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2.jpg3.jpg4.jpg5.jpg

  • 광대가?? 2018.01.11 15:21 (*.39.130.45)
    즈그조상보다 저따위 광대가 더 낳다고?헐이네
  • ㅇㅇ 2018.01.11 15:27 (*.209.45.110)
    뭘 낳아..
  • 2018.01.11 16:11 (*.62.204.108)
    ㅋㅋㅋ 광대가 뼈를 낳았음ㅋ
  • 어의없다. 2018.01.11 16:59 (*.27.29.216)
    대끌수준이 참 낳네.
    이럴려면 대끌 않다는게 낳다.
  • 글쓴이 2018.01.11 17:47 (*.33.184.231)
    이 녀석 왠지 똑똑해 보이는데?
  • ㅁㅁ 2018.01.11 15:36 (*.203.99.84)
    서현 보면 공주대접? 이쁘니까 사회생활 하면서 많이 받았을거잖아요... 짤에서 보이는 저런 멘트들이나 저런류의 대우들...

    그것을 이제 좀 자연스럽게 받아드린달까? 당연하게 받아드린달까? 고마움이 좀 덜 보이는거 같아요...

    마지막에 보이는 저런류의 표정... 뭔가 당연하게 받아드리는 느낌... 뭐 어디까지나 방송이나 유튜브 보면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요샌 개인적인 생각도 뭐 달면 언냐 ㅇㅇ 이렇게 말해서 뭐 댓글달기가 겁나네요;;;
  • ㅇㅇ 2018.01.11 15:38 (*.93.19.13)
    실제로 당연한걸 어떻게 함
  • 사칭1호 2018.01.11 15:51 (*.9.220.31)
    서현이 화면상에서 뭐 얼마나 고마워해야 너가 이런 댓글 안달도록 만족시킬수 있는걸까?
  • ㅁㅁ 2018.01.11 15:57 (*.203.99.84)
    아니 뭐 특별히 어떤 행동을 해야한다는게 아니라 그냥 느낌? 이란게... 저는 그냥 그렇게 느껴졋다구요
  • 신주영 2018.01.11 17:10 (*.62.173.47)
    난 무슨느낌인지 알거같음 걸그룹내에서도 이미지나 컨셉이 각기다른데 윤아나 태연(과거비주얼기준) 같은애들이 저런반응보이는거랑 서현이 저런반응보이는거랑 느낌이 약간씩다름 서현이 안예쁘다는말이 절대아님
  • ㅇㅇ 2018.01.11 15:53 (*.33.153.193)
    맞습니다. 근데 누구나 매일 나에게 대우를 해주는데 일일이 감사함을 표현하는것도 힘든일이라는걸 생각해보신적 있나요?
    어머니가 밥을 차려주실때 마다 아버지가 한달치 일해서 돈을 벌어오실때 마다 감사함을 느끼긴하지만 매번 표현하긴 힘들죠. 그런겁니다.
    하나더 말하자면 잘생기고 이쁜 사람들은 남들보다 대우를 더 받습니다.
    옳고 그름을 떠나 사회는 그렇습니다.
    개인적으로 사람대 사람으로서 외모가 수려한 사람과의 교제를 원합니다. 그런행동들이 모이면 일종의 현상을 넘어서 문화가 되기도 하죠.
    그 문화권안에서 평생을 이쁘게 살아온 삶이니 당연히 어느정도 무감각해지는건 당연한거 아닐까요
  • ㅁㅁ 2018.01.11 15:58 (*.203.99.84)
    그렇죠.. 자꾸 받다보면 무감각해지는거니까요.. 그런데 이친구가 그 무감각해지는게 다른 이쁜 연예인들에 비해 좀 많이 느껴져서 글 남겨봣어요.
  • ㅁㅁㅇㄴ 2018.01.11 17:05 (*.118.73.173)
    네 많ㅇ ㅣ 불편하시네요 ^^
  • 123 2018.01.12 09:00 (*.102.128.100)
    ㅋㅋㅋㅋ그만좀해 ㅋㅋㅋㅋ 이뻐서 남들이 이쁜대접해쥬는데 자기가 해달라고한거도아니고 당연한거에 일일히 고마워해야하냐 째네한텐 그게당연한건대
  • . 2018.01.11 17:19 (*.47.126.136)
    내가 조상이라도 저정도면 이해 해준다 ㅋㅋㅋㅋ
  • ㅇㅇ 2018.01.11 22:05 (*.23.238.69)
    난 한끼줍쇼만 보면 걔 생각나더라 트와이스 왔는데 학원가야했던 애

    진짜 애 성적 올리고 싶었으면 그 날 하루 풀어주고

    대신 원하는 성적 올릴때 마다 굿즈나 콘서트티켓 해준다고 했으면 더 좋은 성적이 나올텐데

    뭐 내가 애가 없으니까 하는 말일수도 있겠지만
  • ㅇㅇㅇ 2018.01.11 23:03 (*.206.121.89)
    진짜 나도 그거 보고 너무 안타까웠음.
    어짜피 학원가도 집중 못할텐데.
    학습을 통해 배우는것보다는 딱 한번 온 인생추억만들수있는 환경을 만들어주는것도 부모의 역활인데.. 너무 안타깝더라.

    나도 첼시 광팬이여서 호텔앞에서 3 시간 기다렸다가 루이스랑 셀카찍고 사인받은후에 심장떨려서 다음날까지 아무것도 못하겠던데.
  • ㅇㄴㅇ2 2018.01.11 22:31 (*.53.232.147)
    나도 우리집에 여자연예인 오면 있던 약속도 취소 하겠는데?
  • 2018.01.11 22:41 (*.174.226.147)
    설현도 아니고 서현정도는 급이 너무 떨어지지 않냐.
    와도 별 생각없을것 같은데. 그냥 몸매 좋은 일반인이지 저게
  • ㄹㄹㄹ 2018.01.11 23:29 (*.196.121.38)
    서현은 솔직히 일반인 중에서도 예쁜애한테 발릴 레벨 ㅠㅠ
    솔까 팀을 잘 만나서 ㅋ
  • ㅇㅅㅇ 2018.01.12 10:45 (*.119.96.187)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취향은 존중해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551 김성태가 생각하는 이상적인 정치 문화 17 2018.01.15
5550 스윙스에게 근자감이란? 34 2018.01.15
5549 메시의 프리킥 19 2018.01.15
5548 걸그룹 멤버들의 세팅 전 머릿결 11 2018.01.15
5547 외국에서 치과의사에 대한 인식 57 2018.01.15
5546 이필모의 롤모델 17 2018.01.15
5545 문익환 목사 참배하는 배우들 42 2018.01.15
5544 남자는 방송 인권도 없나? 20 2018.01.15
5543 이니 레고 출시 48 2018.01.15
5542 게임하느라 진통도 못 느낀 백지영의 자연분만 19 2018.01.15
5541 맨시티를 이기는 방법 23 2018.01.15
5540 핑클 팬이었던 박보검 7 2018.01.15
5539 역풍 부는 평창렬 43 2018.01.15
5538 홍상수 감독에 대한 정유미 정재영 고현정의 인터뷰 21 2018.01.15
5537 담배 맛이 특히 좋은 날 34 2018.01.15
5536 지숙이 근황 16 2018.01.15
5535 가상화폐 탄압에 반대하는 이준석 66 2018.01.15
5534 일본어도 잘하는 예쁜 누님 18 2018.01.15
5533 핫팩에 몰려드는 참새들 13 2018.01.15
5532 대포 든 아이유 8 2018.01.15
5531 머리 감는 방법 7 2018.01.15
5530 김종민이 뜨거운 물에 못 들어가는 이유 10 2018.01.15
5529 미주 뜻밖의 개인기 5 2018.01.15
5528 손흥민 후반 92분 체력 상태 14 2018.01.15
5527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지닌 대한민국의 청년 13 2018.01.15
5526 나연이의 뿌잉뿌잉을 받아라 15 2018.01.15
5525 사회성이 부족하면? 24 2018.01.15
5524 친구 아내 호칭 19 2018.01.15
5523 한결 같은 유해진 6 2018.01.15
5522 야구의 참맛 23 2018.01.15
5521 신화가 오래가는 이유 16 2018.01.15
5520 심판 태클 퇴장 11 2018.01.15
5519 머리카락 넘기는 요망한 그녀 9 2018.01.15
5518 가카의 격노 30 2018.01.15
5517 서프라이즈 40살 아줌마 34 2018.01.15
5516 차원이 다른 천조국 교통사고 4 2018.01.15
5515 7년전 차세대 국민MC 유망주 18 2018.01.15
5514 지리는 수아레즈 12 2018.01.15
5513 윤식당이 불편한 분들 30 2018.01.15
5512 주민투표로 경비원 급여 올린 아파트 11 2018.01.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45 Next
/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