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2017.09.24 11:31 (*.18.64.185)
    요즘 1인 1메뉴가 기본이지.
    옛날에 카페에서 할머니들 우루루 2층으로 올라가고 1층에서 아메리카노 2잔만 시키더니 종이컵에 나눠서 물 타서 마시더라.
  • 000 2017.09.24 11:57 (*.249.217.45)
    무슨 옛날이야
    그이야기 인터넷에 돌아다니는 흔말 가게 주인진상손님 썰 푼
    이야기중 하나구만 . . .

    지 이야기인것처럼 싸질러 놨네 .

    에라이 짝퉁인생아 .
  • 김뽀삐 2017.09.24 22:32 (*.21.32.84)
    위에 형이 옛날에 경험했을수도 있지 짝퉁인생이라고까지 말할 필요는 없잖아... 형 너무 가혹하게이야기하는거 아냐? 위에형이 내가 이러려고 덧글을 썼나 하는 자괴감이 들면 어쩌려고 그래...
  • ㅇㅇ 2017.09.24 11:33 (*.23.238.69)
    식당 가서 밥을 안시킬정도로 덜 고프면 왜 가냐 대체
  • ㅇㅇ 2017.09.24 11:43 (*.75.47.168)
    1인 1메뉴는 예의다
    아님 김밥 한줄이라도 더 시키던가 그것도 싫으면 포장해 가던가
  • ㄷㄴㅌㄴㄷㄴ 2017.09.24 12:15 (*.124.96.129)
    여자들이 저짓하지 꼭
  • 부동산 2017.09.24 12:17 (*.127.178.168)
    사람없는 시간에는 가능하지만 주요 영업시간에는 진상이죠.
    낮 3시정도쯤에 가면 다 가능할걸요
  • ㅇㅇ 2017.09.24 12:59 (*.46.222.110)
    밥 많이 못먹어서 저러는데 왜 강요함?
  • ㅇㅇㅇ 2017.09.24 13:02 (*.70.50.199)
    그럼 포장해서 집에서 나눠 쳐먹던지
  • sdfds 2017.09.24 13:01 (*.165.223.42)
    저게 뭔 문제인지 모르겠네. 일인 일메뉴가 예의라고? 어차피 혼밥하면 2인석에 1메뉴 아님? 2인이 일인분먹던 이인분먹던 자리 차지하는건 같은데 뭐가문제임? 그럼 배안고픈 친구 만나면 걔도 뭘 먹어야됨? 아님 밖에서 기다려? 수저랑 휴지 쓰는게 아까워서 그럼? 진상? 혼밥도 진상이네. 둘이 나눠먹는거 편법같이 보이고 업주 입장에서 기분나쁜거 이해하는데, 업주가 손해보는게 뭔데?
  • ㅇㅇㅇ 2017.09.24 13:02 (*.70.50.199)
    너 친구 별로 없지
  • sdfds 2017.09.24 13:03 (*.165.223.42)
    ㅇㅇ 근데 너보다 돈은 잘벌걸
  • ㅇㅇ 2017.09.24 13:55 (*.142.48.129)
    돈 잘버는데 친구는 왜 없나했더니 이류를 알거같다
    업주가 손해보는게 뭐냐고 보통 저런데는 손님 들이치는 맛집일 가능성이 높은데
    두 자리 차지하고 밥 하나 처먹는것 자체가 회전률 떨어뜨리는 짓임 2인석에 1메뉴는 니미
    니 말대로 혼밥하는 사람 두명 더 받을수있음요
  • 2017.09.24 16:27 (*.246.79.12)
    그런 개념과 예의 가지고 니가 잘도 돈 벌겠다. 정신 못 차리면 있어도 잃는다.
  • ? 2017.09.26 11:56 (*.128.119.29)
    불쌍불쌍 불쌍불쌍
  • sdfds 2017.09.24 13:03 (*.165.223.42)
    물론 나는 안함..ㅋㅋ 업주가 젖같아하는거 아니까. 하지만 저지랄 떨면 그런데 다신 안가지. 손해보는것도 없으면서 개거품물면.
  • ㅁㅁㄴㄴ 2017.09.24 13:45 (*.216.145.68)
    2인 1메뉴하면 혼밥하는애들보다 밥 훨씬 천천히 먹어서 회전율도 안좋은 부분은 있음.
  • 야이 2017.09.24 19:23 (*.210.137.156)
    가게라고 다 그런줄 아네.
    둘이 와서 혼자 시켜도 암말안하는데도 많아.

    다만, 니 쇄끼는 돈까스 집에서 혼자 먹는거 가지고 왜 지랄? 이러면서도
    호텔 레스토랑 같은데 가서는 그런짓 못하겠지.
    뻔해 이노마.

    된다 안된다를 떠나 어디에도 동등하게 적용되는 원칙이란게 없어.
    어느정도는 서로 양보 하고 사는거 아냐?

    너같은 놈은 니 맘대로 안되고 조금만 주인이 맘대로 하는거 같으면
    누가 장사 하래? 이 지랄하겠지.

    거꾸로 내 장사니까 일반적인랑 개념없이 지 멋대로 하는것도 문제고.

    양보하고 이해하고 살어 이 쇄끼야
  • ㅁㅁㄴㄴ 2017.09.24 13:44 (*.216.145.68)
    파는건 주인 맘임.
    안팔겠다고 손님 내 쫓아도 법적으로 문제 없다.
  • ㅁㅁ 2017.09.24 13:43 (*.171.84.71)
    제발 돈 없으면 어디 가서 처먹지마
    편의점 도시락 내비두고 무머하는짓인지
  • ㅁㅁㄴㄴ 2017.09.24 13:48 (*.216.145.68)
    뭐 그렇게 편의점 가서 쳐먹으라고까지 말하는건 너무 나갔고 걍 괜찮다고 하는 집 가서 먹으면 됨.
    말투 개띠껍게 해서 내쫓은거 아니면 서로 문제 없는 부분임.
    구매자는 구매방식을 제안했고 판매자는 거부했고
  • 1ㅌ23 2017.09.24 14:26 (*.199.79.92)
    구매자가 저새끼 나쁜 새끼 아님? 하고 글 올린 시점에서 문제가 생겼지
  • ㄹㅅㄹㅋ 2017.09.24 13:45 (*.70.54.27)
    난 밥 먹은 상태에서 친구만났는데 밥 안 먹었다고해서 밥 먹이고 놀려고 식당갔다
    그런데 사정을 말해도 일인일메뉴해야된다고 싸가지없게 말하길래 빈정상해서 일단 하나씩 시켜놓고 카페왔다 생각하고 배꺼질때까지 얘기하면서 기다렸다가 먹고 나왔다
    사람들이 서로 줫같이 굴지 않고 남을 줫같이 만들면 자기도 줫될수있는걸 서로서로 이해했으면 좋겠다
  • ㅇㅇ 2017.09.24 13:57 (*.142.48.129)
    일인일메뉴하는 식당가서 니 사정을 왜 처말해 븅신아
    먼저 줫같이 굴어놓고 씨발
    식당이 거기밖에 없나
    니갔을때 식당자리 널널했음? 그럼 인정
  • ㅂㅂ 2017.09.24 14:04 (*.223.39.65)
    사장은 너같은 젖같은색기 받은 학습효과로 착석시간도 정해놔버리면 끝인거지 니가 뭘 젖되게만들어ㅋ
  • 1234 2017.09.24 14:20 (*.35.157.13)
    1인분을 안팔면 그냥 가면 됨.
    물론 기분 나빠서 다시 안가겠지.
    비슷한 일례로
    동네에 부속집을 갔는데, 혼술을 하러갔음
    그래서 주문 어떻게 하면 되냐니까 2인분 이상하시라고 해서
    혼자라서 그건 좀 많고 1인분씩 두가지를 시키면 안되냐고 했더니
    기본이 2인분이상 주문이라고 해서 그럼 가겠다고 일어나 버림
    그랬더니 뒤에다 "친구분하고 오세요~" 이러는데
    "아뇨 안와요 다시, 먹어봐야 친구를 데려오죠" 하고 옆에 곱창집감.
    물론 그뒤로는 다시 안감.
  • ㅇㅇ 2017.09.24 17:05 (*.191.252.125)
    이게 정답
  • ㅇㅇㅇ 2017.09.26 17:21 (*.54.75.22)
    혼자는 아니지만 둘이가도 1인분씩 두개시키면 주던데
    맛있어도 다시 가고싶지 않은집이네
  • ㅁㅇㅁ 2017.09.24 14:31 (*.40.249.254)
    줄수도 있는데.. 워낙 저렇게 스타트 끊는 진상들이 많아서 미리 차단하는 셈 치는거지.

    1인분 주면 나눠먹어야 되니 식기 1인 셋팅 하나 더 해줘라. 물도 하나 더 주고.. 밑반찬도 좀 더 주고.. 이거 맛있네요 좀 더달라.. 등등

    2인보다 손은 더 많이 감. 돈은 반밖에 안되는데.. 차라리 안받는게 낫다.
  • ㅋㅋ 2017.09.24 14:51 (*.121.61.238)
    한번 편의를 봐주면 이게 계속 안좋은 쪽으로 진행됨. 일단 식기랑 반찬류 2인용으로 세팅해야하고 2인이서 나눠먹으니 회전률떨어지고 다른 사람들이 이걸보고 아 여기는 1인 1메뉴가 아니구나 해서 반복적으로 비슷한 일이 생김... 고객입장에서는 나 하나쯤이야 인데 업체 입장에서는 고객 전체로 봐야함...
  • 2017.09.24 15:08 (*.7.53.228)
    두명이서 각자 다른 메뉴 하나씩 시키고 서로 조금씩 덜어서 나눠 먹게 그릇 하나 달라고 했더니 그릇 절대 못준다고 했던 식당 생각난다
    둘이 하나 시켜서 나눠먹는 것도 아닌데 ㅅㅂ
  • 김로치 2017.09.24 21:31 (*.45.114.121)
    댓글들이 가관이긴하네
    너무 쓸데없이 교양스러운척 하는 느낌인데
    1인1메뉴가 무슨 예의야
    하나와도 나오는 메뉴를 둘이서 먹는다는건데
    그걸 지들이 나눠먹겟다는데 메뉴주문을 왜 강요함?
    수저 닦는거야 일도아니고 그렇다고 밑반찬이 더나오는것도 아닌건데 원래 혼자먹을꺼 둘이 먹는다는데 왜??
    사람이 꽉차있으면 모르는데 지금상황은 아닌거같은되?
    저거보고 진상손님이다 하는애들은 너무 진지하게 선비기질
  • 2017.09.24 23:11 (*.230.92.121)
    접시라든지 반찬 리필을 하나 시켜놓고 2인만큼 하는게 문제.

    1인 1메뉴하면 반찬, 밥 무한리필해주고
    안할경우 반찬이랑 밥을 한정수량만 제공하면 될듯.
  • ㄴㅇ 2017.09.24 23:53 (*.238.104.143)
    너 논리라면 대여섯명 와서 메뉴 하나만 시켜도 괜찮은거냐?
    하나의 메뉴에 2명은 괜찮고 그 이상은 안된다면 그 또한 논리가 안 맞자나.
    어차피 하나와도 나오는 메뉴를 여럿이 먹겠다는데 말이지.
  • ㅅㅅ 2017.09.24 23:22 (*.243.134.223)
    걍 다신 안가면됨
  • 에라이 2017.09.25 00:25 (*.146.213.90)
    커피숍에 4명이 와서 2잔 시켜 놓고 몇 시간 앉아 있는 거랑 비슷한거야.
    개진상이다.
  • 33 2017.09.25 00:27 (*.133.146.77)
    가끔 넷이와서 밥먹고 왔다면서 한두개 시키는분들 있다
    아니 도대체 식당에 밥을 먹고 오는건 무슨경우냐
  • ㄴㅇㄹ 2017.09.25 01:51 (*.235.118.108)
    둘이만났는데 한명은 밥을먹고오고 한명은 안먹은경우지뭐. 그런거없냐 다들 여친만남 자주있는데
  • ㅋㄴㄴ 2017.09.26 16:09 (*.36.144.153)
    거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013 강남역 사고 그분들 반응 9 new 2017.10.19
5012 속바지 안 입었니? 7 new 2017.10.19
5011 일본 음반 매장 현황 10 new 2017.10.19
5010 봉춤 보미 3 new 2017.10.19
5009 호우드리블 5 new 2017.10.19
5008 턴하는 미주 5 new 2017.10.19
5007 170만원짜리 바지 7 new 2017.10.19
5006 안무 연습 중인 혜정 1 new 2017.10.19
5005 주사기로 만드는 장난감 9 new 2017.10.19
5004 이소희 트레이너 몸매 5 new 2017.10.19
5003 남성 혐오를 하는 이유 8 new 2017.10.19
5002 건장한 유승옥 4 new 2017.10.19
5001 분성 배씨 시조 3 new 2017.10.19
5000 노인 공경 중ㅤㅤ 7 new 2017.10.19
4999 천직을 찾은 투머치토커 4 new 2017.10.19
4998 극한직업 의사ㅤㅤ 5 new 2017.10.19
4997 여우짓하는 여자를 바라보는 표정 4 new 2017.10.19
4996 뉴스 비키니녀ㅤㅤ 4 new 2017.10.19
4995 소유 청바지 뒤태 2 new 2017.10.19
4994 아침엔 베이컨ㅤㅤ 6 new 2017.10.19
4993 팔에 딸 이름 문신한 아버지 1 new 2017.10.19
4992 좋은 미용실ㅤㅤ 3 new 2017.10.19
4991 손자에게 조던 신발을 사주지 못한 할머니 4 new 2017.10.19
4990 수영 중인 고은아 6 new 2017.10.19
4989 예능 역대 최저 시청률 3 new 2017.10.19
4988 몸 수색 중 4 new 2017.10.19
4987 서울시 택시요금 인상 검토 9 new 2017.10.19
4986 데프콘의 이상형ㅤㅤ 5 new 2017.10.19
4985 김원준과 5살 연하의 팬 54 new 2017.10.18
4984 덴마크 국회 클라스 19 new 2017.10.18
4983 뉴욕의 빈티지 인테리어 32 new 2017.10.18
4982 주한 미해군 창설 기념식 현장 48 new 2017.10.18
4981 빽으로 취직하는 사람들 52 new 2017.10.18
4980 개헌의 역사 39 new 2017.10.18
4979 여성 혐오의 딜레마 25 new 2017.10.18
4978 공포의 다이어트 식단 17 new 2017.10.18
4977 누가 여기다 동상을 세워놨네 9 new 2017.10.18
4976 손석희 코스프레 중 42 new 2017.10.18
4975 음주운전자의 패기 44 new 2017.10.18
4974 가수에서 배우로 전향해 성공한 여배우들 40 new 2017.10.1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7 Next
/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