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2.jpg


  • 파오후 2018.05.20 00:20 (*.140.225.24)
    왜 노키즈존이 된건지 생각못하고
    자기가 혹시 폐를 끼쳤는지 생각못하고
    뭐 복수?
    진짜 .. 한번 보고 싶다 저런것들
  • ㅇㅇ 2018.05.20 20:49 (*.98.208.64)
    ㄹㅇ 애도 문제인데 그런 애가 문제인건 대부분 맘충이 교육 못해서 저럼
    저러고 같은 개념인 인척하는데 같은 한표니 토악질나온다
  • 1 2018.05.20 00:20 (*.55.195.61)
    빡대가리년들 진짜 어휴 ㅉㅉ
  • ㄹㅇ 2018.05.20 00:24 (*.252.139.149)
    그대 이름은 발암 발암 발암
  • 어휴 2018.05.20 00:25 (*.172.234.167)
    진짜 우리나라 여자들 어쩌다가 이지경이 된거냐?
  • 노노 2018.05.20 11:04 (*.76.220.135)
    전통적으로 여자는 약자고 보호해야 한다는 명목하에 오냐오냐 해주니까
    이제는 호의를 둘리로 보고 갑질하게 된거지.
    불맛을 보여줘야 다시는 그런일 못한다.
  • 보고싶다 2018.05.20 11:11 (*.160.146.176)
    원래 그런 사람들이었어.
    그동안 억압받아서 본성을 드러내지 못했을 뿐이야.
    원래 저런 사람들이야.
    드센 아줌마들도 원래 7~80년대 처녀때는 안그랬어.
    봉인이 풀려서 본성이 드러났을 뿐이야.
  • 유유 2018.05.20 20:02 (*.246.125.121)
    조상님들이 왜 그랬는지 다시한번 생각하게된다.
  • ㅇㅇ 2018.05.20 00:27 (*.228.83.162)
    개인 사업장에서 노키즈존 한다는데 왜 ㅂㄷㅂㄷ 하는거지? 애들 받는곳 가서 먹으면 되는거 아냐?
  • ㅋㅋㅋㅋ 2018.05.20 00:29 (*.96.75.236)
    매장 전화는 핸드폰이랑 연동 시켜놓고 꼭 핸드폰은 항상 녹음 해놔라... 어떤 무슨일 생길지 모르니...
  • 2018.05.20 02:52 (*.151.8.30)
    요즘 070 회사 전화기 같은 걸로 매장 전화 놓고 컴퓨터랑 연결 해놓으면 통화 할 때마다 그냥 알아서 녹음 됨
    신경 쓸 필요 없이 계속 녹음이 돼서 이 방식이 편함 나중에 찾기도 꽤 쉽고
  • 2018.05.20 03:20 (*.58.98.103)
    클라우드 서비스 꼭 써라
  • 담다디 2018.05.20 00:30 (*.70.36.145)
    저런 어매밑에서 큰애들이 나중에 아파트 옥상에서 벽돌같은거 던진다 조심해라
  • 11 2018.05.20 00:43 (*.47.121.85)
    민법 공부하면 법률지식 확올라가더라 학개론은 경제
  • ㅇㅇ 2018.05.20 09:37 (*.142.131.75)
    이 바로 밑에 댓글이 븅신 같은게
    나이로 제한 하는게 인권차원에서 안되면
    영상물 관람등급 제한은 뭔데 또라이 색기야
  • ㅁㅁㅂ 2018.05.20 01:01 (*.92.201.51)
    사이코 패스네ㅋㅋㅋㅋ
    두들겨 맞아야 돼
  • 1 2018.05.20 01:26 (*.125.167.89)
    이러니 강남역 여자 살인이 안일어나?멀쩡한 사람이 봐도 여자만 보면 정신병 걸려서 배때지 다 쑤시고 다니겠네..보면 왜케 족같냐 진짜...현실에서는 저런 버러지 찾기 좀 힘든데 온라인에서는 홍수야 홍수..
  • ㅇㅇ 2018.05.20 01:27 (*.216.33.47)
    난 진지하게, 아이를 위해서라도 노키즈존인게 맞다고 보는 업장도 있다고 보는데..

    돌솥 비빔밥이나 곰탕집 뚝배기 펄펄 끓는 집에 애 들어오면 내 애가 아닌데도 불안불안해

    막 뛰어놀다 엎지르면 데이고 말고의 문제가 아니라 애기가 죽느냐 사느냐의 문제니까 말이지.

    식당 들어가기 전에 아이와 부모의 부주의로 상해사건이 발생한 경우 본 식당은 책임지지 않는다 각서라도 써야할 판
  • . 2018.05.20 03:57 (*.7.248.53)
    근데 몰랐다고 공지 못받았다고 하면 손배 절대 못받음. 확실한 증거가 없기 때문에 무혐의임.
    어차피 민사에다가.. 저걸로 민사걸기도 힘듬. 노쇼로 배상받을수 있으면 모든 음식점들 노쇼로 고민 안하겠지.
    변호사 수임료(500가량)가 더 나옴
    한가지 방법이 있다면 소액재판으로 자기가 걸어야 하는데 그시간에 음식 더파는게 낫기도하고.
    예약시 통화 녹음 (사전에 녹음해야 한다고 공지해야 증거로 채택됨) 같은 확실한 물증이 없는 애매한 경우라 소액재판도 되리라는 보장은 없음.
  • . 2018.05.20 08:12 (*.53.203.36)
    당사자가 하는 녹취는 증거로 채택됩니다요
  • 1 2018.05.20 18:58 (*.129.3.188)
    본문은 녹음돼있는 느낌인데 혼자 뭔딴소리하냐
  • 아놔홀 2018.05.20 04:13 (*.70.53.32)
    일도 안하는 고깃덩이들을 얼굴반반하다고 데리고 살아주는 돈많은 찐따새키들이 문제다 저런년들은 뇌속에 정얙이 들었나 어떻게 저딴 생각을 하지?
  • ㅉㅉ 2018.05.20 06:18 (*.142.115.117)
    세상에 미친년은 수없이 많다...
  • 2018.05.20 07:01 (*.51.255.123)
    뭐가 젖됐냐 댓글로 뇌피셜 싸지르고 정작 돈도 몇백 안되는구만
  • ㅇㅇㅇㅇ 2018.05.20 08:21 (*.62.222.247)
    페미들 지랄하는거 보니까 맘충은 이제 귀여움
  • 외노자 2018.05.20 09:34 (*.190.150.205)
    일 때문에 해외 1년 째 해외 체류 중인 사람입니다. 노키즈존이라는 명칭 자체를 본 적이 없고 고급 식당같은 경우는 키즈와 함께 입장할 수 있는 시간을 명시하고 이 시간외에는 몇 세 이하 어린이는 입장이 불가합니다 라고 홈페이지든 예약코너든 곳곳에 명시되어 있습니다. 예약을 하면 메일로도 세부내용과 함께 또 보내줍니다. 저도 애가 있는 사람이지만 그렇게 열받거나 하지않습니다. 당연하게 받아들일 수 있더라구요. 다른 분들 식사하시고 행복한 시간을 가지기 위해 가격을 지불하는 분들에게 우리 아이때문에 붕편을 주어선 안되니까요. 그렇다고 저희가 꼭 그 식당에 가서먹어야만 행복힌 것도 아닙니다. 대체할 수 있는 건 얼마든지 있으니까요. 한국에서는 대체 왜 저러는 걸까요.. 무시당한다고 생각해서 억하심정에 억지로 더 저러는 걸까요...아닌데 찾아가면 될텐데요..
  • 노키즈존 환영 2018.05.20 09:34 (*.122.242.65)
    맨날 쳐 놀고 집에서 카페 검색이나 하니..
    뇌가 어떻게 된게 아닌가?
    저런 생각을 좋은 팁이라고 생각하니 노키즈존이 계속 생기는거다.
    다른 사람도 생각해줘야지..
    지는 쳐 먹고 애들은 뛰어다니게 만드는게 제정신이냐..
  • 123 2018.05.20 11:29 (*.182.15.163)
    저런 엄마 밑에서 자라는 자식들이 불쌍하다
  • 아이유부럽다 2018.05.20 12:08 (*.165.100.125)
    결국 저런 글 보고 따라하는 종특은 따로 있다고 봐... 맘카페에 제발 맘충짓 하지 말라고 글 쓰면 경각심을 갖고 조심하는 부류가 있는 반면 같은 애엄마끼리 이해 못하냐고 부들거리는 부류가 있지. 차라리 저렇게 인실좋 당해야 정신차리는 부류... 절대 못 막는다고 봐... 진짜 안타깝다
  • cd 2018.05.20 12:24 (*.110.87.158)
    히키코모리랑 뭐가 다른가? 집밖으론 안나가고 집에서 컴퓨터 카페검색이나 하며 히히덕거리다가 오타쿠들이 자기 캐릭터에 자신의 모든 것을 주입하듯이 지 자식한테 모든 것을 종교처럼 받들고 주입하면서 자기만의 세계에 갇혀 헤어나오지 못하고, 그러다가 나중에 자식이 자기 자신이 아니란 사실을 깨달으면 그동안 자기 자신이라 생각했던 모든 세계가 무너지는 거지. 자기 자신을 찾지 못하면 평생 허무한 껍데기로밖에 살 수 없다/.
  • 대담화의 시대 2018.05.20 14:12 (*.211.51.206)
    근데 서로 왜케 싸움?
  • qqq 2018.05.20 14:33 (*.127.139.106)
    지능이 너무나쁜데
  • 0000 2018.05.20 19:08 (*.55.148.141)
    김치년들 왜 그러냐?
    김치년들 진짜 문제다.
    상식도 없고 부끄럼도 모르고.
  • ㅇㅇ 2018.05.20 22:14 (*.161.32.212)
    서울 경기는 "이십명 정도"를 "이십명 정두"라고 쓰고 발음하나?? 아님 저 여자 말투가 피융신 같은건가??
  • 두둥~ 2018.05.20 23:21 (*.236.72.97)
    저런 인간들 잘 걸렸다 싶긴한데..
    저 댓글이 사실임???
    팩트였으면 좋겠네.
    이제 예약도 녹음해둬야 하는 세상..
  • 이러지들 말자 애들이 보고 배운다 2018.05.21 17:23 (*.249.45.12)
    애들이 뭔 잘못이냐. 그애 엄마들이 문제지. 노키즈존이라 하지말고 노맘충존이라 하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92 캘리포니아에 있는 신비한 터널 11 2018.06.16
3691 한국 국대가 연습해야 할 필살기 13 2018.06.16
3690 맥도날드 똥글뱅이 감자 13 2018.06.16
3689 유아 사후 사진 촬영 16 2018.06.16
3688 캐릭터 따라하는 지효 쯔위 4 2018.06.16
3687 20세기 문무겸비 끝판왕 17 2018.06.16
3686 수민이 민낯을 본 언니들 23 2018.06.16
3685 허접한 밥상 20 2018.06.16
3684 귀여움과 섹시함이 공존 16 2018.06.16
3683 드디어 맞춰진 퍼즐 16 2018.06.16
3682 걸그룹 빼고 다 잘하는 처자 9 2018.06.16
3681 매번 월드컵 직관하던 할아버지 12 2018.06.16
3680 돼보미 소리 듣던 시절 12 2018.06.16
3679 어머니가 아들을 철창에 가둬놓은 이유 11 2018.06.16
3678 헐리웃 여배우의 세월 10 2018.06.16
3677 또 꿇은 분들 30 2018.06.16
3676 2018 미스코리아 평균 비쥬얼 23 2018.06.16
3675 북한의 능수능란한 언플 4 2018.06.16
3674 이영표 사우디 시절 전설의 일화 28 2018.06.16
3673 피해자가 되고 싶어하는 경향 15 2018.06.16
3672 정치계의 삼류, 이류, 일류 8 2018.06.16
3671 잘 자란 김새론 11 2018.06.16
3670 징역 4년짜리 범죄 16 2018.06.16
3669 키 165cm 몸무게 63kg 16 2018.06.16
3668 지지율 근황 14 2018.06.16
3667 성진 영상 불법 다운로드 세계 1위 20 2018.06.16
3666 오피스룩 보는 재미가 쏠쏠했던 드라마 5 2018.06.16
3665 중졸 노동자가 펩시 부사장된 비법 29 2018.06.16
3664 국악소녀 근황 15 2018.06.16
3663 위기의 순간 3 2018.06.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9 Next
/ 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