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2018.07.20 13:44 (*.15.49.166)
    일을 가져다 주면서 욕 안 먹는 상사 되는 게 쉬운 게 아님 ㅋㅋㅋ
  • 123 2018.07.20 14:01 (*.144.213.177)
    이놈의 사람들은 니일 내일 나누기 바쁘고 떠넘기기 바쁘니까 말이야. 큰 틀로 봤을땐 회사를 위한게 맞지만 굳이 우리가 하지 않아도 되는 일은 하면 안됨
    다들 누군가 하겠지하고 방치된 일은 그냥 놔둬야지 굳이 들추지 말아야함
    당연한 거지만 회사를 위한일이긴함
  • ㅇㅇ 2018.07.20 15:35 (*.99.145.87)
    리더의 4가지 유형

    1. 게으르고 똑똑한 리더
    최고. 어느 조직에 가나 환영 받는다.

    2. 부지런하고 똑똑한 리더
    워커홀릭. 성과 1등. 스트레스도 1등.

    3. 게으르고 멍청한 리더
    낙하산. 아무 일도 하지 않는다.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4. 부지런하고 멍청한 리더
    최악. 모든 상황을 최악으로 만든다. 당장 경질해야 한다.
  • 2018.07.20 17:39 (*.149.33.168)
    1번이 어째서 최고임? 똑똑하지만 게으르면 일만 만들어다가 밑에 다 던져줄게 뻔한데 ㅋㅋ
  • 인정? 2018.07.20 18:49 (*.226.208.168)
    사측입장임
  • ㄴㅇㅁㅇ 2018.07.20 19:29 (*.223.14.24)
    1번이 좋은거는 게을르면서 똑똑하기때문에 일을 효율적으로 처리할려는 경향이 높음 그 반대가 4번인거고
  • 도온 2018.07.20 20:25 (*.217.96.251)
    그건 4번 입니다.
  • ㅇㅇ 2018.07.20 22:14 (*.36.149.115)
    나는 내 장교들을 영리하고, 게으르고, 근면하고, 멍청한 네 부류로 나눈다. 대부분은 이 중 두 가지 특성을 가지고 있다. 영리하고 근면한 이들은 고급 참모 역할에 적합하다. 멍청하고 게으른 놈들은 전 세계 군대의 90%를 차지하는데, 이런 놈들은 정해진 일이나 시키면 된다. 영리하고 게으른 녀석들은 어떤 상황이든 대처할 수 있으므로 최고 지휘관으로 좋다. 하지만 멍청하고 근면한 놈들은 위험하므로 신속하게 제거해야 한다!

    한스 폰 젝트가 얘기했다는 명언이지.
    4번이 저 유명한 대한민국 독립유공자 무다구치 렌야 선생부터 해서
    북조선 참모총장 채병덕 장군 등 기라성 같은 인물들이 있음.
  • ㅅㅅ 2018.07.20 23:05 (*.128.227.71)
    1번이 환영받아야 마땅하지만
    헬조선에서는 안통한다
    저새끼 일안한다고 일단 끌어내리기 바쁨
  • 2018.07.20 17:23 (*.136.90.231)
    오.. 나 같으면 그 직원 짤라 버릴라..
  • e3e 2018.07.21 04:54 (*.190.81.253)
    직원중에 제일 조까튼새끼는
    누구는 얼마받고 누구는 얼마받고 조사해서 막 씨부리고 다니는 새끼
    빨리 잘라야함
  • 22 2018.07.21 12:27 (*.169.131.169)
    참 노예근성이 쩌는건지 철저하게 사측이라서 그런건지는 몰라도

    에이치ttps://www.ted.com/talks/david_burkus_why_you_should_know_how_much_your_coworkers_get_paid/transcript?language=ko

    이런 강의라도 좀 한번 보고 인생을 다른 방향으로 보고 살아보길 권한다
  • ㅇㅇ 2018.07.21 10:46 (*.148.110.170)
    짜온 스토리겠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327 베리굿 조현 24 new 2018.08.16
3326 여사님의 활약상 12 new 2018.08.16
3325 조이 꼬시는 방법 22 new 2018.08.16
3324 할리우드도 반한 발연기 7 new 2018.08.16
3323 치마 입은 장규리 뒤태 6 new 2018.08.16
3322 델 컴퓨터 회장이 구매한 뉴욕 1100억 아파트 32 new 2018.08.16
3321 설리 재평가 13 new 2018.08.16
3320 네이버 메인 공항 짐 빨리 찾는 방법 17 new 2018.08.16
3319 호날두 팬이라는 북한녀 5 new 2018.08.16
3318 나왔다 가카의 필살기 34 new 2018.08.16
3317 일반인들 사이 서장훈 피지컬 13 new 2018.08.16
3316 전설로 남을 일기토 8 new 2018.08.16
3315 하트 받고 심장마비 5 new 2018.08.16
3314 명동식 칼국수 34 new 2018.08.16
3313 김완선이 겪은 절도 12 new 2018.08.16
3312 닭볶음탕 필수 코스 30 new 2018.08.16
3311 나라 꼴이 참 18 new 2018.08.16
3310 골든 리트리버의 친화력 14 new 2018.08.16
3309 다리 예쁜 나연 8 new 2018.08.16
3308 자영업자들을 위한 당근책 46 new 2018.08.16
3307 표정관리 중인 손흥민 23 new 2018.08.16
3306 중2 숮이 11 new 2018.08.16
3305 청바지 도둑 참교육 24 new 2018.08.16
3304 추행 당하는 엄지 7 new 2018.08.16
3303 바람직한 샌드백 4 new 2018.08.16
3302 셀카 올렸다가 삭제한 사유리 7 new 2018.08.16
3301 강철검을 빼앗긴 모팔모 6 new 2018.08.16
3300 손담비 어깨가 넓은 이유 9 new 2018.08.16
3299 아무리 먹어도 배고픈 5살 43 2018.08.16
3298 김구 못지 않은 국부 이승만 152 2018.08.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2 Next
/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