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크루즈여행 2018.07.15 02:10 (*.166.234.30)
    홍상수가 유독 유럽에서만 빨리는 건 정말 아이러니임

    유럽 영화들 중 상당수는 홍상수 영화랑 거의 흡사하거든

    걔네들 입장에서는 동양에서 유럽 영화 같은 영화가 계속 만들어진다는 게 신기한 모양
  • ㄹㄹㄹㄹㄹ 2018.07.15 03:49 (*.196.121.38)
    거의 흡사한 영화가 대체 어떤게 있는지?
    유럽스타일은 맞는데 그렇다고 홍상수 스타일이 흔치는 않아
    어디서 줏어들은건 있어가지고 ㅋㅋㅋㅋㅋㅋ
  • 1 2018.07.15 08:40 (*.112.238.184)
    홍상수 영화는 차이와 반복에 대한 이야기임 같은 상황에서 인물들이 다른 반응을 보임.
    다른 반응에 대한 이유를 인물들 나름대로 갖다 붙이는데 사실 원인이라는게 결과가 일어난 뒤에
    그럴듯한 걸 골라 끼워맞추는 식이라는 거지. 이게 프랑스 현대 철학의 사조와 닮은 구석이 많고
    그 사람들 입장에서는 너무나 이국적인 정서로 그 이야기를 풀어 나가는 홍성수 영화의 방식은
    광장히 유니크 하게 보이는 거지. 취향에 맞는 사람은 대사도 그렇고 홍상수 영화 재밌어 해.
    장자의 호접몽을 체코인인 카프카가 유대적인 정서로 나름대로 풀어내는 것과 비슷한 느낌일 거야.
  • ㅁㅁㅁ 2018.07.15 02:15 (*.167.5.90)
    조인성같이 젊고 반반한 놈 냅두고 저런 영감이랑 왜 만나거? 김민희 정도면 돈도 많을텐데
  • ㅎㅎ 2018.07.15 02:19 (*.145.93.213)
    그게 바로 테크닉.
  • 으응? 2018.07.15 03:00 (*.128.119.29)
    ㅋㅋㅋㅋ 홍상수가 받을 유산이 얼만지 검색이나 해봐라
  • 흠냐 2018.07.15 02:23 (*.234.251.61)
    이효리가 그랬잖아 그놈이 그놈이라고
  • Jet1 2018.07.15 10:35 (*.62.202.53)
    좌효리가 뭘안다고 되는척 퇴물깝치는년 말듣지마
  • ㅁㄴㅇㄹㄴㅁㅇㄹ 2018.07.15 12:12 (*.50.135.154)
    연예인 99 out of 100 은 대가리 필터 없이 그냥 도덕책 읽는 수준으로 논리를 펼침..
    그중 이효리의 "당신의 나라 인도의 사랑을 보여주세요 나마스테" 가 압권이였지.. 패죽이고 싶었음
  • 아놔홀 2018.07.15 03:11 (*.223.26.19)
    나이먹고 저런여자 데리고 다니면 살맛날듯 남자는 역시 셱스야
  • ㅀ호 2018.07.15 05:14 (*.190.81.113)
    홍상수 감독님 존경
  • ㅅ6 2018.07.15 09:13 (*.121.129.11)
    응원합니다
  • ㄴㄱ 2018.07.15 09:51 (*.223.21.119)
    영화 줄거리가 또 유부남이 젊은 여자 만나는 얘기인건가...
  • ㅇㅇ 2018.07.15 10:46 (*.223.33.198)
    멍청한 여자의 지적 허영심을 매우 능숙하게 자극했겠지 영리한 배우라고 하면서..
  • ㅇㅇ 2018.07.15 13:56 (*.70.26.10)
    이 사람은 감독이 아니라

    자기 돈으로 여자친구 하고 취미생활 하는거 같음
  • 쭉재이 2018.07.15 23:41 (*.21.98.137)
    홍상수감독 나는 자연인이다 에서 죽은고라니 먹는 출연자랑 정말 많이 닮은것 같다.
  • 1 2018.07.16 14:44 (*.97.72.166)
    늙병필은 홍상수 응원합시다. 우리도 가망있다구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029 불확정성의 원리 53 2018.08.13
3028 군대 가면 꼭 하나씩 있는 놈 13 2018.08.13
3027 기대했는데 막상 복귀하니 실망스러웠던 연예인 21 2018.08.13
3026 OECD의 경고 27 2018.08.13
3025 혼자 여행하는 여자들의 공포 70 2018.08.12
3024 파리와 서울의 도심 속 인공해변 31 2018.08.12
3023 웃으면서 뼈 때리는 세정이 22 2018.08.12
3022 중국 현지 마라두부 가격 33 2018.08.12
3021 후전드 초딩 시절 골 세레머니 6 2018.08.12
3020 던져서 그리기 13 2018.08.12
3019 다시 태어나도 아내와 결혼? 10 2018.08.12
3018 KBO식 수비 센스 10 2018.08.12
3017 조이 몸매는 이 때가 좋았죠 8 2018.08.12
3016 생활 속 그래피티 15 2018.08.12
3015 나연이의 나쁜 손 5 2018.08.12
3014 방산비리 속에서 살아남은 걸작 68 2018.08.12
3013 이니에스타 J리그 데뷔골 22 2018.08.12
3012 클럽 사장들의 박명수 디제잉 평가 9 2018.08.12
3011 배달비에 이어 포장비까지? 45 2018.08.12
3010 유리의 무빙 20 2018.08.12
3009 드르렁 번트 8 2018.08.12
3008 8만년동안 생존한 나무 10 2018.08.12
3007 현실 남매의 하트 만들기 안무 14 2018.08.12
3006 데얀이 말하는 K리그 문제점 29 2018.08.12
3005 아재들이 기억하는 편의점 30 2018.08.12
3004 너 같으면 양해 하겠냐? 19 2018.08.12
3003 남처럼 대해달라던 며느리 39 2018.08.12
3002 10년동안 재판으로 싸운 남녀 13 2018.08.12
3001 열도 아기의 머리숱 13 2018.08.12
3000 요즘 중학교 양성평등 교육 23 2018.08.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07 Next
/ 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