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ㅇㅇ 2017.01.11 19:11 (*.54.101.40)
    대체 주변 사람들은 왜 저리 태평한거냐?
    최근에 야생 곰한테 습격받아서 사망하기 직전에 찍힌 동영상 봤는데 곰이 공격할 마음 먹으면 그냥 죽는거더만..
  • 야야 2017.01.11 19:34 (*.36.157.118)
    새끼 있을땐 자기 안걸들면 절대 먼저 안처
  • 나루토 2017.01.11 19:37 (*.238.254.132)
    생각해봐라
    사람들이 많음에도 곰이 새끼를 데리고 해수욕을 즐긴다는건 처음이 아니라 벌써 경험이 있다는 얘기지
    즉 저기 있는 사람들은 자신들에게 위협을 가할 대상이 아니란걸 안다는거지
  • 2017.01.11 21:52 (*.102.99.33)
    오 영리한대? 굿~
  • ㅇㅇ 2017.01.11 23:08 (*.199.19.40)
    화질구지라 정확히는 모르겠는데 미국흑곰인거 같네 미국-캐나다에 삼

    아시아 흑곰이 우리 반달곰이고 크면 180정도로 사람키 정도임 .. 즉 이래나 저래나 곰이라 위험한건 사실이지만 불곰이나 북극곰처럼 완판치에 뒈질정도는 아니고 성격자체가 온순한편

    -----------
    미국의 한 보이스카우트 리더가 학생들과 함께 동굴 탐사에 나섰다가 흑곰의 공격을 받았으나, 침착한 대처로 목숨을 건졌다.

    미국의 주요 언론들은 21일(현지시간) 곰에 물리는 부상을 당했지만, 이 리더가 동굴 안에서 1시간여 어떻게 '사투'를 벌였는지 상세히 전했다.

    크리스토퍼 페트로니노(50)는 3명의 소년 보이스카우트 대원들과 함께 20일 뉴저지 주 로커웨이 타운십의 스플릿록 저수지로 하이킹을 떠났다.

    자신이 1980년 초부터 알던 이 지역의 동굴을 대원들에게 보여주고 싶었던 그가 앞장서 동굴로 들어서는 순간, 곰이 그를 공격했다.

    당시 페트로니노의 몸은 동굴 입구인 좁은 틈에 낀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곰은 그의 한쪽 다리를 움켜잡은 채 그를 땅바닥에 넘어뜨렸고 이어 동굴 내부로 더 깊숙이 끌어당기려 했다고 언론들은 전했다.

    곰으로부터 어깨와 다리를 물렸으나, 페트로니노는 돌로 만든 망치로 곰의 머리를 두 차례 내리치며 싸움을 벌였다.

    동시에 대원들에게 빨리 몸을 피한 뒤, 구조요청 전화를 걸라고 소리쳤다.

    대원들이 911에 전화를 했으나, 정확한 위치를 전달하지 못해 구조대가 즉각 달려오지 못했다.

    페트로니노는 외투를 머리 위까지 끌어올린 후 뱃속의 태아처럼 몸을 웅크린 자세를 유지했다.

    곰이 자신의 등을 응시하는 상태에서 거친 곰의 숨소리만 들었다고 한다.

    그는 이어 대원들에게 배낭 속 음식물을 꺼내 곰을 동굴 밖으로 유인하라고 지시했다.

    음식 냄새에 곰은 동굴 밖으로 움직였고, 이내 대원들과 함께 있었던 개 짖는 소리에 언덕을 올라 도망쳤다.

    동굴을 빠져나온 페트로니노는 자신의 핸드폰으로 911에 다시 전화했고 출동한 경찰 헬기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그의 구조요청은 첫 신고전화 후 1시간 20분이 지난 뒤였다.

    그는 다쳤지만 치명상은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

    50먹은 아재가 맞다이 뜨다가 물렸는데 잘 구슬려 빠져나옴 ㅋㅋ 아재는 뭐 치명상 아니면 몇바늘 깁는 정도겠다
  • 33 2017.01.11 23:45 (*.33.129.70)
    흑곰이니 다행이지 그리즐리가 그동굴에서 놀다가 배고픈참에 새참들 들어왓다면 한넘도 못나갓지
  • 산에 2017.01.11 19:30 (*.162.216.34)
    눈이야 바위야?
  • 2017.01.11 19:37 (*.223.38.235)
    시원하게 먹을려고 사람 담궈놨네
  • 수지짱 2017.01.11 19:41 (*.142.197.75)
    와 진짜 잘 논다 ㅋㅋㅋ
  • 2017.01.11 21:58 (*.223.38.19)
    배고프면 떠다니는거 골라서 먹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7542 뽀뽀 좋아하는 비니 3 2017.01.21
17541 대한민국 만 18세 32 2017.01.21
17540 SM,YG,JYP 여자 연습생 에이스 시절 6 2017.01.21
17539 오빤 인민스타일 4 2017.01.21
17538 좋은데이 박보영 5 2017.01.21
17537 억대 연봉 손 전문 모델 18 2017.01.21
17536 아이오아이 1년만에 변한 성격 12 2017.01.21
17535 실리콘 엉덩이 2 2017.01.21
17534 아이린 먹방 3 2017.01.21
17533 너무 예뻐서 그만 8 2017.01.21
17532 42세 김희선 8 2017.01.21
17531 나무 판자에 전기를 통하게 하면 14 2017.01.21
17530 민희 몸매 자랑 4 2017.01.21
17529 RC카 드리프트 4 2017.01.21
17528 풍성한 초아 4 2017.01.21
17527 비디오 게임 역대 판매량 순위 3 2017.01.21
17526 다가오는 태연 1 2017.01.21
17525 월세 살며 벤츠 탄다 38 2017.01.21
17524 북에서 온 피팅 모델ㅤㅤ 9 2017.01.21
17523 작년 이맘 때 한파 체감 온도 12 2017.01.21
17522 타이트한 타히티 아리 8 2017.01.21
17521 열도의 음식점 15 2017.01.21
17520 아이야 아이야ㅤㅤ 2 2017.01.21
17519 안 긁기 대회 2 2017.01.21
17518 흘리고 다니는 카다시안 4 2017.01.21
17517 요즘 쇼핑몰 수위ㅤㅤ 12 2017.01.21
17516 취미가 직업이 된다면? 53 2017.01.21
17515 제 턱에 상어가 살아요 12 2017.01.21
17514 조의연 판사의 소신 51 2017.01.21
17513 데이트통장에 대한 생각 42 2017.01.2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591 Next
/ 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