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레스터 시티 23세 이하 팀의 측면 공격수 파이크 볼키아(19)가 관심사로 떠올랐다.

 

영국 ‘더 선’은 6일(한국시간) “파이크 볼키아는 전 세계를 발 아래에 두고 있는 선수다.

150억 파운드(약 22조 원)의 자산을 소유한 브루나이 국왕의 조카이기 때문이다”라고 보도했다.

 

.......

 

사실 볼키아가 주목 받는 이유는 잠재력 보다 그의 배경 때문이다.

볼키아의 아버지는 제프리 볼키아로 브루나이 하사날 볼키아 국왕의 형제다. 볼키아는 브루나이 왕족의 일원인 셈이다.

 

왕족의 재력은 상상을 초월한다. 하사날 국왕의 자산은 150억 파운드 가량으로 추정되고 있다.

볼키아의 아버지 제프리 역시 100억 파운드(약 14조 원)의 자산을 소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뿐만이 아니다. 보도에 따르면 제프리는 매달 자동차, 시계 등을 구입하는데만

무려 3,500만 파운드(약 500억 원)를 사용한다. 페라리, 벤틀리, 롤스로이스를 포함한

슈퍼카만 2,300여대를 소유하고 있다고 한다.

 

과거 50번째 생일에는 파티에 마이클 잭슨을 초대하기도 했다.

제프리는 왕족만을 위한 잭슨 콘서트를 열기 위해 1,250만 파운드(약 180억 원)를 지불한 것으로 전해졌다.


  • 그렇다면 2018.01.18 15:20 (*.90.52.249)
    저러다 혁명 한번 일어나면
    재산 순삭이지,,,,,,
  • ㅇㅅㅇ 2018.01.18 16:02 (*.213.8.146)
    형이 10조 벌 확률 >>> 브루나이 혁명 성공해서 국왕 재산 순삭당할 확률
  • 공무원사회 2018.01.18 17:02 (*.214.80.108)
    둘다 0에 가깝네..
  • 첼스터 2018.01.18 15:29 (*.194.88.35)
    옷은 첼시인데 팀이 레스터야?
  • 2018.01.18 19:32 (*.70.36.145)
    쟤한테 한번만 도와달라고 구질구질하게 부탁하면 불쌍하다고 한 3~5억정돈 던져 줄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997 국무총리 피셜 19 2018.02.21
5996 동덕여고 이지은 장학금 16 2018.02.21
5995 남편의 필살기 13 2018.02.21
5994 하영이의 자랑 2 2018.02.21
5993 후원 짤린 김보름 25 2018.02.21
5992 홍진영의 과거와 현재 17 2018.02.21
5991 짐승만도 못한 39 2018.02.21
5990 현재 컬링팀 소치 올림픽에 못 나온 이유 15 2018.02.21
5989 서바이벌 극한의 웃음 참기 14 2018.02.21
5988 스벤 크라머 SNS 상황 7 2018.02.21
5987 김보름 닮은꼴 16 2018.02.21
5986 김진태 근황 34 2018.02.21
5985 자신을 홍보 중인 베스티 유지 7 2018.02.21
5984 줄줄이 오른 외식 물가 25 2018.02.21
5983 의문의 국민 대통합 8 2018.02.21
5982 광고계의 안전빵 13 2018.02.21
5981 논란의 시작과 끝엔 빙상 대부가 있다 4 2018.02.21
5980 영자의 피지컬 11 2018.02.21
5979 의성여고 근황 11 2018.02.21
5978 연예인 기자회견 올타임 레전드 16 2018.02.21
5977 외교부 통일부 클라스 3 2018.02.21
5976 이태임 과거와 현재 8 2018.02.21
5975 국방개혁 국민제안 공모 수준 4 2018.02.21
5974 골반만 큰 줄 알았더니 12 2018.02.21
5973 보복 운전의 최후 30 2018.02.21
5972 당분간 영화 스케쥴 잡지마라 5 2018.02.21
5971 상남자의 베이컨 굽기 3 2018.02.21
5970 노르웨이 누나 9 2018.02.21
5969 보름아 고맙다 19 2018.02.21
5968 원피스 셀카ㅤㅤ 6 2018.02.21
5967 예비군 훈련 보상비 인상 16 2018.02.21
5966 묵직 푹신ㅤㅤ 5 2018.02.21
5965 강형욱도 포기한 개 92 2018.02.20
5964 강은비가 생각하는 군복무 가산점 107 2018.02.20
5963 이승훈이 알려주는 팀 추월 55 2018.02.20
5962 이건희 사면심사 회의록 28 2018.02.20
5961 샘 오취리가 한국에 적응한 계기 30 2018.02.20
5960 평창 하프파이프 스키에 출전한 미국 일반인 33 2018.02.20
5959 평창 인기인 24 2018.02.20
5958 치명적인 아이유 19 2018.02.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3 Next
/ 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