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명상의시간 2018.07.14 17:24 (*.38.24.130)
    머야 왜 0교시가없음?
  • 나도 할배 2018.07.15 01:49 (*.92.201.51)
    네 다음 할배
  • 11시까지아닌가 2018.07.14 17:35 (*.27.25.243)
    야자를 9시까지밖에안해?
  • 2018.07.14 18:56 (*.236.56.234)
    저건 "야자"잖아. 03학번인데 우린 야자 하고 "심야" 있었다. 보통 고1,2는 야자만 하고 가고,
    고3은 심야까지. 시간은 버스 끊기기전.
  • ㅁㅁ 2018.07.14 17:39 (*.223.14.219)
    내가 지금 한국 나이로 서른 한 살, 베이비 부머가 낳은 에코세대인데,

    보면 내 앞 10년 정도까지 해서 우리 세대가 참 운빨 좃망난 세대 같다.

    두발규제나 0교시, 야자, 학교체벌, 군대 부조리 같은 기성 세대의 온갖 부조리는 사라지기 전에 다 받음.

    베이비부머 자식 세대다 보니 입시든 취업이든 경쟁이 치열하고

    남아선호 사상이 남아있던 끝자락 세대라 성비도 개졸망임. 근데 남성중심사회 혜택을 보았느냐. 그런 건 개좃도 없고 자라기는 양성평등을 귀에 피가 나도록 교육 받으며 자랐음. 근데 남자가 하는 희생은 또 그대로 하고 그게 또 멋있는 거라고 교육 받으면서 자람. 그래서 보면 우리 세대 여자들이 콧대가 높고 개념이 없어. 내가 10대일 때는 빠순이가 문제였고 내가 대학생이 되니까 된장녀가 문제가 되고 결혼할 나이가 되니까 맘충이 문제가 됨 ㅋ

    딱 2010년대쯤 태어났으면 좋았을 거 같다. 인구비나 성비도 그렇게 안 나쁘고, 고령화가 문제긴 한데 뭐 그 세대가 책임지나? 운빨 좃망난 우리 세대가 마침 40-50세로 사회를 이끄는 세대이니 다 책임지겠지. 2010년대 태어난 애들이 기성 세대 됐을 즈음엔 베이비부머들 거진 다 사망한 시점일테고.

    부럽다 부러워 늦게 태어나는 게 장땡이야
  • 22 2018.07.14 18:06 (*.229.76.72)
    동감 22
  • ㅇㅇ 2018.07.14 18:08 (*.205.50.56)
    그전 10년은 제대로 꿀빨았는데 까빙
  • ㅇㅇ 2018.07.14 18:24 (*.99.145.87)
    진짜 나랑 비슷한 생각 갖고 있네 요즘 들어 자꾸 이런 생각함...내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스펙은 와꾸나 돈이 아니라 출생 연도였어
  • 티나 2018.07.14 18:57 (*.99.231.221)
    회사에서 보면 꿀빨고있는 월급루팡들도
    자기가 젤 힘들다 하는것같이

    뭣만하면 자기네 세대가 젤힘들대

    안힘드셨던 세대 여기에 있으시면
    말씀좀 해주세용~
  • . 2018.07.14 18:58 (*.7.51.42)
    세월이 지나면서 더 살기 좋아진다는 소리겠지.
  • ㅇㅇㅇㅇ 2018.07.15 02:59 (*.184.55.213)
    기록, 지표로 나오는 것들도 있지
    얼추 맞는 말인데
    지금 30대 부모 세대들이 문화나 삶 수준은 떨어졌을지 몰라도 당시는 개도국이라 어쩔 수 없는거고
    그 세대분들이 사회생활 시작할 무렵의 체감 물가나 금리, 주택비용 보면 말그대로 개룡이 가능했던 시대가 맞음
    뭐 지금도 지나보면 그랬을 시기다 라고 말할수 있겠지만...

    데모하고 쳐놀다가 졸업하면 기업이 양팔벌려 환영했었던 시기에 사신 분들이 맞다
  • 2018.07.14 18:57 (*.236.56.234)
    아마 2000년전 동굴에도 이런글 써 있을거 같다. 10년전에만 태어났어도 내가 그 과일을 먹을 수 있었고 어쩌고..

    군대에서 배웠겠지만, 원래 지가 제일 힘든법이야. 남들은 다 꿀빠는거 같아보이지
  • .. 2018.07.14 19:16 (*.42.91.175)
    2010년대생이 부럽다고...?
    출산율은 1.0x명에 평균수명이 80세에 육박하는데
    국민연금, 공무원연금, 군인연금, 뭔 연금, 저 연금, 이 연금 연금이란 연금은 죄다 적자보고 있는데
    할머니 세대가 연금 타먹는거 다 지탱하려면 2010년대생들 사회생활 할때쯤이면 난리날거 같은데
  • 아재 2018.07.14 19:32 (*.44.15.201)
    아직 끝이 아니야 이제 우리세대가 노인들 먹여살리고 애들 없어서 우린 연금도 제대로 못받을꺼야..
  • ㅇㅇ 2018.07.14 20:33 (*.204.146.202)
    90년생인데 인정 고등학교 진짜 개 줮같았음 야자랑 두발단속 그리고 0교시 토요일도 맨날 학교가고 아오
    요즘애들 정말 부러움
  • ㅌㅇ 2018.07.14 21:29 (*.102.160.42)
    레알 핵공감, 회사 다니면서도 놀지 못함. 퇴근하고 이것저것 배우랴, 지친다 지쳐
  • 92년생 2018.07.14 23:16 (*.36.134.185)
    대학입시 60만명 넘었었나? 사상최대였음. 그 이후 입시인원 다시 줄어들음. 1학년 끝나고 군대갈라니까 군대도 제대로 못감. 그때 우리세대 군대갈라는 인원수 많아서 왠만하면 튕김. 나도 갈라고 포병 지원해서 갔다... 군대전역하고 대학교 막학기 지금은? 나아진게 없음. 취직률 개 똥망... 그리고 이것 뿐만아니라 요새 돌아다니는 여성 남성문제 등 사회적인 문제도 답도없지. 내가 뭘 그리 잘못했길래 맨날 이래 치이고 사나.. 어릴때는 꿈도 많았던거 같은데.. 노력을 해라고? 노력도 지친다. 그냥 편하게살고싶다 이젠. 경쟁도 그만하고 돈조금 벌고 남들보다 조금 더 아껴서 행복하게 살고 싶다.
  • ㅇㅇ 2018.07.15 10:49 (*.62.162.135)
    형 37인데 다 똑같은 생각이야 82년생 김지영만 봐도 알수 있잖냐 피해의식에 빠지지 말도록
  • 30 2018.07.16 17:08 (*.150.142.33)
    베이미 부머가 낳은 에코세대는 85 ~ 90? 이냐? 한국 나이 31살이면 88년생인데
  • ㅇㅇ 2018.07.14 18:12 (*.75.47.168)
    고3때 마이너스 1교시라는게 있었다가 사라졌다
    7시 첫수업이라 5시 40분에 나가야했다
    정신병자새끼들 수업도 ebs 방송 틀어주는거였다
  • ㅇㅇ 2018.07.14 21:28 (*.102.160.42)
    그시절 고교 교사 새끼들 부산의 좃같이 옷입는 지잡고였는데 지금 생각해보면 하나같이 븅신들임, 지식이라고는 일도 없는 병신들, 지금쯤다 은퇴했거나 50,60대겠네, 에라이 븅신들아 니들은 시대 잘만난 장구벌레들이었어
  • ㅇㅇ 2018.07.14 21:07 (*.36.145.105)
    나 91년생 1교시 0840시작 야자 2200 끝
  • 93년생 2018.07.14 21:18 (*.209.23.188)
    고등학교 2학년까지 뚜들겨 맞고 18미리 반삭하다가 고3때 체벌금지랑 두발자유돼서 졸업사진 장발로 끝남
  • 12 2018.07.14 21:24 (*.97.194.110)
    고등학교 3년동안

    밤 10시에 끝남
  • ㅇㅇ 2018.07.14 23:01 (*.62.163.115)
    우린 야자11시까지햇엇는데
    여긴 개 천국이네
  • ㅊㄱ 2018.07.15 00:07 (*.140.210.115)
    7시등교 밤12시반까지 야자였는데..
  • 산소학번83돼지 2018.07.15 00:20 (*.7.53.154)
    02학번이다.
    중딩때 IMF있었는데 아이러니 하게도
    우리집은 그때부터 아부지 사업 잘되서
    힘든지 잘몰랐고(이미 그전이 존나 가난ㅋㅋ)
    그외에는 존나게 힘들다 뭐 이런거는 잘몰랐다.
    이해찬 1세대라 고딩 시절 꿀빨았고
    불수능때 나는 소신지원해서 꿈에도 못꾸던
    지방 국립대 갔음(공립고 반 20등 언저리였음)
    근데 뭐,내가 성격이 좋은게 좋은거다 라서 그럴수도 있겠지만 인생 대간하다 생각함 대간한거고 별일 다있네ㅋㅋ
    하면 그러고 넘어가는거 아니겠나 싶다.
    인생 조깠네 타이밍 엿같네 하면 한도 끝도 없으니
    본인의 정신건강 생각해서 재밌게 살자ㅋ
  • 2018.07.15 01:00 (*.38.8.104)
    불평으로 끝나는게 아니라 스스로 헌실을 바꿔야지.
    386 벌레들 연금 의료 혜택 대폭 줄여야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091 풍성한 아이린 12 2018.08.13
3090 수많은 기부천사들에 의해 운영되는 시설 4 2018.08.13
3089 그분을 건드린 페미 5 2018.08.13
3088 일본에서 도둑질하다가 걸린 한국인 남녀 16 2018.08.13
3087 전세 사는 유재석 7 2018.08.13
3086 집으로 출장 마사지 부른 남편 39 2018.08.13
3085 아는형님 왓썹맨 2 2018.08.13
3084 에어컨 춥다고 그렇게 끄시면 24 2018.08.13
3083 무한도전 집단 패드립 8 2018.08.13
3082 경찰의 전방위적인 검열 25 2018.08.13
3081 전설의 타박꼼 14 2018.08.13
3080 터미널 식당 위생 상태 6 2018.08.13
3079 영화 말아톤 주인공 10년 후 6 2018.08.13
3078 요즘 잔디깎이 10 2018.08.13
3077 신지 없으면 코요테 아니야 6 2018.08.13
3076 각도기 측정 성공 8 2018.08.13
3075 모모의 자랑 6 2018.08.13
3074 숯에 물을 부으면 안 되는 이유 11 2018.08.13
3073 안경 몰카 적발 25 2018.08.13
3072 MLB 역대급 송구 7 2018.08.13
3071 한혜진의 고백에 착찹한 전현무 23 2018.08.13
3070 강호무림의 세계 6 2018.08.13
3069 조혜련 팬클럽명 대참사 7 2018.08.13
3068 경호원한테 인사해유 4 2018.08.13
3067 운동할 때 입는 옷 2 2018.08.13
3066 아린이의 탄력 4 2018.08.13
3065 하루 존버해서 떡상 8 2018.08.13
3064 흑형의 폭행 11 2018.08.13
3063 시장님이 왜 옥탑방에 살까요? 59 2018.08.13
3062 뇌를 100% 사용한다면 40 2018.08.1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