도 새롭게 변형됨 높이를 낮추고 성벽뒤에 둔덕을 쌓아서 보강하고 교차사격 가능하게 만들고

    그 산물이 바로 프랑스에서 탄생한 보방식 요새임
  • ㅇㅇ 2017.12.01 14:25 (*.97.38.218)
    맞아 그때 공성전 끝내고 담배 한까치 피면 맛이 끝내주는데
  • ㅁㅅㅁㅅ 2017.12.01 14:32 (*.177.224.211)
    어디 부대였어요? 전 로마 레기온 제3 코호트 소속이었는데
  • 고양이연구소 2017.12.01 16:15 (*.49.102.68)
    재밌나?
  • 먼댕이 2017.12.01 16:39 (*.147.96.130)
    재밌는데?
  • ... 2017.12.01 17:02 (*.211.14.169)
    응. 나도 이거 재밌네.
  • d 2017.12.01 22:02 (*.147.138.235)
    저도잼있는데 썰좀 더풀어주셈
  • 123 2017.12.01 16:25 (*.202.105.43)
    ㅋㅋㅋㅋㅋㅋ자기가 공성전 치뤄본것처럼 말하넼ㅋㅋ
  • ㅁㄴㄴㅇ 2017.12.01 13:17 (*.244.212.27)
    암만 생각해도 수로에 독 타는게 제일 최고임

    고대 중세에도 탄저균 같은거 있으면 그런거 많이 썻을듯?

    공선전 같이 들어갈 수만 없는거면 역시 생화학전이 짱인듯?

    어차피 다 죽일려고 하는건데 ㅋ
  • 보고싶다 2017.12.01 16:59 (*.171.139.3)
    그건 침략시에인거고
    자국 내란같은 경우는 쓸 수가 없지.
  • 나미 2017.12.01 13:19 (*.151.124.59)
    잘나가다가 10번 11번 뭔데...ㅋㅋㅋ
    11번은 어떤건지이해라도 가는데 10번은 무슨원리냐
  • 까르르 2017.12.01 15:57 (*.221.173.116)
    성벽 밑의 땅을 파서, 거기다 돼지를 넣고 불을 붙이는거죠.

    돼지에 기름이 많으니까 화력에 셉니다.

    성벽 기초가 불에 구워져서 약해지기도 하지만, 밑을 파느라 받혀놓은 기둥들이 타버리면 그 위는 자연히 무너지는거죠.
  • 냐하하오오 2017.12.01 20:24 (*.67.55.191)
    1200년대 영국의 존 왕이 마그나카르타 서명 후 이를 복수하려고 군대를 일으킵니다. 그 와중에 존 왕이 직접 로체스터 성을 공격하는데 그 때 사용한 방법입니다. 당시 기록에 따르면 존 왕이 자기 영지 관리인에게 살찐 돼지 40마리를 로체스터 성으로 보내라면서 먹으려는게 아니라 성 공격에 사용할때니 상태 안좋은 놈 보내도 상관없다고 지시했다고 합니다. 아무튼 성벽 밑으로 굴을 파고 돼지들을 몰아넣은 다음에 불을 붙여 성벽을 무너뜨려 로체스터 성을 함락시켰다고 하네요.
  • 나미 2017.12.01 13:23 (*.151.124.59)
    땅굴파고 아래에서부터 무너트리는 방식도 있음
    원소가 공손찬 상대로 써먹었다는데
    연의에서 추가한건지 정사인지는 모르겠다...
  • 여난추 2017.12.01 13:35 (*.198.198.106)
    위에 땅굴 파는 전략있잖소....난독증있는거요...?
  • 나미 2017.12.01 13:42 (*.151.124.59)
    헐 사다리 타기보고 바로 페이지다운으로 내렸는데 짧게있었네 못봤음
  • ㄱㄴㄷㄹ 2017.12.01 13:36 (*.33.180.6)
    비행기로 날아가서 포탄 떨어뜨리면 되지
  • 2017.12.01 14:27 (*.70.26.117)
    투석기로 시체 던져서 유럽에 흑사병이 대 유행
  • 병신들 2017.12.01 14:29 (*.211.175.161)
    UFO 형님들한테 부탁하면 간단한 걸 저렇게 미련하게...ㅉㅉ
  • 돼지도 있는데 2017.12.01 14:58 (*.208.126.8)
    연날려서 사람 침투시키던 방식이 없네
  • ㅇㅇ 2017.12.01 14:59 (*.46.222.110)
    오스만은 왜 몸비들면서 콘스탄티노플 먹을라고 한 특별한 이유가잇음?
  • ㅇㅇㅇ 2017.12.01 15:03 (*.228.64.102)
    콘스탄티노플을 먹으면 흑해와 지중해 연안 오가는 것통제할 수 있고, 기독교제국의 마지막 거점이기도 했고,
  • ㅇㅇㅇ 2017.12.01 15:04 (*.228.64.102)
    마지막 사진 대포는 짜르의 대포, 혹은 대포의 짜르라고도 주르는데 모스크바 크렘린 안에 있음. 워낙 크고 무거워서 실전에 쓴 적이 없던가 한번 썼던가 그렇다함
  • ㅇㅇ 2017.12.01 16:43 (*.54.162.151)
    11번 여리고성 이야기

    고고학 증거가 발견되었지

    성경이야기 진실 증명됨
  • . 2017.12.01 16:47 (*.36.157.16)
    자료 부탁.
    없으면 꺼져 개독아
  • 보고싶다 2017.12.01 17:01 (*.171.139.3)
    공진으로 무너진거겠지.
    나팔에서 나오는 특정 주파수에 공진이 생겨서
    물론 그럴 가능성이 어마어마하게 희박하겠지만
  • 영어는 아니? 2017.12.02 06:50 (*.54.162.151)
    Kathleen M. Kenyon, Digging Up Jericho, London, Ernest Benn, pp. 261–62, 1957.  
    2. Thomas A. Holland, Jericho, The Oxford Encyclopedia of Archaeology in the Near East, Vol. 3, pp. 220–24, ed. Eric. M. Myers, New York, Oxford University Press, p. 223, 1997.  
    3. Bryant G. Wood, Did the Israelites Conquer Jericho?, Biblical Archaeology Review 16(2):44–58, March–April 1990.  
    4. Ernst Sellin and Carl Watzinger, Jericho die Ergebnisse der Ausgrabungen, Osnabrück, Otto Zeller Verlag, p. 58, 1973 (reprint of the 1913 edition).  
    5. The root of the word tahteyha in Joshua 6:5, 20 is tahath, meaning ‘underneath,’ ‘below’ with a reflexive 3rd feminine singular pronominal suffix ha referring back to hômah, ‘wall.’  
    6. Kathleen M. Kenyon, Excavations at Jericho, 3:110, London, British School of Archaeology in Jerusalem, 1981.  
    7. The Hebrew phrase in Joshua 2:15 is beqîr hahômah. Usually qîr means a small wall, but can also indicate the vertical surface of a wall. Brown, Driver and Briggs’ lexicon suggests this for Joshua 2:15 (p. 885), and in this case the preposition be would mean ‘against’(p. 89). Thus, literally, ‘her house [was built] against [the] vertical surface of the [city] wall.’ Return to text. 
    8.  Kenyon, Excavations at Jericho, 3:370. 
  • ㅁㄴㅇ 2017.12.01 17:18 (*.218.157.189)
    증명이라고 지껄였으니 증거 갖고올수있지? 일단 씨부리고 보는 개독새끼 특유의 종특이 발현된건 아니겠지? 증거갖고와봐
  • ㅇㅇ 2017.12.02 06:21 (*.194.111.125)
    아직도 이런 사람이 있네
  • ㅓ아아 2017.12.02 09:01 (*.223.48.182)
    성경은 씹구라 소설책이다 그걸 믿니?
  • ㅇㅅㅇ 2017.12.01 17:39 (*.39.241.65)
    와우 이번 시네마틱 생각난다
  • ㅁㄴㅇㄹ 2017.12.01 18:32 (*.233.135.98)
    와 재밌다 이 자료 ㅋㅋㅋ
  • 레알 2017.12.01 19:07 (*.28.110.120)
    중간에 스파이가 있는거 같아
  • 1234 2017.12.02 01:28 (*.90.51.238)
    18세기말, 19세기 초에 성을 건축한 바보왕도 있었는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882 열도의 중고등학교 졸업식 풍경 21 2017.12.08
881 키보다 훨씬 높은 송판 격파 9 2017.12.08
880 유병재가 어르신들에게 어필하는 방법 14 2017.12.08
879 저돌적인 자전거 17 2017.12.08
878 비버랑 놀더니 정신줄 놓은 윌 스미스 아들 10 2017.12.08
877 교관과 학생 13 2017.12.08
876 84년생 동안 배우 13 2017.12.08
875 스스로 괴물이 되었던 분들 13 2017.12.08
874 발롱도르 호날두 등장씬 13 2017.12.08
873 내 코를 되돌려주세요 23 2017.12.08
872 데뷔 초 듣보 시절 하니 11 2017.12.08
871 이혼할 때 재산 세탁 14 2017.12.08
870 탈탈 털리는 비 10 2017.12.08
869 대학 총장의 발언 14 2017.12.08
868 대륙에서 활동 중인 페이 14 2017.12.08
867 역대 조선 왕들의 질병과 죽음 26 2017.12.08
866 수지 보고 놀란 아이돌 9 2017.12.08
865 집중력을 높혀준다는 산악 조깅 15 2017.12.08
864 2008년 은퇴한 호노카 선생님 근황 19 2017.12.08
863 하루치 옷 싸는 팁 15 2017.12.08
862 미생 강소라 28 2017.12.08
861 천하제일 암산대회 두뇌 풀가동 42 2017.12.08
860 마니아층이 두터운 수드래곤 개그 26 2017.12.08
859 이국종에게 사과한다던 김종대 근황 59 2017.12.08
858 성장하면서 습득하는 성 고정관념 30 2017.12.08
857 손연재 덴마크 썸남 28 2017.12.08
856 페미니즘 vs 페미니즘 27 2017.12.08
855 유시민이 말하는 비트코인 107 2017.12.08
854 LA 초대형 산불 27 2017.12.08
853 가녀린 처자가 이걸 20분만에? 24 2017.12.08
852 양세형 질문에 답하는 시장님 25 2017.12.08
851 매일 거부당하는 남자 42 2017.12.08
850 배우와 걸그룹의 옆모습 차이 21 2017.12.08
849 도살장 가는 도중 낳은 새끼 59 2017.12.08
848 강호동의 생존본능을 일깨운 수지 7 2017.12.08
847 대륙의 가스 대란 12 2017.12.08
846 유아인 사령관 근황 34 2017.12.08
845 세계 곳곳의 이색적인 폐기장 11 2017.12.08
844 03년생 최연소 걸그룹 멤버 21 2017.12.08
843 새벽 3시 자유로를 가로지르는 개 한마리 12 2017.12.08
Board Pagination Prev 1 ... 130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 157 Next
/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