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복 중 복 2016.09.30 19:54 (*.178.130.98)
    저 프로그램 보면 영재들은 부모 복이 참 중요해 타고난 천재라도 부모가 무관심하고 무식하면 답 없는 듯
  • 12321 2016.09.30 19:58 (*.189.70.146)
    맞는 말이야
    나도 이 프로그램보면서 부모가 얼마나 자식이 좋아하는 분야를 밀어주느냐가 참 중요 한 것 같아
  • ㅇㅇ 2016.09.30 20:13 (*.16.199.168)
    대부분의 부모들은 공부나 하라고 하겠지
  • 이순신 2016.09.30 20:30 (*.200.82.51)
    그냥 공부만 하라고 하면 다행이지
    하지만 애들이 관심가지고 즐기면서 하는일에 "쓸때없는거 하지말고 공부나해" 라는 말을 하니까 문제지
    사실 부모입장에서는 아무말도 아니지만 자아가 아직 성숙하지 않고 정신도 유연하지 않은 상태에서 듣는말 치고는 굉장히 충격적인 말이지
  • cc 2016.09.30 21:03 (*.243.74.125)
    웃긴건 그 부모도 그 공부가 정확히 뭔지 몰름
    글씨가 많으면 좋은거고 그림이 많으면 만화책이라는 1차원적인 정도?
  • 2016.09.30 21:30 (*)
    너무 간거아니냐 저정도 아이부모면 30대후반 40대중반인데 거의 대학까지 마쳤는데 그런맘일까
  • 2016.09.30 21:32 (*.211.84.246)
    지잡대가 대학이냐
  • 2016.09.30 21:21 (*.61.126.120)
    애들이 관심을 가지고 즐기는 일이라는게 거의 게임이라는게 문제지. ㅇㅈ?
  • 2016.09.30 21:19 (*.61.126.120)
    왜냐하면 재능 있는 애들은 극소수고 나중에 취직이라도 제대로 하려면 공부가 제일 쉬우니깐...
  • 노노 2016.10.01 03:19 (*.167.198.171)
    그 생각 때문에 한국 애들이 다 매몰되어있는거야..취직이 목적이라면 진짜 공부보단 무슨일이라도 빨리 일배우는게 훨씬 빠르다.
  • ㅁㄹㅋㅁ 2016.09.30 21:30 (*.28.110.122)
    송하나 남자 버전이네
    옴닉하고 전쟁 해도 되겠는데??
  • ㅇㅇ 2016.09.30 21:44 (*.39.1.56)
    부모님도 정말 멋지신분인데 아이 자체도 정말 멋있다. 자기의 능력을 대의를 위해 쓰고싶다고 말하는거보니.. 정말 멋지다
  • 박해일 2016.09.30 22:32 (*.82.75.128)
    예전에 서울사는 초등학생 지하철 영재가 나왔는데
    본인이 가보지도않은 대전에 새로운 지하철 호선을 개통하면 어떤곳에 생길까하고 예상한게 실제 대전지하철공사에서 예측한거랑 일치할정도의 영재였음
    걔는 주말이면 추운겨울에도 국철같은거타고 본인사는곳이랑 상당한 거리를 가서 집에돌아오니 밤이 늦을정도였음
    그 아이가 집에 들어왔는데 부모가 "밥먹었어? 오늘 재밌었어?"
    물어보는데 좀 충격이였음
    보통집같았으면 "어딜 그렇게 돌아다녀? 조그만한게 세상 무서운줄 모르고 공부나 할것이지" 뭐 이런대화 예상했는데..
    위에 분 말처럼 영재들은 부모복이 참 중요한거같아..
  • 1234 2016.10.01 00:28 (*.194.41.38)
    형들 나 고민이있어
    내가 1년전부터 야동을 보면서 재미없는건 지우고 소장가치있는것들만 계속 모았는데
    몇일전에 불행하게도 외장하드가 인식이 안되는거야 연결포트도 바꿔보고 했는데 어떻게 살릴방법이없다
    약 200기가 정도 되는데 전문업체가서 고치기에는 너무 쪽팔리고 그냥 버리기에는 너무아까워 이럴떄 어떻게 해야되냐...
  • 버리고 2016.10.01 08:07 (*.139.202.158)
    새로 모으세요
  • 전문빵셔틀 2016.10.01 10:35 (*)
    만원 수고비 주시면 제가 고치고 오겠습니다.
  • 33 2016.10.01 00:45 (*.50.65.87)
    200기가면 새출발 해도 되겠구만
  • 123 2016.10.01 01:11 (*.127.3.42)
    응 자율주행
  • O 2016.10.01 08:56 (*.99.73.72)
    저런 애들이 미래의 에이스 파일럿이지 드론 공격기의
  • 호랑이형님 2016.10.01 09:57 (*.62.213.11)
    형님들 xbox 싸게떠서하나 사볼려는데
    할만한가요? 콘솔게임기는첨이라;; 집에즐기고해질까요?
  • ㅁㄴㅇㄹ 2016.10.01 11:16 (*.114.106.14)
    아버지 왈

    이 재미있는걸 왜 혼자하고 있었어?


    ㅠ_ㅠ
  • 행복해보임 2016.10.01 14:46 (*.62.173.114)
    늦둥이인가?
    저 잘생긴영재도 나중엔 벗겨지겠구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58 아베의 본심 28 2016.10.06
757 올해 47세 아줌마 12 2016.10.06
756 그것이 알고 싶다 용의자의 걸음걸이 17 2016.10.06
755 186cm 76kg 몸매 21 2016.10.06
754 철권 코스프레 9 2016.10.06
753 영화배우 개런티 최신판 17 2016.10.06
752 구름이 삼킨 롯데월드타워 4 2016.10.06
751 정샘물이 메이크업한 김도연 11 2016.10.06
750 임용 첫날 짤린 공무원 16 2016.10.06
749 원더걸스 신곡 뮤직비디오 상태 19 2016.10.06
748 해양대 가는 길 10 2016.10.06
747 킁카킁카 3 2016.10.06
746 게임 20년 하고나서 알게된 용어들 11 2016.10.06
745 정채연 뒤태 14 2016.10.06
744 마린시티에 방파제가 없는 이유 32 2016.10.06
743 지숙이의 기준 2 2016.10.06
742 아무도 입양하려 하지 않은 강아지 17 2016.10.06
741 응답하라 다음 시리즈 38 2016.10.06
740 고3 담임에게 카톡이 왔다 21 2016.10.06
739 과묵한 박찬호 15 2016.10.06
738 협박을 받고 있습니다 22 2016.10.06
737 주결경 여친 컨셉 5 2016.10.06
736 의경 식단 22 2016.10.06
735 배우 지은서 10 2016.10.06
734 스티커 붙이기에도 드러나는 국민성 12 2016.10.06
733 싱글벙글 광대 승천 1 2016.10.06
732 최홍만 전성기 시절 근육량 9 2016.10.06
731 입소문 제대로 타고 있는 영화 26 2016.10.06
730 매일 먹고 싶은 음식 13 2016.10.06
729 마스크 쓰지 않은 다프트 펑크 7 2016.10.06
Board Pagination Prev 1 ... 532 533 534 535 536 537 538 539 540 541 ... 562 Next
/ 5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