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뿌뽕 2018.06.14 00:00 (*.184.105.25)
    헌법에서 개인의 '자유'가 삭제된 대한민국의 미래 모습이네
  • 11 2018.06.14 00:04 (*.47.107.214)
    시위진압은 노짱이 최고였지... 명바기는 애교수준
  • 가즈아 2018.06.14 00:42 (*.237.86.40)
    ㅈㄹ한다.

    할말하고 대통령 욕할 수 있게 된게 언제부터냐
  • 1234 2018.06.14 02:22 (*.106.6.102)
    영삼이때 부터...
  • 53453 2018.06.14 02:41 (*.229.158.73)
    비정규직이라는 개념을 완성한자가 노무현이란거 알려나
    그때 노동자들 시위가 아마 역대급으로 많았을거다
  • ㅎㅇㅎㅇ 2018.06.14 12:38 (*.157.205.235)
    웃기고 자빠졌네 ㅋㅋㅋ 비정규직 문제는 전두환때가 최고로 심각했는데 무슨 개소리를 하고 자빠졋냐 ㅋㅋㅋㅋ 그리고 김영삼이 IMF 초래해서 직장잃은 국민들 길바닥으로 나왓을때 김대중이 금모아서 기업자금 마련하고 일자리 창출해서 세계역사상 유래없이 빠른 IMF 탈출을 했다. 그때가 끝이야. 뭔 비정규직문제에 노무현이 나와. 이 젖비린내나는 애린새뤼야.
  • 가즈아 2018.06.14 14:24 (*.14.136.100)
    울지말고 천천히 타이핑해 나이처먹은 틀딱 새뤼야
  • 존문가 2018.06.14 15:02 (*.143.75.72)
    알고 싸질러라 내가 당시 진압중대였는데 맞는 말이니까
  • 듀스 2018.06.14 15:05 (*.62.22.29)
    딱 개인경험을 일반화하기 좋은 케이스네ㅋㅋ
  • tlqkfshadk 2018.06.14 18:56 (*.225.228.148)
    너때문에 댓글단다 개소리하지마라 당시 의경 기동대였다 절대 선무력지시 내려진적 단 1번도 없었으며 특히 노인과 여자들이 있는 시위대에게는 진압복 착용도 금지했었다. 시위대가 무기를 들고 달려들때야 비로소 무력진압명령이 겨우 떨어졌다 그게 명박이 정권 바뀌면서 보니 촛불집회에서 물대포 쏘는거 보고 충격먹었다 물대포 그건 진짜 무력진압시위때나 쓰던건데 물대포쏘고 완진하고 개패듯이 패는거 보고 명바기 이 십새기는 안될놈이구나 했다
  • 허참 2018.06.14 23:52 (*.107.103.226)
    폴리스 라인 넘어서면 개패듯이 패서 잡아 넣어야 한다. 일단 밧줄, 쇠파이프, 화염병, 돌맹이 보이면 무조건 폭력시위로 간주하고 해산하고 체포해야 한다.
    물론 법을 지키는 시위는 절대 노터치에 자유를 보장한다. 이런게 나라다..
    경찰이 두드려 맞는 게 나라냐...
  • 가즈아 2018.06.14 00:45 (*.237.86.40)
    본래 투쟁은 치열하다.
    공권력은 공권력의 일을해야겠지만
    투쟁은 삶의 치열함, 내 밥그릇을 지키는 치열함을 보여줘야 한다ㅡ

    다만 서로의 입장을 대변해주고 그것을 대중에게 알려주는 언론들은 어떤것이 정의로운 것인지 생각하고 철저하게 정의의 편에서 말할 수 있어야 한다.

    기계적인 중립이 아닌 정의를 정하고 정의의 편에 서야핸다ㅡ
  • 푸ㅜㅊㅎ 2018.06.14 11:09 (*.223.34.94)
    동화책 삶을 사시는건가..
    정의도 악의 입장에서 보면 반대편 극의다.
    악법도 법이라는 말처럼
    자유민주주의에서는 모든 의견표명이 동등한 가치를 지닌다

    예를 들에 혜화역에서 쿵쿵대는 애들이 마음에 안들어도 위법하지 않으면 욕할 수 없다는 것

    그렇기 때문에 기자와 공인은 항상 기계적으로 중립을 지켜야하고, 그렇지 못하여서 나머지 반대편에서 욕을 먹고 있는거지.

    사진과 신문은 정보 그 자체로 역사가 되야하기 때문에 가치 편향적일 수 없다.
  • ㅇㄴㄹㄴㅇ 2018.06.14 00:48 (*.125.49.93)
    불봐 시발 에휴...
  • 브로콜리 2018.06.14 00:54 (*.112.70.93)
    역시 시민혁명의 나라...
  • 111 2018.06.14 01:26 (*.41.51.113)
    세미웨스턴그립이네 탑스핀 넣을라고
  • ㅂㅂ 2018.06.14 01:29 (*.223.49.178)
    라켓사진이랑 마지막 세번째는 화보네ㅋㅋ지렸다
  • 121212 2018.06.15 19:52 (*.62.165.253)
    제목 불란서... 이쓔나잇대가 느껴지는 위트코드

    보통 바게트국이라고 하던데 ㅋ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233 박지성의 예언 15 new 2018.06.23
4232 차기 민주당 당 대표로 가장 유력한 인물 27 new 2018.06.23
4231 유통기한이 지나도 섭취 가능한 음식 24 new 2018.06.23
4230 정변 중인 아역배우 정다빈 15 new 2018.06.23
4229 수돗물 때문에 난리난 대구 51 new 2018.06.23
4228 쌈디의 일상 18 new 2018.06.23
4227 쌍둥이 자매의 남편 모집 16 new 2018.06.23
4226 골반 실종된 슬기 17 new 2018.06.23
4225 미군 군견의 위엄 16 new 2018.06.23
4224 한남 작아 18 new 2018.06.23
4223 중국인과 독일인의 생각 차이 22 new 2018.06.23
4222 전쟁으로 인간이 망가지는 과정 25 new 2018.06.23
4221 살인 정당방위 15 new 2018.06.23
4220 국지성 폭우가 쏟아지는 순간 9 new 2018.06.23
4219 프랑스 도심의 흔한 풍경 17 new 2018.06.23
4218 태양계 행성에서 인간이 맨몸으로 버틸 수 있는 시간 20 new 2018.06.23
4217 북한 중고등학교 컴퓨터 교육 과정 9 new 2018.06.23
4216 상고 누나 근황 2 new 2018.06.23
4215 미슐랭 가이드 기준 요리 강국 43 new 2018.06.23
4214 설리가 최근 올린 영상 12 new 2018.06.23
4213 자라니가 또 55 new 2018.06.23
4212 건빵 폭발 시킨 은하 10 new 2018.06.23
4211 바다에서 만난 고래 17 new 2018.06.23
4210 손나은 아빠가 쓴다는 컵 5 new 2018.06.23
4209 중화요리 스킬 9 new 2018.06.23
4208 쌩얼 공개한 보미 11 new 2018.06.23
4207 10대 힙합전사들의 간지나는 스웩 34 new 2018.06.23
4206 민경이의 피부톤 12 new 2018.06.23
4205 일본 프로레슬링 퀄리티 16 new 2018.06.23
4204 경리 솔로 컨셉 5 new 2018.06.2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