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원본 크기로 보시려면 그림을 클릭하세요.

원본 크기로 보시려면 그림을 클릭하세요.

원본 크기로 보시려면 그림을 클릭하세요.

원본 크기로 보시려면 그림을 클릭하세요.


  • 보리로지은보리밥 2017.05.19 14:56 (*.216.252.158)
    참다 참다 엄마 국에도 넣었나보네 ㅋㅋ
  • ㅇㅇ 2017.05.19 17:41 (*.228.83.55)
    엄마가 내로남불이 심하네...
  • ㅁㅁ 2017.05.19 18:13 (*.38.199.253)
    그러게 심하네
  • ㅂㄴㅂㅅ 2017.05.19 14:56 (*.55.137.241)
    어서 친엄마를 찾아 가세요
  • ㄴㅇㄹ 2017.05.19 15:52 (*.91.31.11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주작같은데 이댓은 웃긴다
  • 2017.05.19 14:59 (*.44.164.134)
    저런건 쥐어패는수밖에..
  • 정원일베 아웃 2017.05.19 20:19 (*.223.39.115)
    이것들은 어떻게 이러케 티가나지? 그냥 이렇게 딱 한줄일뿐인데?
  • 그러게 2017.05.19 21:53 (*.99.117.64)
    인성이 그 한줄에 다 나타나는거지 뭐 ㅋㅋ
  • 2017.05.20 02:31 (*.44.164.134)
    너도 쥐어터져봐야
  • 22 2017.05.19 23:14 (*.104.34.34)
    맞는말인거같은데.. 저런 엄마는 쥐어 패야지 별수잇나
  • ㄱㄱㄱ 2017.05.20 15:09 (*.100.9.96)
    주어를 안써서 엄마인지 딸인지 헷갈려서 그런듯
  • ㅇㅇ 2017.05.19 15:02 (*.223.39.221)
    M2 가 C발녀니네
  • 1231 2017.05.19 15:04 (*.105.113.242)
    에휴 정신병자 에미 밑에서 고생이 많다
  • 2017.05.19 15:04 (*.4.69.114)
    ㅋㅋㅋㅋㅋ 애1미가 미쳤네
  • 2017.05.19 15:06 (*.195.87.119)
    와 미개한꼰대네ㅋㅋㅋㅋ
    지가 정한 원칙에서 본인은 제외네ㅋㅋㅋ
  • ㅁㅁ 2017.05.19 15:09 (*.141.242.131)
    나가 사는거 추천한다 진심으로
  • 사회로ㄱ 2017.05.19 15:16 (*.246.69.18)
    고졸하고 생산직찾아가세요 고등학교랑연계되서 여고는lg나 삼성잘가는가보드만요
  • 니나잘하지 2017.05.19 15:22 (*.179.60.81)
    저딴거도 에미라고 에휴,,,
  • ㅇㅇ 2017.05.19 15:27 (*.93.19.109)
    집에 마당 있으면 닭이나 누렁이 한마리면 끝나는데.
  • . 2017.05.19 15:40 (*.223.44.15)
    ㄷㄷㄷㄷㄷㄷㄷ 진짜 '에.미'가 저기 있네 ㅋㅋㅋㅋㅋ
  • Adelaide 2017.05.19 15:47 (*.124.49.125)
    주작이길
  • 123 2017.05.19 15:50 (*.184.46.213)
    어휴...저런 골빈년도 결혼해서 애 낳았나보네;
    애가 도대체 뭘보고 배울까..양아치같은년ㅉㅉ
  • 2017.05.19 16:25 (*.230.92.121)
    1. 아빠한테 얘기해본다
    2. 변하는게 없으면 어쩔 수 없음.
    2-1) 집을 나와서 쉼터 + 직업교육지원에 대해 알아본다
    2-2) 전문학교에 진학해서 고등학생때까지만 참는다. -> 고등학교 졸업 후 숙식제공되는 업체에 취직
  • 34c5 2017.05.19 16:34 (*.199.79.92)
    제일 쉬운건 그냥 밥을 빨리 먹는건데
    왜 밥 빨리 먹는 선택지가 없지 ㅋㅋㅋ
  • ㅇㅇㄴ 2017.05.19 16:45 (*.141.183.74)
    밥을 빨리 못먹는 사람인갑지
  • 2017.05.19 19:58 (*.228.83.55)
    밥을 빨리먹으라는것도 학대임
  • 1ㅌ23 2017.05.20 05:00 (*.185.159.58)
    지가 빨리 먹는것도 학대냐 ㅋㅋㅋ 논리왕
  • 1ㅌ23 2017.05.20 05:00 (*.185.159.58)
    빨리 못 먹는 건 없음
    군대가봐라
  • 33 2017.05.20 07:56 (*.10.192.92)
    군대가서 빨리 먹어야 하는것도 정상 아닌건데.
  • 123 2017.05.20 18:05 (*.78.50.196)
    일상생활에서는 정상이 아니지만
    군대에선 정상임

    왜냐면 군대는 특수한 경우고 전쟁중인데 누가 보자기 깔고 여유롭게 먹어?
    후딱먹어야지
  • 학대 2017.05.19 16:50 (*.4.56.160)
    엄마가 또라이네. 이건 학대임.
  • ㅁㅁ 2017.05.19 17:02 (*.124.171.195)
    모두의 행복을 위해 니가 빨리처먹으면 되잖아
  • 쩝쩝 2017.05.19 17:07 (*.200.219.169)
    저 엄마 같은 사람 여기 또 있네, 말도 안 되는 논리 갖다대기는
  • 한심 2017.05.19 17:39 (*.39.137.7)
    지밥 지가 따로 챙겨먹어, 왜 같은 시간 같은 밥상에 앉아서 꼴찌를 자처하는가?
    지가 없으면 다른 놈이 꼴찌하겠지.
  • TV유치원 2017.05.19 17:40 (*.47.221.231)
    음식물 쓰레기도 아니고 아동확대로 신고하고 싶다.
  • 뺑끼 2017.05.19 17:41 (*.150.159.28)
    이건 안녕하세요 같은데 가서 잘못을 인식 시켜줘야 한다.
    왠지 문제점이 저거 하나가 아닐듯하네
  • 2ㄷ 2017.05.19 17:47 (*.111.4.197)
    희한하네
    나한텐 18살여동생이없는데
    뭐지??
  • 존나 노잼 2017.05.19 17:51 (*.187.219.151)
    뭐긴뭐여 노잼이지 니댓글 씨 발
  • ? 2017.05.19 18:19 (*.33.164.234)
    나도 그놈의 니가다 먹어치워라 노이로제걸렸는데..
  • 삼일한 2017.05.19 18:34 (*.250.50.77)
    뚜드려 맞아본적이 없어서 그래
  • 321321 2017.05.19 19:13 (*.190.162.19)
    어무이가 김치년이네요 하하하
  • 글쓴이 2017.05.19 19:38 (*.65.174.95)
    내가 대신 존나 패주고 싶다
  • 123 2017.05.19 20:29 (*.72.200.100)
    치우는 사람 입장에선 속터짐 우리집 설거지 내가하고 형이 밥 천천히 먹는데 빨리 설거지 안하면 밥이고 뭐고 다 굳어서 설거지하기 존나힘듬 그래서 가족들이 각자 먹은건 싱크대에 물받아놓고 넣어두는데 밥 천천히 먹는 사람껀 그게 의미가 없음 이미 밥다먹을땐 그릇에 묻은 밥풀은 굳을대로 굳어있고.. 그렇다고 불리고 설거지하기엔 일을 두번해야되는거라 짜증
  • ㅂㅂ 2017.05.19 20:48 (*.98.153.44)
    얼마나 밥을 늦게 먹기에 밥풀이 그리 빨리 굳나??
    한 세시간 걸림?ㅋ
  • 이마에김붙었다 2017.05.19 21:25 (*.35.45.27)
    다들 입에 커품 닦아라!!
    1에ㅁ이가 뒤질년
    2따ㄹ년이 쌰ㅇ년

    둘 중 하나겠지? 그런데 이글은 딸 입장에서만 쓰인 글이니 부모 말도 들어보고 판단해라

    난 그렇다 울 딸은 11시 20~30분 정도 집에 온다
    밥차려 놓으면 휴대폰하면서 12시 40~1시까지 밥을 먹는다 정말 미칠것 같다.
    고딩이라 말해도 잘 안듣는다.
    혼내면 그때만 예..예하고 담 날되면 똑같다...
    부모입장에선 하루 종일 힘들었으니까 휴대폰 같은건 밥먹고 씻고 지 방에 드가서 잠들기 전까지 좀하고 그랬으면 좋겠는데 말을 안듣는다.
    나도 가끔은 화가 나서 뭐라하기도 한다. 그렇다고 밉거나 그런건 아니다...
    존재하는 것 만으로도 사랑스럽고 그러니까...

    내가 하고 싶은 말은
    그렇다 하더라고 에ㅁ이가 잘못했고.
    댓글러들은 양쪽얘기 다 들어보고 거품물어라라고 말 해주고 싶다...
  • 난 아직 삼십대야 형 2017.05.20 01:30 (*.6.117.161)
    밤 11시 말하는거지?
    안불쌍하냐 걍 냅둬
    입장바꿔 노동자가 아침 9시부터 밤 11시까지 일하는데 집에와서 밥먹는게 밀린 핸드폰 할수있는 유일한 시간이라고 생각해봐
    난 회사 점심에 폰하면서 밥먹는게 유일한 낙
    근데 시발 야자아직도 있나?
  • 2017.05.19 21:34 (*.172.50.193)
    진짜 욕밖ㅇ ㅔ안나온다..
  • 저건 2017.05.19 21:45 (*.207.116.183)
    아동학대로 신고해라 일단 충분히 아동학대로 볼수 있는 상황임.
  • ㅇㅁㅇ 2017.05.19 23:09 (*.61.215.187)
    진짜면 학대네
  • ㅁㅇㅎㅁㄴㅇㅎ 2017.05.19 23:32 (*.104.252.215)
    애초 딸을 자식으로 안보는듯.
  • 미스김 2017.05.20 00:21 (*.33.164.241)
    누누히 말하지만 여자들 말은 양쪽 다 들어봐야된다.
    그 전에 왈가왈부하는건 무의미.
  • 앰히뒤졋네 2017.05.20 00:32 (*.62.178.143)
    뭔말같지도않은
  • ㅇㄹㅇ 2017.05.20 00:47 (*.129.248.179)
    저뇬도 결혼하면 저러고 있다에 한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782 우크라이나 여자들도 안다 12 new 2017.06.27
10781 긴급체포된 당원 27 new 2017.06.27
10780 속옷 쇼핑몰 모델ㅤㅤ 8 new 2017.06.27
10779 선릉역 짬뽕 사건의 진실 23 new 2017.06.27
10778 김도연 바디라인 9 new 2017.06.27
10777 혜자 쌀국수 15 new 2017.06.27
10776 모텔 엘리베이터 6 new 2017.06.27
10775 열도의 인스턴트 식품 8 new 2017.06.27
10774 보정을 넘은 전신성형 2 new 2017.06.27
10773 여사님의 스킬 11 new 2017.06.27
10772 착한 시스루ㅤㅤ 5 new 2017.06.27
10771 비누방울 덕후 3 new 2017.06.27
10770 역시 효성 4 new 2017.06.27
10769 발차기의 위력 11 new 2017.06.27
10768 예뻐요 그 아이 1 new 2017.06.27
10767 스폰이 왜 나쁜 건가요? 33 new 2017.06.27
10766 수영장 BJㅤㅤ 8 new 2017.06.27
10765 묶여있는 여자ㅤㅤ 6 new 2017.06.27
10764 29살에 사귄 첫 남자친구의 생일파티 32 2017.06.27
10763 육식주의자가 채식주의자처럼 행동한다면? 45 2017.06.27
10762 피규어 직거래녀 33 2017.06.27
10761 정몽주니어는 오늘도 필승 46 2017.06.27
10760 강제 야근행 10 2017.06.26
10759 무거운 언냐의 미러링 25 2017.06.26
10758 미스터피자 레전드 28 2017.06.26
10757 구구단 미미의 미모 13 2017.06.26
10756 초밥 기계 36 2017.06.26
10755 이승우 출국 인터뷰 38 2017.06.26
10754 콜라 훔친 용사 알고보니 27 2017.06.26
10753 설리 SNS 근황 34 2017.06.26
10752 람보르기니가 25년 만에 만드는 SUV 33 2017.06.26
10751 알렉시스 세정 7 2017.06.26
10750 아버지를 찌른 23세 딸 결국 24 2017.06.26
10749 표창원 무리수 5 2017.06.26
10748 새로 나온 TV 10 2017.06.26
10747 논란의 포스터 국기 37 2017.06.26
10746 데뷔 초에 비해 많이 변한 아이돌 31 2017.06.26
10745 한국 문화를 일본에 전파하는 롯데 6 2017.06.26
10744 과탑 충분한 비쥬얼 34 2017.06.26
10743 철학적인 천체 사진 25 2017.06.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73 Next
/ 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