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말콤X 2018.05.23 16:01 (*.106.191.194)
    캬 시대와 인종 계층을 초월하는 명언일세
  • 2018.05.23 20:42 (*.132.5.129)
    쟝고에서 사무엘잭슨이 연기했지 최고의연기였음
  • 갑오개혁 2018.05.23 16:10 (*.152.140.225)
    솔거노비 외거노비..
  • ㅁㄴㅇ 2018.05.23 16:10 (*.206.14.190)
    미국에도 노예가 있었나보네요. 한국에만 노예가 있는 줄 알았는데..이재용,신격호,김승연,최태원의 노예가 되려고 수많은 한국인들은 그들에게 목숨을 바쳐 충성을 다하겠다고 "자기인생"을 소개하는 보고서에 충성 의지를 표현한다.
  • 허허 2018.05.23 16:12 (*.152.140.225)
    날때부터 노예낙인을 달고 태어나서 자식한테도 재산이나 명예대신에 굴레, 멍에를 물려주는거랑

    입에 풀칠하려고 소작농으로 사는거랑 같나 이사람아
  • X13 2018.05.23 16:18 (*.199.79.92)
    어떤 미친새끼가 목숨을 바치냐 ㅋㅋㅋ

    수틀리면 당장 뛰쳐나가지
  • ㅎㅇ 2018.05.23 16:18 (*.249.90.3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야외용 요기 있네? ㅋㅋㅋㅋ
  • ㅂㅈㄷㄱ 2018.05.23 16:23 (*.33.25.14)
    얘 무슨일 하면 사는지 진짜 궁금하다 ㅋㅋㅋㅋ
  • 2018.05.23 17:51 (*.235.56.1)
    다음 편돌이
  • ... 2018.05.23 17:56 (*.38.22.124)
    인류 발전의 역사를 보면 모든 문명에서 노예가 있었다.
    한국에만 노예가 있는 줄 알았다고 말할정도면 그냥 초딩이거나 상식이 전무한 사람인 것 같네요.
    얕은 지식을 가졌음에도 불구하고 자신있게 자신의 생각을 쓰는거보니 대단하네요.
  • nbiiiii 2018.05.23 18:50 (*.223.49.30)
    근대시대 조선처럼 노예 비율이 높은 국가는 유라시아엔 조선이 탑이었음
  • 못배운놈 2018.05.23 23:56 (*.207.174.243)
    얕은 지식을 가진사람은 자신있게 자신의 생각을 말하지 말라는뜻 같네요^^ 그런뜻은 아니시겠지만 그런뜻으로도 들리네요. 글이라그런가봐요
  • 냐벙 2018.05.23 18:13 (*.69.150.160)
    삐딱한 넘 이런 넘은 진짜 시리아나 예멘 보내고 싶다
  • .............. 2018.05.23 18:20 (*.23.101.59)
    그냥 계내들 회사가 돈많이 주니까 스팩쌓고 지원하는거지. 지랄옆차기 하는소리하고 자빠지네.
  • ㅇㅇ? 2018.05.23 18:44 (*.253.236.163)
    신안에 노예있잖아
  • ㅇㅇ 2018.05.23 19:19 (*.92.178.118)
    뭘 말하고 싶은 건지는 알겠는데 너무 식상하고 재미없는 비유라 헛웃음이 나오네 ㅎㅎ 이걸 일침이라고 쓴거야 형?
  • ㅂㅂ 2018.05.23 21:40 (*.162.236.78)
    쟤네들은 돈이라도 많이주지 진정한 노예는 목적은 기득권 유지 하나인데 입바른 소리해준다고 정당빠는 새끼들이지
  • 1 2018.05.23 16:14 (*.104.190.174)
    조선시대에도 보면 대가집 머슴살다 마님이 종년이랑 결혼도 시켜주고
    출가시켜 농사지으라 땅도 주는데 대감님 마나님이 얼마나 좋았겠음?
    머슴살 때도 흉년이라 남들 다 굶을 때 자긴 마님이 주신 밥만 잘먹고 살았는데 뭐.
    자유의지니 주인도덕이니 깨시민들끼리나 하라 그러고 까놓고 삼성정도 다니는 노예가
    치킨집 사장 부러워하리?
  • 113322 2018.05.23 16:20 (*.237.107.33)
    말콤x냐
  • ... 2018.05.23 16:56 (*.211.14.169)
    삼빠들.
  • 똑똑이 2018.05.23 17:17 (*.17.31.218)
    저사람 이름이 아메리칸히스토리x임
  • ㅋㅌㅊㅋㅌㅊ 2018.05.23 18:31 (*.156.199.166)
    자유의지를 가지고 행동할 권리를 가진자가
    아무 제약없이 선택 한것과
    자유의지와 행동할 권리가 없는자가
    선택되어진 것과의 차이를
    말하는이가 없는 이유는...

    아는 이는 내일 아니니 그냥 모른척 하는거고
    알고도 선동하는 이는 자신의 목적 달성을 위해
    자신의 말에 따를 노예를 원하는 거냐?
  • ㅇㅇ 2018.05.23 18:33 (*.55.147.49)
    요즘 시대에 노예들 찾지말고 미국은 매년 수십만명씩 노숙자만들어서 얼려죽이고 굶겨죽이는것부터 해결해라

    차라리 노예로 만들어서 먹여주고 재워주던지

    미국 노숙자문제는 보면볼수록 미국 시민들 전체가 다 싸이코패스로 보여

    길바닥에 시체가 뒹굴러다니는게 몇십년이 됐는데 노숙자문제 해결할 기미가 안보여
  • 234 2018.05.23 20:31 (*.200.36.72)
    우린 미국인이 아니라서 이문제를 우리들의 시각으로만 접근할수없다.

    한국이 미래에 빅파워로 성장해서 동남아에서 애들이 존나 몰려와서 그에 따른 사회적 문제로 노숙자도 수만명씩 생겨나서 죽어나간다고 생각해보자
    이민자들 급증하면 그에따른 치안이라던지 일자리등등 각종 문제가 필연적으로 생길거고 그걸 또 실제로 피부로 느낄텐데
    얼마나 호의적으로 나올수있을까??? 노숙자같은 문제에 대해서
    애초에 다민족국가라서 민족주의적 인식도 없을텐데, 게다가 동양사회보다 개인주의적이지. 베타성도 동양보다 더하면 더하지 덜하지도 않고

    저문제는 미국이라는 나라의 특성상 쉽게 해결하기 힘든 문제야
  • 싼뻬드로 2018.05.24 07:52 (*.129.110.53)
    동의함.

    근데 막상 노숙자들은 돈벌러 온 이민자들 보다 옛날에 노예로 팔려온 흑인들의 후손이 젤 많다.
    내 생각엔 다문화 다인종이라서, 민족주의적 인식이 없어서 해결하기 힘들기보단.. 걍 사회적 구조가 슬슬 튜닝할 단계인 거 같음..
    너무 부익부 빈익빈이야...
    주인 없는 집이 얼마나 많은데 노숙자가 이리 많은지...
  • 임군 2018.05.23 19:59 (*.231.56.245)
    coon 백인 앞잡이 흑인. 미 대선후보로 나올라고했던 밴카슨이 흑인 노예는 이민자라고 말했다고 흑인 커뮤니티서 가루가 되도록 까였죠. h.ttps://youtu.be/h8LxJuD3TAo
  • 두잉 2018.05.23 22:17 (*.232.249.72)
    직장인들이 흔히 말하는 직장은 밖은 지옥이다.
    이것도 사실 노예마인드에서 시작된거라 생각한다..
  • 적시타 2018.05.23 22:51 (*.129.18.41)
    그건 경험에서 나온 말이다
  • ㅇㅇ 2018.05.23 23:02 (*.244.238.138)
    그건 직장 나간 사람들이 하는말이고 ㅋㅋㅋ
  • ㅇㅇ 2018.05.24 01:05 (*.99.145.87)
    노예랑 직장 비교하는 무뇌아들은 진심으로 말하는데 자살해라

    농담 아니야
  • 개소 2018.05.24 09:51 (*.121.251.240)
    거 ㅆㅂ 퇴근을 시켜주니까 너네가 노예가 아닌줄 아는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90 민망한 자낳괴 13 2018.06.17
3789 산책 중인 새끼 불독 12 2018.06.17
3788 여동생을 안 때리게 된 이유 20 2018.06.17
3787 제주도 무사증 제도의 문제점 16 2018.06.17
3786 역변의 아이콘 13 2018.06.17
3785 지방선거 결과대로 국회의원 선거가 치뤄진다면 33 2018.06.17
3784 키 작은 사람들은 절대 이해 못하는 말 16 2018.06.17
3783 아이슬란드 골키퍼 수준 18 2018.06.17
3782 스윙스의 역대급 코미디 24 2018.06.17
3781 혼자서 만든 놀이동산 11 2018.06.17
3780 홍석천이 좋아하는 게임 9 2018.06.17
3779 대리점과 상생을 약속한 남양유업 34 2018.06.17
3778 혜리 코가 신기한 유라 5 2018.06.17
3777 몸을 던지는 아버지 24 2018.06.17
3776 교차로 감속 운전이 필수인 이유 40 2018.06.17
3775 사나 털어버리는 정연 9 2018.06.17
3774 2.27초의 예술 28 2018.06.17
3773 프로듀스48 가장 안쓰러운 연습생 43 2018.06.17
3772 청와대 비서관 인식 수준 93 2018.06.17
3771 골목식당 긴급회의 23 2018.06.17
3770 명불허전 뉴스룸 29 2018.06.17
3769 부끄러운 다혜 9 2018.06.17
3768 세월호처럼 완전 침몰 23 2018.06.17
3767 요즘 반도 공기가 좋은 이유 16 2018.06.17
3766 해설 때문에 욕먹은 박지성 32 2018.06.17
3765 경제 수장마저 인정한 한국 고용 상황 116 2018.06.17
3764 많이 피곤한 트와이스 28 2018.06.17
3763 지방선거 이색 투표 장소 21 2018.06.17
3762 강민경 최근 패션 18 2018.06.17
3761 이란이 세운 기록 6 2018.06.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1 Next
/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