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연예인들이 인사 안하는 후배에 대해 얘기할 때 의문점.jpg


  • 노답 2017.08.11 13:24 (*.178.130.191)
    먼저 보는 사람이 먼저 하면 될 것을 이 꼰대 새퀴들
  • 아조시 2017.08.11 13:30 (*.251.177.35)
    ㅋㅋㅋ 마지막 김숙 모냐 ㅋㅋ
  • ㅇㅇ 2017.08.11 13:30 (*.100.221.129)
    장난으로 하는거지
  • 그렇다면 2017.08.11 15:20 (*.170.176.31)
    장난이라고?
    여기서 나온 글 몇개만 봐도
    김숙은 제 정신은 아니야,,,,,,
    오죽하면 여자별명이 ㄸㄹㅇ겠나
  • 23231 2017.08.11 15:22 (*.103.203.219)
    니가 싫다고 다싫어하는건 아니야..
  • ㄹㄹ 2017.08.11 18:47 (*.62.204.13)
    김숙은 뭔가 일부러 그런거 같음.
    당시 개그맨들 군기가 넘 셋으니까
    그런데 휘말리기 싫어서 아예 또라이 한듯.
    그만큼 간담도 큰거겟지
  • ㅇㅇ 2017.08.11 21:37 (*.223.36.131)
    222 이런듯
    애매하게 섞이고 맞출꺼면 차라리 ㄸㄹㅇ하는게 나을지도
  • ㅁㅁ 2017.08.11 20:49 (*.251.220.230)
    쯧쯧
    생각하는 꼴 봐라
    너보단 백배 제정신이 김숙
  • ㄴㅇㄹ 2017.08.11 21:41 (*.223.5.236)
    진심으로 김숙누나가 내..또래기만 했으면 어떻게든 결혼하려고 노력햇을텐데
    얼굴도 귀여움.
  • ㅇㅇ 2017.08.11 13:30 (*.100.221.129)
    아직까지는 인식이 변하는 과도기니까 꼰대라고 하기는 좀 그렇고...한 10년쯤 뒤에도 그러면 꼰대라 할만하겠지
  • 지랄 2017.08.11 13:34 (*.178.130.191)
    네다꼰
  • ㅇㅇ 2017.08.11 13:38 (*.223.18.18)
    아니 이게 거대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한것도 아닌데
    과도기는 무슨 그냥 꼰대지
  • 123 2017.08.11 13:35 (*.45.168.224)
    인사 가능
  • ㅂㅂ 2017.08.11 13:40 (*.255.97.186)
    난 그래서 아예 후배들하고 눈도 안 마주치고 봐도 아는 척도 안 했음. 3학년 때 과 학생회 임원하면서도 그랬어.

    다만 먼저 인사는 못하겠더라. 그때부터 꼰대기질이 있어서 다만 속은 이미 꼰대여도 겉으로도 '나 꼰대요~' 광고하면서 다닐 필욘 없기에

    인사도 안 하고 아는 척도 안 하고 인사도 안 받았지.

    애초에 선배한테 먼저 인사해야되냐고 묻는 것들은 지들 기분에 수 틀리는 것들은 모두 적폐라고 간주하거든.

    그리고 그런 애들은 소문을 양성해. 어떤 선배 ㅈㄴ 싸가지 없다고. ㅋㅋㅋㅋ 지들 인사 안 받아주거나 인사 안 해주는 게 싸가지 없는 게 되어버리지.

    나중에 지 자식새끼한테 할아버지 할머니 댁 갔을 때 어른들 찾아서 인사 안 드려도 된다고 가르칠 년놈들인 거야.

    내가 하던 행동들을 내 다음 세대가 적폐라고 한다면, 그게 점점 대세가 된다면

    난 그래. 난 적폐야. 라고 인정하고 더 물을 흐리진 않되
    그들이 제시하는 룰엔 따르지 않아
  • ㅂㅂ 2017.08.11 13:44 (*.255.97.186)
    그리고 저렇게 예의범절이라는 틀을 새로 제시하는 놈들은

    선배들, 주변인들하고 마음으론 친해지고 싶은데 누구에게도 지고 싶진 않은 것들이 특히 그래.

    애초에 친해지고 싶어하지도 말든가. 마음은 친해지고 싶은데 용기는 없고 또 먼저 아는 척 하면 지는 거 같으니까

    왜 꼭 후배가 먼저 인사해야해요? 이지랄.

    난 새내기 때부터 선배들이 인사하라면 인사했어.
    대신 진짜 인사만 했지. 시덥잖게 선배가 인사하는 것 이상으로 친한 척하면 급한 일있다고 말하고 그냥 지나치거나

    정말 기계처럼 인사만 하고 아는 척 안 하고.

    인사 안 한다고 갈구는 시발 선배새끼들이나
    선배들이 인사 안 받거나 먼저 아는 척 안한다고
    뒤에서 지랑하는 후배새끼들이나 내가 볼 땐 똑같움
  • 123 2017.08.11 13:50 (*.105.72.100)
    꼰대가 왜케 꼰대질을 장황하게 늘어놓는거야
    자기는 다르다는걸 이야기 하고 싶어하는거 같은데 지가 사회성 부족한걸 주저리 주저리 남겨놨네
    너의 손꾸락은 쑥쓰러워 하지 않아서 다행이다 얘
  • ㅂㅂ 2017.08.11 13:53 (*.255.97.186)
    덜 꼰대 같지 않냐 이거지 ㅇㅇ
    사회성 부족한 건 인정하고.

    근데 사회성 부족한 게 죄는 아니잖아?
    내가 못났다는 걸 적어도 스스로 인정하는 수준은 되잖아.

    내 모토는 이거야.
    잘날 수 없으니 못난 걸 인정은 하고 살자.
    내가 남을 도울 만큼 잘난 놈은 아니니 남한테 피해는 주지말자.
    이런 것들이 내 모토야.

    내가 꼰대라는 건 인정하지만 딱 봐도 아주 졷같은 꼰대는 아니잖아? 안 그래? 솔직히 너도 사회생활하며

    너한테 인사 안 한다고 지랄한 선배들이 잇엇을 거고
    싸가지없는 후배도 있었을텐데

    난 적어도 저 두 부류만큼 재수없진 않잖아?
  • 123 2017.08.11 14:00 (*.105.72.100)
    그래 꼰대지만 이정도는 괜찮지 않냐 인정받고 싶었던거구나~
    그래 인정! 별로 재수 없지 않다!
  • ㅂㅂ 2017.08.11 14:02 (*.70.55.115)
    ㅇㅇ 고마워
  • 234 2017.08.11 15:07 (*.228.83.55)
    와...실제론 말못하니..여기서 한풀이하는구나 ㅋㅋㅋ 너도참너다...그냥 씹꼰데여
  • ㅂㅂ 2017.08.11 16:15 (*.150.123.248)
    실제로도 말을 해. 그래소 실생활에선 선배들한테도 좋은 소리 못 듣고 후배들 중에도 몇몇은 내 앞에서 싫은 티 냈지.

    근데도 그냥 내 스탠스를 지켰어. 사회생활이란 게 아버지 사무실에서 일하다보니 넓진 않지만 역시나 난 마찬가지로 생활하고.

    뭐 본 것도 없이 비약하진 마. 방구석에서 너야말로 여포짓하지말고 ㅇㅇ
  • 물논 2017.08.11 17:45 (*.162.119.206)
    인사 안 받아주는건 그냥 니가 실제로 싸가지가 없는거야.
    싸가지 없는 놈한테 싸가지 없다고 하는건 소문 양성이 아니고 그냥 사실이야기를 할 뿐이야.
    그런 주제에 지가 한 짓은 생각못하고 남들 자식교육 걱정이나 하는 주제에
    '그래 씹을려면 씹어라. 내맘대로 할거야.' 라고 하면 고독한 아웃사이더가 마이웨이를 지키는게 아냐.
    그냥 싸가지 없는 놈이 자기합리화를 하는 거야.
    덜 꼰대같기는 커녕 꼰대들이 지 잘못 인정 안 하고 자기 합리화를 할때 주저리주저리 떠드는 꼰대 중의 상꼰대 발언이다.
  • ㅇㅇ 2017.08.11 13:54 (*.223.18.18)
    말투 귀엽네...
    웬지 털이 덥수룩하게 난 난쟁이 똥자루
    40대 아저씨일것만 같아..
  • ㅇㅇ 2017.08.11 13:40 (*.138.13.70)
    ㅋㅋㅋㅋ바보들 인사랑 사과는 먼저하는놈이 이기는거야
  • ㅇㅇ 2017.08.11 13:42 (*.76.107.178)
    음 이말 좋다.
  • dd 2017.08.11 14:10 (*.96.37.214)
    인덕이라는게 있지. 진짜 존경받는 사람은 시키지 않아도 먼저 후배가 인사한다.
  • ㅂㅂ 2017.08.11 14:15 (*.70.55.115)
    ㄴㄴ 그건 개소리지. 문재인이나 노무현 대통령이 가는 곳곳마다 인사받고 존중받았어? 아닌 거 알지?

    그 인덕을 알고 느끼고 그것에 먼저 고개 숙이며 다가올 만큼 현명한 사람 자체가 별로 없어.

    그래서 군자는 쉽게 알아볼 수 없다잖아. 우리 사회가 그런 군자를 잘 알아봐줄까?

    인사 받는 사람은 인덕이 아니라 트렌드에 맞게 처신하며 그때그때 색이 바뀌고 남들 귀에 듣기 좋은 소리만 하는 사람이야.

    표밭에 가서 선거유세하는 정치인처럼 그런 인간들이 인사받긴 쉽디.
  • 123 2017.08.11 14:23 (*.105.72.100)
    자기가 존경하는 사람한테는 인사한다는 말같은데..
    존경하는 이유가 뭐가 됬던간에 존경받는 사람은 인사를 받겠지
    인덕이라는게 항고 불변의 무언가는 아니라는건 동의
  • ㅂㅂ 2017.08.11 14:30 (*.70.55.115)
    ㅇㅇ 지금 말씀하신 대로 '자기가' (자기가 좋아서) 라는 전제가 들어가야만 함.

    남의 취향과 인식과 판단을 꺾어버릴 수 있는 인덕이란 건 없음. 돈 앞에 자존심 굽히지 않는 몇몇이 있듯 아주 적은 사람만이 취향이나 뜻이 다를 지라도 상대의 깊이와 인덕을 존중할 줄 알아서 노소 고하를 막론하고 먼저 예의를 갖추지.

    그래서 저런 가요계 선후배니 학교 직장에서의 선후배 사이에서 인사를 하든 안 하든 잘 받든 못 받든. 그것이 인덕의 판단요소가 될 수가 없다고 생각함
  • dd 2017.08.11 14:35 (*.96.37.214)
    그래 뭐 훌륭한 사람을 찾아볼 수 있는 안목 좋은 사람이 적다고 생각할 순 있지.
    근데 개인적인 생각을 밝혔는데 '개소리'로 치부하는 너는 안목 좋은 훌륭한 사람이라고 생각되진 않네.

    노무현, 문재인 예로 들었는데 그 사람들 직속 밑사람들이 인사를 안 했을거라고 생각하는 것도 이해가 되지 않고
  • ㅂㅂ 2017.08.11 14:43 (*.70.55.115)
    난 인덕 안 좋아. ㅇㅇ 인정해.
    그 직속 밑 사람들은 인사하겠지.
    밥줄인데 ㅇㅇ. 학교 선후배나 직장 선후배 정도로 표현될 직급 차이에선 인사 째기가 쉽잖아. 근데 인사 안 째는 애들이 많다고 그걸 인덕의 증거로 삼기엔 좀 그런 거 같다고 생각한 거야. 말했듯이 인덕을 알아봐가며 상대에게 진정으로 존중의 의미로 인사를 할 것 같으면 선배가 먼저할 순 없냐는둥 후배가 인사를 안 해서 싸가지없다는 둥 소리가 나올 만한 사회가 아닐테니까

    그래서 하는 말이지.

    인사를 받고 못받고로 인덕을 표현하는 건 솔직히 내 인격 니 대가리에선 개소리라는 표현이 딱이다 싶었으니까.
  • dd 2017.08.11 14:50 (*.96.37.214)
    대가리니 뭐니 하는 거 보면 시비 털 생각이었구나. 괜히 좋은 말 썼나...
    내가 인덕이 훌륭하면 인사를 먼저 할거라고 한 걸 왜 왜곡해서 이해하지? 사치하는 사람은 가난해질 수 있다고 하면 가난한 사람은 사치할 거라고 이해하나?

    남이 말한 거 왜곡해서 이해해놓고 왜 대가리 운운하면서 사람한테 비아냥대는지 모르겠다.
  • ㅂㅂ 2017.08.11 16:12 (*.150.123.248)
    아니. 마지막 댓글은 진짜 실수야. 내 대가리라고 쓴다는 게 오타났네 미안해. 쿼티자판으로 치다보면 그럴 때 있자나.

    진찌로 형 머리를 뜻하는 게 아니라 내 대가리라고 하려고 한 거야
  • dd 2017.08.11 14:36 (*.96.37.214)
    인사를 잘 받으면 무조건 인덕이 좋다는 걸로 해석하면 우짜냐. a이면 b라고 했는데 b면 무조건 a라고 했다는 듯이 말하네
  • ㅇㅇ 2017.08.11 15:05 (*.232.22.149)
    무슨 노무현 문재인이 성인이라도 되냐?
    정치인이라면 당연히 어떤 정치적 스탠스를 취할거고
    그거 싫어하는 사람은 욕하는거고 아님 후빨하고 그런거지.
    이래서 노빠들이 종교구만
  • 55 2017.08.11 14:13 (*.217.98.82)
    인사안하는 후배한테 먼저 인사해봐라 나중에 미안해서라도 열심히 인사하더라
  • ㄹㄴㅁㅇ 2017.08.11 14:22 (*.197.92.199)
    인사를 남을 위한게 아니고 나를 위한거임.

    인사를 해서 옳고, 안해서 그르다는건 아님.

    단, 쌓이고 쌓일수록 타인에게 있어 내 인격을 판단하는 큰 부분이 됨.
  • 123 2017.08.11 14:25 (*.105.72.100)
    그래서 남한테 보일라고 인사를 그렇게 시키는거잖아 늙은이들이
    늙은이들 힘떨어지면 자기한테 인사하는 사람 수가 확연히 줄어들거든
    그러면 느끼는거야 자기나 남들이나 힘빠졌다고
    그래서 그렇게 열심히 인사를 시키는거 같다
    인격이라기 보다는 권력이나 영향력을 판단하는 부분인거 같다
  • ㅂㅂ 2017.08.11 14:27 (*.70.55.115)
    ㅇㅇ 맞는 말씀 ㅇㅇ 그래서 인사 안 하거나 안 받아주는 사람에겐 인격이 나쁘다는 프레임만 씌우면 됨.
    그리고 그런 사람은 인격나쁘다 소리 들으면서 자기 행동 유지하면 됨 ㅇㅇ

    조금 첨언하자면 인사 안 한다고 갈구는 선배나 먼저 인사 안 하는 선배에게 왜 후배가 꼭 먼저 인사해야하는 거냐고 따지는 후배는 다를 바가 없음. 결국 지가 먼저 하긴 싫으니까 남한테 강요하는 게 똑같거든.

    또 나만 이상한 건지 몰라도
    간혹 가다가 꼭 인사만 나눴다하면 자기 사생활이나
    남의 사생활을 묻는 등 안부부터 시작해서 수다로 이어가는
    사람들이 있나 모르겠음. 그게 그냥 싫은데.

    나만 싫어하나?
  • 123 2017.08.11 14:34 (*.105.72.100)
    수다는 뭐 개인차가 있겠지
    정말 반가우면 진심 궁금하고 같이 좀더 있고 싶어서 하는 수다가 있고
    습관적으로 수다를 하는 사람이 있고
    죙일 존나 심심해서 누구 좀 만나고 싶다 했을 떄 좋아하는 선배나 후배 친구 만나서 인사하면
    이야기좀 하고 싶잖아 뭐 그런거 아닐까
  • 2017.08.11 14:59 (*.28.109.141)
    이런 문제로 후달린다고 느끼면 꼰대고
    여유로우면 대인배지
    혓바닥이 길면 꼰대+소인배
  • 라몽 2017.08.11 15:01 (*.108.88.70)
    나는 회사생활 할 때나 밖에서나 항상 어르신들에게 인사를 먼저 했다. 나보다 어려보이는 이웃에게도 그랬지. 근데 내 생각에는 혹은 내가 느끼기로는 아랫사람이 윗 사람에게 먼저 인사하는게 예절이라고 생각한다. 이건 꼰대이고 아니고를 떠나서 그냥 동양의 예절이라 본다. 그리고 그게 잘못 되였다고 생각하진 않는다.

    내가 나이가 많다는 이유만으로 갑질을 하는 건 잘못된거지만 어린 사람이 윗 사람에게 인사한다는 건 일종의 예의이자 규칙일 뿐이지 꼰대짓이 아니다. 꼰대짓은 길빵하며 임산부에게 피해를 주는 쓰레기가 있는데 그걸 뭐라고 하자 어린놈이 어른한테 뭔데 지적질이야!!라고 합당하지 않은 것에 대해 강제로 규명하는게 꼰대지. 이건 규칙이라 본다.

    그래서 난 항상 어른들을 보면 인사를 꼬박했다. 내가 사장인데 어린직원한테 먼저 좋은 아침 박대리 ^^ 이러면 오히려 상대가 부담스럽고 무거워 할꺼 같다. 윗사람이 받아치는정도만 해야지 먼저 인사하면 마치 내가 인사를 안 해서 압박을 받거나 뒤늦게 인지했단 사실에 미안해할 수 있기 대문이다. 그래서 사람마다 생각은 다르겠지만 나이가 어린 사람이 혹은 직급이 낮은 사람이 먼저 인사하는게 서로 편하고 예의에 맞는다고 본다. 근데 이상하게도 원래는 윗사람이 아랫사람에게 하는 게 비지니스 예의라네? 음
  • 123 2017.08.11 16:24 (*.105.72.100)
    말이 얼버무려져서 뒤죽박죽 쓴건지 모르겠는데
    어린사람이 윗사람에게 인사하는게 잘못되고 꼰대짓이라고 하는게 아니고 그걸 안한다고 뭐라하는게 꼰대짓이라는거지
    예의, 사회적 규칙이라는 것이 명료하게 규정되어 있는 것이 아니고 서로 암묵적 동의하에 저절로 형성된걸 말하는거 아니야?
    동의하지 않는 사람이 꽤 있는데도 그걸 예의이고 규칙인데 왜 지키지 않냐고 훈장질을 하면 반발감이 생기고 좋게 볼수 없지
    꼰대질이라는게 오랜 경험과 노하우를 아랫사람에 전수해 주는 효과를 낼 수 있다는 부분은 좋게 받아 들일 수 있는데
    대체로 나이나 지위의 차이로 상대방이 반박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길게 장황하게 불편을 만드는 것이 문제니까 사람들이 말이 많은거잖아
  • 1 2017.08.11 15:03 (*.170.30.130)
    선배라는 입장에서 무조건 인사를 먼저 해주길 바라는건 문제가 있지만,
    위에서 말한 상황은 서로를 확인 했는데도 쌩깐거 같음.
    눈이 마주쳤는데 "오 선배새끼가 인사를 안하네? 나도 안해야지." 이건 확실한 비정상임.
    누구든 먼저 봤다면 선후배 가리지 말고 인사를 하는게 좋지만,
    보고도 쌩까는건 다른 문제지.
  • ㅋㅋㅋㅋ 2017.08.11 15:29 (*.99.73.72)
    이건 누가 꼰대고 뭐고를 떠나서 아주 어린시절부터 몸에 배는거다
    당장 초딩 2학년짜리가 요즘1학년들은 선배한테 인사 안한다고 4가지 없다는 글도 올리는데
    예의 범절은 조직 및 사회가 유연하게 돌아가게 해주는 윤활유 같은거다.
    지키기 싫으면 지키지 않아도 되지만 그런경우에는 그 조직의 모든이가 동의해야 겠지
  • 131313 2017.08.11 15:51 (*.243.22.172)
    그래서 요즘 조직문화가 꾀 젊고 상식적으로 바꾸려는 회사들도많음. 디자인쪽이 그럼 자유롭고 호칭도 님아니면 다른호칭을 만들어서 부른다거나, 회식도 낮에하고 시간을 여유있게 사용할수있음.
  • 지쳤다 2017.08.11 17:00 (*.226.207.89)
    형들...요즘 필와 댓글보면 이전 같이 각자 존중하고 전문성에 위트 있는 글 들이 점점 없어지는것 같아. 필와 같은 커뮤티 추천 좀 해줘
  • 식혜 2017.08.11 17:30 (*.140.99.100)
    그놈의 필와 타령 좀 그만해라 어휴
    나 여기 필와시절부터 다닌 뒷방늙은이요
    알아달라고 하는거냐 뭐냐
  • 사람답게 살자 2017.08.11 23:23 (*.226.207.89)
    뭐야 갑자기? 인생이 많이 힘든가봐?
    욕구불만인가?
  • 길가던 2017.08.11 17:31 (*.196.175.126)
    없어. 일베충과 메갈이 지들 새끼 여기저기 뿌려놔서, 예의범절 차리는 것을 씹선비라 조롱하고,

    자신이 아는 것들을 나누려 하면 설명충이 등판했다고 조롱하지.

    나도 필와 오래했다고 생각하는 사람인데, 요즘은 자신의 편이 아니면 모두 적이라는

    이분법적 사고에 빠진 사람이 너무 많아서 진보든 보수든 서로 말다툼만 하려는 거 같아서 인터넷에서는 글을 줄이게 됨.
  • 자연삘레밤? 2017.08.11 17:39 (*.86.2.122)
    흥선대원군께서 명하여 거북선 만들라고 한곳에 자료
    09년 1800만에 40년대초반 2300만 맞나요
    일본 절?사 명성황후 관음상 퀵으로 모셔오는것 가능
  • D 2017.08.11 18:01 (*.150.81.212)
    이건 본국과 교신하는 간첩 아니면 조현병 환잔데... 어느 쪽이든 무섭다
  • ㅇㅇ 2017.08.11 18:13 (*.223.38.234)
    선배가 방에 들어오는데
    내 작업 하느라 그걸 못본 적이 있었다
    얼마 뒤에 그 선배가
    날 인사도 안하는 쓰레기로 만들어놨더라
    시바 뒤돌아서 작업중인데 지가 들어온건지 뭔지 어떻게 알아
    들어오면서 안녕 한마디 했으면 뒤돌아서 나도 인사 했겠지
    꼴에 선배 자존심이 있는건지 지는 절대 먼저 인사 안함 ㅋㅋ
  • 111 2017.08.11 19:34 (*.38.8.7)
    상사 아니꼽게 보고 먼저 인사 안 하는 거 맞고
    인사 안 하는 후배 중에 인성 제대로된 놈 본 적이 없다.
    그냥 기초가 안 잡힌 눈치 없고 사회성 없는 ㅅㅋ들임ㅋㅋ
    인사 안 하면 뭐 있는 줄 아나본데 뒤에선 ㅂㅅ이라고 욕먹고 다님
  • 빤쓰 2017.08.11 19:48 (*.111.2.188)
    난 인사 제법 잘 하는 편임.
    근데 내가 인사를 하면 고개만 까딱하거나 아예 아는 척도 안 하는 놈들이 종종 있음. 같이 인사는 못 해도 고개만 까딱 하는 건 아니잖아. 니가 내 상사도 아니고 그냥 오며가며 얼굴 익어서 인사만 하는 사이인데. 나이 몇살 더 먹었다고 그러는 건 예의가 아니잖아.. 하고 말 해 주고 싶다. 그런 놈들은 그냥 쌩 까고 싶은데 내가 인사성이 너무 밝아서 얼굴이 보이는 순간 나도 모르게 인사... ㅡ.ㅡ 씁...
  • 2017.08.11 20:16 (*.251.157.115)
    닥치고 선배보면 ㅇ꾸벅꾸벅 인사해라. 진심.
    난 회사 신입으로 들어왔을때 얼굴 보이는 사람 누군지도 몰랐는데 그냥 인사했음. ㅋㅋㅋ꾸벅 안녕하세요~ 웃으면서
    나중에 별명이 스마일일 정도로 ㅋㅋㅋ
    열심히해라 열심히
  • Ss 2017.08.11 20:38 (*.111.18.157)
    말이 안통하는 꼰대이자 대화로 풀어나가는 게 귀찮고 뭐든 눌러버려야 마음 편한 7~80년대군대식 마인드
  • 젊병필 2017.08.11 21:26 (*.91.223.175)
    니가 그렇게 하는건 좋은데
    나중에 니가 선배가 됬을때 그렇게 하지 않는 후배를 뭐라고 하진마.
    선배가 먼저 인사할수도 있는거야.
    근데 보통 자기가 그랬던 사람은 타인도 자기한테 그렇게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게 문제야.
    군대 후임병이 선임병되면 후임병한테 똑같이 구는거와 같아.
  • 초코퍼지 2017.08.12 01:12 (*.103.22.70)
    인사와 대답만 잘해도 사회생활 반은 성공하는거다.
    꼬맹이들은 새겨들어라 진짜.
  • 2017.08.12 08:13 (*.38.223.243)
    군대가 그렇거든 계급낮은 후임부터 먼저 경례하는거... 어쩌겠어 대한민국 거의 절반이 그 문화를 체험하고 나오는데 상명하복식 대인관계가 사라질래야 사라질수가 없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572 비오는 날 민폐甲 11 new 2017.08.21
5571 강균성 인스타 사진 6 new 2017.08.21
5570 부모님과 함께하는 휴가 15 new 2017.08.21
5569 설현 동공 지진 10 new 2017.08.21
5568 간장새우 덮밥 달인 23 new 2017.08.21
5567 슬기로운 슬기 8 new 2017.08.21
5566 친구의 장난 27 new 2017.08.21
5565 연예인이 갑이고 소속사가 을? 9 new 2017.08.21
5564 평범한 메시 플레이 11 new 2017.08.21
5563 선미 집에 놀러간 소희 3 new 2017.08.21
5562 동남아 성매매 관광 62 new 2017.08.21
5561 담배 주문할 때 확실히 말해주세요 17 new 2017.08.21
5560 느낌 있는 작품 18 new 2017.08.21
5559 마이클 잭슨의 여성팬 6 new 2017.08.21
5558 위험한 토네이도가 상륙 중 4 new 2017.08.21
5557 엑소 콘서트에 나타난 흰수만 12 new 2017.08.21
5556 옥상에서 줄넘기 5 new 2017.08.21
5555 천조국의 성진 체벌 5 new 2017.08.21
5554 걸스데이 단체 안무 7 new 2017.08.21
5553 아찔한 덩크슛 8 new 2017.08.21
5552 시청률 상승시키는 아나운서 5 new 2017.08.21
5551 피해자와 가해자의 후손 32 2017.08.21
5550 유아 디스하는 아린이 11 2017.08.21
5549 동남아의 한국인 바가지 48 2017.08.21
5548 통삼겹 화덕구이 37 2017.08.21
5547 40이 넘은 나이에 유치하다고 생각하지만 35 2017.08.21
5546 주작이 현실로 22 2017.08.21
5545 태양 집 미술품 가격 29 2017.08.21
5544 오사카 입체 간판 40 2017.08.21
5543 미제는 다 커? 20 2017.08.21
5542 간 이식해주고 5억 받은 친구 71 2017.08.21
5541 아이유의 패션 센스 9 2017.08.21
5540 엥? 이거 어디서 많이 보던 21 2017.08.21
5539 지효의 팬 조련 18 2017.08.21
5538 꿇어쏴 7 2017.08.21
5537 김희철 소젖 드립 15 2017.08.21
5536 평균 연봉의 함정 49 2017.08.21
5535 이니의 기네스 도전 24 2017.08.21
5534 죽으려고 아프리카로 떠난 여자 63 2017.08.21
5533 원피스 수민이 23 2017.08.2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2 Next
/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