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ㅇㅇ 2018.05.20 00:16 (*.228.83.162)
    우리나라보다 더 눈치보는 나라라서 저런거야 내가 나가사키짬뽕 좋아해서 앎
  • 2018.05.20 00:40 (*.229.81.98)
    그럼 우리도 좀 더 눈치 좀 보면 안 될까?
  • ㅇㄹㄷ 2018.05.20 01:43 (*.175.50.142)
    저게 눈치라면 좋은 눈치 문화임. 본받아야지.
    어떻게해서든 일본을 깍아내리고 까내는 본성은 한국인들 종특이구만 ㅋㅋ
  • 123 2018.05.20 07:30 (*.129.203.54)
    눈치 보는걸 생각을 해봐라 띨빡한 인간들아
    저만치 눈치보고 사는 삶에는 무조건적으로 앞에선 웃고 뒤에서는 인상쓸 수 밖에 없어
    일본이 관음 좋아한다고 하는 것도 눈치보는 것에 연장선이다
    좋은 것만 눈치보면 되지 않느냐는 멍청이는 없었으면 한다
  • 1234 2018.05.20 12:07 (*.215.106.203)
    '눈치'와 '관음' 이라는 프레임에 눈이 멀어 더 중요한 것을 못보는 바보구만.

    자신에 대한 성찰이 없으면, 남을 보며 좀 배워.

    '내려오는 곳'을 눈치보며 피곤하게 올라가지 말고,

    '올라가는 곳'을 눈치보지 않고 올라가면서, 미래계획도 하고 즐거운 과거도 떠올려보고..

    '내려오는 곳'을 눈치보지 않고 올라가는 사람이라면 더러운 유전자 싸놓지 말고 그냥 뒤져.
  • ㄹㅇ 2018.05.20 14:56 (*.148.185.6)
    저 사람들 다 빡대가린가. 내려오는 길로 좀 가줘야 올라가는 길이 덜 붐비지. 융통성 겁나 없네
  • ㅁㅁㅁㅁ 2018.05.20 00:47 (*.158.132.175)
    지금 도쿄에서 유학중인데 에스컬레이터는 질서정연하지만 저런 경우는 흔치 않다
    걍 내려가는 데로 올라가고 올라가는 데로 내려가고 그럼
  • 2018.05.20 00:54 (*.230.92.121)
    일본도 일본홍보사진 당국이 조절하는게 있음
  • das 2018.05.20 01:02 (*.121.70.172)
    우리나라도 저정도는 지키는디??
  • ㅋㅋ 2018.05.20 01:45 (*.175.50.142)
    서울 지하철 몇번만 타보면.. 계단 질서 완전 혼돈(Chaos)임..

    내가 오른쪽으로 올라가는게 맞는건지 왼쪽으로 올라가는게 맞는건지 착각함..

    엘레베이터도 사람이 먼저 내리고 타야하는데 먼저 타려는 사람들도 많고. 지하철 정차시 승객이 먼저 하차해야하고 타야하는데 먼저 들어가서 타려는 새키들도 겁나게많다.

    이게 한국의 현주소임. 선진국??개소리잡쳐라 ㅋㅋ
  • 2018.05.20 02:52 (*.58.63.122)
    사진 보면 쟤네들 왼쪽으로 오르고 왼쪽으로 내려가지?

    대한민국 일제시대부터 개 후드려 쳐 맞으면서 좌측통행하라고 대가리에 박아 넣었는데 어느날 갑자기 선즨국은 우측통행 합니다. ㅇㅈㄹ 하면서 오른쪽으로 다니라고 하면 어느날 한번에 예이! 하고 다 오른쪽 통행으로 바뀔거 같냐?

    정책이 개 좃븅신 같으니 사람들도 개 햇갈리지 씨발거 ㅋ
  • 개꿀 2018.05.20 03:46 (*.36.142.166)
    나도 이 형 말에 동의 ㅋㅋ 90년 생인데 나 입학하고 2학년까지 국민학교 였다가 3학년때 초등학교로 바뀜 그리고 처음에 배울때 좌측통행으로 배웠는데 어느순간 우측통행으로 바뀜 ㅋㅋ 지금이야 몸에 베서 우측통행 하지
  • ㅇㅇ 2018.05.20 16:38 (*.214.150.55)
    그게 벌써 몇년이 지났는데?
    차도 오른쪽으로 다니고 학교에서도 우측통행이라고 가르치고
    계단에도 오른쪽으로 다니라고 다 표시돼있는데 정책을 더 어떻게 만들어야됨?
    걍 귀찮으니까 안지키는게 문제지
  • 돈모아여행좀다녀라 2018.05.20 08:41 (*.38.23.232)
    일본 열댓번 서로 다른 도시 다녔다만
    저 그림은 처음본다.

    그리고 선진국에서 지하철은 주로 돈 없는 사람들이나 타..
    뉴욕 파리 런던 뭔 특별한거 기대마
    대체로 비슷해.
    우리나라는 깨끗하고 오줌냄세는 안나지
  • ㅋㄱㅋ 2018.05.20 01:08 (*.70.58.203)
    이쪽으로 올라가라는말 아님? 깔깔깔
  • ㅇㅇ 2018.05.20 01:29 (*.111.11.203)
    쟤넨 사회 분위기 자체가 조금이라도 엇나가면 개쳐맞으니까 저러는거다 그러니 산업이나 문화나 다 경직되있고 새로운게 안나와 변화에 유연하지도 못하고.. 질서를 잘 지키는건 물론 좋은거지만 쟤네 정도면 정상적이라고 하긴 힘들어보인다
  • 헬반도 2018.05.20 01:51 (*.175.50.142)
    질서조차 없는 중구난방 한국이 그딴소리 지껄일 처지가 아닐텐데 ㅋㅋ
  • 돌고래 2018.05.20 02:16 (*.78.11.98)
    쟤네 사회 분위기 글로 배우신듯 한데요..
    님이 생각하는거 보다 더한 분들입니다.
    실제로 저상태에서 오른쪽으로 올라가도 아무도 딴지 안겁니다.
    그냥 다들 자기 갈 길만 갑니다.

    오사카는 예외.
  • 장나라 2018.05.20 02:12 (*.136.230.171)
    일본 잠깐이라도 다녀오면 한국 오자마자 그 개매너들과 배려따위 없는 모습들에 토악질나오지.
    선진국 맞다. 열폭하지들 말자.
  • 짱나네 2018.05.20 09:26 (*.254.234.204)
    좋은게 좋은건데 극도로 남눈치보고 서로경계하는 문화에서 파생된 순기능을 선진국의 의식이라고 착각하지마
    생각이 있는애들이면 정치가 그꼴이겠냐 도저히 이해못할 사회문제도 많고
  • 같잖은 애국질 2018.05.20 11:58 (*.175.50.64)
    응 열폭^^
  • ㄹㅇ 2018.05.20 12:07 (*.214.174.12)
    같잖다..ㅋ 우리나라도 저정도는 하고 일본도 매번 저러는거 아녀..왕찌질아..
  • 1234 2018.05.20 12:09 (*.215.106.203)
    인천공항에서 공항버스는 항상 창밖으로 먼지땀을 주룩주룩 흘리고 있지..
  • 2018.05.20 04:42 (*.184.125.213)
    이딴거 왜 올랴?
    부러우면 열도가서 살아 시발로마~
  • ㅁㄴㄹㅁㄴㅇㄹ 2018.05.20 21:56 (*.109.224.199)
    한국은 50대이상 노인들이 저런 질서를 지키는것에 대한 개념이 아예없어 그런것을 배우기전에 나라가 너무 급속도로 성장을 해버렸거든 찢어지게 가난했고 돈을 버는것 이외에는 아무런 생각이 없었다 일본의 길거리가 깨끗하고 잘 정돈된 이유도 그런거지 삶의 여유가 있으니까 그것을 그대로 따라 배운 자식들이 30대 우리 나이대 정도고 우리랑 우리 밑에부터는 그래도 조금씩은 질서를 지키는 모습으로 변하고있긴하다
  • 헬조선탈출 2018.05.21 10:44 (*.99.203.130)
    원칙과 효율과의 문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830 범고래의 사냥법 41 2018.06.17
3829 운동으로 키운 어깨 46 2018.06.17
3828 미군이 독도를 폭격한 이유 7 2018.06.17
3827 김세정이 프듀48 후배에게 하는 조언 21 2018.06.17
3826 게임 캐릭터가 직접 게임 배송 14 2018.06.17
3825 장예원 최근 비쥬얼 16 2018.06.17
3824 누린내 안 나는 일본식 양고기의 비법 43 2018.06.17
3823 지효의 탄력 3 2018.06.17
3822 이것이 이란식 리액션 22 2018.06.17
3821 아이스크림 소녀 근황 8 2018.06.17
3820 시장 후보 연설 중 생긴 일 12 2018.06.17
3819 싼다라의 깔끔한 시구 10 2018.06.17
3818 교황의 일침 30 2018.06.17
3817 국대 기 살리려면 아이슬란드와 친선전을 8 2018.06.17
3816 도대체 노무현은 어떤 사람입니까? 54 2018.06.17
3815 월드컵 새 점쟁이 '테이퍼'의 한국 - 스웨덴전 점괘 14 2018.06.17
3814 영혼까지 끌어모은 하라 8 2018.06.17
3813 골 세레머니 레전드 18 2018.06.17
3812 탈모 진행중인 기안84 38 2018.06.17
3811 학점 코르셋 벗기 운동 8 2018.06.17
3810 아들 친구한테 무릎꿇은 임창정 9 2018.06.17
3809 조선시대식 예산 삭감 13 2018.06.17
3808 잔인한 EBS 8 2018.06.17
3807 예린씨 주먹 거기다가 하지마세요 17 2018.06.17
3806 박사모 시위에 등장한 의문의 인물 8 2018.06.17
3805 걸그룹 하체종결녀 20 2018.06.17
3804 전공선택 후회하는 대학생들 27 2018.06.17
3803 지하철 드루이드의 정체 35 2018.06.17
3802 한국인보다 더 한국인처럼 먹는 일본인 25 2018.06.17
3801 청팬츠 류수정 15 2018.06.17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142 Next
/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