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역사상 최악의 거짓말 중 하나라고 본다.
2사단이나 21사단에 오게되면 보게 되는 잣같은 문구
20대 초반에 여기로 입대하면 10년은 늙는것 같은 기적을 체험할 수 있다.
잣같은 동네가 분지라서 여름에는 대구같이 덥고 한겨울에는 영하 20도 아래로 쉽게 떨어진다.



최근에 있었던 사고. 그나마 사망자가 없어 다행인데 동네가 산 밖에 없어서 길이 운전하기 최악이다.
여기서 운전병하다가 밖에 가서 일반차량 몰면 전나 베스트 드라이버 된다.



동네가 군인가족 투성이라서 10대부터 60대까지 군인가족일 확률이 높다.
그래서 입대한 애들 보기를 잣같이 본다.
10대도 입대한 애들 잣같이 보긴 매한가지라서 2011년에 군바리 폭행으로 뉴스에 떴었다.
이 동네가 공장도 없고 산지 투성이라 농사짓기도 마땅찮다.
때문에 곰취 같은 산나물이 특산물이다.
게다가 볼거리도 마땅치 않아서 볼거라곤 펀치볼 정도인데 접근성도 떨어져서 관광상품은 전무하다고 보면 된다.
먹고 살건 그럼 입대한 군인들과 면회오는 사람들 대상으로 하는 장사 밖에 없다.
문제는 장사하는 것들이 전국에서 손 꼽힐 만한 ㅆㅅㄲ들이다.

1. 모텔비
외박 나온 군인이나 면회온 가족들이 하루밤 자려고 모텔 들어가면 서울뺨때기 후려치는 가격에 놀라게 된다.
다 떨어져가는 여관도 하루자려면 6만원이고 도시에서 흔히 보는 시설의 모텔은 1박에 10만원까지 받는다.
더 가관인건 대실비인데 대실하면 5만원까지 받는다. 대실비가 일반 숙박비에 육박한다.

2. 교통비
이 ㅅㄲ들이 진짜 ㄱㅅㄲ들이었는데 양구시내에서 15분 정도 떨어진 군부대까지 가는데 2만 5천원 받는다.
면회온 사람이 군인 데리러 온다고 가정하자. 일단 부대까지 2만 5천원 시내까지 2만 5천원이다.
그리고 군인이 부대 되돌아가야 되니 거기까지 다시 2만 5천원, 다시 시내까지 2만 5천원이다.
즉 면회올 때마다 택시비로 10만원이 깨지는 일이 일어난다.

3. PC방비
군인들 외박나오면 PC방 제일 많이 가는데 이 동네가 웃긴게
평일에는 1000원 정도 받다가 군인들 외박나오는 토일은 2000원 받는다.
회원가입하면 좀 싸지는데 가입비 5천원이 있고 평일에만 회원가입이 된다.

4. 외식비
일단 고기 구우면 1인분에 만원가까이 받는다.
일반 식당도 더럽게 비싸다.
시골인데 외식물가가 서울보다 더하다.
백숙 한마리 먹으려면 5성급 호텔 뷔페보다 더한 가격을 쳐 받는다.
그래서 군부대에서 장병들을 위한 복지회관이나 마트 운영하는데
이런 플랜카드 붙인다.


  • 팝콘티비 2018.01.21 17:37 (*.98.13.109)
    군대 주변은 다 창렬
  • 2사단 노도 2018.01.22 16:46 (*.46.198.251)
    양구 그냥 조옷같은동네임.. 이 나라는 군에 징병되는 장병들에게 희생만 강요하는 느낌임..

    기본적인 부분들을 안지켜주는 걸 저기에서 볼 수 있는데..
    신성한 국방의 의무라고 하기전에 정말 신성한 의무가 될 수 있도록 만들어줘야한다고 생각함.
  • 2018.01.21 17:38 (*.117.144.233)
    화천도 마찬가지... 매년 이맘때면 산천어 축제 광고나 기사 보이는데 하... 진짜 꼴보기 싫다
  • 2018.01.21 18:54 (*.87.40.18)
    27사? 7사? ㅋ
  • 2018.01.21 19:09 (*.117.144.233)
    7사엿음
  • ㅇㅇ 2018.01.22 05:17 (*.234.180.222)
    나도 702였는데 위수지역이 화천이였어 ㅈ같아서 심심하면 점프했었다
  • ?? 2018.01.21 17:39 (*.176.109.159)
    가려졋나??
    창렬인건 매체 어느정도만 접해도 아는데 ㅋㅋ
  • 파오후 2018.01.21 17:44 (*.140.225.0)
    레알 다 조져버려야한다
  • ㅇㅇ 2018.01.21 17:46 (*.150.142.65)
    저런데 별로 바뀌는게 없다는건 뭐겠냐?
    군간부들이 돈받아먹는게 있다는거
  • ㅇㅇ 2018.01.21 17:53 (*.216.90.13)
    논산 연무대는 지금도 부대찌개 3인분 4만원 받습니다.
    정 부대찌개같은거 드시고 싶으시거든 시내 체인점에 가세요..
  • ㅇㅇ 2018.01.21 17:57 (*.75.47.168)
    강원도 평창놈들이나 양구놈들이 지랄맞은게 아니라 조선놈들이 지랄맞은거야
  • 2018.01.21 20:01 (*.36.142.6)
    강원도가 빨갱이라 그런거야
  • ㅕ67ㅕ 2018.01.21 18:04 (*.41.45.154)
    군같은 시골이 더 비쌈 왜냐 교통이 불편하니 거의 독점하다시피 해서 너네가 여기아니면 어딜가게? 라는 배짱식 영업
    25년 지난 모텔이 아직도 별다른 리모델링 없이 그냥 가격만 6만원 받고 있음
  • ㅇㅇ 2018.01.21 18:17 (*.138.71.22)
    저거 위 사진에 나온 거 처럼 저 동네 고삐리 들이 군인 몇 명 집단 폭행했다가 난리 났었는데
    열 받은 사단장이 군인들 양구 지역에서 아무 짓도 하지 말라고 해서
    지역 경제 마비 되고 군수랑 뭐 찾아와서 사과하고
    앞으로 군인들 상대로 바가지 안 씌우기로 다짐하고 끝났었는데
    몇 년 지나니깐 다시 슬금슬금 가격 올라가더라
  • 똥짬중위 2018.01.21 18:45 (*.223.34.164)
    그 사단장이 그 유명한 이순진 전 합참의장...
  • ㅇㅇ 2018.01.21 19:57 (*.211.83.172)
    미화됐네 그 사단장 시절때 내가 근무했었는데 그 사단장 새끼도 존나 뒤 구린 새끼였다..
  • ㄷㅇ2ㅈㅇ 2018.01.21 20:49 (*.53.232.146)
    사람은 다구려 그중 덜 구린애들을 빨아주느거고... 넌 얼마나 덜구리냐?
    난 너구리
  • 63연대2대대6중대1소대3분대장출신 2018.01.21 18:30 (*.70.50.130)
    씩씩하~~다 백두산~~부대 이십! 일싸단! 빠바밤!
  • ㅇㅋ 2018.01.22 10:23 (*.187.137.211)
    63연대 2대대 7중대다
  • 아재요 2018.01.21 18:41 (*.151.228.118)
    형 21사 나왔다 8년됬군.. 양구PC방 소문으로 사단 주임원사가 한다는 소문이 있었다 그만큼 창렬하게 파는놈들이 죄다 군간부들 가족이 하는 곳도 많았다 하지만 난 GOP에서 1년썩어서 돈은 덜써서 다행이였지 ㅅㅂ 근데 페바로 내려오니까 훈련 죤나많고 휴가받아도 양구터미널 가는데 2만원넘게 나오는데 GOP때 1년동안 휴가못가서 페바내려와서 다썼는데 택시비로 20만원은 쓴듯ㅋㅋㅋㅋ 아 버스가 있긴했다.. 부대에서 늦게보내주면 40-50분 기다려야했나 그랬을던걸로 기억. 양구 시팔
  • sonicyouth 2018.01.21 20:31 (*.240.33.245)
    늙은게 자랑은 아니지만 여긴 30대면 젊은 축일껄?
    난 딸이 대학교 3학년 인데 여기선 스스로 형이라고 못하겠더라.ㅎ
    여튼 나도 90년대 군번으로 강원도 고성 22사 수색대였는데 휴가 나와 양구 친구 면회 두어번 갔는데 너무 심하더라고.
    본래도 상대적으로 못살던 강원도 영서쪽에, 아직도 마땅히 해 먹을 게 없다보니 그런 것 같아.
    머리론 이해는 된다지만 감성적으로 상처받게 되더라고.
    여담이지만 아직도 가끔 소양호에 보팅낚시 갔다가도 양구쪽은 괜히 가기 싫더라.ㅎㅎ

    공기가 많이 탁한데 모두들 건강 챙기고 좋은 하루 되길 바라.
  • ㅈㄷㅈ 2018.01.21 21:26 (*.255.98.183)
    형님은 형이라고 하셔요 돼요......
  • ㅁㄴㄹ 2018.01.21 22:44 (*.172.4.113)
    소닉 행님 간만에 오셨군요.
  • ㅇㅇ 2018.01.21 20:34 (*.112.148.43)
    건방지게 어디서 형이래 어린노무새키가 아직 대가리에 피 덜말라서 어질어질하냐
  • ㅇㅇ 2018.01.22 05:59 (*.36.230.204)
    분위기 파악 못하는 고문관 새끼였을듯
  • 저런 2018.01.22 13:08 (*.213.96.183)
    제대한지 10년도 안된 새파란 놈이 형형 하고있네
  • 새파란놈이 2018.01.22 13:49 (*.85.55.223)
    ㅋㅋㅋ 새파란 놈이라는 댓글만 잔뜩 있네. 나도 소닉님처럼 여기서 스스로를 형이라고 못 하겠던데.. 제대한지 8년이면 아무리 군대 늦게 갔어도 35이 안됐고만..
    근데 댓글에 죄다 백두산 부대만 있네.. 노도부대 없으신가요?? 2사단 31연대~~ ㅋㅋㅋ
  • 징베 2018.01.21 18:42 (*.107.5.60)
    인제가면 언제오나 원통해서 못살겠네. 그래도 양구보단 나으리
  • ㄹㄹ 2018.01.21 19:19 (*.211.133.171)
    지역이기주의는 모든곳에 다있는거같음..
  • ㅇㅇ 2018.01.21 19:23 (*.211.83.172)
    내가 양구에서 부사관4년 이후에 다른곳에서 장교3년을 했어..
    게다가 나는 기혼 부사관이어서 장교시절때는 볼수없는것들을 부사관 시절때는 진짜 별에 별꼴 다 봤었다.
    상무대 일단 양구뿐아니라, 인제, 원통 이런 시골에서 쭉 생활한 원사급 되면 지역유지라고 봐도 무방하다.
    특히 심한건 천도리나 서화리 현리 펀치볼 이런곳에서 짬밥 먹을대로 먹은 부사관들인데.. 이건 뭐 조선시대 호방 이방 같은 놈들이라고 봐도 무방함.
    이런 저런것들 너무 많아서 자세히 쓰기도 귀찮아서 생략한다만..
    암튼 주임원사나 주임원사급 원사들 마누라들은 각 부대의 부사관이나 부사관 마누라들 사이에선 영주 마누라 급으로 군림하고있다고 보면 되고
    중사 하사 마누라들끼리도 서로 차리행보관사모님 사통관 사모님 등등 남편 계급 직책 따라가고 별 웃기지도 않은 병신짓거리 시킨다ㅋㅋㅋ
    대대장 새끼는 주임원사 눈치 보는데 바쁘고, 주임원사는 대대장새끼한테 약간의 편의 제공해주면서 얻을건 다 얻어감.
    요새도 하는지 모르겠는데 대대장네집 김치담그거나 부대 회식같은거하면 부사관 마누라들만 동원 되는거지.. 진짜 못할짓이다
    실질적으로 대대장은 그냥 허수아비라고 보면됨..... 내가 근무하는동안 대대장만 3번 바뀌었는데 전부 주임원사 꼭두각시 그 이상 이하도 아니었음.
  • ㅇㅇ 2018.01.21 19:24 (*.211.83.172)
    참고로 장교시절때는 볼수없었던게 아니라 내가 당시 계급이 핫빠리여서 볼수없었던거임ㅋㅋ 위로 올라갈수록 더 심하겠지. 일개 주임원사들이 이렇게 해쳐먹는데
    사단장급 그 이상급은 얼마나 해쳐먹을까 군바리새끼들은 정말 사회의 악이다.
  • dd 2018.01.21 19:47 (*.199.61.24)
    시골색히들이 더 한다 시바것들 못 배워서 그런건 지 몰라도 놀랍도록 이기적임. 자기들 지켜주는 군인 등처먹는 게 사람 색히들이냐
  • 수수수 2018.01.21 20:39 (*.101.217.72)
    21사단 65수색이었는데 산골에 짱박혀 있어서 저런줄 몰랐었네.. 외박나와도 양구는 커녕 오미리 모텔잡고 술먹고 놀았었는데.
    당시에도 그 촌구석 모텔도 비쌌었던 기억이... 벌써 20년이 훌쩍 지났네요..
  • 남자는 기계식이지 2018.01.21 20:42 (*.223.11.82)
    양구에서 병특했음, 양구남면 2사단 앞에 사무실
    21사에 친구가 복무중이라 서울서 면회온 친구들이랑 겸사겸사 같이 가서 군바리 빼와서 외박도 하고 했는데

    읍내 관광나이트 가면 여자 3 남자 7 남자중 군바리 9 ㅋㅋㅋ

    하여간 민간인인 나는 굉장한 지정학적 특권으로 양구녀들 꽤나 주서먹었는데

    다음날 농협가면 창구에서 만나고, 우체국 가면 소포받고 있고 ㅎㅎㅎ 재미있었지
  • 징베 2018.01.22 13:42 (*.107.5.60)
    양구에 관광 나이트도 있음? 장사가 되나 ㅋㅋㅋ

    난 화천에서 군생활했는데 에쿠스 단란주점 갔던거 생각나네 ㅎㅎㅎ
  • 아재사냥꾼 2018.01.21 20:47 (*.235.69.96)
    나도 강원도 5군단 포병대대나왔는데

    피시방 - 회원 천원 비회원2천원 근데 군인이외박나가는 주말은 회원가입불가.
  • 가릿? 2018.01.21 21:07 (*.199.216.249)
    자기 부모가 저 지역에서 장사하는 애들은 고개 숙이고 살아가면 된다.
    응. 너네 부모 ㅆㄺ 거든.
  • ㅁㄴㅇㄹ 2018.01.21 21:22 (*.179.66.237)
    나는 홍천에서 군생활했는데 홍천은 그래도 서울에서는 조금 가까운 강원도라 그랬나...
    터미널근처가면 프렌차이즈도 생각보다 많고 터미널앞 순댓국집들은 혜자중에 혜자였다 (터미널 바로 앞에 순댓국집이 한 너덧가게정도 있음)
    동네보다 천원 더 싸고 음료수도 무료로 주는 가게가 두 곳이나 됐음 (한가게는 음료수를 아예 한병 공짜로 줬고 한가게는 음료수기계가 있었는데 무한리필이었음)
    아 피씨방은 창렬이긴했음
    요금은 글처럼 후려친건 아닌데 평일에는 회원가입이 가능하고 주말에는 불가능했다
    고참들이 휴가 나갈 때 자주 갈 피시방 미리 회원가입해놓으라고 얘기들은 해주더라 ㅋㅋㅋ
    말뚝박은 동기도 있어서 동기얼굴이나 한번 보러 가보고 싶기는 한데 시간이 안 나네 참...
  • 화랑!! 2018.01.21 22:40 (*.7.53.45)
    형 11사야? 11사 129였는데 거기 순대국집들 다 맛있었지~
  • 레이 2018.01.21 22:48 (*.143.76.31)
    씨.발 양구 진짜 돈 없고 빽 없고 재수까지 없어서 저기 전방 갔다 왔네 ㅆㅂ 욕나온다 진짜 겨울에 영하 20도 넘고 여름엔 36도까지 올라가고 계절로 봤을 때 겨울에 졀라 춥고 여름에 졀라 더움

    게다가 물가는 평창렬과 동급 군인들 뜯어처먹는데다가 우리부대는 컴도 없었음 개쓰레기같은 동네 거기에서 컴이 없어 책 읽다가 감명 깊게 봐서 전과하고 그쪽일로 10년째 하다 지금 연봉 1억 넘음. 그런 점에선 아이러니하게 인생역전 시켜준 장소이긴한데 하여간 다시는 가고 싶지 않다
  • ㅋㅋ 2018.01.21 23:06 (*.231.151.244)
    2사단 훈련소 가는 버스가 산길을 가는데 진짜 죽겠더라. 좌석마다 토하라고 비닐봉투있었지.
    10월 훈련소 들어갔는데 낮에는 덥고 새벽은 영하날씨.
  • 5 2018.01.21 23:15 (*.250.51.16)
    전곡이랑 비슷하네
  • 28xx 2018.01.21 23:39 (*.118.41.70)
    2005년 전곡 맨하탄 모텔 주말 8만원
  • Protenup 2018.01.21 23:55 (*.36.146.190)
    강원도 인제군 서화면 천도리 12사 25년이 훌쩍 넘었네
  • 33 2018.01.22 01:21 (*.171.207.199)
    얼마전에 삼척 놀러가다가 군생활 생각나서 인제 잠깐 들렸는데 바가지는 많이 사라졌더라,,
    식당 가격도 정상적이고,,저렴한 커피숍도 몇개 생기고,,모텔비는 모르겠다 안들려봐서
  • 백두산 2018.01.22 02:07 (*.169.49.82)
    ㅠㅠㅠ 야이새키드라 내 청춘 ㅠㅠ
  • ㅂㅈㄷ 2018.01.22 08:20 (*.252.200.1)
    와, 벌써 21년전이니 참 오래되긴 했어도 도사리, 적리는 생각난다. 내가 늙긴했구나. 63R에 배치받고 처음 상무대에서 춘천까지 갔는데 뜬금없이 배타라고해서 헐~
    씩씩하다 백두산 부대 21사단~ 아직도 노래는 같은가 보네. 위에 글 보니 노래가 절로 떠오르네.
  • 2018.01.22 13:13 (*.201.91.94)
    난 양평쪽이였는데 이천시내 나가면 군인들 골라 시비거는 양아치들있었음
    쌈나면 무조건 군인손해여서 협박해서 돈뜯고 부대에서 외박나가면 술먹고
    돌아다니지말라고 교육하고그랬음
  • 183 2018.01.22 14:11 (*.157.14.57)
    21사단 04군번 입니다. 양구 진짜 개창렬 맞습니다.........진짜 롯데리아 하나있고 그당시 피시방...
    여관 ㅆㅂ......진짜 동서울에서 버스터미널가는게 행복했을 시절입니다......양구....183 알파 다들 잘지내니.....
  • 0ㅌ 2018.01.22 15:07 (*.46.244.114)
    몇년도 글인데 고기 1인분에 만원 가까이 받는게 문제인거냐;;

    요즘 만원 안하는 고기집도 있음?
  • 갓뎀양구 2018.01.23 01:25 (*.184.212.193)
    바로 잡아야 할 게 있음
    양구 피시방은 장교랑 부사관만 회원가입 승인해주고 병사들은 회원가입 안 시켜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620 한복이 잘 어울리는 그녀 10 new 2018.02.17
5619 중국 최후의 환관 10 new 2018.02.17
5618 박명수식 학력위조 12 new 2018.02.17
5617 언냐의 인생 계획 32 new 2018.02.17
5616 설현 실루엣 자랑 12 new 2018.02.17
5615 국회의원 나으리가 윤성빈을 찾은 이유 30 new 2018.02.17
5614 기안84 생선 튀김 6 new 2018.02.17
5613 MBC 인터뷰 조작 기자 징계 16 new 2018.02.17
5612 경리의 노림수 12 new 2018.02.17
5611 국가대표 점프킹 3 new 2018.02.17
5610 우사인 유아 17 new 2018.02.17
5609 전원책의 논리 36 new 2018.02.17
5608 전현무피셜 15 new 2018.02.17
5607 그물왕 12 new 2018.02.17
5606 상고 누나의 매력 14 new 2018.02.17
5605 훈련소 조교가 알려주는 자대에서 조심해야 할 사람 23 new 2018.02.17
5604 요즘 SNS에서 화제인 우크라이나 모델 14 new 2018.02.17
5603 갤럭시 노트8 평창에디션 근황 10 new 2018.02.17
5602 레드벨벳 담당 일진 42 new 2018.02.17
5601 아이스하키 격투 20 new 2018.02.17
5600 2년 전 브라질의 뽀뽀 누나 9 new 2018.02.17
5599 반인반신 시진핑 16 new 2018.02.17
5598 모모도 뿜뿜 12 new 2018.02.17
5597 밸런스 붕괴 질문 40 new 2018.02.17
5596 윤성빈의 신청곡 8 new 2018.02.17
5595 선진국의 벽 34 new 2018.02.17
5594 유재석마저 거르는 아이돌 리액션 17 new 2018.02.17
5593 영원히 고통 받는 김영권 3 new 2018.02.17
5592 도발적인 윤아 5 new 2018.02.17
5591 바다에서 조난 당했는데 18 new 2018.02.17
5590 스켈레톤 배우는 김연아 10 new 2018.02.17
5589 컬링 중계 레전드 4 new 2018.02.17
5588 김용만의 무속인 참교육 13 new 2018.02.17
5587 고현정이 생각하는 박근혜 10 new 2018.02.17
5586 위험한 종목 루지 9 new 2018.02.17
5585 시크한 비니 6 new 2018.02.17
5584 2019년 사우디에서 완성될 세계 최고 높이 빌딩 20 new 2018.02.17
5583 혜수 누님의 발사각 5 new 2018.02.17
5582 설날 조카 손에 쥐어진 장난감 19 new 2018.02.17
5581 건축학개론 그 후 15 new 2018.02.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