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jpg


  • 2018.05.17 00:01 (*.230.229.23)
    기자가 뇌가없는걸로하자

    실제로 교촌 배달비넣고 판매율20퍼이상떨어졌음ㅋ
  • ㅇㅇ 2018.05.17 00:40 (*.7.47.122)
    일주일에 한번씩은 교촌 먹었는데
    그냥 다른 치킨 주문함

    나중에 다른 프랜차이즈들도 배달료 다 붙이게 되면
    그때나 한번 먹을까 생각중
  • 축구는월드컵만 2018.05.17 09:57 (*.187.63.161)
    씨발 우리같이 그냥 지껄이는 소리가 아니라 기사였어?

    저 새끼 머 받아쳐먹었는지 조사해 봐야 될거 같은데
  • 2018.05.17 00:04 (*.29.122.218)
    기자들은 그냥 사실만 써라 ㅄ같이 통찰력도 없는 생각
    피력하려고 애쓰지 말고
  • ㅋㅋㅋㅋ 2018.05.17 00:07 (*.117.239.238)
    어느정도 맞는말이긴 하지. 근데 저게 교촌배달비때문에 쓰여진 기사라면
    교촌이 더 찐따같애보이는거고
  • 999 2018.05.17 00:18 (*.253.240.93)
    난 오히려 반대라고 생각하는데;;; 술값으로 내는 10만원은 그만큼의 가치가 있기 때문에 흔쾌히 낼 수 있는거고, 은행수수료 1000원은 그만큼의 가치가 없다 생각하기 때문에 아까워하는 건데 그걸 동일한 잣대로 액수만 비교하고 있잖아;;; 반대로 치킨배달료는 내가 치킨이 먹고 싶은데 매장까지 가지러가기 귀찮아서 2000원 낼 용의가 있다면 그 값만큼의 가치를 부여할 수 있는 것이고, 아니라면 아까운 거지. 대부분 후자겠지만...
  • 2018.05.17 00:38 (*.29.122.218)
    맞아 단돈 천원이라도 가치가 없으면 아까운거지
    십만원짜리 술은 나한테 그만큼 값어피를 하는거고
    그리고 빌린돈이 공짜돈? ㅄ인가 저거
  • 축구는월드컵만 2018.05.17 09:58 (*.187.63.161)
    듣고보니까 기자가 더 병신처럼 느껴진다

    완전 상병신이네
  • 12 2018.05.17 00:13 (*.120.72.171)
    개인들이 비싸다고 느껴지니까 안사먹는거야
    기자가 뭔데 각자 개인들의 가치기준을 뭐라하는거야?
    향수에 몇십만원씩 쓰는 사람도 있고
    자동차 튜닝에 몇천씩 들이는 사람들도 있어
    본인이 투자하거나 소비하고 싶으면 얼마가 되든
    다른거 아껴서 그곳에 돈을 쓴다.
    그런데 많은 사람들이 그렇게 느끼는거면
    한번 생각해볼 문제 아닌가?
  • ㅇㅇ 2018.05.17 00:47 (*.142.212.79)
    차라리 가격을 올리고 방문고객 할인을 강조했으면 좋지않았을까싶다
    배달료 내는건 공짜였던게 유료가되는거라 부담스럽게 느껴지기도하고 또 뭔가 꼼수부리는거 같은게 확 느껴지니까
  • ㅁㄻ 2018.05.17 00:52 (*.30.59.141)
    빌려주고 못받은 5천원 개 아깝지..
    기자 인성이 보인다.
    여기 저기 구걸 하고 안 갑는 놈인듯.
    그깟 5천원 빌려 달라한주제에.
  • 흠냐 2018.05.17 00:55 (*.9.207.86)
    희대의 개소리네
    내가 내 만족을 위해서 돈 쓰는거와 남한테 빌려준 돈과 같다고 생각하냐 ;;
    별 돌아이를 다봤네
  • 2018.05.17 01:00 (*.18.74.60)
    한쪽은 무료고, 한쪽은 유료의 선택지가 있다면.. 당연히 유료의 선택지를 선택하기엔 아까운 거 아니냐?
    저기 첫번째 예시에서 만약 국민은행이 천원이고, 신한은행이 무료. 둘 ATM 붙어있다면 국민은행에서 일부러 뽑긴 아깝다고들지.
  • 0000 2018.05.17 01:13 (*.186.128.230)
    은행수수료1000원이 가치가 없냐 은행에서 돈찾으려고 통장도장 들고 창구에서 30분 한시간 기다려본적이 없으니까 이상한 소리하네
    설비에는 투자 이익창출이 뒷받침이 안되면 편한 서비스를 누릴 수없는거다 배달도 마찬가지 음식점에서 음식사먹는것도 마찬가지
    치킨2만원이 비싸다고 생각들면 마트가서 닭사다 튀겨먹으면 되는데 원가충 모르는 소리좀 하지말아라 맛,편함,장보는 시간 만드는 시간 뒷정리 하는시간이라는
    서비스가 포함된 가격이라는거 장장대기전에 좀 생각이라는 걸좀해라 뇌는 폼이냐 왜 이가격인지 납득이 안가는 건 자급자족하면되는거다
  • ㅇㅇ 2018.05.17 01:26 (*.32.68.74)
    저 기사 결국에 삭제됐네
  • 1 2018.05.17 02:09 (*.224.83.26)
    교촌한테 뭐 받았네
  • 으아이니 2018.05.17 02:14 (*.111.110.175)
    상품의 가격을 올릴 때는 소비자가 납득할 수 있을만한 이유를 대는게 좋지 않아?

    예를 들어서 예전에 우유 파동이 일어났을 때 모든 커피숍이 일제히 우유 가격 인상으로 인해 커피값을 부득이하게 인상합니다.
    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커피값을 인상시켰어.
    이상하게도 우유가 1g도 안들어가는 아메리카노까지 인상되었지

    그렇다고해서 커피숍 매출이 감소했냐고? 전혀.
    너도나도 그냥 뭐 그럴 수도 있다는 분위기였어.
    물론 우유값이 내려갔다고 해서 커피값이 다시 내려간건 아냐.

    이번 배달료는 난 좀 아쉬운 선택이라고봐
    명분이 없어 명분이
  • ㄴㄷ 2018.05.17 02:18 (*.180.134.252)
    기자가 참 빡대가리네..
    마지막에 공짜란건 없다면서 배달료에 정당성을 부여하는데 예전엔 배달이 공짜였다는 소리냐?
    그 치킨값에 배달료도 포함된 거였지.

    너같은 애를 호구라고 한다.
  • ㅈㄹㄷㅈㄷㄹ 2018.05.17 02:33 (*.35.108.182)
    1. 기자가 그냥 초짜거나 개병신임
    2. 교촌 마케팅부에서 로비
    두가지 중 하나인듯.

    또한 배달업계에서 천원이천원 차이도 소비자는 크게 느껴지는게 당연한데.
    또한 은행ATM기 수수료를 아까워하는 사람이 있을거고 급하면 쓰는 사람이 있는경우고
    다 다른 경우고 보편화 할수 없는 경우를 비교로 가져오는것도 어이가없다

    고로 교촌은 더더욱 안시켜 먹어야겠다 끝
  • ㅇㅇ 2018.05.17 03:19 (*.191.14.197)
    술값하고 인형 뽑기는 내가 쓴 돈이고
    출금수수료랑 빌려준 돈은 삥 뜯긴 거잖아
    뭐 이런 븅신 같은 기자가 다 있어
  • ㅇㅇ 2018.05.17 04:22 (*.203.0.97)
    5천원짜리 양말 얹는거는 그에 상응하는 물질이 있기때문. 배달료 2천원 더 얹는다고 더 빨리 오기를 하나 기존이랑 똑같은데.. 소비자 입장에선 2천원 버리는 기분.
  • ㅇㅇ 2018.05.17 04:41 (*.141.162.166)
    애초에 치킨값 비싸다는 여론 형성된게 2.3년전부터인데, 거기에 배달비까지 받는건 진짜 경영하는 애가 멍청한거지
  • 개꿀 2018.05.17 07:03 (*.36.134.117)
    교촌말고 호식이 간장먹어 닭이 좀 커서 그렇지 먹을만함
  • ㅇㅇ 2018.05.17 07:47 (*.222.254.205)
    무슨 소리임 저게?
  • 기자가 저런 수준이면 나도 기자할래 2018.05.17 08:16 (*.111.2.125)
    멍청한소릴 저렇게 길게써놨네
    은행수수료 1000원 아까운 사람은 술값으로 10만원 쉽게 안쓰고 환승시간 기다리는 사람은 택시 잘 안탄다.
  • 그래도 먹는다 2018.05.17 08:24 (*.114.238.179)
    지금이야 배달료받는다고 안사먹겠지만.. 결국엔 치느님을 예전하고 똑같이 영접할걸?
    우리는 개돼지들이니까 잠깐 발광할뿐 어짜피 다시 예전처럼 돌아가게된다. 담배도 어떻게 됐는지 다들 기억하지?
  • ooOoo 2018.05.17 09:15 (*.242.182.38)
    100만원이건 100원이건 사용 후에 따라오는 효용에 따라서 쓰는거지.. 저런 식이면 비싼 물건은 하나도 못사게?
  • 트럼프 2018.05.17 09:20 (*.45.226.56)
    요즘 가장 쉬은데 기자 아니냐?
  • ㄹㄹㅇㄹ 2018.05.17 09:26 (*.196.100.126)
    맞는말 아닌가 다들 워라밸 최저임금 준수 복지에대해 외치면서 막상 본인 이야기가되면 입싹닦음 경비원 임금 인상을 반대하는 아파트 주민 기사에는 내일아니라고 욕하면서

    배달원에게 공정한 임금을 지불하자는 취지의 배달료 천원은 부당하다고 욕하지?

    본인 임금 인상률에 대해서는 민감하면서 그동안 꽁자라는 인식하에 고혈이 빨리던 배달기사들 임금에는 노관심
  • ㅁㅁㄹㄹ 2018.05.17 10:43 (*.180.134.252)
    배달 기사들 임금에 대해서 말하고 있는게 아니라 치킨 가격이 충분히 비싸다는 소리인데...
    그리고 배달업체 기사는 원래 건당 받는거라 상관없고 알바 고용해서 배달하는 업체는 인건비 상승에 비해 배달료 2천원은 너무 비싸다는 말인데 무슨 소리 하는거야?
  • ㅂㅂ 2018.05.17 22:56 (*.2.252.28)
    배달비가 합리적이라생각하는데 그거아까 우면 본인들이 방문해서 포장해가면된다

    굳이 귀찮으면 다른 업체 배달시키면 되는거고

    결국은 심부름값인데 그거 아까우면 어쩔수없는거지ㅋ
  • asdf 2018.05.17 09:40 (*.205.95.21)
    근데 댓글에서도 보면 알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대체적으로 무형의 가치에 대한 인식수준이 정말 후진국 수준으로 낮음..
    일단 난 뭐 교촌은 원래 안먹긴한다. 그리고 치킨은 대체재가 널려서 뭐 받든가 말든가..
  • 345 2018.05.17 09:46 (*.161.253.130)
    피자집처럼 방문포장할인이나 해.......
  • ㅇㅇ 2018.05.17 10:02 (*.126.193.78)
    배달을 왜 무료라고 생각하지?
    치킨값에는 재료값 외 마진이 있고 거기엔 이미 인건비가 포함되어 있다.
    인건비를 배달료라고 치환해도 무관한거임
    10호닭 도매가 5100원짜리가 1.8 2.0으로 뻥튀기 되는데 그동안 충분한 배달료를 지불하고 먹었다고 할 수 있다.

    장사는 이윤을 남기는게 목적이다.
    만약 정말로 배달료가 무료였다면 수십년간 라이더임금, 배달대행료로 나간 돈은 공익(?)을 위해 허공에 뿌린 돈이란 말인가?
    배달료를 받지 않는 나머지 치킨집들은 드론이 배달을 하는건가?
    그간 닭한마리 팔아도 2천원 남는다고 징징거리던 닭장사들이
    이런식으로 허공에 돈을 뿌려왔는데도 돈이 벌려서 취직안되면 닭집사장이 되는것인가?

    최초에 bbq가 나대던것처럼 수익구조 정상화를 위한 인상이라고 했으면 이렇게까지 문제가 되지도 않았을거임.
    왜? 그냥 안먹으면 되니까.
    어차피 치킨을 대체할 배달음식은 널리고 널렸잖아?
    가격인상의 원인을 배달료 라고 하는건 소비자를 기만하는 행위다.

    댓글보면 어디서 튀어나온 선비들이 또 엣헴거리는데 정신차려라.
  • 1111 2018.05.17 11:31 (*.63.142.220)
    프렌차이즈아닌 일반 치킨집에서 주방장하며 재료비와 제인건비만 따졌을때 일단 순살과 뼈닭같은경우는 일반시장가보다 훨씬 싼가격으로 공급받습니다.
    염지하고 튀김가루쓴다해도 한마리당 엄청많이 쓰지않기때문에 별로들어가지 않습니다
    일반 한국식 닭강정 양념소스는 전문으로 하는업체에서
    말통으로 들어와서 소스또한 쌉니다.
    테이크아웃 박스도 직접 주문제작해서 쌉니다.
    기름도 매일갈지만 전용튀김유라 쌉니다.
    그외 간장소스는 테리야키소스로 끓이면 됩니다 쌉니다 내인건비가 더듭니다.
    치즈퐁듀? 마요네즈와 치즈향?맛 가루 등 썪으면 됩니다.
    쌉니다.

    근데도 남습니다 한마리 14000원기준 배달료무료
    프렌차이즈가 문제인게 위에경영진들이
    박스든 양념이든 이런걸 비싸게 처팔아서 문제
  • 1c23 2018.05.17 20:19 (*.44.254.8)
    개소리 할꺼 없이 안 사쳐먹으면 돼 등신들아

    도미노피자가서 두개 주문하면 왜 주문비 안 빼주냐고 해봐라 븅신아
  • 1c23 2018.05.17 20:19 (*.44.254.8)
    주문비 -> 배달료
  • ㅇㅇ 2018.05.17 10:46 (*.39.146.30)
    맞는말
    다른거에 비해서 치킨 물가가 너무 안오르긴 했음
    20년 전에 비해 치킨 가격은 2배 올랐지만
    다른것들은 평균 3~4배 올랐더라

    치킨 가격을 탓하지 말고
    물가를 못잡는 정부를 탓해야지
    그에 비해 월급은 2배 오름
    거기다 살건 더 많아짐
    그러니 삶이 팍팍하지
  • ㄴㄷ 2018.05.17 14:18 (*.251.219.2)
    ..마트 가봐도 20년전에 비해 닭값 별로 안올랐음.
    걍 닭을 빠르고 저렴하게 대량생산하면서 닭값 자체가 굉장히 싸짐.
  • 1c23 2018.05.17 20:19 (*.44.254.8)
    소득에 비해서 물가 제일 덜 오른게 이명박 때인건 아냐
  • 234 2018.05.17 10:57 (*.133.40.167)
    아니 딴건 모르겠고, 빌려주고 못받은 돈은 당연히 아깝지. 왜 저기 껴.

    기자놈 남한테 돈꾸고서 자기 기준에 소액이면 안갚나보다. 상종 말아야 할 인간이네.
  • 아놔홀 2018.05.17 11:46 (*.223.14.115)
    이런새키도 기자라고 월급받는다 너무 아까운 돈이다
  • 팩트폭격기 2018.05.17 11:53 (*.96.206.130)
    팩트)치킨값 2000원을 올리게 놔두면 된다. 그걸 못하게 정부에서 통제하니까 가맹점들도 고육지책으로 생각해낸 것이다. 장하성 김상조 문재앙급이 치킨값에 관여하는 나라는 문슬람의 나라 헬한민국밖에 없다. 문재인은 내년에 바로 레임덕이다. 그만큼 경제지표들이 아주 개판이다.
  • 나그네 2018.05.17 11:57 (*.170.11.154)
    니 머가리에 개념이나 좀 폭격하길
  • 2018.05.17 12:04 (*.149.33.112)
    원래 없던게 생기니 빡이치는거지 뭔 개소리를 늘어놓고있어
  • ㄷㄷ 2018.05.17 12:39 (*.242.131.169)
    유보가격 모르나 벙신
  • 어쩔수없어 2018.05.17 12:49 (*.84.169.107)
    팩트) 저런 새끼도 기자다
  • 조삼모사 2018.05.17 13:15 (*.4.187.61)
    접근 방식이 잘못된 거지.... 치킨 값을 2000원 올리고 테이크아웃 하면 2000원 할인 해준다고 했으면?
    이렇게 시끄러웠을까? ㅋㅋㅋ
  • 1c23 2018.05.17 20:17 (*.44.254.8)
    ㅇㅇ 그렇게 시끄러웠을껄
    2000원 올린다고 하면 누가 좋아하냐
  • ㅠ루ㅜ우 2018.05.19 00:06 (*.181.192.159)
    나를 위해 쓰는돈과 안써도 되는데 써야 되는 돈은 엄연히 다르지
    또 배달료가 기존에는 포함이다가 갑자기 안받아 왔었다 하면 누가 믿어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736 실수로 여사친과 잤어요 37 new 2018.05.27
4735 대놓고 수지 저격 21 new 2018.05.27
4734 서울역 무인복합기 풍경 18 new 2018.05.27
4733 이경규가 꾸준히 하는 말 18 new 2018.05.27
4732 장수견의 비밀 8 new 2018.05.27
4731 부처님 오신 날 이병헌 이민정 14 new 2018.05.27
4730 김정은이 시찰한 원산 관광지구 13 new 2018.05.27
4729 이승우와 슈팅 연습하는 쏜 17 new 2018.05.27
4728 이시영 선수 시절 체중감량 스토리 8 new 2018.05.27
4727 2017 대학생이 선호하는 기업 35 new 2018.05.27
4726 입체적인 지효 9 new 2018.05.27
4725 변질된 미투 운동 22 new 2018.05.27
4724 앞머리 자르고 후회하는 소진 10 new 2018.05.27
4723 의외로 카페인 함량 1등인 식품 12 new 2018.05.27
4722 백종원의 장사 철학 80 new 2018.05.26
4721 아내와의 스킨십을 거부하는 남편 40 new 2018.05.26
4720 매니저 운동 시키는 김종국 14 new 2018.05.26
4719 의진이가 라면 한개 더 끓이는 이유 20 new 2018.05.26
4718 방탄 국회 8 new 2018.05.26
4717 우희의 노림수 10 new 2018.05.26
4716 버닝 망한 게 마블 때문이라고? 19 new 2018.05.26
4715 연애할 때 얼굴만 보는 한혜진 10 new 2018.05.26
4714 9년만에 다시 만난 고물상 할머니 21 new 2018.05.26
4713 탈룰라 김의성 19 new 2018.05.26
4712 워마드가 또 26 new 2018.05.26
4711 제가 지금 뭘 본 거죠? 12 new 2018.05.26
4710 빵 터진 보나 3 new 2018.05.26
4709 피쉬앤칩스맛 아이스크림 14 new 2018.05.26
4708 음원 차트에 관심이 많은 김영철 4 new 2018.05.26
4707 수의사가 천한 직업인가요? 17 new 2018.05.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9 Next
/ 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