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늙병필 2018.02.13 18:55 (*.117.103.55)
    말만 들어도 치가 떨리네
    도대체 잔인함의 끝은 어디냐?
  • 대인 2018.02.13 18:57 (*.223.23.157)
    오버하지마세요 에휴 참
  • 중인 2018.02.13 18:58 (*.34.177.7)
    너나 오버하지마 임마
  • 소오름 2018.02.13 19:57 (*.47.54.182)
    당해봐....지려...진짜 세상무너져요....
  • ㅇㅇ 2018.02.13 20:07 (*.233.110.182)
    저런얘기 들으면 뜬금 없이 휴가받는 기분인가?
  • ㅇㅇ 2018.02.13 20:25 (*.223.15.243)
    군대 휴가 비교 안될 정도로

    가뭄에 콩나듯 오는 기회임
  • 니 취향 2018.02.13 21:50 (*.247.88.101)
    영화 틀어 놓고 안주거리 하나 시켜 병나발 불며
    거실에서 빨가벗고 방구 뀌며 뒹구는게 흔한 기회는 아니죠
  • LOYFUN 2018.02.14 12:16 (*.62.169.41)
    결혼 2년차인데 형 댓글을 상상만 해도 행복하다
    아직 아이도 없는데 그러네 ㅋ
  • 쿨럭 2018.02.13 20:27 (*.7.19.220)
    오버 아냐..안겪어 보면 모른다

    군대에서 휴가 가기 이삼일 전날 휴가 짤린 기분이랄까..
  • ... 2018.02.13 20:54 (*.57.131.92)
    전날 간첩 들어온 느낌.
  • 지나가다 2018.02.14 11:10 (*.52.48.210)
    니가 뭘 안다고 오버한다고 지랄거리냐 아는거 없으면 걍 암소리나 씨부리지 말고 쨔저있어라
  • 렁더 2018.02.13 18:57 (*.62.188.172)
    어지간히 증오하지 않고선 저런 생각하기 힘들텐데..
  • ㅇㅇ 2018.02.13 19:01 (*.75.47.168)
    친정 간다고 하면 아무계획 없어도 너무 좋다
    근데 가서 너무 안오면 섭섭함
    참고로 보고싶은건 아니다
  • 암호화폐 2018.02.13 19:01 (*.98.13.109)
    상상만 해도 무섭다
  • ㅇㅇㄴ 2018.02.13 19:09 (*.14.194.88)
    윗댓글보니 휴식이 이렇게 중요하구나...
  • 내가 참 몇번을 2018.02.13 19:10 (*.226.14.197)
    빡치는 상황이군
  • ceramic 2018.02.13 19:24 (*.146.213.227)
    이거 생각보다 존나 열받는 거다.
    주중에 내내 주말에 뭐할까 하면서 설레이고 있다가 뒤통수 맞으면 진짜...
  • ㅉㅉ 2018.02.13 19:31 (*.175.76.123)
    아직 내공이 부족한듯 애들 냅두고 친정 다녀와야지 ㅉ;
  • 댓글배달 2018.02.13 20:01 (*.209.143.239)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잔인하시네요..
  • 1212 2018.02.13 20:24 (*.125.174.42)
    그게 내공이 없는거야? 모성애가 부족한거 아니고 ?ㅋㅋㅋ
    애들이 뭔 죄야
  • 너도참 2018.02.13 20:26 (*.98.13.109)
    1212 / 나도 아빠지만 엄마가 애들 놔두고 친정가면 모성애 없는 거야? 애 키울 책임은 엄마한테만 있나? 생각하는 꼬라지 보소

    그럼 애들이랑 마누라 친정에 간다고 좋아하는 아빠는 부성애 없는 거냐? 애들이 뭔 죄야
  • ㅇㅈ 2018.02.13 22:12 (*.47.220.90)
    ㅇㅈ
  • ㅇㅇㄱ 2018.02.13 20:27 (*.39.150.53)
    애아빠가 애들 놔두고 엄마집가서 하루 자고 온다고 부성애가 부족한거냐;;
  • jghjg 2018.02.13 20:53 (*.53.232.146)
    니같은 ㅅㄲ들때문에 이모양 이꼴이 된겨
  • ㅇㅇ 2018.02.14 08:17 (*.164.25.63)
    애들 냅두고 친정 간다고 하면 기대가 없지

    위에 말하는건 기대하게 만들고 절망하게 하는건데

    애들 냅두고 친정 가버리는건 그냥 지옥문 열어논거지
  • 2018.02.14 13:51 (*.114.22.161)
    데리고 간다고 했다가 냅두고 가는거 말하는거 아닌가?
  • 너무 디테일하네 거 2018.02.13 21:59 (*.149.58.17)
    저거 유부남이 썼을듯
  • 애셋아빠 2018.02.13 22:54 (*.81.212.32)
    와 진짜 잔인하네
  • 오오 2018.02.13 22:56 (*.62.163.46)
    오유에서도 막 퍼오네?
  • 박원순 2018.02.14 02:53 (*.202.9.183)
    18년아.
  • ㄷㄷㄷ 2018.02.14 09:29 (*.169.180.143)
    윗 댓글들을 종합해 볼때

    최종 진화형은

    아이들 데리고 친정 다녀올게 라고 말했다가

    실제로는 아이들 놔두고 자기만 가는것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350 유인나가 즐겨 입는 패션 13 2018.02.24
6349 상대 팀이지만 정말 잘한 선수 21 2018.02.24
6348 어느 순간부터 나이 안 먹는 할배 17 2018.02.24
6347 러시아 선수 기록에 절래절래 19 2018.02.24
6346 시스루 예리 7 2018.02.24
6345 곽민정 근황 10 2018.02.24
6344 경북 의성 상황 7 2018.02.24
6343 예비군 공감 20 2018.02.24
6342 포스 넘치는 조씨들 36 2018.02.24
6341 연예인 걱정은 뭐다? 14 2018.02.24
6340 아이린 뒤태 7 2018.02.24
6339 횡단보도? 그게 뭐죠? 39 2018.02.24
6338 과격한 손나 9 2018.02.24
6337 성추행 최고 아웃풋 15 2018.02.24
6336 컬링 한일전 일본 반응 17 2018.02.24
6335 운동 중인 전소미 7 2018.02.24
6334 고속도로 2차 사고 23 2018.02.24
6333 50세 이소라 5 2018.02.24
6332 천안함 사건 당시 국제사회 성명 52 2018.02.24
6331 지고 있어도 밝게 웃는 일본 누나 11 2018.02.24
6330 최악의 사죄 22 2018.02.24
6329 드디어 만났다 10 2018.02.24
6328 한국 방문한 이방카 14 2018.02.24
6327 사쿠야 최근 사진ㅤㅤ 8 2018.02.24
6326 GM 먹튀 논란 80 2018.02.23
6325 여자 쇼트트랙에서 쓰려던 작전 28 2018.02.23
6324 온갖 음해에 시달렸습니다 42 2018.02.23
6323 기자의 질문에 눈물 쏟는 김아랑 78 2018.02.23
6322 평창 드론 근황 64 2018.02.23
6321 꿈을 이뤄주고 싶었던 강호동 10 2018.02.23
6320 수호랑 탄생 비화 38 2018.02.23
6319 노회찬의 일침 27 2018.02.23
6318 우는 임효준 위로 26 2018.02.23
6317 대통령 비방 낙서자 검거 56 2018.02.23
6316 커리 장거리 버저비터 23 2018.02.23
6315 야 쫄았냐? 7 2018.02.23
6314 러시아 훌리건이 또 14 2018.02.23
6313 쇼트트랙 대표팀 내 불화 해명 14 2018.02.23
6312 트럼프의 가짜 뉴스? 22 2018.02.23
6311 진선유를 유난히 싫어했던 코치 14 2018.02.2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3 Next
/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