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jpg

론 하워드 : 최고의 감독상을 받으실 후보를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나탈리 포트만 : ...여기 모두 남성이신 후보자들 중 말이지요.

(관중 환호, 머쓱한 표정을 보이는 기예르모 델 토로)

 

최고 감독상은 '물의 형태'를 감독한 기예르모 델 토로에게 돌아감.

 

또한 최고의 드라마 영화 상을 받은 바브라 스트라이샌드 또한 여성 감독의 부재를

비난하며 좋은 여성 감독들이 만들어낸 좋은 영화들이 상을 받아야한다고 소감을 밝힘.

 

 

나탈리 포트만 남자감독 발언 당시 감독들 반응 

 

2.gif

멋쩍음 수상자 '길예르모 델 토르 ' 

 

3.gif

덤덤한 '크리스토퍼 놀란'


4.gif

빡친 '리들리 스콧'옹 

 

5.gif

가소로운 '스필버그'

 

 

참고로 나탈리 포트만이 감독한 영화를 살펴보자

 

6.jpeg

과연 평가가 어떨까? 

 

7.jpeg

????

 

그만 알아보자


  • 07 2018.01.11 15:00 (*.106.107.5)
    요즘 헐리웃 페미들이 미투 운동하는건
    전형적인 남혐운동임... 불평등을 핑계로 상대 성에 대해 차별을 강요하는
  • 호이코스타 2018.01.11 15:08 (*.233.0.111)
    어쩌라는거야 5 : 5로 맞춰달라는거야? 아니면 쓰레기같은 자기 영화는 왜 상을 안주냐는거야?
  • 적시타 2018.01.11 15:10 (*.240.195.120)
    기독교와 더불어 또다시 발전에 발목을 잡는 논리구나..
  • ㅇㅇ 2018.01.11 15:15 (*.114.194.18)
    비빌만한 클래스가 아닌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1.11 15:48 (*.79.249.148)
    후보들 클라스 보소 ㅋㅋ
  • ㅇㅇ 2018.01.11 21:05 (*.199.19.40)
    후보 레알이냐 ㅋㅋㅋ

    저정도면 우주정복하겠는데 ㅋㅋ
  • 띵동 2018.01.11 15:54 (*.119.105.226)
    시오니스트 + 페미꼴통 + 아동 성범죄 옹호론자
  • 팩폭러 2018.01.11 15:55 (*.176.156.103)
    편견이라고 말하고 싶겠지만
    사실상 예술 분야는 DNA 단계에서 여성이 남성을 따라갈 수가 없다.
    여성이 가장 소비하는 분야, 화장품, 패션, 헤어 분야에서조차 세계 탑급 기술자들은
    대부분 남자가 차지하고 있다.
    이는 유리천장 때문이 아니다.
    본질적으로 여성이 예술 분야에 있어 남성에 비해 뒤떨어지기 때문이다.

    일단 음악분야.
    음악이라는 장르 자체가 남성이 창시, 발전시켰다.
    동물을 보면안다. 노래? 숫컷이 불러 암컷을 유혹한다.
    사랑의 세레나데, 여자가 부르는 거 봤나? 남자가 부르는 거다.
    여자가 청각이 예민하므로, 유혹 수단으로서 남자가 습득하고 발전시켰음이 분명하다.

    특히 서양음악에서 쓰이는 악기 죄다 남자가 발명했고, 이를 연주하기 위한 작곡도 전부 남자들이 했다.
    그리고 악기란 손가락만 쓰는게 아니다. 온몸을 쓴다. 성악도 마찬가지.
    기본적으로 스태미너가 딸리는 여성이 남성 보다 잘할수가 없다.

    미술분야.
    이성에 대한 갈구와 탐구가 폭발적인 영향력을 행사하는 분야이다.
    따라서 성욕의 영향을 많이 받는데, 성욕이 테스토스테론에 의지한다는 건 잘알려진바, 이 또한 여성이 남자 못따라감.

    문학분야.
    이는 좀 애매한데, 이제까지의 문학적성취를 비롯해 현재도 남성작가들이 주류를 이룬다.
    여성이 두각을 드러내는 경우도 있지만, 거의 대부분이 그 놈의 페미니즘에 호소하는 감성팔이.

    그렇다고 모든 분야에서 여성이 남성보다 열등하진 않다.
    오히려 질서에 순응하고 체계화된 지식을 습득하는 능력은 여성이 남성보다 우월함이 공교육 현장에서 입증되고 있다.
    고등고시 합격자도 여성이 이미 남성을 넘어서고 있고 말이다.

    남자는 합리적이고 논리적이라서 사법, 행정이 적합하고,
    여자는 미적 센스가 뛰어나므로 예술이 맞다는 통념은 그릇되었다.
    오히려 그 반대다.
    여러모로 행정이나 사법분야는 여성에게 적합하고, 예술분야는 남자가 영원히 주도적일 것이다.
  • ㅇㅇ 2018.01.11 16:13 (*.33.153.193)
    흐음 전체적으로 맞는말임
    나만해도 여자 꼬시려고 기타 ㅈㄴ 쳐대다가 취미 붙어서 요샌 작고고 조금씩 함
  • 한수배움 2018.01.11 16:17 (*.46.111.216)
    이분 최소 배우신분
  • ㅇㄹ 2018.01.11 16:26 (*.209.210.120)
    이분 최소 4년재 대학나오신분
  • 제제제제제제제제제제제제제 2018.01.11 16:44 (*.7.46.249)
    넌 중졸?
  • ㅋ2ㅋ2ㅋ2 2018.01.11 19:04 (*.223.23.159)
    ㅡㅡ
  • 징베 2018.01.11 20:11 (*.165.216.8)
    넌 장기의 졸?
  • ㅇㅇ 2018.01.11 22:23 (*.23.238.69)
    흔히 일어날만한 오타를 가지고 집착하는 인간일수록 흠...

    아니다 뭐 그래 학력컴플랙스가 뭐 어떄서 그래 고졸형
  • ㅇㅇ 2018.01.11 23:30 (*.55.98.214)
    그런거 같기도...
    내 느끼기에 여자가 더 이성적인 경우를 꽤 봐서.
  • ㅇㅇ 2018.01.11 15:56 (*.151.2.226)
    더 잘 할 생각은 안하고....
  • ㅁㄴㅇ 2018.01.11 15:57 (*.255.207.77)
    시벌 영화계에 한획을 그은 감독들 앞에서 오딜 보릉내를 내고 있어
    쿠란티노가 옆에었읐음 마이크로 찍었것다
  • 팩폭러 2018.01.11 16:01 (*.176.156.103)
    타란티노다 임마.
    글구 그 사람 보빨러임
  • ㅁㄴㅇ 2018.01.11 16:42 (*.255.207.77)
    아 쿠란틴 타란티노를 내가 뭔생각으로 줄인거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타란티노 성님이 보지빨땐 침대위랑 영화만들때 뿐임.
    진정한 성평등 주의자라 저딴소리 하면 마이크로 Wlr었어
  • ㄴㄴ 2018.01.11 16:57 (*.36.134.18)
    쿠란틴은 또 모여? 형들 나 낚인거?
  • 111 2018.01.11 17:11 (*.167.174.17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쿠란티노씨발수준미달새끼야
  • ㅁㄴㅇ 2018.01.11 17:17 (*.255.207.77)
    ㅋㅋㅋㅋㅋㅋㅋㅋㅋ봐줘여 어제 밤새서 정신이 정신이 아님
    쿠엔틴 타란티노 형 미아내 사랑하는거 알지 ><
  • 사람이름을.. 2018.01.11 18:30 (*.98.90.9)
    뭔 우당탕 쿵쾅쿵쾅도 아니고
  • 2018.01.11 16:48 (*.195.172.15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탈리 50여편의 영화 찍을동안 여성감독이 연출한 영화 하나인가 출연함.
    지가 연출한 거 하나 제외하고 말야.
    쟤는 왜 남성감독이 찍는 영화만 찍어대냨ㅋㅋㅋㅋ
    쟤야말로 여혐 있는거 아니냐?
    진짜 페미들의 억지논리 미쳐버리겠다.
  • ㅇㅇ 2018.01.11 17:04 (*.70.14.130)
    나탈리 팬이었는데 저딴 꼴페미되고 정 싹떨어더라..
    저럴사람이었던가 연기력이 아깝다
  • ㅌㅌ 2018.01.11 17:50 (*.151.104.95)
    요한슨도 나탈리 랑 똑같은 길 걷던데
  • 777 2018.01.11 17:11 (*.161.234.141)
    지는 유태인빽으로 큰 인간이 ㅋㅋ
  • 2018.01.11 18:09 (*.224.60.200)
    꼴패미네 메갈이다
  • 2018.01.11 18:31 (*.29.122.218)
    이ㄴ도 낄끼빠빠를 못하네 페미들 특징인가
    영화판에도 여성할당제 한번 했으면 좋겠다
    ㅄ인증 제대로 하게 ㅋㅋㅋㅋ
  • 헬조센 2018.01.11 20:02 (*.251.203.196)
    세계최고 감독들이랑 비빌려고 들이되네 뇌가리비었낰ㅋ
  • ,,,, 2018.01.11 20:41 (*.248.100.105)
    저 67점도 페미가산점 들어갔을거 생각하면 정말 처참한 완성도라는 야그............
  • 최악이네 ㅅㅂㄴ 2018.01.11 21:08 (*.70.26.5)
    시오니스트 + 꼴페미
  • ㅎㅎ 2018.01.11 23:23 (*.208.79.69)
    축구나 야구에도 여자 할당제 해서 경기해 보자.
    꼴페미들 시무룩한 표정이 보고 싶어진다
  • 33 2018.01.12 00:11 (*.133.146.43)
    왜 저렇게 기를 쓰고 남자를 이길라고 하는건지,,
    남자들은 여자들한테 경쟁의식따윈 없는데
  • 2018.01.12 00:11 (*.172.70.150)
    히틀러가 왜 유태돼지년을 학살했는지 이제 알겠지?
  • 111 2018.01.12 15:04 (*.229.103.57)
    이 쓰레기새끼 신고좀
  • 으응? 2018.01.12 04:31 (*.128.119.29)
    지들이 열심히 할 생각은 안하고
    지들 대우 안해준다는 것들은 정말..
    저기가 무슨 강제로 끌어다 쓰는 판도 아니고
    지들도 충분히 역활 하게 끔하는 경쟁의 장에서
    무슨 여성우대를 바라냐..
  • 11 2018.01.12 08:58 (*.233.176.20)
    선거도 여성할당제를 주장하는것들이 뭔 사고력이 있겠어 ㅋㅋ
  • 핑계 2018.01.12 09:32 (*.62.22.77)
    자기가 진게 여자라서는 핑계를 만글고 싶은거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551 김성태가 생각하는 이상적인 정치 문화 17 2018.01.15
5550 스윙스에게 근자감이란? 34 2018.01.15
5549 메시의 프리킥 19 2018.01.15
5548 걸그룹 멤버들의 세팅 전 머릿결 11 2018.01.15
5547 외국에서 치과의사에 대한 인식 57 2018.01.15
5546 이필모의 롤모델 17 2018.01.15
5545 문익환 목사 참배하는 배우들 42 2018.01.15
5544 남자는 방송 인권도 없나? 20 2018.01.15
5543 이니 레고 출시 48 2018.01.15
5542 게임하느라 진통도 못 느낀 백지영의 자연분만 19 2018.01.15
5541 맨시티를 이기는 방법 23 2018.01.15
5540 핑클 팬이었던 박보검 7 2018.01.15
5539 역풍 부는 평창렬 43 2018.01.15
5538 홍상수 감독에 대한 정유미 정재영 고현정의 인터뷰 21 2018.01.15
5537 담배 맛이 특히 좋은 날 34 2018.01.15
5536 지숙이 근황 16 2018.01.15
5535 가상화폐 탄압에 반대하는 이준석 66 2018.01.15
5534 일본어도 잘하는 예쁜 누님 18 2018.01.15
5533 핫팩에 몰려드는 참새들 13 2018.01.15
5532 대포 든 아이유 8 2018.01.15
5531 머리 감는 방법 7 2018.01.15
5530 김종민이 뜨거운 물에 못 들어가는 이유 10 2018.01.15
5529 미주 뜻밖의 개인기 5 2018.01.15
5528 손흥민 후반 92분 체력 상태 14 2018.01.15
5527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지닌 대한민국의 청년 13 2018.01.15
5526 나연이의 뿌잉뿌잉을 받아라 15 2018.01.15
5525 사회성이 부족하면? 24 2018.01.15
5524 친구 아내 호칭 19 2018.01.15
5523 한결 같은 유해진 6 2018.01.15
5522 야구의 참맛 23 2018.01.15
5521 신화가 오래가는 이유 16 2018.01.15
5520 심판 태클 퇴장 11 2018.01.15
5519 머리카락 넘기는 요망한 그녀 9 2018.01.15
5518 가카의 격노 30 2018.01.15
5517 서프라이즈 40살 아줌마 34 2018.01.15
5516 차원이 다른 천조국 교통사고 4 2018.01.15
5515 7년전 차세대 국민MC 유망주 18 2018.01.15
5514 지리는 수아레즈 12 2018.01.15
5513 윤식당이 불편한 분들 30 2018.01.15
5512 주민투표로 경비원 급여 올린 아파트 11 2018.01.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45 Next
/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