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gif

손만 걷어주고 혼자 하라고 시킴...ㅋㅋ

 

2.gif

"잘했어요~ " ㅋㅋㅋㅋㅋ (유치원선생 모드)

 

3.gif

오래걸려도 절대 안도와줌

 

4.gif

"여기 찍어봐"

 

5.gif

(할머니가 귤주심) "두손으로 받아야지"

  

동생들 커서 기저귀갈기 분유먹이기는 이미 졸업함


참고로 당시 10살 (초3)


  • 가정교육 2017.04.21 01:34 (*.166.234.30)
    이동국 집하고 안정환 집을 보면 평소 부모 행실이 어떤지 명확히 알 수 있음

    저 나이 자식들은 거의 부모 보고 배우는 게 90% 이상임
  • 서클체인지업 2017.04.21 09:52 (*.220.211.98)
    정환이형은 아쉽지만 정상적인 부모 밑에서 크지 못 했다.
    부모 자식간의 교육이 이루어지지 못했기 때문에 본인도 애들을 어떻게 다뤄야 할지 몰라서 그랬을 것이라고 추론한다
  • 글선이 2017.04.21 01:39 (*.164.134.31)
    맞소.. 아이는 어른의 거울이요... 아이가 이상한 행동이나 말투를 가졌다면.. 거의 부모에게서 배운것들이요.. 아이를 키우다 보면.. 느낄수있소..그래서 옛어른들이 아이를 키워봐야 어른이 된다고 한다오.. 하지만 아이가 타고난 성향도 무시못하니.... 무조건이라고는 하지 마오.
  • ㅁㅁ 2017.04.21 11:20 (*.158.70.195)
    타고난 성향은 어디서 오는 것이오?

    그것 역시 부모에게서 오는것 아니오?
  • 2017.04.21 13:40 (*.223.16.117)
    1인 유전이 아니기 땜에 그건아녀 랜덤인게 큼.
  • 응? 2017.04.21 01:39 (*.13.236.148)
    난 큰놈 아들, 둘째 딸인데 하는거 보면 둘째가 누나같다.
    그냥 둘째를 누나시키면 안될까?
  • 수기사 2017.04.21 01:43 (*.168.167.35)
    근데 형 고려해야 될게
    나중에도 그렇게 되느냐?
    혹은 그렇게 행동하도록 알게 모르게 형이 하고 있진 않는가 가 중요하지 않을까?

    지금은 아직 어려서 부모님에게 이렇게 행동하면 인정이나 칭찬 혹은 맞다고 느끼게끔 행동해서 그렇게 행동 할 수도 있어

    오히려 저런 집안 분위기를 유지하는 집이라면 그게 맞지만 둘 밖에 없는데 형이 그렇게 인정하는게 느껴져서 행동하는 건 아닐까?
  • 2017.04.21 14:06 (*.245.250.163)
    얘 여혐 아니냐?
    왜케 여혐같지 ㅋㅋㅋㅋ
    둘째가 잘한대잖아 인정하고 칭찬좀 해줘라
  • 123 2017.04.21 02:09 (*.45.244.143)
    4딸 다 크면 한미모 할듯
  • 2017.04.21 02:12 (*.174.226.192)
    동국이형 국대 룸싸롱 흑과거만 없으면 완벽했을텐데..
  • ㅁㄴㅇㄹ 2017.04.21 02:15 (*.118.50.34)
    음주파동이랑은 다른건가?
  • 한땐 2017.04.21 02:23 (*.247.94.10)
    난봉왕이었음 천수 못지않은
  • 뮤ㅠㅜ 2017.04.21 09:20 (*.45.139.110)
    포항제철공고 시절엔 당시 포항 날라리 여고생들에 대한 초야권이 있었다는 말이있다.
  • 11111111ㅂ1 2017.04.21 12:46 (*.7.20.163)
    초야권이 뭐야
  • 초야 2017.04.21 13:48 (*.111.25.64)
    첫날밤
  • 피가로 2017.04.21 17:12 (*.255.207.128)
    중세 유럽시대에 영주가 신부가 결혼할 때 먼저 하룻밤을
    치룰수 있는 권리
  • ㅇㅇ 2017.04.21 09:56 (*.155.136.136)
    제일 싫어하는 인간부류.. 할줄 아는 얘기라고는 남 험담밖에 없음
  • ㅁㄴㅇㅁㄴㅇ 2017.04.21 10:13 (*.14.82.158)
    죄를 지은게 아니라면 과거는 과거일뿐임.나도 많이 놀았는데 지금은 착하게 잘 살고 있음. 남자가 결혼전에 여자 후리고 다니는것도 다능력이다.
  • ㅣ디디디 2017.04.21 17:18 (*.222.169.219)
    더러운새기가 합리화하네 뭔 능력이고 지금 착하게살기는개뿔
  • ㅁㅁ 2017.04.21 02:20 (*.118.81.97)
    이거보고 내 친척 동생 생각하니까... 한숨만나온다
  • 민족의호랑이 2017.04.21 02:26 (*.242.191.115)
    애들 잘 키웠네 저렇게 또 동생들한테 좋은 영향 주는 거 보니 보기 좋다
  • ㅇㅇ 2017.04.21 02:33 (*.207.237.86)
    훈훈하구만. 우리 첫째도 딸이었으면 좋겠다~
  • ㅁㄴㅇ 2017.04.21 02:56 (*.58.231.70)
    근데 딸아이가 왜케 까맣냐;
  • 아마 2017.04.21 03:36 (*.148.114.47)
    테니스인가? 운동선수로 자라고있어서
  • ㅁㄴㅇㄹ 2017.04.21 08:53 (*.203.194.25)
    아빠 닮아서 운동신경 좋음
    유망주임
  • t 2017.04.21 10:23 (*.221.162.116)
    저번에 시드 배정 없이 예선전부터 치고 올라가서 우승해버리더라
    이동국이 딸한테 했던말이 생각나더라
    "다른때는 어리광이나 응석 같은 거 다 받아 줄수 있는데 테니스 라켓 잡을때는 절대로 어리광 받아 줄 생각없다고"
    딸이 울면서 그러더라
    "아빠한테 힘들다고 어떻게 말해요. 아빠는 나보다 더 힘들게 운동하신느데..."
  • 나 감동했다 2017.04.21 10:56 (*.36.149.236)
    우와.. ㅠ.ㅠ
  • dd 2017.04.21 17:35 (*.220.211.98)
    우르과이전 ㅆㅂ...
  • 아들만 셋 2017.04.21 08:57 (*.103.103.79)
    저렇게 스스로 하도록 기다려 주는게 진짜 어려운 거다.
  • 미안하다 아들 2017.04.21 09:12 (*.223.146.179)
    우리 애는 욕을 잘한다. 다 내탓이다.
  • 뀨뀨 2017.04.21 11:27 (*.39.138.115)
    내자식은 나의 어떤점을 닮을까? 무엇을 닮든 걱정이다ㅋ
  • 남남남 2017.04.21 11:39 (*.252.194.108)
    딸가진 아빠가 제일 부러움.ㅋ
  • ㄹㅇ 2017.04.21 13:56 (*.155.54.131)
    동생들 많으면 책임감때문에 저렇게 되는 경우가 많음
    물론 재시 재아가 잘자란것도 있음
  • 12345 2017.04.21 14:41 (*.235.129.114)
    저게 쉬운거 같아도 어려운게, 보통 답답해서 그냥 해주게 되있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098 오빠들 사랑해요 1 new 2017.06.29
11097 남자가 여자 말을 들어주는 이유 10 new 2017.06.29
11096 슬기 복근 1 new 2017.06.29
11095 SBS 중계 방송사고? 6 new 2017.06.29
11094 일본인의 자폭 4 new 2017.06.29
11093 푸짐한 아이돌 6 new 2017.06.29
11092 시트콤 레전드 에피소드 6 new 2017.06.29
11091 드라마 촬영장 사고 12 new 2017.06.29
11090 유로 트럭 만랩 7 new 2017.06.29
11089 뭔가 이상한 정연 3 new 2017.06.29
11088 자랑스러운 세계 속의 한국인 9 new 2017.06.29
11087 연기자 전소미 1 new 2017.06.29
11086 두바이 사립학교 주차장 6 new 2017.06.29
11085 블랙핑크 퇴근길 4 new 2017.06.29
11084 공 좀 차는 여성들 3 new 2017.06.29
11083 꽃보다 미나 4 new 2017.06.29
11082 대륙의 비키니 식당 5 new 2017.06.29
11081 근데 니가 할 말은 아니지 4 new 2017.06.29
11080 노골적인 최여진 4 new 2017.06.29
11079 여자라서 살았다 4 new 2017.06.29
11078 술취한 신입생ㅤㅤ 5 new 2017.06.29
11077 대륙의 뷔페 풍경 10 new 2017.06.29
11076 아가씨 좀 세워주세요ㅤㅤ 1 new 2017.06.29
11075 질투하는 나연 2 new 2017.06.29
11074 탈의실 없을 때는 이렇게ㅤㅤ 5 new 2017.06.29
11073 영어 강사 포기한 호주인 53 new 2017.06.29
11072 안철수 쉴드 친다고 극딜 당하는 JTBC 39 new 2017.06.29
11071 아령 들고 수영 26 new 2017.06.29
11070 거대한 요트 운반선 10 new 2017.06.29
11069 멕시코 대표의 위험한 발언 14 new 2017.06.29
11068 미사일 발사 11 new 2017.06.29
11067 17년도 미국 국무부지정 세계인신매매 등급표 25 new 2017.06.29
11066 학생들 싸움 말리는 경비아저씨 7 new 2017.06.29
11065 개인 방송 BJ 조명 10 new 2017.06.29
11064 집을 아내 명의로 해야하는 이유 19 new 2017.06.29
11063 쪽방촌 체험 12 new 2017.06.29
11062 멍멍이 소환술 6 new 2017.06.29
11061 설아의 나쁜손 6 new 2017.06.29
11060 대륙의 싱글 인구 12 new 2017.06.29
11059 곰슬기 4 new 2017.06.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9 Next
/ 2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