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웹툰 2018.06.12 00:25 (*.106.191.19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요고 재밌네
  • 이글스 파워히터 2018.06.12 01:09 (*.248.130.128)
    용수형 말 재밌게 하던데 감독하면서 맘고생하지말고 예능합시다ㅋㅋ
  • 수달이 2018.06.12 08:04 (*.31.116.169)
    나두 진짜 이거 보면서 이을용 패스가 한타임만 빨랐으면 했는데... 용수형 한번 주춤하느라 밸런스가 좀 무너졌었어...
  • 양쪽얘기다듣자 2018.06.12 11:50 (*.229.44.161)
    축알못인데
    여태 최용수 탓만 하다가
    또 다시보니 패스가 늦었다는 말이 아주 틀린 말은 아니라는 생각도 들더라
    여튼 참 세상 좋아진 것 같다.
  • ㅎㅎ 2018.06.12 16:48 (*.195.172.153)
    아니 무슨 이게 모라고.
    어차피 용수는 욕먹을거 다 먹었고,
    그 이후 국대도 버로우 탔고,
    이미 다 지난 얘기야.
    걍 예능용 멘트인데 몰 심각하게
    용수가 을용 먹일려고 저 말 한거냐
  • 2018.06.12 09:06 (*.53.255.167)
    아놔 요새 흥하네 ㅋㅋㅋ
  • 2018.06.12 09:18 (*.204.210.30)
    근데 다시보기 보니까 최용수 말이 납득이 가긴 가더라.
    몸의 무게중심이 흐트러진 상황에서 한박자 늦게 공이 오긴 했어ㅋㅋㅋ 물론 골대도 비어있었고, 아예 넣기 불가능한 패스도 아니었지ㅠㅠ
  • ㅇㅇ 2018.06.12 09:51 (*.38.21.128)
    난 왜케 이영표가 비호감이지? 어디서 외국가서도 팀동료들한테 막무가내로 하나님 믿으라 전도하고 다녔단 글을 봐서 그런가
  • ㅁㄴㅇㄹ 2018.06.12 09:53 (*.132.103.249)
    최용수덕분에 월드컵 간거다
    최용수가 아시아예선에서 골폭풍을 넣어서 우리나라는 이미 몇경기 전에 월드컵 확정됐었음
    그뒤로 그런 적이 단 한번도 없었음
    항상 턱걸이했음
  • t 2018.06.12 10:11 (*.221.162.114)
    형아 그건 차범근이 감독였던 1998 프랑스 월드컵 아시아 예선여
    경우의 수 없이 6승1무1패로 월드컵 직행했지
    당시 1패가 예선 마지막 일본전였는데 일본은 최종예선 B조 2위로
    A조 2위인 이란과 플레이오프 이겨서 최초로 월드컵 진출 했음
    이때 우리나라가 얼마나 여유 있었냐면 조기 진출 확정하고
    일본이랑 잠실 홈 마지막 경기때 우리나라 사람들이 2002년 같이 개최할 일본한테
    월드컵 함께 가자고 플랜카드 걸 정도 였음
    2002년 월드컵은 개최국이랑 예선 없이 그냥 패스 했고
    그래서 개최국인 한국과 일본이 빠진 아시아 예선에서
    중국이 월드컵에 처음으로 나갈 수 있었던 거고
  • 앙! 2018.06.12 14:57 (*.176.108.115)
    우리 개최국이었자나.
  • t 2018.06.12 09:56 (*.221.162.114)
    대부분의 공격수는 올 패스를 미리 생각하고 슛을 때리는데
    패스가 늦어서 그 타이밍이 어긋나면 최용수처럼 제자리에 서 있다가
    뒤 늦게오는 패스 템포 못 맞추고 저렇게 되는 경우가 있음
    이을룡의 패스 타이밍이 최용수가 생각한 타이밍하고 확실히 안 맞은 거 같아
    그런데 최용수가 생각했을 타이밍에 패스가 들어 왔다면 미국 수비수에 걸렸을 듯
    뭐 안정환처럼 테크닉이 있는 선수가 저 패스를 받았다면 논스톱이 아니라 잡고 플레이 했을 수도...
  • 렏렏 2018.06.13 08:10 (*.148.96.2)
    안정환 이였으면 100% 접었음ㅋ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113 비디오 판독 요청하는 사나 4 2018.06.22
4112 북한 근로자 활용법 22 2018.06.22
4111 설현의 유혹 6 2018.06.22
4110 의미심장한 경고 문구 13 2018.06.22
4109 극한직업 에미넴 수화통역사 16 2018.06.22
4108 열도의 모노레일 23 2018.06.22
4107 JYP 주가 상황 26 2018.06.22
4106 미투 운동에 대한 견해 26 2018.06.21
4105 호날두 가난했던 시절 45 2018.06.21
4104 뽀샤시한 박선영 아나운서 21 2018.06.21
4103 역사 속 희귀 사진 19 2018.06.21
4102 문세윤이 핫도그 4개를 먹지 않은 이유 5 2018.06.21
4101 갈 데까지 간 세차장 25 2018.06.21
4100 한국 응원하는 카가와 신지 28 2018.06.21
4099 쾌도난마 리즈 시절 23 2018.06.21
4098 향수 효과 48 2018.06.21
4097 현재 프듀48 8위 여초픽 48 2018.06.21
4096 강도가 된 중고거래 피해자 33 2018.06.21
4095 프로미스나인 강아지녀 15 2018.06.21
4094 약 빠는 나라들 특징 3 2018.06.21
4093 정은지의 음주 철학 23 2018.06.21
4092 평소보다 높은 세레머니 21 2018.06.21
4091 깨방정 지수 4 2018.06.21
4090 발암유발 조별과제 30 2018.06.21
4089 김윤석이 같이 멜로 찍고 싶은 여배우 19 2018.06.21
4088 350억 털린 비밀번호 18 2018.06.21
4087 안무 연습 중인 손나 11 2018.06.21
4086 VR 게임의 위험성 12 2018.06.21
4085 독서실에서 속닥거리자 옆자리 반응 16 2018.06.21
4084 운동 따라하는 댕댕이 9 2018.06.2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3 Next
/ 1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