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gif

 

2.gif

 

3.gif


  • RVP 2018.01.13 20:11 (*.253.82.235)
    난 갠적으로 반페르시 좋아했는데..쩝..
    반할 밑에 있어서 고꾸라진건지 아님 진짜 거기까지가 한계였던건지..

    생각해보면 옛날 축구가 난 더 재밌었다.
    98년부터 봐온 축구라 뭐 지단 호나우두 기타 등등 그 시절부터 12-13시즌정도 까지.

    뭔가 더 아크로바틱하고 선이 굵고 쌈박한 축구로 기억하지 ㅎㅎ

    요새도 재밌는 있지만 게임 속도나 뭐나 옛날 축구만큼 북치기 박치기하는 듯한 느낌은 없는듯 아쉽.
  • 벵거충 2018.01.13 21:44 (*.20.248.55)
    야 그렇게 따지면 80년대 판타지스타들이 판치던 시절이 꿀잼이지.
    그 뒤로는 조직적인 수비가 넘 타이트해져서 일인군단 보는 재미가 없어짐

    글고 반페르시는 축구에 입문이 너무 늦은 케이스야.
    본격적으로 축구한게 15살때라서 한참 늦었다구.

    타고난 재능으로 짤라먹고 우겨넣었던거지
    그 감각이 떨어졌을 때 평타 칠 수 있는 기술이 부족했음.
  • 항상 미국에게 감사드리니다. 2018.01.13 22:54 (*.115.102.140)
    맨유 간거에서 끝났다고 봤음
  • 이명박 2018.01.14 08:32 (*.105.86.58)
    니가 생각하는 옛날은 지금보다 수비조직력이 떨어지던 시기다.
    그래서 드리블러들이 지금보다 득세했고 개인기 좋은 선수들이 많아 보였지.
    과거축구와 현대축구의 가장 큰 차이점을 얘기할 때 수비전술의 발전을 얘기한다.
    과거 대인마크 위주의 수비에선 드리블 잘 하는 개인기 좋은 선수들이 유리했다. 1명만 제끼면 되니까.
    그리고 반대로 대인마크를 잘 하는 수비선수들도 수비 잘한다고 유명해지기 좋았지.
    현대축구는 공격전술보다는 수비전술이 크게 발전하여 대인마크보다는 협력수비와 압박을 통해 드리블러들이 득세하기 힘들어졌다.
    그래서 과거보다 개인기 좋은 선수들이 안보이는거다. 개인 드리블보다 패스가 훨씬 빠르고 효율적이니까.
    그걸 가지고 축알못들은 예전보다 선수들이 개인기가 떨어졌느니 잘하는 선수가 없느니 헛소리 하는거다.
    요즘 같은 현대축구에서 메시나 네이마르 등등의 드리블러들이 그래서 더 대단한거지.
  • .. 2018.01.13 20:27 (*.42.91.175)
    메시의 축구스타일은 메시밖에 못하는데 튜터 받아봐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635 선동과 반국가 망동에 빠진 자들에게 통렬한 갓침 25 new 2018.01.24
6634 사연있어 보이는 김태리 졸업사진 2 new 2018.01.24
6633 무선청소기 각 회사별 성능 19 new 2018.01.24
6632 홍석천의 첫사랑 4 new 2018.01.24
6631 시력 점점 안 좋아지는 다현 6 new 2018.01.24
6630 중국과 동남아에 혼자 여행가면 안되는 이유 7 new 2018.01.24
6629 일본 마트에서 본 정연 2 new 2018.01.24
6628 긴급입수 단독 뉴스 속보 5 new 2018.01.24
6627 나은아 사극 또 찍냐 3 new 2018.01.24
6626 공인인증서 제도 폐지? 6 new 2018.01.24
6625 머리숱 많은 게 콤플렉스라는 아이돌 9 new 2018.01.24
6624 과소비 지수 12 new 2018.01.24
6623 조이의 매력 2 new 2018.01.24
6622 롯데타워 빰따구 치는 북한 류경호텔 2 new 2018.01.24
6621 여대생 아이유 3 new 2018.01.24
6620 드디어 올 것이 왔다 14 new 2018.01.24
6619 필립스에서 나온 탑블레이드 1 new 2018.01.24
6618 우리가 알고 있던 어떤 아역 배우 6 new 2018.01.24
6617 단장님의 지엄하신 요청 10 new 2018.01.24
6616 러블리즈 막내 뒤태 1 new 2018.01.24
6615 유시민이 틀렸다 10년 후 후회할 것 10 new 2018.01.24
6614 예식장 잡았는데 빚이 3천 11 new 2018.01.24
6613 남자가 잘 생겼을 때 나오는 반응 2 new 2018.01.24
6612 팔공산에 전시 중인 흔적들 2 new 2018.01.24
6611 상견례 프리패스 비쥬얼 6 new 2018.01.24
6610 인텔 게이트 일파만파 6 new 2018.01.24
6609 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4 new 2018.01.24
6608 보아의 전성기 8 new 2018.01.24
6607 백화점 승강기 사고 4 new 2018.01.24
6606 입금된 유라 1 new 2018.01.24
6605 서울의 셰어하우스 침대 월세 3 new 2018.01.24
6604 대기실의 오마이걸 4 new 2018.01.24
6603 러시아와 중국의 기내서비스 대결 3 new 2018.01.24
6602 코리안 유머 판타스틱 4 new 2018.01.24
6601 군필자들 의문의 적폐행 8 new 2018.01.24
6600 도도한 미주 1 new 2018.01.24
6599 아들 물놀이 시켜주는 어머니 1 new 2018.01.24
6598 크리스탈 자본주의 미소 2 new 2018.01.24
6597 6.25 최대북진선 8 new 2018.01.24
6596 정용화 소속사의 언플 6 new 2018.01.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