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SUV 2018.07.14 17:35 (*.166.234.30)
    타격 기술 보소 ㄷㄷㄷㄷ
  • 1 2018.07.14 17:38 (*.134.114.142)
    레밸 스윙 ㄷㄷ
  • 2018.07.14 20:35 (*.58.61.148)
    신주쿠 배팅센터 가면 자기 배트 들고와서 깡깡 쳐날리는 여자들 종종 봄.
  • 신숙구 2018.07.15 15:22 (*.206.174.105)
    어 ㅋㅋ 나듀 거기 가봤는데
  • 2018.07.14 17:36 (*.32.92.125)
    연습 때는 직구 아닌가?
  • 00 2018.07.14 17:43 (*.83.123.54)
    길쭉길쭉한애가 하니까 보기에도 시원하네
  • 어쩔수없어 2018.07.14 17:46 (*.84.169.107)
    프듀 탈락
  • 잉? 2018.07.14 17:52 (*.136.90.231)
    누군대?..저런거 어필 했으면 떨어질리가 없지 않나?
  • 케이 2018.07.14 19:24 (*.105.86.58)
    하세가와 레나
    이번 프듀에 나왔고 면접때랑 1분PR에서 투구동작했음.
    별 어필 못하고 별 인기 못끌고 하여튼 탈락.
  • PETA회장 2018.07.14 18:14 (*.62.202.227)
    59위였던 애 아니었나..기억날듯 말듯하네..이름이..다카하시 어쩌구였던 거같은데
  • NGT48 2018.07.15 13:59 (*.129.30.223)
    하세가와 레나.
    야마다 노에때문에 상대적으로 분량 밀림.
  • ㅇㅇ 2018.07.14 18:37 (*.10.105.232)
    제시카 시구 하는거 보구 역겹더라

    소녀시대 하면서 소녀시대라고 같은 연예인들한테 얼마나 갑질 ㅋㅋㅋ
  • ㅇㅌ 2018.07.14 18:45 (*.199.19.11)
    최소한 시구를 할려면 연습해야하는게 당연히 정상적이지

    야구선수들 노래 시켜도 노래 연습하는데
  • 브로콜리 2018.07.14 22:44 (*.112.70.93)
    좋은 몸매다..
  • ㅇㅇ 2018.07.14 23:45 (*.222.5.154)
    세번째 시타는 오타니인가?
  • ㅇㅇ 2018.07.15 01:52 (*.122.247.154)
    맞음
  • ㅀ호 2018.07.15 05:44 (*.190.81.113)
    일본어 공부 따로 전혀 하지도 않았는데
    첫짤한문을 '시구식 렌슈' 라고 읽었다
    애니 도 미드도 자막으로 봐야함
  • 두둥~ 2018.07.15 17:44 (*.236.72.97)
    왼팔만 더 몸쪽으로 당기면 완벽한 투구폼.
  • 그렇게잘하면씨발그거나해븅신아 2018.07.15 21:21 (*.62.202.232)
    미친년 씨발 아얘 야구를 하지 왜 븅신짓거리 하는 또라이 집단에서 지랄이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031 녹취 내놓자 말 바꿈 22 2018.08.13
3030 매니저한테 도둑맞은 손담비 17 2018.08.13
3029 불확정성의 원리 53 2018.08.13
3028 군대 가면 꼭 하나씩 있는 놈 13 2018.08.13
3027 기대했는데 막상 복귀하니 실망스러웠던 연예인 21 2018.08.13
3026 OECD의 경고 27 2018.08.13
3025 혼자 여행하는 여자들의 공포 70 2018.08.12
3024 파리와 서울의 도심 속 인공해변 31 2018.08.12
3023 웃으면서 뼈 때리는 세정이 22 2018.08.12
3022 중국 현지 마라두부 가격 33 2018.08.12
3021 후전드 초딩 시절 골 세레머니 6 2018.08.12
3020 던져서 그리기 13 2018.08.12
3019 다시 태어나도 아내와 결혼? 10 2018.08.12
3018 KBO식 수비 센스 10 2018.08.12
3017 조이 몸매는 이 때가 좋았죠 8 2018.08.12
3016 생활 속 그래피티 15 2018.08.12
3015 나연이의 나쁜 손 5 2018.08.12
3014 방산비리 속에서 살아남은 걸작 68 2018.08.12
3013 이니에스타 J리그 데뷔골 22 2018.08.12
3012 클럽 사장들의 박명수 디제잉 평가 9 2018.08.12
3011 배달비에 이어 포장비까지? 45 2018.08.12
3010 유리의 무빙 20 2018.08.12
3009 드르렁 번트 8 2018.08.12
3008 8만년동안 생존한 나무 10 2018.08.12
3007 현실 남매의 하트 만들기 안무 14 2018.08.12
3006 데얀이 말하는 K리그 문제점 29 2018.08.12
3005 아재들이 기억하는 편의점 31 2018.08.12
3004 너 같으면 양해 하겠냐? 19 2018.08.12
3003 남처럼 대해달라던 며느리 39 2018.08.12
3002 10년동안 재판으로 싸운 남녀 13 2018.08.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