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핵무기 2018.07.10 14:59 (*.166.234.30)
    근데 이제 저런 건 아무 소용 없는 게 비대칭 전략무기가 생긴 마당에 자질구레한 훈련 따위는 의미가 없어졌음
  • 123 2018.07.10 16:01 (*.140.78.232)
    핵무기가 언제 만들어졌는데 아직도 이런소리 하는 애들이 있네 ..에효.
  • 1c3 2018.07.10 16:24 (*.199.79.92)
    경찰은 총이 있는데 뭐하러 체력 단련하냐

    말같은 소릴 해라 ㅋㅋㅋ
  • 니 공부 2018.07.11 06:16 (*.247.88.101)
    존나 못했지
  • ㅇㅇㅇ 2018.07.10 15:02 (*.221.245.75)
    대한민국 지하철 기관사에서 주모 부르면 되냐?
  • ㅇㅇ 2018.07.10 15:08 (*.128.76.6)
    성공했네 그래도.
    기관사 봉급 월 500은 받는다던데 ㄷㄷ 부럽네
  • 글쓴이 2018.07.10 15:27 (*.207.92.119)
    500은 넘는데..
    그만큼 힘들다.

    철로에 뛰어들면 그냥 뛰어든 상태로 죽는 게 아니라
    기관사의 눈을 바라본다.
    둘이 눈이 마주친 상황에서 지하철로 친다는 얘기지

    지하에서 일을 한다.
    정신적으로 힘든 직업이다.
    하기야 돈 버는 직업 중 쉬운 게 어딨겠냐만...
  • 글쓴이 2018.07.10 15:29 (*.207.92.119)
    아-

    500 넘는다는건 경력이 20년 이상 쌓인 기관사 아재의 명세서를 보니 500 넘길래 한 말이었음.
    신참은 당연히 아니겠지
  • ㅇㄴㄹㄴㅇㄹ 2018.07.10 15:13 (*.139.18.131)
    탈북한 빠르괭이 색퀴 보다 월급이 적다니 자살하러간다
  • 2018.07.10 15:21 (*.33.181.12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7.10 16:03 (*.205.50.56)
    님도 탈남하셈 북한가면 월 500넘겨주지 않을까
  • ㅁㄴㅇㄹㅇㄴㄻ 2018.07.10 16:56 (*.45.184.221)
    정확히 25만원예상 그것도 월500급의 일을 한다는 가정하에
  • aa 2018.07.10 15:21 (*.38.23.72)
    울 아부지가 역장이라 얘기해주셨는데 기관사하면 밑에서 올라오는 전기를 운행하는동안 계속 맞아야 해서 불치병에 많이 걸리신다고들 하더라.. 백혈병부터 시작해서 희기병에 많이들 걸린다고 하더라..
    나도 기관사 멋져보여서 기관사가 꿈이였는데..
    돈만 많이 받는다고 좋은건 아닌듯...
  • 현직 2018.07.10 16:57 (*.62.22.34)
    근거 없는 소리.
  • 희귀 2018.07.10 17:35 (*.161.118.120)
    희기병에서 일단 거른다.
  • ㅡ.ㅡ 2018.07.11 16:48 (*.37.68.146)
    어싱하시라해요~!
    Earthing 검색 고고
  • 1234 2018.07.10 16:19 (*.85.198.142)
    근데 저러면 부모님은 어찌되나?
  • ㅁㄴㅇㄹ 2018.07.10 16:23 (*.15.117.119)
    아오지 끌려갈 것 같지만 연락도 하고 송금까지 하더라...
  • ㅈㄴ 2018.07.10 18:39 (*.70.27.125)
    이거완전.....
  • OMS 2018.07.10 23:06 (*.212.69.72)
    아부지가 치과의사라는데 저 간단한 왜소치를 치료안해주셨대...
    부칸이 어렵긴어렵나벼....
  • ㄹㄷㄹㄷ 2018.07.11 06:25 (*.190.82.224)
    설마 땅굴과 지허철 노선을 연계하려는 공작은 아니겠지
  • ㅇㅇ 2018.07.11 18:03 (*.225.25.229)
    근디 아직 통일이 안된이나라에 탈북자들을 취업에 좀 재제를 둬야할것같아 만일 주요시설이나 발전소운영일이나 뭐 그런 중요한일을 탈북자에게
    시키는건 좀 아닌것같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810 을용타 시전 7 2018.07.20
3809 마블 영화 내 취향 아냐 42 2018.07.20
3808 스트릿 뷰가 준 뜻밖의 감동 14 2018.07.20
3807 김수미 잡는 장동민 11 2018.07.20
3806 1분에 9500원 19 2018.07.20
3805 악동뮤지션 이찬혁의 위엄 49 2018.07.20
3804 연구원 실수로 죽은 507살 조개 12 2018.07.20
3803 리더는 묵직해야 한다 16 2018.07.20
3802 1500만원 스위스 명품 시계 20 2018.07.20
3801 호날두 뜬금포 5 2018.07.20
3800 이탈리아 닥터피쉬 종업원 미모 11 2018.07.20
3799 마사지 요정 이승우 3 2018.07.20
3798 FBI도 해독 못한다는 암호 28 2018.07.20
3797 나도 치즈 핫도그 좋아하는데 3 2018.07.20
3796 영자 누나 가슴에 땀 너무 난다 6 2018.07.20
3795 한일 해저터널 뚫으면 부산항 망한다 44 2018.07.20
3794 김창렬 새 도시락 동업자 상태 13 2018.07.20
3793 러시아 소녀의 스케이팅 9 2018.07.20
3792 일본 1세대 오타쿠 노령화 16 2018.07.20
3791 따주는 쯔위 8 2018.07.20
3790 끔찍한 혼종 5 2018.07.20
3789 유재석의 매너 14 2018.07.20
3788 청와대의 답변 11 2018.07.20
3787 체크 모모 11 2018.07.20
3786 차원이 다른 일본 자동차 영업사원 마인드? 55 2018.07.20
3785 세상 만물 이치에 통달한 갓어준의 통찰 111 2018.07.19
3784 미국에서 경찰에게 총을 쏜다는 것 28 2018.07.19
3783 평양냉면의 진실 59 2018.07.19
3782 소국이 대국에 대항해서 되겠냐 43 2018.07.19
3781 AKB48 일본 아이돌의 일상적인 악수회 42 2018.07.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