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jpg2.jpg3.jpg4.jpg

  • 마블 아레나 2018.04.26 01:08 (*.106.191.30)
    멋지다
  • 상식이 없네 2018.04.26 01:11 (*.198.104.130)
    끔찍하다
  • 20180426 2018.04.26 01:20 (*.179.210.62)
    그러게, 끔찍하네.
  • 흠냐 2018.04.26 01:26 (*.235.245.49)
    난 또 능욕인줄 알았는데...
  • 33 2018.04.26 01:40 (*.210.37.88)
    어떻게 사람팔을 기념품으로 챙길 생각을 할까
  • ㅎㅎ 2018.04.26 02:14 (*.138.71.174)
    의무병이라고 하고, 과거 사진에도 함께 있는거 보면.
    강제로 팔을 뺏어간게아니라 치료 과정에서 절제술을 했고 그 결과물인듯함.
    그래서 당시에도 버리지 않고 의무병에게 준것같기도 하네
  • 11 2018.04.26 18:11 (*.202.105.35)
    알아요
  • 2018.04.26 04:43 (*.252.25.13)
    군의관 아냐? 계급장이 대위인데?
  • ㅇㅇ 2018.04.26 07:17 (*.112.48.4)
    50년이 지나도 원래 저렇게 뼈마디가 붙어있음?
  • 물논 2018.04.26 08:13 (*.223.21.103)
    붙인거지
  • 1577 2018.04.26 08:30 (*.223.2.203)
    팔을 의료상 자르면 자른거지,당시에 저렇게 살이랑 저걸 다 발라냈음?
  • 1234 2018.04.26 09:40 (*.110.19.78)
    나도 이 생각함 ㅡㅡ
  • 1 2018.04.26 13:18 (*.255.64.33)
    병신아 50년간 살이 남아있겠냐
  • 과거당시 2018.04.26 15:00 (*.248.240.10)
    1577님과 1234님은 과거 사진에 뼈만 남아있는걸 보고 그 당시 발라낸거아니냐는 의문을 가진것같은데(저 또한)
    1 님은 현재 사진만 보고 50년후에 당연히 살이 남아있겠냐? 는 의도로 욕설을 배설한 듯?
  • ... 2018.04.26 11:26 (*.129.188.151)
    난 오히려 의무병이 은인일수도있을꺼같다는 생각이 듬..
  • ㅈㄴㄱㄷ 2018.04.26 13:21 (*.223.32.201)
    뭐 수술해서 살려준거니 은인일수 있겠지만
    당시 분명 저소년의 선택이었겠지만 당시 상황(홀로 부상당한)에서 저소연ㅣ년의 입장에선 그렇게 할수밖에 없었을거로 보임(누가 강요하진 않았겠지만...뭐 따로 쓸모없어진 팔을 처리하기도 그랬겠고...(당시 저소년 주위에 가족이나 지인이 있었다면 아마 쉽게 그런생각은 못했겠지...
  • ㅋㅋ 2018.04.26 11:44 (*.62.11.140)
    은인이니까 서로 처 웃지
  • ㅈㄴㄱㄷ 2018.04.26 13:30 (*.223.32.201)
    웃고지나가는게 저사람이 선탹할수밖에없는 처세알테니
    웃는게웃는게 아닌상황이겠지만 웃을수밖에 없겠고...
    저 군의관도 좋은의미로 선물한거라고 서로 생각하고있다쳐도 말련에 결코 자연스러울수없는 선물이니 부담되었을거로 보임..본인 사후에 어떻게든 처리돼야할 물건이니...유품이라기엔
  • 수준에 한탄한다. 2018.04.26 21:12 (*.221.93.97)
    이 말이 정답이고 ㅋㅋㅋㅋㅋㅋ 위에 댓글 싸질러놓은 개슈인애들은 생각 없이 전쟁으로 팔을 자르고 전리품으로 챙겻다 이런식으로 생각해버린듯 ㅋㅋㅋㅋㅋㅋㅋ 하여간 뇌없이 키도르 쳐 싸지르는거 하고는~~~~~~~~~~~~~~~~~~~~~하고는~~~~~~~~~~~
  • 1234 2018.04.26 23:10 (*.148.66.198)
    바보들이 많네..저게 강제로 팔자른거나 그런거면 지금 시대에 서로 악수를 하겠냐? 소송걸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171 조선일보가 인정한 9급 공무원 서열 22 2018.05.19
4170 특이점이 온 검정고무신 6 2018.05.19
4169 보미의 거미줄 7 2018.05.19
4168 이니 근황 36 2018.05.19
4167 가장 어이없는 수지 쉴드 13 2018.05.19
4166 2년 전만 해도 킹찍탈이 대세였는데 47 2018.05.19
4165 한끼줍쇼 다이어트녀 드립 44 2018.05.19
4164 서울대 들어가느니 은행에 입사하는 게 낫다? 111 2018.05.19
4163 치어리더의 팬 서비스 16 2018.05.19
4162 화산 번개의 위용 9 2018.05.19
4161 유시민의 걱정 25 2018.05.19
4160 대학 간 사람과 안 간 사람의 차이 77 2018.05.19
4159 양예원이 말한 실장을 직접 찾아가보았다 78 2018.05.19
4158 한국 고시원에서 문화컬쳐 받은 하버드생 17 2018.05.19
4157 돈줄 서장훈 5 2018.05.19
4156 딸이 비싼 선물을 받는 게 부끄러운 아버지 31 2018.05.19
4155 북한 사람들의 가정식 25 2018.05.19
4154 성차별이 덜한 게임 7 2018.05.19
4153 제가 정말 식탐 쩌는 사람인가요? 19 2018.05.19
4152 항우를 이기고 중국을 통일한 유방과 그의 동료들 40 2018.05.19
4151 설현 vs 45세 아줌마 18 2018.05.19
4150 카드 균형 잡기 甲 15 2018.05.19
4149 서울 날씨 레전드 21 2018.05.19
4148 음원 불법 업로더 블랙넛 반응 16 2018.05.19
4147 지옥에서 온 중고차 20 2018.05.19
4146 첫경험 질문 받았던 김희철 7 2018.05.19
4145 서울대 김일성 종합대 교류 추진 12 2018.05.19
4144 수지의 갓침 14 2018.05.19
4143 베트남 여행 중인 중국 단체 관광객 14 2018.05.19
4142 안철수가 서울을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이유 25 2018.05.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4 Next
/ 1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