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 2017.11.14 15:07 (*.70.47.173)
    남자가 진골 엘리트인듯
    주변에 자기같은 사람밖에 없으니 뇌가 굳은거야. 그라믄안돼~
  • ㅇㅇ 2017.11.14 16:20 (*.201.137.242)
    진골 엘리트래 ㅋㅋㅋㅋㅋㅋㅋ
    왜 옹호해주면 너도 저런사람이 된 것 같아서 잠깐이나마 기분이좋고 막 그래?
  • 내가망할거같애? 2017.11.14 16:53 (*.7.51.221)
    저 댓글이 옹호하는 내용은 아닌거 같은데?
  • Shadow Boxing 2017.11.14 17:21 (*.239.227.136)
    그러게.. 저게 왜 옹호야 ㅋㅋㅋ
    나 화나있어!! 이 화를 풀어야해!!!!
    아무나 걸려봐!!!
  • 234 2017.11.14 18:38 (*.228.83.55)
    내가봤을땐 저 성균관대나온 여자에요~라고 말하는거같은데?
  • 2017.11.14 18:29 (*.233.174.135)
    진골이 아니라 성골이라고 해야 맞는거 아님?ㅋ
  • 설법 2017.11.14 22:24 (*.169.9.14)
    성골은 경제학과는 안끼워줌
  • ㅂㅈㄷㄱ 2017.11.14 19:07 (*.209.115.103)
    옹호 하면서 까는걸 같이 하는건데 ㅋㅋㅋㅋ 의식의 흐름이....
  • . 2017.11.14 15:07 (*.172.64.253)
    응 주작
  • 서울대남 2017.11.14 23:08 (*.153.171.103)
    전여친이
    경희대음대 나온 기간제 교사였는데
    열등감이 평소에 좀 심했었는데,
    어느날 장난치다가 이똘추야~라고 한마디했는데
    다음에 어쩌다 싸울일이 생겼을때
    울면서 징징대더라
    그담에 싸울때는 화까지 내더라.

    저 여자도 서울대나와서찍는거 아니냐고
    하는 발언부터가 시작이 잘못된거다
  • 글전문가 2017.11.15 01:41 (*.151.164.196)
    근데 자작느낌이 나. 뭔가 어색하고 불필요하게 자세하게썼음. 자작이 아니라면 글쓴이가 좀 이상한 사람이거나
  • 흠.. 2017.11.14 15:09 (*.248.204.197)
    이런게 바로 전형적인 자격지심

    자기가 먼저 후보얘기로 도발해놓고

    적당히 대응해주니까 찔려가지고는 에혀..

    자존감 낮고 자격지심에 파묻혀 사는애들이 저런 학교얘기에 기분나빠하고 질질짜지..
  • 2017.11.14 18:07 (*.204.41.26)
    비슷한 생각
    양쪽 얘기를 다 들어봐야 하는 게 수순이지만
    윗 글 내용이 분명 쓴년 위주로 각색된 걸 감안해서 유추해봐도
    선빵때린 게 맞을 것 같다.
    서울대 어쩌고로 어그로 끌어서 편들어주길 원하는 모지리.
    병신년은 작년이었는데 여전히 진행형이구만
  • ㄹㅇ 2017.11.14 15:09 (*.252.139.149)
    여자가 아몰랑 난1번 거렸겠지 그 내용은 쏙 빼먹고 적어놓으면 남편만 나쁜놈된다
  • dd 2017.11.14 15:12 (*.7.242.47)
    남혐 조장하려는 전형적인 판춘문예
  • ㄱㄱㅁ 2017.11.14 15:13 (*.133.106.49)
    위에 둘은 뭐래는 거냐. 아무리 그래도 저렇게 말하는 게 말이 되냐?ㅋ
  • ㅇㅇ 2017.11.14 15:15 (*.73.103.35)
    너무 지잡대가리가 쓴 씹주작티나자너
  • 빅브라더 2017.11.14 15:18 (*.62.216.183)
    이건 서울대가 포커스가 아니고..
    자기 진영에 한마디만 하면 광분하는 사람들의 부류인것이 핵심임.
    박사모든 문빠든...옳은일에 옳다고하고..
    자기진영에도 쓴소리를 할 수 있는 시각을 키워야한다..
    이미 저 둘은 뭔소리를 해도 안되겠지만
  • ㅇㅇ 2017.11.14 15:19 (*.118.51.179)
    빈정대는 여자랑 버럭하는 남자랑 만나면 집안 꿀잼이자너
    자식들이 집구석에서 빨리 떠나고 싶어 독립심이 저절로 상승
  • ㅇㅇ 2017.11.14 15:20 (*.238.241.91)
    저건 그냥 일상대화하다가 장난식으로 할 수 있는말 아님? 그리고 여자가 먼저 걍 서울대라서 지지하는거라고 도발했구만.
  • 따오 2017.11.14 15:22 (*.124.79.52)
    아집과 아소가 강한게 문제야...
  • 23 2017.11.14 15:22 (*.1.230.194)
    성균관대학교라고 정확히 적는순간 냄새가 팍 풍기지 않냐 ㅋㅋㅋㅋ
    옛날 세대말구 서울대 나와서 성대한테 저렇게 말하는사람이 있다고? 지가 지잡인증이지 ㅋㅋ
    그리고 각종 비리와 의혹말하는데 ㅋㅋㅋ 안철수는 문빠들한테 찍혀서 그런거지 비리의혹이 문제인 사람이 아닌데 기사판단 여론판단도 못하는거보니
    절대 성대아니다

    진짜 웃긴거 저거보고 기사쓰는것들이 있다...... 기자가 비틀어서 기사를 올리고 거기에 뇌가 선동되서 글을 올리고 그걸 다시 기사로 만들어내더라
    소름끼친다 진짜... 기자들 좀 어떻게 정리를해야지. 아무나 기자를 하냐
  • 깨끗하다니... 2017.11.14 15:35 (*.238.138.59)
    일단 안철수는 딸 재산 공개하라는데 공개하지 않았다.

    딸이 다니고 있는 미국의 대학은 절대 딸이 혼자서 벌어서 다닐수 있는 수준이 아니다.

    만일 공개해서 아버지로부터 받은 돈의 총액이 2억이 넘어간다면 증여세 탈루의 의혹이 있는것이다.

    이부분을 의혹이라고 하는것임.
  • 23 2017.11.14 15:38 (*.1.230.194)
    내가 깨끗하다고 어딜 적었냐? 여기도 뇌내망상충이네 ㅉㅉㅉ
    그리고 안철수가 아니라고 했다. 자식문재 끌고 들어오면 문준용 의혹은 문재인이랑 지지자들이 아니라고하고 국민의당이 오바조작했으면 끝난거냐? 이런소리 들으면 기분이 어떠냐?
    별 말같지도 않은 소리하지 말고 그냥 가라
  • ㅁㄴㅇ 2017.11.14 15:43 (*.100.81.217)
    내가 미국의 그런 학교 나와서 아는데 이공학 박사과정은 튜이션 면제에 RA 로 생활비 따로 준다. 문빠들이 여론호도 해도해고 너무한다.
  • ㅇㅇ 2017.11.14 15:48 (*.73.103.35)
    학비를 왜 혼자서 벌고 다녀야하는데? 어이가 없네
  • 철수 2017.11.14 15:59 (*.62.188.73)
    안철수가 진짜쥐잡히듯히 잡혔지... 걍 서울시장 양보 안하고 민주당입당해서
    버텼어야 하는디
    지금보면 술도 안먹고 기자들 밥도 안사주고 패거리만드는 능력은 매우딸리는거 같긴해서 아쉽지
  • 은둔형고수 2017.11.14 15:24 (*.77.60.248)
    이거 은근 돌려서 자기남편 자랑하면서 자기 어깨뽕에 취한거 아니냐? 서울대 대기업 잘생겼다 3콤보 쌔리고 먹고사는데 충분하다로 마무리.
    자기 남편 잘만났다고 자랑하는 냄새는 나만 맡은거냐?
  • 2017.11.14 15:43 (*.16.37.186)
    자존심 강한 사람한테는 원래 빈정대는거 아님.. 피곤하게 됨
  • 모발이식 2017.11.14 15:48 (*.89.249.220)
    응 구치소에가면 너희 동문들 많이 계시더라......사회부적격자 같은 넘이 염병 떨고있네. 여인이여 빨리 이혼해라.
  • 1 2017.11.14 15:59 (*.170.30.130)
    원래 가족끼리 정치 이야기 하는거 아님.
    운전 가르쳐 주는거랑 같다고 봄.
    서로 같은 정치관을 가지고 같은 후보를 밀고 있다는걸 확인했다면 좋게 끝나겠지만
    그게 아니면 그냥 마찰을 피할 수 밖에.
  • 나다 2017.11.14 16:05 (*.111.195.128)
    명문대 의대 출신 산부인과 의사와 재력가 딸 사이의 결혼생활이 파경을 맞았다. 서울가정법원 가사3부(부장판사 박종택)는 지난 14일 ㄱ씨(46·여)가 남편 ㄴ씨(48)를 상대로 낸 이혼·재산분할 소송에서 양자가 이혼할 것을 판결했다.

    앞서 ㄴ씨는 의대 재학 시절 재력가 부모 아래 큰 ㄱ씨를 만나 결혼한 뒤 금전적으로 부족함이 없는 생활을 영위해왔다. B씨가 인턴·레지던트 과정을 수료하는 동안 처가쪽에서 생활비와 주택 임차보증금 등을 지원해줬다. ㄱ씨도 상속받은 부동산에서 나오는 임대료를 생활비에 보탰다.

    그러나 양자간의 갈등은 지난 1999년 ㄴ씨가 다른 사람을 통해 ㄱ씨의 연하 남자친구 얘기를 전해들은 뒤 발생했다. ㄱ씨는 ㄴ씨에게 “당신이 벌면 얼마나 버냐? 당신 우리 집 돈 보고 결혼한 것 아니냐”며 따졌고 ㄴ씨는 “집을 장인이 해줬다는 말을 계속한다면 나도 의대 나온 머리를 자랑할 수 밖에 없다”며 “매일 피타고라스 정리 등을 물어보겠다”고 맞섰다.

    ㄴ씨는 또 홍시를 먹다 딸에게 “홍시 두 개 중 어느 것이 비쌀까”라고 묻기도 했다. 이에 ㄱ씨가 “가지가지 한다”고 핀잔을 주자 화가 난 ㄴ씨는 “가지가지 하는 게 뭔지 보여 주겠다”며 홍시를 집어던지고 그 홍시로 벽에다 ‘가지가지’라고 썼다
  • 샤대 2017.11.14 16:35 (*.38.17.74)
    그러게 왜깝쳣어
  • ㅁㅁ 2017.11.14 16:39 (*.171.84.71)
    사스가 서울대
    마누라는 문재인 지지했을듯...
  • ㅇㅇ 2017.11.14 16:43 (*.139.220.113)
    설명충))
    나는 성대 나왔고 남편은 서울대 경제 나와서 외국계 대기업 다니는 엘리트다. 빨리 나를 부러워해라.
  • 2017.11.14 17:35 (*.10.84.27)
    소설 같지만 설마 아니더라고 해도 지가 먼저 서울대 운운하면서 남편한테 비아냥거렸네.
    너 뭐 아는거 없는데 같은 서울대니까 지지하는거 아니냐 하는 말투로
    그럼 욕 먹을만도 하지
  • 123ㅊ 2017.11.14 17:36 (*.199.79.92)
    츄챡챡 츄챡챡

    우리 남편은 서울대 경제학과에 외국계 대기업 다니면서 잘생기기까지 했다

    물론 그것조차 주작이지만
  • dsa 2017.11.14 18:50 (*.155.46.208)
    여자가딱봐도문슬람이네ㅋㅋ
  • 천재님 2017.11.14 19:20 (*.223.36.241)
    나다 공인된 세계적인 축구 전문가 이자 헬조선 최고 두뇌 중 하나.

    나는 왜 헬조선에서 학벌이 없어지지 않는지 궁금했다.

    그래서 내가 학벌에 대한 심리실험을 한적이 있다.

    우리사회에서 학벌이 어떻게 작동하는가 연구해볼라고..ㅋㅋ

    한 커뮤니티를 만들어서.... 물론 오프라인

    서울대 연고대 서강대 성균관대 외대 한양대 중앙대 홍익대 건국대 수도권 전문대 지잡대 다니는

    애들은 같이 생활하게 하면서 학벌이 어떻게 작용하는지 관찰했는데

    존나 웃기는게 학벌을 가장 중요하게 이용하는 새퀴들은

    서울대가 아니라 오히려 한양대 중앙대 홍익대쯤 다니는 새퀴들이였야.

    왜 학벌이 없어지지 않는지를 내가 거기서 알았지..ㅋㅋ

    좀 다른얘기인데

    서울대 학벌 자랑하는 새퀴는 100퍼 정신적으로 신체적으로 문제있는 새퀴다.

    서울대는 학벌 자랑 안해..그걸 자랑하는 이유는 그거 말고는 잘하는게 아무것도 없어서 그런거야.

    생활체육으로 축구를 하면 정말 다양한 인간군상들을 만날수 있다.

    사이코패스들도 상당히 자주 만날수 있는데 내가 지금까지 본 최고의 사이코패스가

    서울대의대 출신이였다...다음기회에 그 사이코패스에 대해서 길게 얘기하도록 하지..ㅋㅋ
  • 전 녹두 거주자 2017.11.15 14:17 (*.162.55.52)
    아냐 얘기하지마 관심없어
  • 하프 2017.11.14 19:36 (*.229.135.75)
    남편이 맞는말했네 ㅋㅋ

    저번에 고려대 새끼가 학벌주의 좋다고 깝치던데 존나 웃김
  • ooOoo 2017.11.14 19:52 (*.39.60.7)
    대한민국 말아먹은 것들도 서울대 놈들이다.
  • ㅇㅇ 2017.11.14 20:55 (*.35.16.209)
    여자 언어구사력이 성대수준이 아닌데? ㅋㅋㅋㅋ 걍 중고딩놈이 쓴거같은데 다들 속고있네 그리고 서울대 경제학과 나오고 잘생긴놈과의 판타지연애를 꿈꾸는애가쓴거임
  • 11 2017.11.14 22:26 (*.84.178.195)
    박근혜정권의 비리와 부패를 척결해줄 인물이 안철수? ㅋㅋㅋㅋ 배재대 생이 웃고 지나가겠다
  • dd 2017.11.14 22:47 (*.142.103.33)
    전후사정 들어보니깐 우선 아내가 먼저 비아냥거리면서 서울대 걸고있으니깐 똑같이 삐뚤어지게 받아친거같은데 왜 지만 충격받은거처럼 말하냐
  • dd 2017.11.14 22:48 (*.142.103.33)
    아내말대로 따지면 심상정 유승민 안철수 셋중하나 지지해야되는데 그중 안철수지지했단얘긴데 먼저 자기가 지지하는 후보를 따라 지지안하니깐 먼저 시비건건 아내아님? 부모사이에서도 친구사이에서도 부부사이에서도 정치얘기는 함부로하면안되는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784 착해보여서 범죄도시 캐스팅에 떨어졌던 배우 72 2017.11.21
5783 하멜표류기의 진실? 18 2017.11.21
5782 쌈자의 무근본 토크 11 2017.11.21
5781 한국 영화계 최고의 인맥왕 17 2017.11.21
5780 PC를 사용하지 않는 나라 37 2017.11.21
5779 20대면 꼭 알아야 할 가수? 61 2017.11.21
5778 시상식장의 아영이 16 2017.11.21
5777 JSA에서 귀순한 북한 병사 구출했다던 대대장 38 2017.11.21
5776 초등학생 때 받았던 제의 3 2017.11.21
5775 남자들이 주로 꺼져달라는 여자 12 2017.11.21
5774 강원랜드 신입사원 95% 청탁 입사는 오보 22 2017.11.21
5773 절도를 당했는데 절도를 모르는 셈 24 2017.11.21
5772 할머니의 소원을 이룬 사나 6 2017.11.21
5771 머머리들의 희망 43 2017.11.21
5770 민아의 각선미 16 2017.11.21
5769 청계산 회장 아들이 또 36 2017.11.21
5768 런닝맨 명장면 17 2017.11.21
5767 둘이 40살 동갑 12 2017.11.21
5766 건설마피아 천국 26 2017.11.21
5765 구하라 간만에 미스터 4 2017.11.21
5764 포항 지진대피소 현황 33 2017.11.21
5763 쯔위 쿵쿵 10 2017.11.21
5762 아재들의 학창시절 악몽 24 2017.11.21
5761 스웩이 궁금한 조세호 6 2017.11.21
5760 일본 민간인들은 전쟁에 대한 책임이 없는가? 10 2017.11.21
5759 대륙의 노동법 11 2017.11.21
5758 뵨사마 부부 근황 10 2017.11.21
5757 무단횡단 올타임 레전드 12 2017.11.21
5756 눈치 없는 남친 48 2017.11.21
5755 안젤리나 다닐로바 춤 실력 21 2017.11.21
5754 너구리가 무슨 뜻이에요? 23 2017.11.21
5753 방출된 한화 이글스 선수의 발언 63 2017.11.21
5752 중3 구하라 16 2017.11.21
5751 꿈이 선생님인 여중생들 16 2017.11.21
5750 모니카 벨루치가 말하는 미모의 비결 18 2017.11.21
5749 저스티스 리그를 구원할 남자 42 2017.11.21
5748 오로나민씨의 슬픈 전설 23 2017.11.21
5747 8090 추억의 외화 63 2017.11.21
5746 열도의 만두 가게 14 2017.11.21
5745 시술 남용한 백양 16 2017.11.2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9 Next
/ 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