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gif

비야 레알


  • 노란잠수함 2017.11.21 00:02 (*.62.22.251)
    비야레알은 수면 위로 올라온지 꽤되서 ㅎㅎ 마르코스 세냐와 함께 했던 08시즌 전후도 참 좋았고, 지난 시즌 끈끈한 수비도 좋았고
  • 대략 10년 전인가 2017.11.21 00:03 (*.104.75.236)
    나한테 비야 레알은 리켈메 밖에 떠오르지 않아
  • Puff 2017.11.21 00:06 (*.102.130.103)
    챔스 4강까지 가지 않았었음?? 리켈메 혼자 인터밀란 털던 시즌이었나? ㄷ ㄷ ㄷ. 했던 시즌한번 있었는데.
  • .. 2017.11.21 00:07 (*.42.91.175)
    근데 결국 상대 지역으로 전진도 못하고 활동량도 상대랑 비슷하게 가져가는거 같지

    상대 아크서클 근처에서 저런 플레이를 하거나 상대를 훨씬 더 많이 뛰게 해야 저런 플레이에 의미가 있을거 같은데

    저렇게 패싱하다 오른쪽으로 열어주나 한번에 오른쪽으로 열어주나 결국 결과는 똑같은거 아냐?
  • ㅇㅇ 2017.11.21 00:12 (*.62.22.251)
    한번에 열어줄만한 충분한 공간과 그럴 능력이 있다면 간단하고 좋은 선택지 중 하나가 될 수 있겠지만,
    일단 방향을 전환한다는 것 자체의 주 목적이 상대 수비조직을 흔든다는 것이기 때문에 저렇게 짧은패스로 한쪽으로 수비를 몰아넣고 전개하는게 베스트라고 생각함.
  • ㅇㅇ 2017.11.21 00:50 (*.4.101.157)
    공을 소유하고 뛰는것과
    뺏어야하는 입장에서 뛰는건 같은 거리라고 하더라도 압박감이나 체력 소모 자체가 다르다고 합니다
  • ㅂㅂㅂ 2017.11.21 01:25 (*.37.240.128)
    저런플레이를 왜하느냐!

    하면 쉽게 설명하면 체력소모가 다릅니다

    공을가진선수가 우측으로 줄거처럼 모션을취합니다 발목페인팅으로 패스모션을합니다

    그러면 수비측선수들은 그모습을 보고 몸을움직입니다 패스갈곳의방향으로 즉 발한번 페인팅vs 수비를위한 이동 1 2 걸음이라도 이동

    이것이 90분 내내 된다고 하면 아무래도 수비측 선수들이 체력소모가 커지겠지요

    그래서 점유율을 가진팀이 좀더 수월하고 편한기분으로 게임을할수있습니다

    그래서 저렇게 패스를 돌리는거 자체로도 나쁜게아닙니다 복싱으로 치면 바디를 계속 쳐서 데미지를 누적시키는 거와 비슷하다고 할수있겠네요.
  • 아는척 ㄴㄴ 2017.11.21 21:18 (*.221.241.195)
    왼쪽지역에서 짧은 패싱으로 이어가니깐 수비가 그쪽으로 몰리고 반대편이 오른쪽에 공간이 생기는거임
    패싱으로 탈압박을 하는 가장 기본적인 방식임
    축구의 기본입니다 기본도 모르는데 아는척하지마세요

    그리고 그래봤자 수비가 더 많이 뛰고 축구는 상대적인 스포츠가 상대보다 내 덜뛰면되는거임
  • ㅇㅇㅇ 2017.11.21 00:38 (*.42.76.126)
    애무만하고 삽입은 못함
  • ㅇㅇ 2017.11.21 00:51 (*.4.101.157)
    삼각형 만들어주는거 좋네
  • 탱덕 2017.11.21 01:10 (*.105.86.58)
    라리가 팀들은 하위권도 전체적으로 숏패싱 게임에 특화되어 있다. 그 정점이 바르사일뿐이고...
    심지어 역습을 주로하는 ATM조차 타리그 팀 만나면 숏패싱 게임 함.
    반면 EPL에서는 아스날 정도나 라리가의 숏패싱 플레이를 겨우 따라하는 정도인데
    진짜 제대로 된 걸 이번에 펩시티가 보여주고 있지.
  • 축덕 2017.11.21 01:47 (*.62.22.251)
    ?? 펩시티가 숏패스위주로 푼다고?
    점유와 숏패스를 극한으로 중시했던 티카타카는 그당시 바르샤에서까지만 구현가능했고, 뮌헨으로 넘어간 이후부턴 플레이에 있어 다변화를 꾀했음. 수비부터 공격까지 모두 함께하는 플레이를 구현하는게 그 목적이고 그러기 위해선 후방부터의 빌드업이 중요함. 그 빌드업 과정에 있어서 숏패스가 많아보일 수 있겠지만, 일단 중원에 도달한 이후부터의 플레이를 보면 롱패스 비율이 꽤 된다는걸 확인 할 수 있을 거임.
  • 2017.11.21 08:49 (*.7.54.73)
    시야가 좁은 축구.jpg
  • t 2017.11.21 10:29 (*.221.162.116)
    두번 방향전환 할수 있는 기회가 있었는데 자기끼리 돌리다가 결국은 방향전환하잖아.
    점유율만 높은 저런 전진하지 못하는 패스 스타일의 축구는 솔직히 크게 실속 없다.
    저상황 오래 지속되면 오프더볼인 선수들은 움직임이 한정적일수 밖에 없더라고
  • 1 2017.11.21 11:49 (*.93.125.82)
    어떻게 패스하면서 수비보다 더 뛰는 것 같냐?
  • ㅇㅇ 2017.11.21 13:04 (*.229.154.129)
    여기까지 입으론 축구 국가대표들이 이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769 목포에서 계란 맞은 분 11 2017.12.10
4768 빵빵한 헬스녀ㅤㅤ 4 2017.12.10
4767 김정은 뱃살 수준 17 2017.12.10
4766 올바른 자세ㅤㅤ 10 2017.12.10
4765 걸그룹 성공 건물주 테크 7 2017.12.10
4764 여자들이 좋아하는 자세ㅤㅤ 35 2017.12.10
4763 저작권 보호 7년 남은 캐릭터 4 2017.12.10
4762 모모노기 카나 데뷔 시절 5 2017.12.10
4761 여수 밤바다가 특별한 이유 26 2017.12.10
4760 빠가 까를 부른다 25 2017.12.10
4759 유시민의 비유 67 2017.12.10
4758 야구선수들의 패션 센스 24 2017.12.10
4757 한국의 일본 붐? 70 2017.12.10
4756 지드래곤이 88억 주고 매입한 건물 15 2017.12.10
4755 한국의 성씨 개수는 5582개 30 2017.12.10
4754 덕후의 응원소리가 부끄러운 걸그룹 12 2017.12.10
4753 유쾌한 백수 19 2017.12.10
4752 여자 축구 선수 이민아 23 2017.12.10
4751 호불호 극명한 식사 방식 43 2017.12.10
4750 아이돌 한일전 14 2017.12.10
4749 입술 화장 후 물 마시기 16 2017.12.10
4748 강형욱 금수저 논란 20 2017.12.10
4747 못생긴 남녀가 겪는 20대의 삶 43 2017.12.10
4746 90년대를 풍미했던 예능 11 2017.12.10
4745 한남 희철 12 2017.12.10
4744 의도된 자학? 우발적 자해? 15 2017.12.10
4743 배주현의 굴욕 14 2017.12.10
4742 핀란드 친구들이 킹크랩을 대하는 자세 28 2017.12.10
4741 데뷔 10년차 섹시 가수 6 2017.12.10
4740 이게 무슨 원리라던데 23 2017.12.10
4739 신세경 최근 비쥬얼 12 2017.12.10
4738 독수리 발톱 사이즈 13 2017.12.10
4737 말랐는데 큰 여자 19 2017.12.10
4736 이 맛에 애들 키웁니다 18 2017.12.10
4735 모모노기 카나 방송 후기 14 2017.12.10
4734 트럭 운전자 심쿵하는 순간 31 2017.12.10
4733 야구 시상식에 나온 윤보미 4 2017.12.10
4732 가는 다리를 보는 남녀의 시각 19 2017.12.10
4731 본인을 3인칭으로 말하는 은하 11 2017.12.10
4730 천조국 소방차 차선 변경 14 2017.12.1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26 Next
/ 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