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jpg

1.jpg

Kiviak

키비악

 

키비악은 캐나다 북부나 그린란드 이누이트들이

즐겨먹는 발효식품으로 악취,제조법,먹는법이

아스트랄하기로 유명한데 비타민등 무기질 섭취가 부족했던

이누이트들에겐 필수적인 음식이라 따듯할때 만들어두어서 겨우내 먹었다고해요

오른쪽 식탁위의 굉장해보이는(...)물건이 키비악이에요

 

2.jpg

완성된 키비악

 

만드는법도 굉장히 기묘한데

바다표범을 잡아 배를 가르고 내장을 비운뒤에 그 안에

뇌조나 바다쇠오리등의 새를 보통 400~500마리 정도까지

꽉꽉 눌러채우는데 이때는 새에 어떠한 손질도 가하지않고

부리,깃털,발등이 있는상태에서 집어넣는다고해요

이후 바다표범의 배를 꿰메고 땅에 묻거나 위에 무거운 것을

올려놓아 공기를 빼고 그 상태로 6~8달간 발효한다고해요

 

3.jpg

푹 삭아서 꼭 까마귀같아졌네요

 

4.jpg

먹는모습

 

키비약이 잘 숙성되면 바다 표범의 배를 가르고

새를 꺼내는데 이후 먹는 과정이 매우 호러스러워요

일단 새를 꺼낸후 새의 항문에 입을 대고

내장을 빨아먹은 다음, 깃털을 뽑아내고

새의 살을 전부 뜯어먹고 뼈도 ㅆㅣㅂ기 적당하게 삭았다면

뼈와 골수까지도 ㅆㅣㅂ어먹는다고해요

근데 외국사람들 보기엔 우리나라 산낙지도 비슷하게 보인다네요

 

5.jpg

키비악은 이누이트들에겐 우리 김치처럼

겨울동안 먹는 중요한 식품으로

결혼과 생일에 빠지지않는 음식이라고해요


  • 키오스크 2018.07.22 21:22 (*.166.234.30)
    으악
  • 덱스터.M 더 다크패신져 2018.07.22 22:09 (*.7.53.22)
    형님들 고민이 잇어여... 덱스터 시즌5까지 봤는데여
    점점 노잼되가는거 참고봐욌는데 시즌 7인가 8 까지 완결달릴만한 가치가 있는 작품인가요? 원래 한번보기 시작한거 중간에 끊는거 안좋아하는데 우리 떽스터몰건형님앞에 서니 많이 고민되네영... 브레이킹배드를 100점 기준으로 덱스터완결은 어느정도라 평가하시나여
  • 태태 2018.07.22 22:19 (*.223.26.45)
    볼거없고 시간떼울때 한번씩봐서 완결내라 그럭저럭이다
  • @ 2018.07.22 22:31 (*.150.0.252)
    나도 5~6시즌이 좀 루즈 했었는데 참고 봤더니 7부터 다시 몰입 잘 돼서 엄청 재밌게 봤어
    지금은 8보고 있거든 근데 막상 마지막 시즌이라고 한편한편 아까워서 천천히 보고 있다
    끝까지 다 보자 덱스터 아니면 다시 못볼 배우들임 ㅋㅋ
  • 결말내준거에 감사함 2018.07.22 22:43 (*.62.21.19)
    완결 봐야지. 살인자가 살아가는거에 흥미를 느끼고 본거면
    마지막에 작가가 남긴 결말을 보고 느끼는게 있을거임

    그리고 결말지어야지 중간에 끊어서 살인만 기억에 남고 그러면 좋은 영향이 아니라고 생각함
  • 2018.07.22 22:47 (*.62.202.197)
    90점 이상입니다. 오히려 브배 같은경우는 이제 다 봤네 휴우 길었지만 재미있었다. 정도였고 덱스터는 아 끝나면 안되는데... 아쉽다 느낌이었습니다.

    참고로 제 취향 참고하시라는 의미에서 보다가 이건 완결 안봐대 되겠다 하며 치운 미드들은 로스트 히어로즈 워킹데드 등이 생각나네요
    완결 또는 현 시즌까지 다본건 bob 퍼시픽 왕좌의게임 기묘한 이야기 나르코스 데어데블 브배 덱스터 정도가 떠오르네요.
  • 2018.07.22 23:56 (*.111.18.90)
    브배 엔딩보고 울었는데 나도 덱스터는 6인가에서 멈췄었어
    다시 봐바야겠다
  • JESSE!! 2018.07.23 01:35 (*.223.20.43)
    난 오히려 브배를 아껴가면서 봤는데 ㅋㅋ
  • 123 2018.07.22 23:21 (*.25.227.9)
    루즈한 시즌이 있었나? 마지막 시즌 보면 내 삶이 허무할꺼 같아서 안보고 있음 ㅋㅋ
  • ㅇㅇ 2018.07.22 23:40 (*.136.90.231)
    와.. 시즌5까지 보시다니..
    난 시즌3인가?..에서 패턴 똑같잖음.. 맨날 살인자 살인하고..
    여동생 보호하네... 어쩌네 하다가.. 가족이 어쩌고.. 지겨워서 안봄...
    난 덱스터 30점..
  • v 2018.07.23 00:10 (*.248.197.82)
    브베보다 재밌게 봤는데
  • ㄴㅇㄹㄴㅇㄹ 2018.07.22 23:41 (*.47.119.234)
    덱스터 신과함께 개봉과 동시에 8200원까지 떨어질듯
  • 56 2018.07.23 04:42 (*.209.174.250)
    계속봐라 나도 브베 가 인생미드인데 덱스터 볼만하다 67나름대로 흥미있는소재로 풀어가니까보셈 나는 이제 8볼차레
  • ㅁㅇ 2018.07.23 06:55 (*.36.158.52)
    슈퍼내추럴 1~2시즌까진 재밌게 봤는데
    13??시즌까지 나왔던데 이거 언제 끝낼까요
    샘,딘 늙어 뒤질듯
  • ㅇㅇ 2018.07.23 07:39 (*.62.172.115)
    마지막에 다시 재밌어짐
  • 1 2018.07.23 14:19 (*.152.183.218)
    난 시즌이 하나씩 사라지는 게 아까워서, 일부러 아껴서 봤는데... 개인적으로 정주행한 첫 미드임..
  • 2018.07.22 21:25 (*.111.21.232)
    에이 산낙지보단 저게 심하겠지...
  • ㅇㅇ 2018.07.22 21:29 (*.136.90.231)
    저건 못 먹겠다..
  • ㅇㄹㅇㄹ 2018.07.22 21:32 (*.199.19.11)
    홍어삼합 썩은 청어 정도면 고급 음식이네
  • 123 2018.07.22 21:38 (*.210.229.213)
    저거보다 냄새가 심한게 홍어 청어 라던데?
  • 272727 2018.07.22 22:35 (*.36.150.60)
    내가 청어 수르스트뢰밍인가 그거는 냄새 못 맡아봐서 모르겠고
    근데 삭힌 홍어는 입에 넣기전까지는 냄새가 그렇게 많이 풍기는건 모르겠던디.
    근데 홍어 먹지는 못함. 입에 넣어보고 바로 토 쏠려서 못 먹음 ㅋ
  • ㅇㅇ 2018.07.22 21:47 (*.223.49.37)
    과메기 먹고 싶다
  • ㄹㄹ 2018.07.22 21:53 (*.239.116.106)
    아니 안썩어? 발효가 돼?
  • 쾅쿵쾅 2018.07.22 21:55 (*.46.214.164)
    알래스카의 기후를 생각해봐
  • ㅇㅇ 2018.07.22 22:06 (*.140.230.64)
    저게 냄새가 엄청 심해서

    겨울에 먹는건데도 밖에서 먹는게 매너라더라고...
  • 2018.07.22 22:48 (*.151.8.30)
    야 그래도 산낙지는 씻어서 먹어 ㅋㅋㅋ
  • ㅇㅇ 2018.07.22 22:57 (*.205.50.56)
    발효되면 감칠맛이 나긴 나겠는데
  • 펭귄 2018.07.22 22:58 (*.71.44.216)
    진짜 에스키모들 보면 미개의 극치임
  • 28282 2018.07.22 23:05 (*.36.150.60)
    물개눈깔 빼먹기
    사슴 br 먹기 였나.. ㅋㅋ
    2
  • 2018.07.22 23:10 (*.223.3.79)
    에스키모란 단어 자체가 조센징,쪽빨이,짱개같은 민족 비하 단어더라. 하여튼 예전엔 멀리서 온 손님에게 자기 아내를 대접?하는 문화도 있었다더라
  • 짱꼴라 2018.07.22 23:13 (*.36.150.60)
    짱개 자체는 비하단어 아님. 우리나라에서 개코도 몰라서 그리쓰는거고 얼마전에도 올라왔었잖아. 장궤= 돈줄 이런데서 유래됐다고
    고로 짱깨라해주면 돈 많은 중국인 이런 뜻 되니까
    뗏놈 짱꼴라가 비하단어 아니냐 z
  • ㅇㅇ 2018.07.23 04:29 (*.235.129.92)
    조센징이랑 한남은 왜 비하 단어냐. 조선인과 한국남자라는 뜻일 뿐인데
  • 2018.07.23 13:19 (*.186.30.43)
    한국인한테 조센징하는건 비하 맞지. 우린 조선인이 아니라 한국인이자나
  • ㅇㅇ 2018.07.22 23:18 (*.7.18.217)
    에스키모는
    날것을 먹는 사람 이라는 뜻이라서, 그사람들 식습관과 관련한 비하표현 맞음.
    이누이트로 불러야함.
    이누이트는 참고로 사람 이라는 뜻
  • s 2018.07.23 00:31 (*.171.66.231)
    날것을 먹는 사람이긴하네..
  • 2018.07.23 00:27 (*.29.122.218)
    이누이트들이 날것을 먹는데는 고기란 원래 날것으로 먹어야
    그대로의 영양을 섭취할 수 있기 때문
    또한 육식을 하려면 살코기보다는 내장,피,눈알 같은곳에
    비타민과 무기질이 풍부함. 이누이트뿐 아니라 육식 동물을 봐도
    사냥을 하면 수분과 영양이 많은 내장과 피릉 먼저 먹음
    저렇게 먹는 이유는 사냥감이 부족할 경우를 대비한 것인데
    새의 고기나 내장을 인간이 날로 먹었다가는 병에 걸리기 때문에
    저렇게 라도 해서 내장을 먹는거임. 참고로 그렇게 날로 고기를 먹어도 이누이트들의 건강상태는 그리 좋지 못했다함. 이누이트가 오래살았거 건강했다는 보고들은 전부 헛소리에 불과
  • s 2018.07.23 00:32 (*.171.66.231)
    온갖 기생충이 있었을것 같은데..
  • ㅇㅇ 2018.07.23 00:58 (*.140.230.64)
    암만 발효되도 기생충은 안죽을듯


    날개나 깃털에 얼마나 많겟냐?? ㄷㄷㄷㄷ
  • ㅇㅇㅇ 2018.07.23 20:45 (*.7.19.244)
    반대 아니냐
    고기를 익힘으로써 소화가 더 잘되고 영양분 섭취가 뛰어나고 인류가 불을 발견하고 더 발전한 걸로 아는데
  • PETA회장 2018.07.23 01:00 (*.229.189.217)
    레버넌트 보면 저런것도 이해는 된다. 생존을 위해서는 뭘 못하겠어? 엄청 추운지방에서 영양보충하기 위한 고육책이었겠지
  • 2018.07.23 01:58 (*.38.22.74)
    응 홍어
  • ㅋㅌㅊㅋㅌㅊ 2018.07.23 06:58 (*.156.199.166)
    바다표범까지는 이해가 되는데...
    새는 어떻게 그렇게 잡는거여?
    한번에 그렇게 많이 잡는건가?
    아니면 한마리씩 몇일에 거쳐서 넣는건가...
    여러모로 신비하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307 표정관리 중인 손흥민 15 new 2018.08.16
3306 중2 숮이 8 new 2018.08.16
3305 청바지 도둑 참교육 17 new 2018.08.16
3304 추행 당하는 엄지 3 new 2018.08.16
3303 바람직한 샌드백 4 new 2018.08.16
3302 셀카 올렸다가 삭제한 사유리 3 new 2018.08.16
3301 강철검을 빼앗긴 모팔모 6 new 2018.08.16
3300 손담비 어깨가 넓은 이유 4 new 2018.08.16
3299 아무리 먹어도 배고픈 5살 42 new 2018.08.16
3298 김구 못지 않은 국부 이승만 147 new 2018.08.16
3297 연 매출 10억원 네잎클로버 농장 27 new 2018.08.16
3296 유명한 기차역 35 new 2018.08.16
3295 악마 트레이너 24 new 2018.08.16
3294 폭염도 막지 못한 시위 현장 15 new 2018.08.16
3293 김동완 인생작 14 new 2018.08.16
3292 국방부 4행시 대참사 16 new 2018.08.16
3291 어필하는 뽀뽀녀 19 new 2018.08.16
3290 피의자의 유감 표명 14 new 2018.08.16
3289 아련한 채경이 5 new 2018.08.16
3288 일식전문점 휴업 사유 20 new 2018.08.16
3287 원피스 하영 6 new 2018.08.16
3286 새누리 매크로 25 new 2018.08.16
3285 유아인 조증 환자로 몰던 의사 근황 14 new 2018.08.16
3284 아이린 노인 취급 11 new 2018.08.16
3283 수영장 남자 강사 25 new 2018.08.16
3282 기후 변화를 부정하는 이유 75 2018.08.16
3281 한국에 시집 온 네덜란드 아내 34 2018.08.16
3280 요즘 대학에서 벌어지는 미투 풍경이라고? 95 2018.08.16
3279 사우디아라비아의 여성 인권 26 2018.08.16
3278 한국인의 순대 밥상 25 2018.08.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2 Next
/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