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뭐여 2017.11.18 16:43 (*.162.177.46)
    움짤에 나오는 저거 577프로젝트네 ㅋㅋ 가벼운 마음으로 볼만한데
  • 파이터 2017.11.18 16:44 (*.86.69.209)
    파이팅이 없네 파이팅이
  • 행배 2017.11.18 16:46 (*.230.123.20)
    명분이 없다 아입니까 명분이
  • 자카르타77 2017.11.18 18:17 (*.50.135.141)
    피보다 더 큰 명부이 어딧껫노 안글나?
  • BMW 2017.11.18 16:45 (*.63.56.18)
    나도 화이팅 진짜 싫어 극혐
  • ㅁㄴㅇㄹ 2017.11.18 17:02 (*.179.66.237)
    화이팅 콩글리쉬라드라
    더 정확히는 일본식 콩글리쉬
    실제로 미국사람들은 잘 안 쓴다캄
  • 답답하다 참 2017.11.18 17:12 (*.125.129.29)
    잘 안 쓰긴 뭘 잘 안 써.
    fight song 안에 fight 란 단어가 빠질리가 없구만
    다만 파이트이지 파이팅이라곤 잘 안 할 뿤.
  • . 2017.11.18 17:35 (*.7.248.53)
    그게 안쓰는거지... 돌아인가? 전혀 치어업의 의미로 안쓰임.
  • 답답하다 참 2017.11.18 18:59 (*.125.129.29)
    파이팅을 안 쓰지.
    파이트는 자주 쓴다니까?
  • 눈치없는애들은자기가눈치없는지도모름 2017.11.18 19:08 (*.223.36.172)
    파이팅얘기하는데 파이트는 왜자꾸얘기하는거야?
  • ㅇㅇ 2017.11.18 20:25 (*.82.255.109)
    ㅋㅋㅋㅋ 미국인들이 한국인들이 '화이팅'하는 것 처럼 figt를 외치냐?
    말같지도 않은 소리를 하고 있어
  • 쯔쯔 2017.11.18 19:10 (*.246.69.234)
    안쓰는게아니라 아예뜻이 그뜻이 아니다
    이해를 못한다
  • 2017.11.18 23:37 (*.174.226.147)
    fight song 일때의 어감이랑 fight만 쓸때랑 달라서
    겁나 이상하다고.
    모든 네이티브들이 입모아서 얘기하는데 한국말쓰는 니가 왜 정의내리냐.
    fight할때 cheer up 하라고 부르는 song의 의미이지
    fight가 cheer랑 등가치환되는의미가 아니란다.
    fighting이라고 하면 복싱같은 격투 경기 시작할때의 구호 fight!
    싸워! 정도로 들려서 왜 싸우라고 하지~ 정도로 들린다고 얘기한다.
    뭐 다들 콩글리쉬인지 알면서 나름 재밌어하며 쓰긴하지만
  • 답답하다 참 2017.11.19 07:19 (*.223.34.27)
    모든 네이티브가 누구야 미친 ㅋㅋㅋㅋㅋㅋㅋㅋ
    영미권에서 운동구호나 응원구호로 fight 자주 쓴다니까
  • 22 2017.11.19 13:24 (*.98.255.7)
    아니라고 멍충아 뜻이 다르다고
  • 2017.11.19 19:23 (*.174.226.147)
    이해력 딸려서 힘들어서 어떻게 사냐.
    한국에선 삶에 지친 친구한테도 화이팅 이라고 하는데
    넌 영미권가서 실의에 빠진 친구한테 fight라고 해라. 두번해라.
    말길도 못알아쳐먹는 놈아
  • ㅎㅍㅍ 2017.11.18 19:21 (*.223.37.79)
    외국인들이 오히려 한국외서 한국식표현이라 생각하고 재밌어하면서 씀 걍 이제 한국말이라 생각하면 될듯
  • ㅎㅎ 2017.11.18 20:39 (*.120.230.15)
    보통 감바레 라고 하던데 나이든 분들은 ' 화이또' 라고 하더라.
  • 2017.11.18 17:27 (*.29.122.218)
    주관있네...나도 일 존나 힘든데
    부장이 와서 'ㅇㅇ야 화이팅!' 이지랄 하면 듣기 싫음
    의도는 힘내라는거 알겠는데 '화이팅!' 이러면
    뭘 얼마나 더 싸우라는 거야
  • iio 2017.11.18 17:43 (*.249.169.185)
    bbq cf
  • 그냥 써라 2017.11.18 19:38 (*.144.222.213)
    싫다는 놈들 이해 안가네. 화이팅이 힘내라는 뜻이지 뭐야. 그런 식으로 직역해서 말 안된다하면 따지고 들어갈게 얼마나 많은데
  • Was 2017.11.18 20:24 (*.46.6.5)
    영어 직역을 떠나서 그냥 파이팅이라는게 싫음
  • 11 2017.11.18 21:13 (*.84.178.195)
    니따위가 이해 못해도 상관없는데 싫다는데 왜 싫냐고 닥치고 남들 다 쓰니까 너도 쓰라고 강요하냐?
  • Was 2017.11.18 20:23 (*.46.6.5)
    나도 싫어해서 안하는데..
    그냥 힘내자 열심히 하자
    잘햇어...등등 이런말 쓰ㅓ..
  • 2017.11.18 20:56 (*.62.162.174)
    자꾸 뜬금없이 힘내자 으쌰으쌰 하는게 싫단거라니깐 ㅋㅋ 단체사진찍는데 왜 힘내자 얄심히하자 하냐는 가지
  • ㅁㄴㅇ 2017.11.18 22:44 (*.100.81.217)
    현직 미국인이다. 화이팅이라고 안한다. 일본애들은 화이또라고 하는거 아니냐? 맥락에 따라서 고! 컴온! 하면서 파이트! 할수 있겠지만 시도때도 없이 한국처럼하진않는다
  • ㄴㄴ 2017.11.19 00:10 (*.36.147.226)
    파이팅은 이미 한국 고유 단어임
    한류땜에 외국애들이 역수입해서 쓴다
  • 11 2017.11.19 13:55 (*.94.58.171)
    직업이 미국인..?
  • 1992고2유도대표 2017.11.18 23:09 (*.178.33.25)
    화이어이토우스 아닌가요
  • 1 2017.11.18 23:38 (*.248.251.22)
    그럼 V는 뭔데? 승리나 평화를 상징하는 거잖아? 사진 찍을 때마다 승리나 평화를 상징할 이유는 또 뭔데? ㅋㅋ 뭐 화이팅에 대한 하정우의 철학은 크게 이해는 되지만 그렇다고 V를 하는 건 또 뭔가 싶네 ㅋㅋ 뭐 따로 또 하정우 나름대로 생각이 있을라나
  • Was 2017.11.19 02:00 (*.46.6.5)
    논점을 비켜갔어..
    남이 추구하는거와 자신이 추구하는바가 다르자나..
  • 징베 2017.11.19 02:16 (*.165.216.8)
    군대서 행군같은거 하면 브라보 화이팅이라고 20~30분에 한번씩 외치는데
    그거 따라서 브라보 화이팅 이라고 따라서 외쳐야 하는거 진짜 졸라 극혐이었음
    따라서 외치는 소리라도 작으면 간부가 브라보 이거밖에 안되냐고 하는데 으으 닭살
  • ㅈㄷㅈㄷ 2017.11.19 02:40 (*.237.83.209)
    그럼 미국애들ㄹ은 화이팅 안 쓰고 뭐씀?
  • ㅇㅇㅇ 2017.11.19 03:42 (*.143.11.126)
    go go
  • ㅇㅇ 2017.11.19 04:11 (*.207.81.90)
    이친구 파이팅 없구만
  • 탱덕 2017.11.20 03:05 (*.105.86.58)
    화이팅이 한국에서 쓰는 콩글리쉬는 맞는데 이제는 한국에서 화이팅이란 말을 힘내자 라는 뜻의 응원하는 뜻으로 쓴다는게
    한류 좋아하는 외국인들은 다들 알아서 동남아에서는 아예 대놓고 한국인한테 화이팅이라고 얘기하는 경우도 많고
    심지어 유럽애들하고 얘기할 일이 많은데 젊은 애들은 화이팅이란 말 쓰면서 내가 놀라면 한국에선 화이팅 쓰잖아요라고 말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951 노엘 갤러거와 게리 네빌 6 2017.12.11
4950 뒤태 좋은 우희 5 2017.12.11
4949 대학 동아리 여자 축구 10 2017.12.11
4948 호불호 갈리는 치마ㅤㅤ 13 2017.12.11
4947 AB형 A형 O형 B형 45 2017.12.11
4946 승리의 스시녀ㅤㅤ 8 2017.12.11
4945 개같은 아빠 5 2017.12.11
4944 레이샤 솜의 무브먼트 8 2017.12.11
4943 버스에서 너무한 음식 36 2017.12.11
4942 극한직업 이재진 매니저 39 2017.12.11
4941 대구 대표 술 안주 뭉티기 52 2017.12.11
4940 역사 교사 이다지 22 2017.12.11
4939 겨울에 내리는 악마 25 2017.12.11
4938 아픈 성소 12 2017.12.11
4937 죽은 거리를 살리려는 젊은 열정 24 2017.12.11
4936 오빠 저랑 결혼할래요? 38 2017.12.11
4935 낯선 곳에서 관광지 쉽게 찾아가는 법 27 2017.12.11
4934 여자친구 축구장 공연 15 2017.12.11
4933 너무하다 싶을 정도로 물가가 높은 지역 47 2017.12.11
4932 대단한 정준하 19 2017.12.11
4931 3년 넘게 기다려준 고마운 여친에게 10 2017.12.11
4930 태연과 장나라의 허리 라인 13 2017.12.11
4929 비 내리는 도쿄의 밤 51 2017.12.11
4928 정형돈의 피니쉬 기술 15 2017.12.11
4927 추억의 라면 28 2017.12.11
4926 본인 이름을 마동석이라고 지은 이유 21 2017.12.11
4925 조조의 마음을 너무 잘 읽었던 사람 59 2017.12.11
4924 유재석이 까이는 이유 4 2017.12.11
4923 스킨스쿠버의 위험성 15 2017.12.11
4922 퇴근길 배현진 26 2017.12.11
4921 펄쩍펄쩍 뛰는 드림캐처 유현 3 2017.12.11
4920 강 청소하는 기계 17 2017.12.11
4919 쥬얼리 정 젊은 시절 23 2017.12.11
4918 네덜란드 애들이 아는 한국 축구 선수 20 2017.12.11
4917 김희철에 대한 댓글 9 2017.12.11
4916 메추리 알을 부화 시켜 보았다 20 2017.12.11
4915 빽가네 집 12 2017.12.11
4914 50세 동안남 28 2017.12.11
4913 연예계 골격 끝판왕 이기우 친형 8 2017.12.11
4912 전 세계 도시 땅값 순위 13 2017.12.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30 Next
/ 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