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가상화폐 2018.05.20 19:13 (*.106.191.19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5.20 19:22 (*.228.83.162)
    기독교에서 양은 약한중생들을 표현한걸로 알고있는데? 아닌가?
  • 2018.05.20 22:35 (*.230.92.121)
    어린 양이 그런거고
    저 나라는 양이 주요 자원이라서 양이 계속 나옴.

    결국은 시간과 공간을 초월하지 못한 소설이라는걸 의미하지.
  • 2018.05.20 22:35 (*.230.92.121)
    근데 실제로 양 성격 지랄맞은데
    너무 미화시킴
  • 조선족양꼬치 2018.05.20 21:26 (*.223.10.225)
    매주 일요일마다 어린양 리필 ㄷㄷ
  • -,.- 2018.05.20 21:38 (*.15.240.84)
    예수님이 납품업자네.
  • ㅁㅁ 2018.05.20 22:26 (*.98.98.159)
    어린양 납품전문 ㅋㅋ
  • 예수 그리스로 바울 보내다 2018.05.21 09:43 (*.225.136.43)
    이 양을 잘 쓰다듬은 다음에 잘 익혀서 제자들과 먹으리라
    (예수 복음 92장 92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10 한국 측 기자의 질문 4 2018.06.16
3709 역대 최악의 선거 참패 70 2018.06.16
3708 지사일 때도 패기가 이 정도인데 대통령 되면 110 2018.06.16
3707 비온 후 데칼코마니 18 2018.06.16
3706 최현석도 당황한 김수미식 레시피 19 2018.06.16
3705 칭따오 폭우 현장 26 2018.06.16
3704 도로 위의 분노조절장애 그 결말 34 2018.06.16
3703 6월 항쟁을 기억하는 외국인 24 2018.06.16
3702 견디지 못한 멜빵 19 2018.06.16
3701 때문에 대신 어떤 86 2018.06.16
3700 엄마가 보낸 자객 34 2018.06.16
3699 정색하는 효주 8 2018.06.16
3698 열도의 비극 18 2018.06.16
3697 준표의 퇴장 27 2018.06.16
3696 시청률 꼴등하고 싶지 않다 19 2018.06.16
3695 예능으로 알아보는 독일인의 특성 14 2018.06.16
3694 페미 후보의 패기 39 2018.06.16
3693 연애 후 변화한 한혜진의 모습에 경악 22 2018.06.16
3692 캘리포니아에 있는 신비한 터널 11 2018.06.16
3691 한국 국대가 연습해야 할 필살기 13 2018.06.16
3690 맥도날드 똥글뱅이 감자 13 2018.06.16
3689 유아 사후 사진 촬영 16 2018.06.16
3688 캐릭터 따라하는 지효 쯔위 4 2018.06.16
3687 20세기 문무겸비 끝판왕 17 2018.06.16
3686 수민이 민낯을 본 언니들 23 2018.06.16
3685 허접한 밥상 20 2018.06.16
3684 귀여움과 섹시함이 공존 16 2018.06.16
3683 드디어 맞춰진 퍼즐 16 2018.06.16
3682 걸그룹 빼고 다 잘하는 처자 9 2018.06.16
3681 매번 월드컵 직관하던 할아버지 12 2018.06.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9 Next
/ 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