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ㅇㄹㄷ 2018.04.25 00:22 (*.175.50.142)
    주정차 ㅅㅂ 저거 한 15만원으로 올려야됨.
  • ㄴㅅㅇ 2018.04.25 01:15 (*.62.219.41)
    진짜
    상습정체구간 끼어들기 하는 개 xx
    블박신고제 만들어야한다..

    길을 잘알지 못하는경우 1년에 1-2번유예주고 또끼어들면 20만원 넣어야한다 빠지는차선

    예로 잠실방향으로 자유로에서 성산대교로 빠지는 구간
    2-3키로 외줄로 차들기다리는데 입구까지와서 2차선 틀어막고 쌍깜박이 키는 넘들보면 내가 열받더라

    난 그길로 빠지진않지만..

    묵묵히 기다린사람들만 바보되고..
  • ㅋㅋ 2018.04.25 01:29 (*.147.138.235)
    신고해 형... 지금도 신고할수있어 ...
  • ㅇㅇ 2018.04.25 13:04 (*.153.24.22)
    근데 몰라서 끼는게 많아서 애매하다
    2~3키로전에 빠지는길을 네비만 보고 어떻게 줄서냐.. ㅁㅁ

    주정차랑 저거 물면 차끌고 다니는직업들은 굶어죽어
  • ㅇㅇ 2018.04.25 08:53 (*.164.25.110)
    음주운전은 강화할게 아니라 살인미수랑 동급으로 봐야지

    상습차량에 시동잠금장치 부착이 아니고 징역때려서 운전을 못하게 해야지

    음주로 취소되고 무면허 음주로 사람 죽이는데

    젖같은 법
  • .. 2018.04.25 00:31 (*.42.91.175)
    매번 속으로만 생각하는 거였는데

    일반 시민도 교통법규 위반행위를 신고 할 수 있도록 하고

    위반자가 벌금을 내면 거기서 10%정도 떼주는거임

    스마트폰으로 신고 가능하게끔 하고 신고한 사람 계좌에 쏴주면 전 국민이 교통경찰 되는거 같은 효과 있을텐데
  • ㅋㅎ 2018.04.25 00:39 (*.224.171.230)
    도심제한속도만..반대....
  • ㅋㅎ 2018.04.25 00:40 (*.224.171.230)
    그리고 무단횡단 벌금을 어마하게 떄려버리는게 젤 효과 좋을거라고 생각함. 무단횡단시 30만원.
  • 부기영화 2018.04.25 00:46 (*.70.36.145)
    얼마전에 백화점 주차장에서 주차하려고 빈자리 찾고있는데 차량 지나다니는 정중앙에 고개숙이며 스마트폰하면서 슬금슬금 가길래
    내가 쌍라이트 3회정도 뿌렸지 뒤에 차량도 오고있고 빨리 주차하고 올라고싶은데 엄청 길막하는거여
    그래서 열받아서 클라션울렸지 그러더니 고개만 뒤로 돌려서 엄청 눈에서 레이져 뿜는거여

    내가 너무 어이가 없어서 비키라고 입모양으로 주시했지 그러더니 다시 고개 숙이면서 그대로 스마트폰 보면서 걸어가길래
    저런 ㅁㅊ년이 다 있나 하고 풀 클라션 3초정도 울림 조수석 창문열고 비키라고 소리치니까
    또 고개만 뒤로 살짝돌려 레이저쏘면서 2보정도 오른쪽으로 빠지더라고 (양 사이드 끝짜락에 도보이용하는 곳있음)

    그정도 빠져봤자 차량이 못지나감 ㅡㅡ 진짜 개어이없어서 조수석 창문열고 썅욕퍼붓고 싶었지만 참았다
    옆에 여자친구있어서 진짜 여자친구 없었으면 나 그날 징역갔다

    너무너무 열통터져서 풀클락션 계속 누르고있으니 옆으로 빠짐 그러면서 끝까지 레이져 쏘더라 지가 뭘 잘못한지도 모르고
    블랙박스 영상 올리고싶을정도임 진짜 아 암걸린다 진짜 생각만해도 부글부글끓어!!
  • 흠냐 2018.04.25 00:52 (*.235.245.49)
    진짜 길 다니다보면 나는 내 갈길만간다하는 사람들 너무 많더라
  • 입장바꿔봐 2018.04.25 01:10 (*.7.46.105)
    보행자 우선 문화가 정착되어야 하는데
    차타는게 상전인가
    거만하게 눌렀겠지 크락숀
  • ㄹㅇ 2018.04.25 01:21 (*.148.185.6)
    글은 제대로 읽음? 백화점 지하주차장이라잖아...
  • ㅇㅇ 2018.04.25 00:46 (*.158.73.202)
    자기 목숨 아까운 줄 아는게 첫번째 이러나 저러나 보행자가 조심해야 한다. 목숨이 달렸으니
  • 다부시고싶다 2018.04.25 00:53 (*.239.220.179)
    집근처에 교회잇는데 일욜마다 불법주차때문에 정말 헬이다 헬
  • 34 2018.04.25 04:33 (*.209.174.231)
    ㅋㅋ번호판가리고 예배중이라고써잇음?ㅋㅋ
  • 1234 2018.04.25 17:16 (*.85.198.142)
    너무 늦게 댓글 써서 못볼지도 모르겠지만, 생활불편신고 어플 다운받아서 불법 주정차 신고 해봐요. 사진 동영상 2가지로 신고 가능한데, 반드시 그 어플로 들어가서 그 어플 사진 촬영기능으로 찍어야 하고요. 최소 5분 간격으로 찍어야 하며 2장 이상의 사진 (최소 5분 전후로 두장) 이나 동영상을 찍어서 신고하면 됩니다. 의외로 간단해요.
  • ㅇㅇ 2018.04.25 01:09 (*.215.197.89)
    저런것도 중요한데 횡단보도 도로에 그려놓기만 하고 보행자신호등 없는 길도 존나많음 그런데 신호등 설치부터좀
  • 보행자 우선 2018.04.25 01:54 (*.82.162.109)
    그런곳은 일단 운전자가 보행자를 먼저 양보한다는 마음으로 일시정지하고 출발해도 될텐데.
  • ㅂㅂ 2018.04.25 02:04 (*.7.47.237)
    주택가 편의점에서 일 한적있는데
    진짜 술냄새 쩔면서 차 몰고오는 사람 엄청 많았음..
    음주운전은 처벌강도도 빡시게 높였으면 합니다.
  • ㄷㄷ 2018.04.25 03:46 (*.62.215.222)
    지금 법규에 신고포상금제도만 도입해도 좋아질듯
  • 34 2018.04.25 04:34 (*.209.174.231)
    일단 차를 쥐죶으로 아는 보행자도 문제지만 어떻게든 신호 바껴도 지나갈려는 차들 문제많다. 그런애들 보면 대부분 생각없어보이는 까무잡잡한 30,40대
  • ㅁㄴㅇㄹ 2018.04.25 05:04 (*.211.177.218)
    음주운전은 다시는 인생 살면서 운전대 못잡게 해야됨 이게 습관임 한번하다가 재수없게 걸린게 아니고 꾸준히 하다가 걸린거임
    특히 여객운송하다가 음주운전은 진짜 다시는 그 직업 못갖도록 법으로 막아야된다고 생각함.
  • 21 2018.04.25 11:10 (*.245.228.202)
    음주운전은 제발 최대 사형 갑시다. 걸려본 새끼들만 괜찮으니까 자꾸 쳐먹고 들이받음.
  • 10년무접촉무사고 2018.04.25 13:39 (*.46.213.109)
    도로 연수 최소 200시간 채워야 된다.
    아예 습관으로 만들어 버리고 도로 위에 내보내야 됨.
    시민의식은 자발적으로 기대하는게 아니라 법으로 만드는 것.
  • 2811->2813 2018.04.25 18:12 (*.253.132.79)
    저기에 추가해서 기능시험에 평행주차 T차 S자 빡시게 하고
    주행연습도 한 100시간으로 올려야 한다고 이 연사 힘차게 외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402 영국 런던의 배달 음식 22 new 2018.05.23
4401 격하게 뛰는 지효 9 new 2018.05.22
4400 넌 일단 빠져있어 7 new 2018.05.22
4399 박지선 대학 성적 14 new 2018.05.22
4398 KTX 어느 공무원 20 new 2018.05.22
4397 상처 받은 김기수 30 new 2018.05.22
4396 교촌의 착한 배달비 25 new 2018.05.22
4395 사나 앞에서 보면 이런 느낌 20 new 2018.05.22
4394 LG일가 병역 현황 33 new 2018.05.22
4393 센스 있는 수비 27 new 2018.05.22
4392 김종국 허리 상태 26 new 2018.05.22
4391 감히 부실한 답변을 해? 17 new 2018.05.22
4390 흑형의 니엄마 드립 30 2018.05.22
4389 불편한 분들 부들부들 23 2018.05.22
4388 어느 여교사의 고민 65 2018.05.22
4387 천조국 방문한 대한민국 대통령이 받은 의전 87 2018.05.22
4386 수지 고소한 스튜디오 카페글 41 2018.05.22
4385 신태용의 현재 심정 28 2018.05.22
4384 강남역 스타킹 테러 29 2018.05.22
4383 뉴스룸 앵커브리핑 근황 27 2018.05.22
4382 고독한 미식가 한국편 41 2018.05.22
4381 싱가포르에서 판다는 서울 버거 20 2018.05.22
4380 울컥한 조세호 18 2018.05.22
4379 게임하다 걸린 북한 급식 16 2018.05.22
4378 귀족 스포츠 펜싱의 품격 27 2018.05.22
4377 차등 복무제 역대급 밸런스 65 2018.05.22
4376 한서희 피꺼솟 33 2018.05.22
4375 공시생 카페 능욕 52 2018.05.22
4374 일본 야쿠자의 영향력 25 2018.05.22
4373 이니에스타 고별전 바르셀로나 카드섹션 14 2018.05.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9 Next
/ 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