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2.jpg3.jpg4.jpg5.jpg6.jpg7.jpg

  • 언플 2018.05.23 00:12 (*.106.191.194)
    함구 같은 소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랄
  • 999 2018.05.23 00:27 (*.253.240.93)
    그냥 김부겸이 싫다고 해라 지랄 ㅋㅋㅋㅋ
  • 2018.05.23 02:30 (*.229.81.98)
    정치프래임 짜는 좌좀우빨 ㅅㄲ들 일단 다 뒈지시고

    저런 행위는 좀 떠벌리고 댕기는 걸 윤허한다.
  • 스크류바같은놈 2018.05.23 00:42 (*.187.137.44)
    막 그냥 속이 베베 꼬이지?
  • 꿀꽈배기 2018.05.23 02:10 (*.62.222.75)
    밥은 먹고 다니냐?
  • 박대리 2018.05.23 08:18 (*.138.152.67)
    먹고살기 힘든색히들 특징..
  • . 2018.05.23 00:38 (*.47.126.136)
    장관이란건 알고 알마나 조마조마 했을고 ㅋㅋㅋㅋㅋ 저런놈들 특징이 강자앞에서는 한없이 약해지지
  • ㄹㅊ 2018.05.23 07:25 (*.72.150.10)
    조마 조마할껀 또 뭔데ㅋㅋㅋ노예년아 ㅋㅋ
  • 진짜 2018.05.23 11:58 (*.45.41.2)
    한국이잖아 바보야.. 게다가 그 진상은 꼰대고
    그럼 딱 저거 아니냐?
    잘난 듯이 남 욕하지 마라
  • 글쓴이 2018.05.23 00:44 (*.65.169.149)
    이정권 놈들은 이미지 만드는거 존나 좋아한다
  • 999 2018.05.23 00:58 (*.253.240.93)
    이정권이든 저정권이든 정치인이라면 누구든 이미지 만드는 거 좋아하지.
  • 개소리마시고 2018.05.23 01:21 (*.187.137.44)
    어느 정권이나 그랬다. 그냥 보수쪽이 이미지 메이킹이 너무 늙다리들 쪽에 쏠려서 시대에 안맞는 것일 뿐.
    한때는 보수쪽 이미지 메이킹이 더 잘 먹히던 시절도 있었다.
  • ㅇㅇ 2018.05.23 11:11 (*.222.254.205)
    천막당사는 뭐냐 그럼ㅋㅋㅋㅋㅋㅋ당장 며칠 전에 목에 깁스하고 물 잘만 드시던 분은?
  • 내가글을이렇게못쓰다니 2018.05.23 00:47 (*.166.200.8)
    스크롤 대충 내리면 오해 할 수도 있을 것 같아서 정리해주면
    쌈 아저씨 = 진상 승객
    말 아저씨 = 공무원 = 김부겸

    관찰자 시점의 어느 승객이 진상 부리는 타 승객을 제지하는 김부겸 목격한 썰 푸는 내용

    스샷을 다 읽어봐야 내용을 유추할 수 있게끔 되어있네...
  • 2018.05.23 01:04 (*.38.8.253)
    나도 스샷을 다읽어봄....
  • t 2018.05.23 09:22 (*.132.124.106)
    진상의 행동이 참으로 이해가 되지 않습니다.

    '당신이 경찰이냐.'라면 모를까 '당신이 공무원이냐.'라고 묻는 것부터가

    이해가 되지 않을 뿐더러

    이 나라 공무원은 9급-장관 막론하고 뒷일 책임져야 될듯한 상황에서

    절대로 쓸데없이 나서지 않는게 상식입니다.

    '공무원이다.'라고 말해봤자 우리는 보통의 진상들이

    '공무원? 그래 잘 만났다. 갑질 민원 좀 넣어보자. 이름 뭐냐.'

    라고 나오는게 상식이라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동사무소 공무원인줄 알았다? ㅋㅋㅋ 개가 웃겠습니다.

    동사무소 공무원 중에 저런 상황에서 나설 사람 1명도 없다는데

    장담할 수 있습니다.

    소동을 피우던 승객이 슬그머니 어디론가 가버린 것도 수상하며

    행안부가 장관한테 직접 물어보고 확인한 것도 우스운 일이며

    당당하게 내가 맞다고 나서는 것도 우스운 일입니다.

    모든 것이 짜고친 고스톱이라는 것이 너무나 명확합니다.

    하지만 이 나라의 우민들은 액면 그대로 영웅쇼를 믿어버리겠지요...
  • 직장생활은만만하지않아 2018.05.23 09:53 (*.138.152.67)
    어떤 덜 떨어진 인간이 쇼를 그렇게 짜나요?
    저같으면 시나리오 다시 짜오라고 기안 집어던질듯요..
  • dd 2018.05.23 11:03 (*.219.35.7)
    가만히 있던 기안84를 왜 집어던져... ㅠㅜ
  • 1 2018.05.23 09:59 (*.55.195.61)
    걍 개 돼지를 위한 쇼
  • ? 2018.05.23 15:29 (*.39.145.206)
    현직 공무원인데 당신 장담한다는말 진짜 장담할수있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955 20대 여성 가슴 만진 50대 9 2018.06.20
3954 졸렬한 변명 28 2018.06.20
3953 우주군 창설 선언 9 2018.06.20
3952 불체자 단속 중단 시위 21 2018.06.20
3951 인터뷰 중 우는 김민우 선수 30 2018.06.20
3950 차라리 한국 떠나겠다 52 2018.06.20
3949 2010년 뽀뽀녀 vs 2018년 뽀뽀녀 12 2018.06.20
3948 오사카 지진 당시 블랙박스에 찍힌 장면 16 2018.06.20
3947 알바 보려고 몰려든 사람들 20 2018.06.20
3946 손흥민 못 따라가는 김신욱 34 2018.06.20
3945 투머치토커의 월드컵 관람 후기 13 2018.06.20
3944 야구장 싸이코패스 16 2018.06.20
3943 아영이 몸매 수준 7 2018.06.20
3942 고속도로 컨테이너 화물차 기사회생 21 2018.06.20
3941 현아의 초콜릿 복근 11 2018.06.20
3940 러시아 여자들 성추행한 아랍인들의 최후 28 2018.06.20
3939 제니가 여친이라면 16 2018.06.20
3938 한국 영화계 큰 획을 그은 레전드 감독 11 2018.06.20
3937 11년 전 안정환의 애정행각 11 2018.06.20
3936 벼락 맞고도 살아난 소 7 2018.06.20
3935 신기한 뒤통수 12 2018.06.20
3934 강타 인스타에 올라온 강타 닮은 처자 2 2018.06.20
3933 터키인의 금연 방법 16 2018.06.20
3932 쇼미더머니 출격한 시장님 18 2018.06.19
3931 외국인 없는 트와이스 35 2018.06.19
3930 쌍둥이 딸에게 옆구르기 설명 중 10 2018.06.19
3929 문근영이 느낀 타인의 심리 38 2018.06.19
3928 호날두식 기념사진 19 2018.06.19
3927 구하라 셀프 마사지 11 2018.06.19
3926 맛있는 녀석들 갑분싸 3 2018.06.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