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2018-01-17-17-45-26.jpg [단독] "박유천 반려견에 얼굴 물려 후유증"…박유천, 지인에 피소


  • ㅇㅇ 2018.01.18 15:40 (*.75.47.168)
    7년전에 물려서 80바늘 꿰맴
    6년간 수술비와 치료비로 3억2천 들어감
  • ㅁㅁㄴ 2018.01.18 15:55 (*.251.219.2)
    파도파도 괴담만
  • . 2018.01.18 17:00 (*.86.175.117)
    진짜 Cㅣ8놈이네요
  • 헣허 2018.01.18 17:42 (*.40.204.64)
    보통 얼굴 입주변을 물리는 경우는 개가 새끼 버릇 가르칠때 입주변을 살짝 물어서 경고를 주는 습성이 적용되서 사람도 버릇없을때 경고의 의미로 무는데 사람은 피부가 약해서 상처가 제법나지. 이 경우때문에 아무리 순한 강아지라도 아이랑 둘만 두지 마라고 함. 아이들 개한데 물리는 경우중 젤 많이 물리는데가 얼굴 특히 입주변임
  • 보고싶다 2018.01.18 17:46 (*.171.139.3)
    이건 글쎄...최시원 케이스랑은 좀 다르지.
    팩트인지는 모르겠지만, 일단 내가 저번에 본 기사에서는,
    대형견을 풀어둔게 아니라, 베란다? 테라스? 쪽에 따로 뒀었는데,
    저 피해자가 개 보려고 테라스로 굳이 찾아가서 물린거라고 들었음.
  • dd 2018.01.18 17:56 (*.33.184.227)
    저거 내용보니 피해자가 쓰래기더만 사과도하고 그간에 치료비랑 다내주고 햇는데 이제와서 12억 내놓으라 그랫는데 기사제목을 저따위로 낸거
  • ㄷㄷ 2018.01.18 20:42 (*.46.217.219)
    치료비 다 내주면 장땡이냐? 80바늘 꿰맬정도면 아작이 난건데 그게 후유증없겠니? 20년전에 이마 찢어져서 14바늘 꼬맨 자리 아직도 욱씬거린다. 얼굴은 신경이 많아서 상처 아물어도 통증은 이따금 몽글몽글 피어남
  • 2018.01.18 19:36 (*.70.36.145)
    하여튼 돈없는 그지새끼들은 한번도와주면 끝이 없다니까 얼굴 철면피
    가난한사람들이 착하다? ㄴㄴ 쓰레기다
  • 으응? 2018.01.18 23:29 (*.128.119.29)
    난 개빠 까고, 개한테 물린 사람을 옹호하고, 개 좀 키우지 말라고 말하는 성향이 강함에도.
    이건 좀 구리다 피해보상 12억?
    아건 좀 많이 구려..
  • 두둥~ 2018.01.19 00:17 (*.236.72.97)
    위 댓글에 있지만
    일단 여태까지 들어간 병원비가 3.2억임
    그리고 치료는 계속 되고 있음.
    담당의사말로는 앞으로 5년정도 더 해야함.. 아마도..
    거기다 보상차원에서 +@청구한듯..
  • 누구냐나 2018.01.19 21:39 (*.168.17.77)
    이번에 화장실 아니고 개냐???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905 논란의 여자 팀추월 김보름 선수 200 2018.02.20
5904 제가 박영선을 안내했다고요? 48 2018.02.20
5903 스벤 크라머의 손가락 10 2018.02.20
5902 외국인이 마셔본 바나나맛 우유 22 2018.02.20
5901 여자 팀추월 중계 코멘트 83 2018.02.20
5900 아이들이 공부에 의문을 가지는 이유 64 2018.02.20
5899 만화를 많이 본 것 같은 하뉴 유즈루 34 2018.02.20
5898 호기심 때문에 25 2018.02.20
5897 영국의 한식당 22 2018.02.20
5896 화끈한 브라질 리그 8 2018.02.20
5895 치솟는 외식 물가 64 2018.02.20
5894 안경 누나 의외의 취향 17 2018.02.20
5893 SBS의 새로운 짝짓기 프로그램 28 2018.02.20
5892 어그로 폭발 토크쇼 12 2018.02.20
5891 컬링 국가대표 프로필 46 2018.02.20
5890 70년대 고등학생들 31 2018.02.20
5889 유라의 플라잉 요가 12 2018.02.20
5888 타이타닉의 페미니스트들 18 2018.02.20
5887 손흥민 롱패스 14 2018.02.20
5886 지구상 가장 신비한 돌 12 2018.02.20
5885 대표팀 팀워크 수준 25 2018.02.20
5884 메르스 3차 감염 첫 국가 배상 1 2018.02.20
5883 원래는 영미 이모 5 2018.02.20
5882 캥거루 사냥꾼의 최후 16 2018.02.20
5881 서양이 생각한 동양 33 2018.02.20
5880 일본 조가 한국 조보다 훨씬 까다롭다? 17 2018.02.20
5879 발 사이즈가 220mm라는 보나 14 2018.02.20
5878 시대에 따른 영국군의 군장 변화 12 2018.02.20
5877 아직도 자? 31 2018.02.20
5876 여자들이 친절한 이유 8 2018.02.20
5875 경기 전부터 이상 조짐 17 2018.02.20
5874 태국으로 고수익 단기 알바 뛰러 간 윤아 18 2018.02.20
5873 수간호사의 갑질 39 2018.02.20
5872 홍진영의 팬 서비스 10 2018.02.20
5871 여자도 국방세 낸다 23 2018.02.20
5870 골키퍼의 탈압박 10 2018.02.20
5869 아슬아슬 지호 6 2018.02.20
5868 러시아식 구인광고 11 2018.02.20
5867 어른유 근황 4 2018.02.20
5866 다음 친목 타겟을 물색하는 스벤 크라머 11 2018.02.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1 Next
/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