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뮤 오리진 2018.04.23 23:16 (*.106.191.30)
    근데 장난 아니고 강호동 진짜 무섭다 한 7~8년 전 촬영장에서 봤는데 카메라 안 돌아가면 무표정한 상태로 주변 막 야리는데 진짜 조폭 포스
  • 글쓴이 2018.04.23 23:34 (*.65.166.29)
    잠정 은퇴 한번 하고 많이 순해졌지
  • ㄴㅇㄹ 2018.04.23 23:44 (*.208.73.146)
    필와 관상쟁이들도 이런 글 안올리던데... 암튼 강호동이 눈을 치뜨고 턱에 덥석부리만 붙이면 바로 제비턱에 고리눈.. 삼국지의 익덕 장비다..
    강호동 턱이 제비턱이지. 장비가 애교 부리는데 어떻게 웃음이 안나오겠냐?
  • ㅇㅇ 2018.04.24 00:24 (*.22.180.87)
    장비가 실제로는 곱상하게 생겼다던데 아닌가요?
  • qew 2018.04.24 05:26 (*.118.171.49)
    남아있는 기록이 워낙 적어서 외모에 대해 딱히 자세하게 남아있는 건 없는데 흔히 떠올리는 삼국지 게임에 나오는 외모는 아니었다는 건 확실해.

    집안 배경도 알려진 건 없는데 평소에 하던 행실로 추측해 보면 쥐뿔도 없는 집안 출신은 아닌 거 같다는 게 중론임.

    나름 학식도 있고 군사 전략에도 능했고 개인적인 무예도 상당했다고 하는데 사람 성품이 좀 지나치게 냉정하다는 문제가 있었음.

    자기가 인정하는 사람에 대해선 모욕을 받아도 참을 만큼 확 굽히고 들어가는데 아닌 사람들한테는 인정사정 안 봐줬음.

    흔히 ㅈㄴ 오만했다고 알려진 관우가 그래도 자기 모자란 거 알고 숙이고 들어오는 사람들은 엄청 잘 대해줬는데 반해 장비는 짤 없었음.

    ㅈㄴ 갈구고 처벌하고 해서 억지로라도 자기 기준에 맞게끔 강제로 끌고가는 타입이라 유비가 저러다 큰일 난다고 몇번이나 경고했을 정도.
  • ㅇㅇ 2018.04.24 02:56 (*.48.182.249)
    장비가 지방 세력이 좀 있는 가문 출신에 서예 도화에 능했다고 하더라. 우락부락 산적 이미지 아니라하던데 정사정보인가? 확인은 안해봄 그렇다함
  • 김이박최 2018.04.24 05:22 (*.170.68.77)
    그렇지않음. 관우도 장비도 평민출신임. 그렇지 않았다면 첫 출전에 받은 마궁수 보궁수라는 평민들이 받던 직책. 어느정도 가문이 있는 사람이었으면 병사의 직책을 받지않고 미관말직이라도 장교직을 받음.
  • 쿠러러러러럭 2018.04.24 08:46 (*.162.227.126)
    장비 출생은 알려진 것 없다가 정설. 평민 출신 일 수도 있고, 여러 말대로 어느 정도 가문일수도 있고.
    그리고 어쨌거나 정사에도 초기부터 유비 관우와는 굳건한 사이였던건 확실한데. 자기 형들이 받는데 그걸 난 안 한다고 뻐팅기는 것도 이상하지

    유비 관우 장비는 상식적으로도 이해가 안가는 관계라.. 관우 장비가 만인지적 인 것은 정사에서도 인정하는 건데..
    그 세명이 동네친구라는 것 부터가 뭔가 상식적이지 않아서....
  • ㅋㅋㅋㅋㅋ 2018.04.23 23:51 (*.178.77.191)
    강호동은 스펙도 스펙인데 말빨이랑 심리전도 존내 강해서 밑구도일때는 골치아프지.
  • 용재 2018.04.24 00:12 (*.198.104.130)
    김c 와이프 완전 현모양처던데ㅡㅡㅡㅡ 왜 이혼을...
  • ㅂㅂ 2018.04.24 10:32 (*.150.123.248)
    바람피는 새끼들이 그런 거 따지는 이성이 있간? 고마운 줄 모르고 늘 지 유리한 대로 좋을 대로 하고 싶으면서 나중에 가서 미안한 척하거나 너도 그러면 안 된다면서 지랄이나 하지.

    자기 생각으론 형 말대로 와이프가 현모양처니까 모르는 척 하겠거니라고 판단 안 하면 다행이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261 광주 민간인 피해 25 new 2018.05.20
4260 예비군 적폐를 뿌리뽑겠다 30 new 2018.05.20
4259 김병현의 임팩트 20 new 2018.05.20
4258 5.18 여대생 시체 33 new 2018.05.20
4257 섹시하나연 8 new 2018.05.20
4256 엄마가 비 맞으면 대머리 된다고 했는대 3 new 2018.05.20
4255 이린이 오프숄더 10 new 2018.05.20
4254 치킨배달원의 감성 30 new 2018.05.20
4253 짜잔유 16 new 2018.05.20
4252 칼로리와 체중 감량의 상관관계 91 new 2018.05.20
4251 유아인 소속사 대표 클라스 22 new 2018.05.20
4250 중국이 미래다 23 new 2018.05.20
4249 소유의 커밍아웃 24 new 2018.05.20
4248 페미 시위가서 염산 테러한다던 남자 8 new 2018.05.20
4247 대학 축제 다니는 수지 21 new 2018.05.20
4246 역대급 궤변 17 new 2018.05.20
4245 김범수 X 에일리 조합을 손에 쥔 작곡가 27 new 2018.05.20
4244 문프께서 다 알아서 해주실 거야 5 new 2018.05.20
4243 한국에서 잘 안 먹히는 헐리우드 영화 장르 61 new 2018.05.20
4242 여성징병제 논란에 대한 일침 39 new 2018.05.20
4241 학교에서 삼겹살 구워먹다가 19 new 2018.05.20
4240 형제의 도시 21 new 2018.05.20
4239 연예가중계가 또 22 new 2018.05.20
4238 타운하우스 자랑 26 new 2018.05.20
4237 김영철과 절교까지 갔었던 이유 15 new 2018.05.20
4236 나도 미투하고 싶어요 30 new 2018.05.20
4235 위기의 배수지 9 new 2018.05.20
4234 재능의 차이를 느껴버린 아이 14 new 2018.05.20
4233 미달이와 의찬이 17 new 2018.05.20
4232 신세대 필수품 16 new 2018.05.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4 Next
/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