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2.jpg3.jpg

'대기줄'

4.jpg5.jpg6.jpg7.jpg8.jpg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16.jpg17.jpg18.jpg19.jpg20.jpg

21.jpg22.jpg23.jpg24.jpg25.jpg26.jpg27.jpg28.jpg29.jpg30.jpg31.jpg32.jpg33.jpg34.jpg35.jpg36.jpg37.jpg38.jpg39.jpg40.jpg41.jpg42.jpg43.jpg44.jpg


  • 배틀그라운드 2017.11.18 01:34 (*.63.56.18)
    이것도 진화의 결과지 저게 생존율을 높이는 행동이었을테니
  • 2017.11.18 04:54 (*.62.173.240)
    평창올림픽 롱패딩 줄 선거 같네
  • 여ㅓㄹㄹ 2017.11.18 06:28 (*.125.11.17)
    근데 이거 라스베가수니까 되는거 아니야? 어차피 놀러 온사람들이잖아..
  • 2017.11.18 10:58 (*.186.247.41)
    왜 어떻게 게시물이 올라올 때 마다 달리는 댓글도 똑같냐
  • 개이득 2017.11.18 09:07 (*.250.5.246)
    존내 재밌는 경험이었겠는데???
  • 2017.11.18 09:48 (*.209.62.245)
    뭐 어쩌라고..
  • 2017.11.18 10:23 (*.79.181.68)
    어느 순간 부턴 그냥 놀이로 인식했겠네
  • ㅂㅂ 2017.11.18 10:36 (*.150.123.248)
    저렇게 어처구니없는 상황에 따라하든 따라하지 않든

    좀 자기와 반대되는 집단에게 은근슬쩍 조롱하는 비열한 짓은 하지 말자.
  • ㅇㅇ 2017.11.18 11:02 (*.82.255.109)
    ebs에서 비슷한거 했었잖아
    세명이서 하늘 쳐다보고 있으면 사람들 우루루 몰려서 같이 허공 쳐다보게 됨
    두명까지는 안되고 세명부터 시작
    여기서도 2,3번 꼬시고 나서 물꼬가 터졌다고 나오네
  • 노노 2017.11.18 11:27 (*.228.162.87)
    그건 본능이 아니라 이성적으로 생각해도 할만한 행동이다.
    여러명이 하늘을 쳐다본다면 이성적으로 생각해도 뭔가 특이한 것이 있을 개연성이 높은 거잖아.
    반면에 저 실험은 뭔지도 모르고 무턱대고 따라해보는것
  • ㅇㅇㅇ 2017.11.18 13:15 (*.33.178.92)
    요즘엔 안될듯 전부 핸드폰 보고 있음ㅋㅋ
  • ㅇㅇㄹㄹ 2017.11.18 11:59 (*.86.187.12)
    우리나라 공무원 열풍도 이런거에 대입되겠네?
  • ㄴㅇㄹ 2017.11.18 15:29 (*.102.156.149)
    심리학 실험, 특히 사회 심리학 실험은 너무 병신같은게 많아....

    진짜 피리부는 사나이 실험을 하려고 했으면 그 과정에서 아무런 이득이 없는데도 시간만 날리거나/
    오히려 약간의 손해를 감수하면서도 남에게 동조하고 따라하는 상황을 만들어야지
    온갖 게임에다가 춤에다가 유쾌하고 즐거운 상황인데 어울려서 할만한거잖아?

    이비에스도 그래 사람들이 하늘을 보고 있으면 위험한 상황이거나 희귀한 장면일 가능성이 높으니까
    확인해보는게 경험적으로나 이성적으로나 당연한 판단 아닌가? 그게 어떻게 군중동조 현상이지?

    예전에 엠비씨 피씨방 실험도 봐봐 게임이든 일이든 열심히 하고 있는데 판엎어버리면 안열받는 사람이 어딨냐?
    그딴 실험에다가 게임의 폭력성이라며 자문이나 앵무새처럼 원하는 대답 내주는게 누군가 보면 명문대 심리학 교수...

    온갖 노력 다해서 실험 설계하는 순수과학자들이 보면 학문으로도 안보일거같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547 아 여기 맨유 아니지 해명 25 new 2017.12.15
5546 양보 운전의 중요성 69 new 2017.12.15
5545 유시민이 청와대 청원 올리게 된 경위 20 new 2017.12.15
5544 근데 어쩌라고? 36 new 2017.12.15
5543 지금 미국에서 핫한 힙합곡 19 new 2017.12.15
5542 형 믿고 따라와 7 new 2017.12.15
5541 MBC가 몰락한 이유? 34 new 2017.12.15
5540 공포의 스포티지 튜닝 38 new 2017.12.15
5539 의문의 탈치남 21 new 2017.12.15
5538 전설이 된 펩 과르디올라 30 new 2017.12.15
5537 요즘 여대 풍경 24 new 2017.12.15
5536 위대한 영화의 결정적 대사들 52 new 2017.12.15
5535 임용 전 후 남교사 할당제에 대한 태세전환 29 new 2017.12.15
5534 미래에서 온 심슨 작가 16 new 2017.12.15
5533 요즘 광화문 1인 시위 17 new 2017.12.15
5532 예쁘고 잘생긴 사람보다 이성을 더 많이 만나는 법 29 new 2017.12.15
5531 일본 여행 전문가가 알려주는 각 도시별 팁 24 new 2017.12.15
5530 SNS 가면 인생 14 new 2017.12.15
5529 이해할 수 없는 악습 18 new 2017.12.15
5528 노회찬의 덕담 17 new 2017.12.15
5527 여군 차별하는 나라사랑카드 팩트 체크 25 new 2017.12.15
5526 두부집 효녀를 이을 인재 26 new 2017.12.15
5525 황색 신호 추돌 사고 89 new 2017.12.15
5524 사소한 실수인데 다시 합격시켜 드릴까요? 15 new 2017.12.15
5523 90년대 아시아 최고의 미드필더였던 홈런왕 유상철 33 new 2017.12.15
5522 친구 부인 몰래 촬영 23 new 2017.12.15
5521 버스카드가 신기한 엄정화 17 new 2017.12.15
5520 생각지도 못한 저출산 해법 43 new 2017.12.15
5519 스칼렛 조한선 8년 전과 현재 10 new 2017.12.15
5518 추억의 샴푸 7 new 2017.12.15
5517 세월호 유골 9월에도 은폐 14 new 2017.12.15
5516 이니 만찬 현장 37 new 2017.12.15
5515 이상적 배우자 조건 37 new 2017.12.15
5514 정직한 셀카만을 고수하시는 분 10 new 2017.12.15
5513 체조의 전설 26 new 2017.12.15
5512 애 우는 소리 좀 안나게 해라 45 new 2017.12.15
5511 창렬 비긴즈 11 new 2017.12.15
5510 순실이의 비명 15 new 2017.12.15
5509 위안부는 슬픈 일이지만 19 new 2017.12.15
5508 20대 시절 이슨이형 15 new 2017.12.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2 Next
/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