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분양권 2017.09.24 12:03 (*.166.234.30)
    ㅋㅋㅋㅋ 정답이네
  • dhufititjgj 2017.09.24 12:27 (*.124.96.129)
    유흥보단 건전하네. 내 친구는 소개팅 20번하고 차이더니 이젠 업소감. 나한테도 가자고 꼬시는데 난 솔직히 아직도 못 가겠다.
  • ㅇㅇㅇㅇ 2017.09.24 12:49 (*.70.50.199)
    내 친구도 입사 초에 금수저 사수 만나서 선배돈으로 업소 다니면서 꽁떡에 맛들리더니 이제 지돈으로 출근도장 찍고 있음 ..
    나는 몇전에 아는 형님들이랑 엔빵해서 한번 가봤는데 허무감의 정도가 충격적이어서 두번은 안 간다
  • 2017.09.24 14:38 (*.7.53.228)
    맞아
    감정 없는 섹.스는 정말 혼자 야동 보면서 딸치는것보다 허무함
    그래서 나도 업소는 가기 싫더라
  • ㅇㅇ 2017.09.24 18:11 (*.93.19.245)
    목마르다고 바닷물 퍼먹는 격이다
  • 굿좝!! 2017.09.24 23:48 (*.187.219.151)
    캬~~~비유보소!
  • ㅂㅂ 2017.09.24 19:29 (*.150.123.248)
    칭찬해주고 싶다. 나름의 솔직한 고백 같아서 보기 좋다.
    요즘 이슈인에선 이런 말쓰면

    "병신 지가 능력없어서 꼬시지도 못하고
    사먹을 돈도 없겠지."

    뭐 이딴 식으로 뭐든지 돈 능력으로 몰고가는 새끼들이
    많아져서 이런 댓글 써봤자 피곤할텐데 용케 잘 썼네.

    진짜 감정없이 섹.스하고 내가 돈주니까 서비스정신으로
    사탕발림하는 보지한테 돈줘가면서라도 하는 걸

    디폴트로 두는 개새끼들 사이에서 너처럼 솔직한 고백
    하는 애를 보니까 반갑다.
  • ㅇㄴㄴ 2017.09.24 20:04 (*.62.173.143)
    떡하면서 감정생기면 되는거 아님?
  • 무위 2017.09.24 20:40 (*.236.34.32)
    해봐라... 생겨도 만에하나고 끝은 정해제있다.
  • ㄹㅇㄴㅁ 2017.09.25 11:59 (*.162.227.75)
    사먹는게 야동보며 딸치는거보다 현자타임 10배는 더 오더라. 허무함 + 지갑까지 얇아지니까
  • ? 2017.09.26 12:17 (*.128.119.29)
    좋은곳을 다녀라 그리고 유흥 경험 없는거 같은면 진짜 정해진 코스로만 해주고
    나중에 지명도 생기고 그러면 진짜 신세계를 볼거야
  • ㅋ2ㅋ2ㅋ2 2017.09.24 13:15 (*.70.51.163)
    결혼포기하고 실버타운 갈생각인데 이것도 만만하지가 않아 에휴
  • ㅇㅇ 2017.09.24 16:07 (*.144.17.237)
    그렇지. 여자는 포기하고 겜이나 하는게 절약됨
    입사하고 1년 연애하면서는 돈 못모았는데 깨지고 겜이나 하고 도서관이나 다니고 운동하면서 혼자노니까
    3천 넘게 모이더라. 근데 이렇게 10년 모아도 집 못산다는게 노답임 ㅋㅋㅋㅋㅋㅋㅋ
  • zz 2017.09.24 18:38 (*.252.237.58)
    여자한테 돈쓰느니 혀깨물고 뒤진다
  • 오피걸 2017.09.24 19:40 (*.62.202.24)
    업소년이랑 떡 마니 치다보면 같이 카페도 가고 고기도 굽고 할꺼 다함.
  • 1ㅂㅂㅂㅂ 2017.09.24 20:48 (*.168.176.143)
    그렇지 그렇게꽁떡맛에 업소년들꼬시는거지
  • ㄷㄱ 2017.09.24 23:10 (*.216.125.8)
    지들이 업소녀 꼬신줄만 알지..
    커피도 10잔 마시면 한잔 꽁짜인 서비스 시대다.
    뭐 백날 말해봐야 알겠냐..
    시간 지나고 통장 잔고 바닥나봐야 깨닫겠지.
  • 123 2017.09.25 05:23 (*.144.213.177)
    이렇게 생각하는게 대다수 일텐데
    이야기 들어보면

    돈많은 놈들도 많다는 사실
    흙수저는 가고 싶어도 못가고 갈 생각조차 안함
  • 33 2017.09.25 00:16 (*.133.146.77)
    젊은넘인가 보네,,
    저짓도 3~4년하면 한계에 다다른다,,그럼 남은 40년은??
    미우나 고우나 가족이 있어야 인생이 풍요롭다
  • ㅇㅇ 2017.09.25 03:52 (*.155.156.174)
    외로워서 결혼할 생각을 하다니 서른셋 쳐먹고 생각하는 꼬라지하고는
  • ㅇㅇ 2017.09.27 10:39 (*.221.249.116)
    ㅎ ㅏ... 우물안 개구리 색기들...형이 다 안타깝다
    우물좀 나와 이 색기들아 팔짝 뛰어 보기라도 하든가
    에 ㅎ ㅕ 창의성도 없고, 도전 정신도 없고, 그러니 휴지나 많이 쓰면서 살겠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013 강남역 사고 그분들 반응 9 new 2017.10.19
5012 속바지 안 입었니? 7 new 2017.10.19
5011 일본 음반 매장 현황 10 new 2017.10.19
5010 봉춤 보미 3 new 2017.10.19
5009 호우드리블 5 new 2017.10.19
5008 턴하는 미주 5 new 2017.10.19
5007 170만원짜리 바지 7 new 2017.10.19
5006 안무 연습 중인 혜정 1 new 2017.10.19
5005 주사기로 만드는 장난감 9 new 2017.10.19
5004 이소희 트레이너 몸매 5 new 2017.10.19
5003 남성 혐오를 하는 이유 8 new 2017.10.19
5002 건장한 유승옥 4 new 2017.10.19
5001 분성 배씨 시조 3 new 2017.10.19
5000 노인 공경 중ㅤㅤ 8 new 2017.10.19
4999 천직을 찾은 투머치토커 4 new 2017.10.19
4998 극한직업 의사ㅤㅤ 5 new 2017.10.19
4997 여우짓하는 여자를 바라보는 표정 4 new 2017.10.19
4996 뉴스 비키니녀ㅤㅤ 4 new 2017.10.19
4995 소유 청바지 뒤태 2 new 2017.10.19
4994 아침엔 베이컨ㅤㅤ 6 new 2017.10.19
4993 팔에 딸 이름 문신한 아버지 1 new 2017.10.19
4992 좋은 미용실ㅤㅤ 3 new 2017.10.19
4991 손자에게 조던 신발을 사주지 못한 할머니 4 new 2017.10.19
4990 수영 중인 고은아 6 new 2017.10.19
4989 예능 역대 최저 시청률 3 new 2017.10.19
4988 몸 수색 중 4 new 2017.10.19
4987 서울시 택시요금 인상 검토 9 new 2017.10.19
4986 데프콘의 이상형ㅤㅤ 5 new 2017.10.19
4985 김원준과 5살 연하의 팬 54 new 2017.10.18
4984 덴마크 국회 클라스 19 new 2017.10.18
4983 뉴욕의 빈티지 인테리어 32 new 2017.10.18
4982 주한 미해군 창설 기념식 현장 48 new 2017.10.18
4981 빽으로 취직하는 사람들 52 new 2017.10.18
4980 개헌의 역사 39 new 2017.10.18
4979 여성 혐오의 딜레마 25 new 2017.10.18
4978 공포의 다이어트 식단 17 new 2017.10.18
4977 누가 여기다 동상을 세워놨네 9 new 2017.10.18
4976 손석희 코스프레 중 42 new 2017.10.18
4975 음주운전자의 패기 44 new 2017.10.18
4974 가수에서 배우로 전향해 성공한 여배우들 40 new 2017.10.1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7 Next
/ 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