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기춘 2018.03.20 00:40 (*.75.47.168)
    1. 야간의 주간화
    2. 휴일의 평일화
    3. 가정의 초토화
    별도 라면의 상식화
  • 시리얼 2018.03.20 01:04 (*.214.143.82)
    와우 신발 ! 천잰데?
  • 예전에 읽은 건 2018.03.20 02:51 (*.239.178.130)
    월요일에 직장으로 택배 도착하도록 하면 월요병이 없어진다고..
  • 123 2018.03.20 07:08 (*.129.203.54)
    경제부에서 월요병에 대해 예기하는거부터가 웃긴거 아님?ㅋㅋㅋ
  • 노예 2018.03.20 09:21 (*.39.145.48)
    근데 나한테는 정말 저거 효과있다
    일요일에 나가서 두어시간 하고 오면 한 주가 편하다
  • 2018.03.20 10:02 (*.114.22.161)
    난 그냥 월요일 아침에 병가 쓰고 늦게 나간다
  • ㅁㄴㅇㄹ 2018.03.20 15:26 (*.46.27.171)
    주말에 잠 늦게자고 늦게 일어나서 생활리듬이 깨지니까 월요일이 힘든거지
    주말에도 평일이랑 같은 시간에 자고 같은시간에 일어나면 월요병 없음
  • 10 2018.03.21 21:44 (*.223.48.27)
    나같은경우는 주말에 노트북 반출이 가능하거든
    토나 일에 집에서 잠깐이라도 밀린일 좀 하면 월요병 없어짐
    주말에 너무 퍼질러지게 놀면 월요병 심함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261 극장에서 제 옆에 앉으신 분 17 2018.04.26
5260 기안84 미투 조롱 논란 15 2018.04.26
5259 러시아 공군이 만든 천사 8 2018.04.26
5258 소맥 마는 방법 7 2018.04.26
5257 개그맨 김재욱 인스타 논란 29 2018.04.26
5256 2022년 개장 예정인 일본 지브리 파크 14 2018.04.26
5255 기상캐스터의 소신 발언 16 2018.04.26
5254 차 태워준 친구가 3만원을 요구해요 45 2018.04.26
5253 순풍 산부인과 의찬이 근황 8 2018.04.26
5252 남북정상회담 만찬 메뉴의 의미 26 2018.04.26
5251 장예원 장예인 자매의 외삼촌 3 2018.04.26
5250 요즘 시골 인심 18 2018.04.26
5249 키작녀 vs 키큰녀 26 2018.04.26
5248 요망한 경리 8 2018.04.26
5247 남자친구가 시민의식에 너무 민감해요 36 2018.04.26
5246 박봄의 특혜 35 2018.04.25
5245 서울대생의 아부 30 2018.04.25
5244 준석이의 어그로 25 2018.04.25
5243 도로에 쓰레기 투척 13 2018.04.25
5242 맞선 50번 봤다는 여의사 29 2018.04.25
5241 와 이걸 치네 17 2018.04.25
5240 미나 인생샷 11 2018.04.25
5239 신안이 또 22 2018.04.25
5238 오타니 101마일(162km) 직구 30 2018.04.25
5237 식당 손님이 대리운전 안 불러줬다고 행패 40 2018.04.25
5236 연우의 롤모델 12 2018.04.25
5235 발치 도우미 9 2018.04.25
5234 멜빵 소미 1 2018.04.25
5233 챔스 경기 전 리버풀 팬을 구타하는 로마 원정팬들 17 2018.04.25
5232 무고죄 성립 요건 12 2018.04.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1 Next
/ 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