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BK 몸 풀 때:

"Well, he's been awfully good all season long, Greg, 16 games he's been in already. 19 innings, he has 34 strikeouts and he's only walked 5."

"김병현은 시즌 내내 엄청난 활약을 보였죠, 그렉. 벌써 16 경기에 등판해서 19 이닝동안 삼진만 34개를 잡았고, 볼넷은 겨우 5개 입니다."

 

bk1.gif

1구 

 

bk2.gif

2구 

 

bk3.gif

3구 

 

3구 삼진 후:

"Wow. Good morning, good afternoon and good night and thanks for coming. Thats just pure filth."

"와우. 굿 모닝 - 굿 애프터눈 - 굿 나잇, 잘 가세요. *(타자를 3구만에 다시 벤치로 보내 버린걸 표현한 것)

공이 그냥 진짜 더럽네요."

 

bk4.gif

4구 

 

bk5.gif

5구 

 

"Five pitches, five strikes"

"5번 던져서 5번 스트라이크네요."

 

bk6.gif

6구 

 

두번째 3구 삼진:

"(어이없는듯 절라 웃음) - and you can only laugh. I... I mean, really."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로 웃음밖에 안나오네요. 진짜로요"

 

bk7.gif

7구 

 

bk8.gif

8구 

 

"Who's 5' 9" and throws from underneath and throws 94 miles per hour... they have never seen anything like him!"

"키가 5피트 9인치 (175cm) 면서 언더스로우에, 94마일을 꽂습니다.. 타자들도 저런건 한번도 못 봤을 겁니다!"

 

bk9.gif

9구 

 

"and he strikes him out! He strikes out the side on 9 pitches!"

"그리고 삼진! 세 타자를 공 9개로 끝내버립니다!"


"ughh. You kiddin' me?"

"으억. 지금 장난하나요?" 


  • 졷키 2018.05.20 22:50 (*.106.191.194)
    진정한 먼치킨이었지 임팩트로는 박찬호 이상
  • 댓글배달 2018.05.21 11:36 (*.209.143.239)
    아무리 그래도 메이져 14승 할때의 찾호박 성님 임팩트가 더 있지.
  • 뇌피셜 2018.05.21 19:39 (*.128.219.14)
    임창용 뱀 직구 랑 비교해서 올려주랑
  • 오타쿠 2018.05.20 22:52 (*.92.201.51)
    야알못이라 분하다 ㅠㅠ

    저때 야구에 조금만 관심 가졌어도
    실시간으로 보며 맘껏 소름 돋았을텐데
  • ㅇㅇ 2018.05.20 22:54 (*.254.247.211)
    언더스로우로 저정도스피트는 진짜 쩔었지
    스네이크
  • 칸낟반 2018.05.20 22:54 (*.14.22.42)
    마무리 포지션으로 최적이었는데 괜히 선발하겠다고 고집부리고 나중엔 새 날리지를 않나...진정 아쉬운 커리어;
  • 글쎄 2018.05.20 23:46 (*.53.7.61)
    마무리 포지션이 정말 피곤한 직책이다.
    연습구까지 매일 40-50개를 전력투구로 던져야하고, 항상 아슬아슬한 순간에 등판해서 가슴졸이는 나날들.
    김병현에겐 그게 힘들었는갑다.
  • ... 2018.05.21 00:29 (*.115.50.164)
    저땐 마무리 연봉도 션찮았었거든..
  • 히히84 2018.05.20 22:58 (*.62.202.169)
    아니 제구까지 저 정도였어?
  • 2018.05.20 23:03 (*.87.40.18)
    우승반지도 대충놔둬서 잃어버린 법규형 ㅋ
  • ㅁㄴㅁ 2018.05.21 00:36 (*.180.134.252)
    재작년에 차 트렁크 청소하다가 찾음...
    어떻게 하면 우승반지가 차 트렁크 구석에 쳐박혀있냐?;;
  • 개꿀 2018.05.21 12:04 (*.36.130.125)
    두개다 잃어버린건가? ㅋㅋ
  • ㅇㅇ 2018.05.20 23:12 (*.233.110.115)
    공이 회전회오리네
  • 2018.05.20 23:32 (*.143.83.17)
    김병헌 한일전 할때 (프로선수는 선발 못할때) 5회인가를 노히트노런으로 잡았었지.
  • 2018.05.20 23:51 (*.70.36.145)
    2번째껀 진짜 못먹어도 고지 ㅋㅋ 그대로 휘네 후덜덜..
  • ㅇㅇ 2018.05.21 00:36 (*.99.145.87)
    7구 미쳤다 줜나 깔끔하다
  • ㅅㅇㅅ 2018.05.21 01:25 (*.38.10.243)
    던지고 마무리 발동작 이 말해준다 에헤라 디여~~~
  • 2018.05.21 01:40 (*.151.8.30)
    글에도 이미 나왔는데
    '공 ㅅㅂ ㅈㄴ 더럽네' 이게 딱 맞는 말 ㅋㅋㅋ
  • ㅂㅈㄷㄱ 2018.05.21 01:46 (*.196.236.26)
    렌디존슨 뒤에 나오면 타자들이 더 힘들어했지
    190 넘는 오버스루보다가 175 언더스루보면 바로 적응하는게 더 이상함..
    월드시리즈만 아니었어도 진짜 레전드인데...
  • 1 2018.05.21 02:11 (*.229.110.166)
    랜디존슨 키가 2미터8센치인데

    보통 그럴땐 2미터 넘는 오버스로우보다가 175 언저리보면이라고 표현 하지않냐?
  • 난 반대로 생각함 2018.05.21 06:46 (*.169.9.35)
    월드시리즈 역시 병현이 때문에 더욱 쫄깃했던거 같은데 덕분에 7차전까지 가고
    그다음해는 실력 발휘 제대로 하고
  • 과거토토충 2018.05.21 10:42 (*.82.153.134)
    랜디가 무슨 오버스로야..쓰리쿼터 비슷하게 던졌는데
  • x12 2018.05.21 11:11 (*.44.254.8)
    야알못 머릿속에는 언더스로랑 오버스로밖에 없음
  • 유도리 데스 2018.05.21 12:24 (*.231.192.39)
    쓰리쿼터는 그냥 오바스로로 보자
  • ㅇㅅㅇ 2018.05.21 02:30 (*.178.231.105)
    랜디를 걸고넘어지는건 아니지만 랜디만 없었음 병헌의 위상은 범접할수 없었지 저때..
  • 출소인 2018.05.21 03:49 (*.225.194.96)
    카투사때 애리조나 출신 양놈에게 킴이 월드시리즈 망칠뻔했다하자 그놈이 오히려 역정내더라. 시즌동안 한걸보면 못깐다고.
  • BK love 2018.05.21 06:17 (*.231.192.39)
    옛날 경기 볼때도 생각한 거지만 공 뿌리고 난뒤 저 발동작은 타자
    시점에서 보면 기분 ㅈ같을거 같다
  • ㅋㅋ 2018.05.21 06:56 (*.62.163.228)
    공 자기 배때지로 날라오는데 스윙하는것도 있다
  • ㅇㅇ 2018.05.21 11:10 (*.126.66.2)
    그거 헛스윙하고 공이 국부에 맞는것도 있음
  • 지나가다 2018.05.23 18:25 (*.52.48.210)
    국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뜬금없이 웃기다 ㅎㅎㅎㅎㅎ
  • 댓글배달 2018.05.21 11:37 (*.209.143.239)
    김병현 최고 간지는 ㅈㅈ 샷하고, 고등학교때 축구부랑 축구해서 운동장 먼저쓰기 내기해서 이겼던거.
  • 뇌피셜 2018.05.21 19:37 (*.128.219.14)
    광주일고 축구부 없는데 먼소리??
  • ㅁㅇㄹㅇㅁㄴㄹ 2018.05.21 12:21 (*.41.39.185)
    저번에 올라온 영상은 상체를 2루쪽으로 틀었다가 던지던데 투구폼 변화가 있었던건가?
    아니면 주자 있을때 그렇게 하는건가?
  • 부산 2018.05.21 12:22 (*.154.172.50)
    궁금해서 그런데 김병현 초반에 잘하다가 안좋게 끝났던거 같던데 미국가서 어떻게 활약하다가 은퇴했는지 아시는분있나요 저 공만보면 레전드가 됐어야할거 같은데...
  • 2342 2018.05.21 13:47 (*.62.222.234)
    당시 마무리로는 역대급이었는데 1이닝에 평균 삼진2개를 잡을정도로 어마어마했음
    특히나 공배합 이딴거없고 그냥 쳐보려면 쳐보라는식으로 스트라이크 꽂음. 근데 타자들이 못건드림
    구위가 워낙 좋아서 애들을 죄다 삼진으로 작살내버리니 그때 Born to K BK라는 별명이 생김. 이때 임팩트는 아마 역대급이었을듯...
    월드시리즈에서 끝내기 홈런을 두경기나 쳐맞았는데 이것때문인지 다른이유때문인지
    그뒤에 갑자기 선발하겠다고 하다가
    선발로 전환한뒤 얼마안되서 타자 부러진 배트에 부상당했는데 이후로 완전 맛감
    부상당해서 구위가 떨어졌는데도 선발욕심부리면서 팀 계속 옮기고 선발아니면 안하겠다는식으로 나와서 구단과 마찰도심했고
    계속 불안한 생활했음. 결국 이렇다할 활약못하고 일본갔다가 다시 한국으로 옮
  • 부산 2018.05.21 17:11 (*.154.172.50)
    자세한 설명 감사 ^^ 마무리 레전드로 남았으면 좋았을텐데 아쉽네요
  • ㅇㅇ 2018.05.21 12:24 (*.13.69.82)
    개잔인하다
  • 55 2018.05.21 13:55 (*.245.185.74)
    야알못이긴 한데 MLB 보다가 크보 보면 수준 떨어져서 못봄.......
  • ㅡ.,ㅡ;; 2018.05.21 16:00 (*.23.79.17)
    나는 구대성이 최고 임펙트 있었는데.
  • 324 2018.05.21 22:44 (*.182.15.163)
    키가 175밖에 안됬었나 ㅋㅋ

    두상때문인지 188이상으로 봤는데 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30 경기 전 친목질 12 2018.06.16
3729 옷이 몸매를 입어버린 경우 17 2018.06.16
3728 대박난 서울대 교수 24 2018.06.16
3727 극한직업 심마니 13 2018.06.16
3726 유럽 여행보다 더 비싸다는 아프리카 여행 38 2018.06.16
3725 오늘은 나무판에 그림을 그려볼게요 18 2018.06.16
3724 셰프들 군기 잡는 김수미 5 2018.06.16
3723 표창원 인스타 상황 23 2018.06.16
3722 초현대식 건물 10 2018.06.16
3721 세상을 바꾸고 싶었던 청년 18 2018.06.16
3720 세계 인구 TOP 20 34 2018.06.16
3719 반지의 제왕 작가가 밝힌 오크의 모티브 36 2018.06.16
3718 왜 드라이기는 발전이 없을까? 47 2018.06.16
3717 우리형 극적인 프리킥 동점골 25 2018.06.16
3716 좌파가 될 확률? 36 2018.06.16
3715 초심 잃은 효성 15 2018.06.16
3714 메이크업의 힘 14 2018.06.16
3713 어필하는 보미 2 2018.06.16
3712 인터뷰 중인 아기 6 2018.06.16
3711 프로듀스48 비쥬얼 쇼크 22 2018.06.16
3710 한국 측 기자의 질문 4 2018.06.16
3709 역대 최악의 선거 참패 70 2018.06.16
3708 지사일 때도 패기가 이 정도인데 대통령 되면 110 2018.06.16
3707 비온 후 데칼코마니 18 2018.06.16
3706 최현석도 당황한 김수미식 레시피 19 2018.06.16
3705 칭따오 폭우 현장 26 2018.06.16
3704 도로 위의 분노조절장애 그 결말 34 2018.06.16
3703 6월 항쟁을 기억하는 외국인 24 2018.06.16
3702 견디지 못한 멜빵 19 2018.06.16
3701 때문에 대신 어떤 86 2018.06.1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31 Next
/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