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보고나면 후유증이 남는 영화 30개 보고나면 후유증이 남는 영화 30개

 보고나면 후유증이 남는 영화 30개

  • 2017.11.20 13:59 (*.195.172.153)
    미스트....으...........
  • ㄻㄴ 2017.11.20 14:11 (*.197.47.122)
    시발련...........
  • 흔남 2017.11.20 14:19 (*.62.179.80)
    마지막에 그 안개속에서 나타난 그것은 정말...ㅋㅋㅋ
  • 강서똘 2017.11.20 16:18 (*.131.28.138)
    망연자실
  • 2017.11.20 14:12 (*.99.211.219)
    버팔로66 이라는 영화본사람있나? 난 그거보고 너무 우울했는데...
  • ㄴㄷㄷㄴ 2017.11.20 14:15 (*.7.53.103)
    액트오브킬링
  • ㅇㅇ 2017.11.20 15:20 (*.46.218.6)
    이 분야 갑은 마터스 인거같은데
  • 동감 2017.11.20 15:54 (*.128.69.6)
    천국을 보는 눈
    순위에 당연히 있을줄 알았는데 없더라
  • ㄴㄹ 2017.11.20 16:48 (*.197.47.122)
    엥? 그건 '우울한 영화'에 넣을 정도가 아니잖아.
  • 어쩔수없어 2017.11.20 15:50 (*.84.169.107)
    비우티풀
  • ㅏㅏ 2017.11.20 15:53 (*.103.49.50)
    도그빌 라스 폰 트리에
  • ㅁㅁ 2017.11.20 16:31 (*.62.22.241)
    우울하긴해도 명작이라면..
  • 11 2017.11.20 17:53 (*.49.62.66)
    더로드는 왜?
    마지막에는 희망을 말하면서 끝나는데 그래도
  • 2017.11.20 20:34 (*.191.154.57)
    사람 잡아먹는거 개충격이던데;;
  • d 2017.11.20 18:06 (*.147.138.235)
    3위영화 ..보고 많이 울었는데...
  • 인증 2017.11.20 18:54 (*.121.170.23)
    매그놀리아도 존나 우울하던데
  • .. 2017.11.20 19:58 (*.181.240.151)
    저 리스트 영화중에 대충 6-7개 봤는데...
    그중 제일 우울한건 내 인생이더라...
  • ㅇㅇㅇㄹㅇㄴ 2017.11.20 20:37 (*.6.162.20)
    반딧불으ㅏ묘 ㅠㅠ
  • 1 2017.11.20 20:46 (*.229.70.240)
    아메리칸 크라임도 우울한데
  • 123 2017.11.20 20:54 (*.167.142.124)
    반딧불의묘 한 번 봐라... 17위 급이 아니다... 넘버3 안에 들만한 영화
  • 786 2017.11.20 21:23 (*.4.61.76)
    암스테르담이 없네;;;
    살로소돔이랑.
    우울그자체아닌가?
  • ㄴㅇ 2017.11.20 21:36 (*.101.170.152)
    오 레퀴엠 생각하면서 봤는데
  • 반딧불의묘 2017.11.20 21:52 (*.53.212.5)
    시벌
    피해자 코스프레.
    그래서 그 전쟁을 누가 시작했는데?
    열도가 침몰하더라도, 입이 백개라도 할말 없는것들이.
  • 읭킈킄 2017.11.21 00:34 (*.217.186.86)
    일본 전쟁 가해자면서 피해자코스프레함. 존나 교묘한 영화임
  • ㅈㅈ 2017.11.20 22:54 (*.211.226.160)
    라스폰트리에 멜랑콜리아가 읎네
  • 그냥 2017.11.20 23:43 (*.235.172.65)
    킹덤 - 라스트 폰 트리에 ... 영화 끝나고 나와 아침이라 참 우울했지
  • 냐햐하 2017.11.21 03:44 (*.0.115.157)
    글루미 선데이
  • 2017.11.21 17:54 (*.218.223.18)
    트레인스포팅이없네

    여기있는거에비해 덜 우울한편인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929 비 내리는 도쿄의 밤 42 new 2017.12.11
4928 정형돈의 피니쉬 기술 15 new 2017.12.11
4927 추억의 라면 26 new 2017.12.11
4926 본인 이름을 마동석이라고 지은 이유 21 new 2017.12.11
4925 조조의 마음을 너무 잘 읽었던 사람 59 new 2017.12.11
4924 유재석이 까이는 이유 3 new 2017.12.11
4923 스킨스쿠버의 위험성 14 new 2017.12.11
4922 퇴근길 배현진 40 new 2017.12.11
4921 펄쩍펄쩍 뛰는 드림캐처 유현 3 new 2017.12.11
4920 강 청소하는 기계 17 new 2017.12.11
4919 쥬얼리 정 젊은 시절 23 new 2017.12.11
4918 네덜란드 애들이 아는 한국 축구 선수 20 new 2017.12.11
4917 김희철에 대한 댓글 7 new 2017.12.11
4916 메추리 알을 부화 시켜 보았다 19 new 2017.12.11
4915 빽가네 집 10 new 2017.12.11
4914 50세 동안남 26 new 2017.12.11
4913 연예계 골격 끝판왕 이기우 친형 7 new 2017.12.11
4912 전 세계 도시 땅값 순위 12 new 2017.12.11
4911 이정재 정우성이 투자한 비트코인 거래소 12 new 2017.12.11
4910 한복 착용한 조수애 아나운서 6 new 2017.12.11
4909 다이소 창업자의 어록 18 new 2017.12.11
4908 최악의 관우 캐스팅 18 new 2017.12.11
4907 무한도전 끝나면 일정 없는 조세호 2 new 2017.12.11
4906 여성에게는 모든 기업이 한샘이다 14 new 2017.12.11
4905 인기가요 앨리스 소희 6 new 2017.12.11
4904 뉴스에 나온 롱패딩 열풍 43 new 2017.12.11
4903 항상 90도 폴더인 은하 7 new 2017.12.11
4902 멘토나 멘토링에 집착하는 사람들 27 new 2017.12.11
4901 뒤돌아보는 레드벨벳 16 new 2017.12.11
4900 뒤로 가는 영법 10 new 2017.12.11
4899 나영이 레깅스 핏 8 new 2017.12.11
4898 고기 냄새에 환장 22 new 2017.12.11
4897 2000년대 중반 먹어줬던 남자 스타일 12 new 2017.12.11
4896 넥슨 캐시템 레전드 14 new 2017.12.11
4895 유인영과 신혜선의 키 12 new 2017.12.11
4894 남편 자랑 들어보면 불쌍해요 55 new 2017.12.11
4893 알쓸신잡에서 말하는 3.1운동과 유관순 32 new 2017.12.11
4892 직감으로 살린 경찰관 25 2017.12.11
4891 맛있는 녀석들 군대 썰 26 2017.12.11
4890 총알이 날아와 옆에 있던 친구 관자놀이를 관통했어요 72 2017.12.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6 Next
/ 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