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탈모치료 2018.03.21 14:05 (*.166.235.152)
    가족 구성원 모두의 만족을 위해 노오력을 하란 말이야 노오력을
  • 청소년상담 2018.03.21 14:12 (*.223.23.189)
    저런식으로 복수하는 엄마 아빠가 많더라.
    오직 자신의 억울함만 생각하고 자식들 생각은 안하는거지..
  • ㅇㅇ 2018.03.21 14:14 (*.206.203.64)
    애들은 뭔 죄냐
  • ㅇㅇ 2018.03.21 17:20 (*.105.52.180)
    내가 보기엔 가시네들이 아무것도 모르면서 지 엄마편만 드니깐...
    아빠가 빡쳐서 저런 행동을 한 것 같음...

    하지만 엄마랑 함께한 시간도 많고 같은여자라 엄마편 인듯..
    동영상 말고 캡쳐만 보여줘도 저 가시네들은 나갔을 거임..
  • 짜증난다 2018.03.21 17:43 (*.62.216.9)
    교육문제. 애들키우는 엄마가 멍청하면 그 집 딸들도 멍청해진다 정말. 애초에 필터링 잘해서 장가들 잘가자. 그리고 결혼전에 와이프 될사람의 엄마는 꼭 확인하길.
  • 2018.03.21 20:20 (*.151.8.30)
    엄마 아빠도 다 사람인지라 둘이 싸우면 가장 가까운 사람인 자식들을 자기 편으로 만들려고 함
    나도 어릴 때는 아빠가 다른 지역으로 발령나는 경우가 많아서 엄마를 통해 아빠 얘기를 들었었음

    그렇다고 아빠의 권위를 떨어뜨리지는 않으셨지만 그래도 엄마로 필터링해서 규정된 아빠와 내가 커서 다시 느낀 아빠의 모습은 꽤 차이가 있었다
    갑자기 이런 말 하면 문제가 있는 가정 같지만 우리 집은 아주 화목한 집임 ㅋㅋㅋ 엄마가 잘못했다고 하는게 아니라 사람인지라 어쩔 수 없는 부분
    그래서 난 내 자식에게는 부대끼며 살면서 내가 사는 모습을 꼭 인식시키고 싶다
  • ㅗㅗㅗ 2018.03.21 14:18 (*.223.49.18)
    콩가루네
  • 2018.03.21 14:19 (*.252.67.46)
    이런애들이 이제 패드립치지
  • 2018.03.21 14:27 (*.186.42.44)
    요즘 바람 피우는 여성들이 너무 많다.
    여성을 탓하는 게 아니라
    여성의 경제력이 올라가다 보니 생기는 현상이기도 하고

    과거와 달리
    요즘 결혼하는 여성들이
    결혼 전에 워낙 남성 경험이 많다 보니
    쉽게 유혹에 흔들리는 것도 한 몫 하는 것 같다.

    젊을 때 놀던 버릇을 남 못주는 거지.

    아우들이여,
    결혼할 여자를 고를때
    신중하거라
  • 가랑이 2018.03.21 14:41 (*.36.142.248)
    놀때 못놀고 나중에 깨닫은 여자들도 많지.
    남편은 회사갔겠다 오후에 까페에 나가보니 잘생긴 시간많은 사업가들이 대놓고 꼬시는데 이젠 나이가 나이인지라 예전같은 부끄러움도 없지. 몇번 밥먹다보니 나도알게도 호텔에서 딩구르르르. 일보고 오후에 애들 데리고 집에오니 평화 그자체
    실수라도 한발나간 녀자는 뻔뻔함이 뻔대기보다 높아지고 논리는 안통하게됨
  • 2018.03.21 15:37 (*.235.56.1)
    대한민국이 모텔 천지인 이유 !
  • 2018.03.21 15:38 (*.235.56.1)
    3호선 구파발역이 주말마다 형형색으로 도배되는 이유!
    연신내 모텔이 많은 이유!
  • ㅇㅇ 2018.03.22 16:02 (*.39.241.65)
    ㄹㅇ 30대 유부년들 미친듯이 바람핀다 무섭다
  • 1 2018.03.21 14:32 (*.170.30.130)
    훈훈한 집안이구만
  • 알려죠 2018.03.21 14:44 (*.130.43.56)
    그래서 제목이먼데??
  • ㄴㅁㄹ 2018.03.21 14:48 (*.34.177.7)
    이 프로 진짜 꿀잼 ㅋㅋㅋ
  • ㅣㅇㄹ 2018.03.21 14:52 (*.149.33.1)
    남편은 일에 찌들어 출장에 야근에 가족들 먹여살리려고 어쩔수없이 힘들게 일했지만
    돌아오는건 아내의 외도, 믿었던 자식들의 배신
    저게 좀 과장되었다 하더라도 우리네 모습과 다를게 없어보이네.
    과연 결혼해서 자식들 낳고 사는게 행복한 일인가 싶다.
  • 뉴질랜더 아재 2018.03.21 19:01 (*.62.190.229)
    넘어와라 늦기전에

    가족이 소중한 사람에겐 생각보다 괜찮다
  • dd 2018.03.22 13:27 (*.192.185.243)
    조만간 제가 민간 앰배서더로 영사관에 추천해드릴게요
  • ㄷㄷㄷ 2018.03.21 14:55 (*.169.180.143)
    아무리 화나도 그렇지 아빠가 방법이 잘못되었네
  • 내얘기는 아님 2018.03.21 15:05 (*.105.113.242)
    자식새/기들 잘먹고 잘 살게 해줄꺼라고 공부시켜줄꺼라고
    애엄마 붙혀서 이역만리 타국 보내서

    그래 너희들은 잘 살아야지 공부 열심히 하거라 돈은 아빠가 열심히 벌어서 보내줄께

    남편은 쪽방 세간살이 하며 돈 보내주고 돈없어 컵라면 하나 김치쪼가리 하나에 허기 달래고
    마누라는 남편이 보내준 돈 현지에서 탱자탱자 써가며 바람나고 애들은 애비가 눈지도 몰라요 atm인줄 알고 데면데면

    그랬더니 돌아오는 건 이혼소송장, 원인은 가정에 충실하지 못한 남편, 돈만 보내주는 아빠

    에라이 ㅋㅋㅋㅋㅋㅋ
  • 호적판다.. 2018.03.21 15:12 (*.122.242.65)
    저런 딸년들을 힘들게 키운 아버지가 뭔 잘못이냐..
    힘들게 일만했는데 마누라가 바람이 났는데 그걸 바로잡을려고 하는게 뭔 죄인가..
    저 딸년들도 알아야 한다.
    그래도 아버지가 딸들 양육을 맡을려고 하는데.. 저렇게 집나간다는건 저것들도 싹수가 노랗다..
    나같으면 두년다 호적파버린다.
  • 남생이 2018.03.21 15:32 (*.91.2.215)
    하앗 꼴린닷 헤헤
  • ㅇㄱㄹㅇ 2018.03.21 15:34 (*.152.34.25)
    이래서 맞벌이를 선호하는 경향도 있는건가?
    남편 출근시키고 오후에 할거없고 심심하면 딴생각 하기 쉬울테니..
    그렇다고 또 맞벌이하면 애들은 누가키우고? 가정교육도 문제고..ㄷㄷ
    답이없다...
  • ㅇㅇㅇㅇ 2018.03.21 15:55 (*.38.191.5)
    오메 아지매 육덕진것좀 보소
  • 나그네 2018.03.21 16:21 (*.63.33.206)
    저 배우가 마음에 든다면 '형님 아내 1' 을 보시오
    찌찌가 아주 묵직하오
  • 1 2018.03.21 18:40 (*.231.132.173)
    머야 에로배우였어 역시관상은과학이다ㅋㅋㅋㅋㅋ 아무튼좋은정보감사
  • 팩트 2018.03.21 20:04 (*.7.47.75)
    저 여배우 대표작은 <젊은엄마>
    우리나라 에로영화의 한획을 그은 작품임
    진짜 스킵없이 끝까지 보게 되는 영화
  • 사랑니 2018.03.21 17:29 (*.200.219.4)
    애들한테 동영상을 보여줬다는게 제일 이해가 안간다.
    다 끝내고, 나중에 애들한테 말로 해주던가 무슨 생각이면 영상을 강제로 보게 해.
    미친놈이지.
  • 2018.03.21 18:19 (*.223.49.104)
    나이트에 유부녀가 많은 이유도 비슷한 이유일까
  • 2018.03.21 18:47 (*.13.237.32)
    나이트에 유부남녀중에 누가 더 많다고 생각하십니까?
  • 어쩔수없어 2018.03.21 19:16 (*.84.169.107)
    진짜 결혼충들 애잔하다 애잔해 ㅋㅋㅋ
  • ㅇㅇ 2018.03.21 19:52 (*.73.242.142)
    정말 신기한 판정.

    애들한테 보여준건 아마 말도 안통하고 엄마편만 드니까 실체를 좀 보라고 보여준거겠지. 좀 과하다싶긴해도 달리 방법이 없지.
    엄마말만듣고 큰자식일텐데 아빠가 그런 동영상이 있다고 한다해도 거짓말 취급밖에 더하겠어??
    아마 동영상을 보여줬어도 바람핀 엄마가 잘못이 아니라 동영상을 보여준 아빠가 나쁜놈이라고 생각할껄?
    여자의 치부나 폭로하는 나쁜남자였다고 여자만 불쌍하다고. 애들이 했을 둘다 똑같단말은 그런뜻일거다. 엄마를 욕하는 아빠가 싫은.

    그리고 정말 신기한건 아빠가 아이들에게 동영상을 보여준게 잘못이이라고 볼수도있어. 근데 그게 왜 아내에게 잘못한걸로 되서 위자료를 줘야하지??
    막말로 남자가 범죄를 저질러서 아내가 아이들에게 아빠가 범죄자라 헤어진다. 이러저러한 범죄장면이 담긴 동영상을 보여주며 확인시켜준다면
    여자가 남자에게 위자료를 주며 이혼해야할까??
  • 2018.03.21 20:23 (*.151.8.30)
    ??;
    아내가 남편한테 돈 주라고 판결한 거야
    그리고 바람 발각 이후 남편의 처신 때문에 그 위자료가 4천이 될 걸 2천 주라고 한 거고
  • 213 2018.03.21 20:17 (*.182.15.150)
    여배우 성인비디오 다작하시는 이은미 배우이시군 ㅋㅋ 80년생 나랑 동갑 친구야~~~~
  • 뭐야 2018.03.21 21:03 (*.10.197.205)
    딸들 와꾸가 밥만 축낼거 같다. 이 참에 내보내고 혼자 잘 살면되지.
    뭔 미련이 있어서 딸들하고 살려고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805 무명 시절 아이유 36 2018.04.20
4804 노키즈 존에 이은 노급식존 등장 39 2018.04.20
4803 보나의 가터링 16 2018.04.20
4802 애니 프사에 시달렸던 준석이 25 2018.04.20
4801 강원랜드 부정청탁자 근황 22 2018.04.20
4800 00년생 국산 쯔위 16 2018.04.20
4799 다른 메신저와 차명폰으로 접촉한 정황까지 21 2018.04.20
4798 핫도그 안 시켰어? 8 2018.04.20
4797 묵시적 청탁이란 무엇인가? 12 2018.04.20
4796 불쇼 퍼포먼스 22 2018.04.20
4795 분유값도 번 적 없던 사람이 연 11억을? 16 2018.04.20
4794 봅슬레이 은메달의 숨은 공신 8 2018.04.20
4793 드루킹 사건에 대한 유시민의 생각 41 2018.04.20
4792 현역 시장의 여론조작 6 2018.04.20
4791 성소와 윤채경 같은 옷 25 2018.04.20
4790 남경필 장남 항소심도 집유 19 2018.04.20
4789 드루킹에게 URL을 왜 보냈을까? 110 2018.04.20
4788 큰 애가 대학생이라는 최연소 자연인 24 2018.04.20
4787 김밥을 먹어본 어벤져스 배우들 80 2018.04.20
4786 쉴틈 없는 그 항공사 뉴스 39 2018.04.20
4785 초고도비만 아가씨 83 2018.04.20
4784 여러분 수구꼴통 맞습니까? 19 2018.04.20
4783 전지적 개 시점 22 2018.04.20
4782 익스트림 레프팅 17 2018.04.20
4781 아몰랑 짜증나고 속상하단 말야 23 2018.04.20
4780 다산 신도시 실버택배 불발 사유 58 2018.04.20
4779 한국 소방관 몸매 평가하는 일본 방송 30 2018.04.20
4778 석가모니 빙의 25 2018.04.20
4777 황교익 놀부 보쌈 1호점 후기 33 2018.04.20
4776 부산 데이트폭력 가해자 부모 29 2018.04.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