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노답 2018.04.26 00:47 (*.106.191.30)
    유시민과 김어준에게 크게 실망한 사건 특히 김어준은 조작을 밝혀내서 우리한테 득되는 게 뭐냐며 대놓고 매국노 타령하던 인간
  • 시민짱 2018.04.26 00:48 (*.215.137.240)
    우리 시민행님의 슬픈과거
  • ㅇㄴㅁ 2018.04.26 07:21 (*.45.197.196)
    과거?ㅋ 풉
  • 박상기 2018.04.26 10:38 (*.125.26.211)
    저거 보다 더 한 암호화폐 굴욕이 찾아올거임 얼마나 무능한 문과충인지 ㅋㅋㅋ
  • . 2018.04.26 11:04 (*.7.248.53)
    과거가 아니라 여전하시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유시민은 그냥 틀딱이야 틀딱 진보적인 틀딱.
  • ㅇㅇ 2018.04.26 00:52 (*.223.10.59)
    희대의사기꾼
  • ㄹㅇ 2018.04.26 01:24 (*.148.185.6)
    저게 진짜였으면 뭐... 뉴턴이나 아인슈타인 반열에 이름 올리는 거였지 뭐.
  • 사이코패스 2018.04.26 01:42 (*.198.104.130)
    소시오패스
  • 사실은 지금두 2018.04.26 01:44 (*.62.188.21)
    그시절 우리는 국뽕에 얼마나 목말라 있었던가
  • dd 2018.04.26 01:54 (*.96.37.126)
    시민좌 며칠전에 달착륙에도 태클걸던 합리적 의심 저땐 없엇넹;;
  • 국뽕만물설 2018.04.26 13:56 (*.46.213.109)
    국뽕은 모든 걸 뛰어넘을 수 있으니까요.
  • ㅁㅇㄹㅇ 2018.04.26 02:32 (*.47.126.124)
    대한민국 선동 사기극의 시작 .. 황우석 광우병 최근에는 샐수 없을 정도의 음모론.. 그중심에는 요즘 방송에서 참언론인이라 불리는
    털보 어벤져스가 있었지 파란집에 들어가 있는인물도 꽤되고..
  • . 2018.04.26 06:34 (*.216.214.236)
    이 사건하고 디워 사건 이후로
    절대 군중 심리에 휩쓸리지 말고
    어떤 사건이 있으면 그 사건의 중심에 내가 있다고 상상하고
    과연 나는 어떻게 했을 것인가 여러번 생각해 보게 됐음.
    그리고, 순간적으로 욱 하고 올라오는 감정이 아니라
    한번더 양쪽을 객관적으로 바라 본 뒤에 의견을 말하는게 얼마나 중요한지 깨닳게 됐음.
    물론, 때로는, 나는 양비론 자인가? 라는 생각이 들때도 있는데
    무조건 남들이 말하는거에 우르를 쫓아 가는게 얼마나 어리석은지
    내 인생에 깨닳음을 주신 우석이형과 형래 형께 진심으로 감사 드리고 살고 있음
  • 저주는팩트 2018.04.26 06:50 (*.49.77.132)
    그 와중에 펠레의 예언이 눈에 띄네..
  • 물논 2018.04.26 08:54 (*.223.21.103)
    그만큼 거짓말을 잘했던거지.. 안 넘어간 사람이 없었고 엠비씨 죽여버리라고 데모하던 인간들도 엄청 많았다.
    논문조작에 장애인들 이용 휠체어 감성팔이까지...
    지금은 흔한 기술이지만 동물복제의 선구자이기도 했고, 실적이 있던 사람이 논문조작을 했으니 사람들이 넘어갔던거야.
  • 111 2018.04.26 09:35 (*.62.232.67)
    그게 겨험이 되서 반성하고, 다시 그러면 안되는데 반복에 반복이야 ㅋ
  • ㅇㅇ 2018.04.26 11:17 (*.63.7.84)
    유시민은 여전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ㅈㅈㅈㅈ 2018.04.26 11:58 (*.177.49.151)
    황구라
  • ㅇㅇ 2018.04.26 14:07 (*.62.178.21)
    유시민도 저때 캐삭됐어야 정상 아니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550 배터리 걱정 끝 14 2018.05.25
4549 야식의 끝판왕? 21 2018.05.24
4548 그 회사 연예인들이 그럼 그렇지 41 2018.05.24
4547 왕따에서 벗어나게 해달라고 빌었습니다 64 2018.05.24
4546 페미 그만 둔다던 서희 21 2018.05.24
4545 소리박사의 정유라 추정 여성 음성분석 15 2018.05.24
4544 박지성이 SBS 해설 수락한 이유 27 2018.05.24
4543 태극기 부대 카톡방 대참사 21 2018.05.24
4542 후전드 킁카킁카 24 2018.05.24
4541 요즘 거제 앞바다 14 2018.05.24
4540 장동건 성장기 27 2018.05.24
4539 생방송 도중 프로포즈 받은 여자 아나운서 22 2018.05.24
4538 미국의 동맹국 등급 19 2018.05.24
4537 일본 공항에서 노숙한 한국인 11 2018.05.24
4536 하의실종 제니 8 2018.05.24
4535 화류계 마담 부심 42 2018.05.24
4534 방탄소년단 팬싸인회 현장 43 2018.05.24
4533 자세히 봐야 이해되는 사진 24 2018.05.24
4532 넥타이 모모 6 2018.05.24
4531 가짜뉴스 해명 11 2018.05.24
4530 여자 아이돌 어깨 깡패 투탑 16 2018.05.24
4529 선풍기 켜고 자면 죽는 이유 12 2018.05.24
4528 대놓고 질투하는 소혜 7 2018.05.24
4527 잘 생긴 남자 SNS 특징 13 2018.05.24
4526 5천만 사용자를 얻는데 걸린 시간 14 2018.05.24
4525 옥천상고 시절 미주 15 2018.05.24
4524 월급 루팡 레전드 16 2018.05.24
4523 위기의 박지성 8 2018.05.24
4522 전용 열차타는 일본 여고생 23 2018.05.24
4521 석가모니의 유언 98 2018.05.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7 Next
/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