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유니클로 2018.05.20 00:32 (*.106.191.194)
    몸매는 기대가 안 된다
  • ㅇㅇ 2018.05.20 00:40 (*.40.65.189)
    니 인성도 기대가 안되네
  • ㅇㅇ 2018.05.20 20:21 (*.70.14.91)
    기대 안되는거 맞구만 발끈하는 새킈는
    지 마누라 몸매 통짜 돼지겠지
    그러려니 해 ㅎㅎ
  • 조ㅈ만한새퀴 2018.05.20 01:03 (*.203.17.203)
    니 고추도 기대 안된다.
  • 너 따위의 기대가 필요하냐? 2018.05.20 08:11 (*.239.178.130)
    잠이나 자라
  • 2018.05.20 02:36 (*.151.8.30)
    이 파트 개웃겼음 ㅋㅋㅋ
  • ㅁㅁㅁㅁ 2018.05.20 02:47 (*.34.177.28)
    설마 갈라팬티라고 불리는 그거냐
  • 보고싶다 2018.05.20 10:59 (*.160.146.176)
    라인 관리 안하고 덥수룩한채로 입으면 오히려 토쏠린다.
    속옷도 옷이다. 이쁜 옷 입을려면 그 옷에 맞게 관리해야 한다.
  • 두잉 2018.05.21 10:50 (*.204.9.19)
    맞아
    라인 정리 아니면 싹 왁싱 하는게 그게 극대화임
    난 앞쪽 덮수룩 한거보다 응꼬 듬성있는 애들이 더 거실리더라
  • 중딩 2018.05.20 16:49 (*.193.16.111)
    첫날밤 같은 소리하고 자빠졌네...
  • 추억인건가? 2018.05.20 22:24 (*.223.20.164)
    첫날밤 에피소드가 생각나네..ㅋㅋ

    와이프랑 신혼가기 며칠전에 아는 형님한테 비아그라짝퉁 받음. 그 당시 자신만만했으나 호기심에 챙겨가기로 했는데 왠지 찝찝해서 여행사 직원에게 비아그라 선물받아서 들고 갈껀데 괜찮냐고 물어봄(해외는 몇번가봤으나 약물?들고가본적이 없어 겁나서 물어봄) 근데 1대1방인줄 알았는데 와이프도 있던방이었음... 물론 진짜 첫날밤은 아니었으나 개민망하고 웃으며 넘어감.

    신혼여행 첫날밤 개피곤했지만그래도 할건 해야지 심정에 한알 복용... 씻고 나와서 그냥 뻣어 잠..

    다음날 별 문제없이 일어나서 스케줄 소화 후 마지막으로 맛사지 받으러감.

    여기서부터... 하...

    둘이 같은 방에들어가서 맛시지 받는데 하.. 진짜 함바집 이모같은 분이 주물러주는데 이때 약효과가 발동함.

    '여기서 똘똘이가 흥분하면 개쪽이다.''하면서 애국가,엄마생각, 슬픈영화 생각하며 버티기 돌입했지만 실패..ㅠ

    다행이 와이프는 딥슬립에 빠졌고 남은건 내 자존심이었음

    함바집 이모에게 흥분하는건 자존심이 용서치 않았기에 이를 꽉 물고 애국가 4절까지 속으로 부르고, 초중고 교과, 엄마 생각해봤지만 약발에는 못버티더라.. 결국 안마복이 뚫어져라 똘똘이가 기상..ㅠ 그리고나선 무조건 자는척 했는데 아줌마가 실실 웃기 시작하더니 와이프 마사지하던 사람에게도 뭐라뭐라하며 내껄 툭치더라.
    자는 척 하고 있었는데 특 치는걸 가까스로 참았음.. 스스로 대견하더라 ㅋ

    끝나고 나서 마사지사들이 옷갈아입으라고 나가자마자 와이프에게 내 마사지사에게도 자기가 팁 줘라 하고 뛰쳐나왔는데 데스크 이줌마들이 나보고 실실 웃더라 ㅋ 아직까지 와이프에겐 말 못하고 혼자 간직하고 있음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216 상고 누나 근황 2 2018.06.23
4215 미슐랭 가이드 기준 요리 강국 44 2018.06.23
4214 설리가 최근 올린 영상 12 2018.06.23
4213 자라니가 또 55 2018.06.23
4212 건빵 폭발 시킨 은하 10 2018.06.23
4211 바다에서 만난 고래 18 2018.06.23
4210 손나은 아빠가 쓴다는 컵 5 2018.06.23
4209 중화요리 스킬 10 2018.06.23
4208 쌩얼 공개한 보미 11 2018.06.23
4207 10대 힙합전사들의 간지나는 스웩 34 2018.06.23
4206 민경이의 피부톤 12 2018.06.23
4205 일본 프로레슬링 퀄리티 16 2018.06.23
4204 경리 솔로 컨셉 5 2018.06.23
4203 뜻밖의 에버랜드행 20 2018.06.23
4202 설현의 자랑 9 2018.06.23
4201 보수진영 차기대권주자 적합도 22 2018.06.23
4200 아이린과 눈 마주치면 9 2018.06.23
4199 삼각김밥 개발자의 위엄 7 2018.06.23
4198 잘 세우는 쯔위 7 2018.06.23
4197 아들 군대가서 누가 괴롭히면 얘기해 25 2018.06.23
4196 프로야구 명장면 9 2018.06.23
4195 압도적인 지효 8 2018.06.23
4194 ㅈ두는 욕이 아니다 11 2018.06.23
4193 2016년이 얼마나 더웠냐면 14 2018.06.23
4192 사과 아가씨의 유혹 5 2018.06.23
4191 지하철에서 누가 그런 짓을 6 2018.06.23
4190 하루에 몸무게 10kg 감량 40 2018.06.22
4189 모로코 여성과 결혼한 남자 22 2018.06.22
4188 이재명 인터뷰 깽판 찬양하는 갑수 34 2018.06.22
4187 와이프의 이상한 다이어트 41 2018.06.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4 Next
/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