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2017.05.19 01:37 (*.166.234.30)
    커엽 ㅋㅋ
  • 2017.05.19 01:41 (*.182.128.16)
    엄귀 ㅋㅋㅋㅋㅋ
  • ㅁㅁ 2017.05.19 02:50 (*.223.39.223)
    왼쪽 언니가 귀엽다고 찌찌줄듯. 내가앎
  • ㅇㅇ 2017.05.19 08:24 (*.93.19.109)
    어이구야...
  • ㅋㅋ 2017.05.19 07:14 (*.173.38.149)
    왼쪽 언니도 리액션 지리네 ㅋㅋ
  • 고블린대디 2017.05.19 09:38 (*.215.17.84)
    어제 가족끼리 피자헛 갔는데 와... 진짜 외국인 엘프 2명이 피자를 먹고 있네?

    나, 와이프, 울 애기(만 1살) 가서 자리 잡고 먹는데 한 엘프에게도 아들이 있더군... 인형같이 생긴..

    그냥 곁눈질로 눈 호강 좀 하고 있는데 갑자기 와이프가 날 부름..

    딱 돌아보는데 왠 단추가 말을 하네..

    단추 구멍 3개가 똭 있는 듯한 얼굴 -ㅅ-;;;

    입체적인 얼굴보다가 평면보니까 그렇게 느껴진듯...

    그 유뷰녀 엘프 두명이 피자 다 먹고 나가면서 엘프의 아들과 고블린 아들인 울 아들이 서로 쳐다보며 빠빠이를 하길래

    갑자기 급 엘프들이 내 새끼 고블린에게 관심을 보이기 시작..

    우리 고블린은 참 잘웃음.. 아주 해맑게... 누구에게든 호의적임...

    엘프와 엘프의 자식을 보며 활짝 웃으면서 빠빠이 하며 손을 흔드니까

    ㅇ그 엘프들이 꺄~ 꺄~ 쏘 큐트~ 이러면서 사냥을 안하더군..

    근데 그 리액션 하면서 허리를 숙이는데 가슴골 보이고... 와 죽겠더라..

    한바탕 소란 후 엘프들이 떠나고 고블린 가족은 행복하게 식사를 하고 집으로 왔어
  • 루이 2017.05.19 09:43 (*.224.164.86)
    와 내이야기인줄....
    울 와이프 키 172에 몸매도 나쁜편은 아님
    내같은 이런 오크도 휴면이랑 결혼해서 이쁜 딸 둘이 낳아서 오손도손 살고 있으니 참 행복한넘이라고 생각했는데..
    시카고 피자에서 가족들끼리 외식하고 있는데 형처럼 엘프 2명 엘프 자식2명이 들어오는데 갑자기 고블린 1 새끼 2이 처먹처먹하는게 보임
    엘프 엉덩이랑 미드가 와...... 엘프 남편은 몸매가 거의 드워프급이던데..... 돈이 많은가.... 갑자기 피자도 맛없고 ㅅㅂ 맥주는 왜이리 미지근한지.... 아
    역시 여캐는 엘프가 좋은거 같음....
  • 시간은 금이라고 친구 2017.05.19 10:12 (*.142.105.190)
    에고 형 ㅋㅋㅋ 왜그래요 ㅋㅋ

    그래도 행복한 가족이신거 같네 ㅋㅋ

    지나가는 노움종족이 위로를 건내고 갑니다
  • ㅎㄷ 2017.05.19 10:14 (*.28.109.141)
    록타르!
  • 맹맹 2017.05.19 13:18 (*.234.161.188)
    일상을 재미있게 잘 표현하시네요^^
    덕분에 유쾌한 오후 입니다 감사합니다.
  • 37상폐남 2017.05.19 13:46 (*.176.156.103)
    니 자존감이 문제
    찌질하게 살지마라
  • 고블린대디 2017.05.19 14:29 (*.215.17.84)
    같은 81 닭띠끼리 왜 그랴?
  • 라몽 2017.05.19 15:18 (*.108.88.70)
    웃자고 하는거겠지만 자신과 가족을 고블린이라니! 엘프가 어딧고 고블린이 어딧어! 시대가 만든 기준이지 절대적인 기준이 아니야 자기가족들하고 맛있게 밥 먹고 행복하게 살어 엘프는 무슨 엘프들은 훅가! 하지만 난 엘프랑 결혼하고 싶다
  • 3 2017.05.19 17:05 (*.234.174.239)
    고블린은 동안 고블린으로 평생을 살아가야겠지..
  • 1111 2017.05.19 22:20 (*.205.196.165)
    와이프도 그렇게 생각할거야.
    밥먹다가 금발 엘프남 보다가 남편을 보니
    혹성탈출 ape가 요기 있네~
    했을꺼야.
  • 초롱이 2017.05.19 23:03 (*.105.71.137)
    서로서로 고블린이라고 그렇겠지 인성수준이 참
  • 2017.05.19 13:38 (*.167.13.86)
    우리집안은 오우거였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524 선방한 세정이 14 2017.06.25
10523 현재까지 엔씨소프트 리니지M 상황 요약 35 2017.06.25
10522 군대 후임한테 전재산 빌려준 이시언 25 2017.06.25
10521 경찰 때리는 유럽 페미녀 17 2017.06.25
10520 우리혐 꼰대호 화해의 포옹 12 2017.06.25
10519 전역 연기자들 18 2017.06.25
10518 나혼자 산다 김사랑 먹방 30 2017.06.25
10517 찌질하다 VS 당연하다 63 2017.06.25
10516 모모 뚝배기 깨는 모모 4 2017.06.25
10515 사장 사임 후 YTN 12 2017.06.25
10514 북한 시범단 격파 12 2017.06.25
10513 애교 면역 10 2017.06.25
10512 PC방 지킴이 13 2017.06.25
10511 모델 송경아와 유라가 몸매 좋게 태어난 이유 15 2017.06.25
10510 멍멍이를 키우는 이유 13 2017.06.25
10509 짭쪼름한 거 잘 마시는 사나 3 2017.06.25
10508 몰도바 인심 20 2017.06.25
10507 찐빵 나영 8 2017.06.25
10506 부산의 주차장 22 2017.06.25
10505 트와이스 공항샷 9 2017.06.25
10504 나는 아빠의 장애가 부끄러웠다 13 2017.06.25
10503 지효 화보 7 2017.06.25
10502 적당한 음주는 건강에 도움 된다더니 8 2017.06.25
10501 제일 크다는 하영 9 2017.06.25
10500 흑형이 신호를 기다리는 방법 6 2017.06.25
10499 DJ DOC의 만행 19 2017.06.25
10498 식당에서 아기 엄마의 요구 19 2017.06.25
10497 김사랑 인생샷 9 2017.06.25
10496 인원 한명 모자라서 데려온 용병 2 2017.06.25
10495 드라마 출연한 보나 2 2017.06.25
10494 여자한테도 털리는 호구 맹수 21 2017.06.25
10493 소희만 예수를 영접하지 않았다 24 2017.06.25
10492 극소량이었다면 그 무엇보다 비쌌을 식재료 24 2017.06.25
10491 묵직한 나연 4 2017.06.25
10490 무서운 물놀이 8 2017.06.25
10489 소미의 울상 7 2017.06.25
10488 아직 세상은 살만하네요 6 2017.06.25
10487 한입하는 보미 4 2017.06.25
10486 K리그 프리킥 골 15 2017.06.25
10485 흰티 입은 나라 5 2017.06.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8 Next
/ 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