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2018.02.12 13:32 (*.62.204.26)
    왜저러는거임?
  • 아아 2018.02.12 13:38 (*.95.59.27)
    열폭이지 뭐
  • D 2018.02.12 13:40 (*.46.29.93)
    ㅡㅡ? 너야마로
  • ㄹㅇ 2018.02.12 13:40 (*.239.116.106)
    우리나라가 중국과 수교한 이후로 쭉...
    대만인들은 한국이 통수쳤다고 생각함.
  • ㅁㄴㅇ 2018.02.12 13:51 (*.175.194.105)
    쪽바리가 먼저 했는데.. 지금도 쪽꾹 졸라 빰.. 저 섬나라 때놈들 걍 배아퍼서 지롤인것임..
  • 그러려니 2018.02.12 14:02 (*.36.136.122)
    서울대 다니다가 삼성전자 들어간친구가 있고

    나랑같이 지방대 다니다가 난 좃소기업갔는데 친구는 삼성전자에 들어갔대.

    누가 더 미울까?
  • ㅡㅡ 2018.02.12 14:51 (*.7.54.53)
    응?둘다 왜 미워 해야되는데?
    설대 다닌애는 열공했고
    지잡 다니다 삼전 드간애도
    머 드갔음
    친구라는 단서 달았음
    추카해야지 ㅡㅡ
  • 키야 2018.02.12 16:14 (*.125.174.42)
    너같은 애들을 보고 논점를 흐린다고 하는거야 쟈가 말하고자 하는게 뭔지 뻔히 알면서 이상거에 꼬투리 잡아서 말이야
    그리고 친구라는 개념이 너하고 쟈하고 같으란 법도 없지
    쟈한테는 친구라는게 같이 학교 다니고 그냥 저냥 알고 지낸사이도 다 친구라는 개념이라서 저리 말한거면 틀린것도 아니지
    니가 갖고 있는 친구라는 개념과 쟈가 갖고 있는 개념이 꼭 같을 필요라도 있냐?
  • 113 2018.02.13 00:01 (*.147.172.78)
    넌또뭐래니 유식한척 지랄났네
    왜 미워해야하는거?? 정상적인 사람이라면 이생각부터 할텐데..
    별 개소리를 씨부려놨네
  • ㅇㅇ 2018.02.13 11:19 (*.39.152.184)
    등신이냐 어휴 지적해주면 인정 할 줄 알아라
    왜 미워해야 하는데?ㅇㅈㄹ
    그럼 대만은 왜 미워 하는데?
    일단 질투심이라는게 기저에 전제로 깔려 있는 상황에서 이야기 하는거잖아 등신아
    가서 대만 사람들한테 설교라도 하지 그러냐
    하여간 븅딱들은 지적해주면 인정 할줄을 몰라 꼭 욕을 쳐들어야 속이 시원한가봐
  • ㅋㅋ 2018.02.12 14:52 (*.62.219.129)
    그니까 겨우 그정도로 칼로 찌르겠다니 하는 속좁은 국가라는거지??
    대만이라는곳이
  • ㅁㅁㄴㄴ 2018.02.12 14:57 (*.88.251.194)
    열폭을 정치와 방송에서 이용함.
  • ㅂㅂ 2018.02.12 19:19 (*.217.59.237)
    쯔위만 없었어도 관심밖에 나라지.
  • 2018.02.12 13:41 (*.70.51.72)
    차이니즈 타이페이~
  • 2018.02.12 13:48 (*.201.91.94)
    재들은 그냥 우리나라 상상하면서
    쉐도우복싱하는거네 ㅋㅋㅋㅋㅋ
  • 본인은본인이다 2018.02.12 13:48 (*.7.19.250)
    우리나라 사람 대다수가 대만이 저러든가 말든가 관심1도 없는것처럼 일본인 대다수도 우리에게 관심 없음
  • ㅇㅇㅇ 2018.02.12 13:52 (*.221.245.75)
    일본은 지들끼리 뉴스에서 까고 난리드만
  • ㅇㅇ 2018.02.12 14:04 (*.194.38.217)
    일본은 우리나라 따위가 견제할 수준이안된다.
    우리나라는 북한때메 머지않아 망할꺼다.
  • 123 2018.02.12 19:07 (*.112.222.222)
    일본 야후 뉴스 가봐라.
    한국에서 뭔일만 나면 오분못가서 바로 올라오고
    별 헛소리도 자주본 뉴스 1위한다.
    댓글 읽다보면 진짜 웃음만 나옴.
  • corvo 2018.02.12 19:38 (*.223.35.135)
    20년 전 얘기하고 앉아있네. 우리의 문화나 여행에는 한류 붐 이후로 관심이 식은 게 사실이지만, 절대 다수의 일본인들은 한국의 약진에는 경계하거나 질투하고, 한국의 불행에는 언제나 재밌어 한다. 한국에 관심이 없다면 왜 일본 서점에서 혐한 서적이 그리 잘 팔리겠니.
  • ㅇㅇ 2018.02.12 13:53 (*.112.48.4)
    근데 저것도 화질보면 알겠지만 옛날일임
    대만 틀딱들이나 싫어하지
    새로 올라온 젊은 계층들은 한류때문에 오히려 호감도가 높아
    아니면 다시 태어난다면 어디나라 사람이고싶냐라던지
    가보고 싶은 나라 등등에서 한국이 1위할리가 없지
    근데 예외적으로 스포츠쪽에서는 반한감정이 두드러지긴 함
  • 2018.02.12 14:11 (*.36.141.3)
    우리나라도 한일전에 눈뒤집어 까자너
  • 2018.02.12 15:11 (*.114.22.161)
    요즘 젊은 애들은 별로 안그래...
  • 2018.02.12 14:56 (*.186.42.44)
    한국 젊은이들이 일본문화에 대해 호감도가 높지만
    정작 일본에 대해서 호감도는 늘지 않았듯이

    대만도 마찬가지다.

    너무 좋은쪽으로 확대해석 하지 마라.

    기본적으로 대만은 한국을 싫어한다
    한국도 기본적으로 일본을 싫어하듯이...

    한국이나 대만이나 잘 난놈을 질투하는 마음에서 비롯된거야.
  • ㅇㄴ 2018.02.12 15:17 (*.7.19.159)
    ㄴㄴ 젊은 한국인들 일본에 대해 틀딱마냥 무작정 감정적으로 싫어하지 않음. 대만사람도 마찬가지로 한국에 대해 호의적인 편. 좀 직접 가보고 말해라
  • ㅇㅇ 2018.02.12 17:54 (*.158.73.232)
    일본 좋아 할만한 요소가 있나 뉴스만 보더라도 아베가 한번씩 개소리 하는데 뉴스 안보는 젊은 사람이나 호의 갖겠지
  • ㅉㅈ 2018.02.12 18:14 (*.70.59.33)
    아베랑 일본이 동일시하는 것 부터가 씹노답인데
    일본의 정체성이 아베임? 그 와중에 뉴스 부심 ㅋㅋㅋㅋ니 같은 애들이 대만에서 헛소리하는 뉴스보고 빼애액거리며 한국 죽이고 싶다는 애랑 뭐가 다름? 직접 견문 좀 쌓아라
  • ㅇㄴ 2018.02.12 13:54 (*.33.178.70)
    예전에 내가 몇번이나 썼는데

    대만의 언론 상황은 정상적인 국가 아님

    그 방송끼리 경쟁하면서 친한과 반한이 지들끼리 싸운 결과 ㅋㅋㅋㅋㅋㅋ

    사실 우리는 아무 신경 안쓰는데 말야
  • 2018.02.12 13:57 (*.75.47.168)
    대만지진 났는데 한국중국 도움만 거절하고 일본구조대 7명만 받음
  • 레이 2018.02.12 14:08 (*.143.76.31)
    만만해보여서가 아닐까 싶다. 미국 같은 강대국이였어봐 무시 못 하지. 약한 나라는 쩁이 안 되고 어중간하고 만만해보이니까 저러는거다. 김정은이네 나라에 저런 말 해봐. 핵으로 그냥
  • 열폭 2018.02.12 14:13 (*.98.13.109)
    한국의 반일 감정이랑 비슷한 부분이 많지
  • ㅁㅁㅇ 2018.02.12 19:45 (*.17.42.218)
    미친 반일이랑 어떻게 같냐.. 섬나라때놈들은 지들보다 잘나가니깐 시비... 걍 속이.좁은거고.. 우린 침략 당했잖아..
  • ㅇㅇ 2018.02.12 14:15 (*.36.143.60)
    대만 원주민들은 일본 좋아하고(짱깨보다 잘해줌)
    대만 짱깨들은 한국 싫어하거든(우리나라가 중국 수교하면서 대만 걷어참)
  • ㅇㅇ 2018.02.12 14:16 (*.36.143.60)
    참고로 대만은 원주민 절반 짱깨 절반의 나라야.

    10년전만 해도 짱깨하고 다시 합쳐야된다는 짱깨후손들과
    "여기는 대만이다 짱깨새끼들 중국으로 돌아가"하는 대만 원주민과 대립이 졸 거셌다고 우리나라에 알려졌었지. 지금은 모르겠고
  • ㅇㅇ 2018.02.12 14:30 (*.99.146.239)
    내가 대만에서 만난 여자들은 다 한국 좋아라하던데...내가 잘생겨서 그런가
  • ㅇㅇ 2018.02.12 14:36 (*.82.95.241)
    응 그래
  • ㅁㅁ 2018.02.12 15:55 (*.158.70.195)
    대만 노친내들이나 싫어하지 젊은애들은 반한감정 같은거 거의 없지

    대만 여행 두번 가봤는데 만난 대만사람은 전부 친절했고 한국인에 호의적이었음

    그리고 정치적으로 싫어하는 것과 문화적으로 싫어하는건 차이가 있지

    일본이 정치적으로 극혐이지만 관광은 가고싶지
  • 2018.02.12 14:54 (*.186.42.44)
    한국-일본
    대만-한국
    의 관계도 비슷하다.

    한국은 자국의 모든 불합리한 부조리가 일본 탓이라고 생각한다.
    기본적으로 일본에 비해 우수한 민족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며, 일본은 한국문화를 전수받아 운좋게 근대화에 성공했을 뿐이라며 배 아파함

    대만도 마찬가지. 자국의 위상 약화가 한국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기본적으로 중화민족의 후예인 대만에 비해 한국을 얕잡아보는 시각이 있으며, 아시아4마리의 용에서 자신들을 앞질러 나간 한국을 보며 배 아파함
  • ㅁㅁㄴㄴ 2018.02.12 14:59 (*.88.251.194)
    그닥 비슷하지 않은데.
    대만 젊은 애들은 한국 미워하지 않음.
    우리가 언제 대만을 정복했냐?
  • 2018.02.12 15:14 (*.114.22.161)
    요즘은 한국 젊은 애들도 일본 미워하진 않아
    독도나 위안부 문제 같은 구체적인 사건이나 아베 정부 정도를 욕하지

    일본놈 일본놈 하면서 무조건 일본 얕잡아보려고 억지쓰던 시절 지나감.
    90년대생부터는 특히 더그래...
  • ㄴㅇㅁ 2018.02.12 22:06 (*.209.243.201)
    이 내용이 일본애들이 생각하는 한국인임
    모두 일본탓이고 일본 깔보고 그런거
    사실 젏음세대에선 이제 일본문화 한국문화는 충분히 섞이고 있고 서로 무시하거나 하지 않음
  • 동아시아전문가 2018.02.12 15:12 (*.62.216.54)
    섬짱개 ㅄ들이 극딜하는걸 단교+중국 수교 때문이라고, 지레 미안해야 된단 개드립 하지마라.

    원래 대만은 역대 본토 중국왕조에서 한 번도 관심받아 본 적 없이,

    가끔 한 1-20년에 한 번 정도 태수가 부임해서 들렀다 가고,

    세금만 줄창 걷어가던 그런 곳이었음.

    그런데 청일전쟁 이후로 일본이 점령하자, 대만 원주민들은 오히려 환영하게 됨.

    어차피 내던 세금 내고 부역 하던거 하는데,

    일본은 도로정비부터 시작해서 공장도 지어주고 본격 산업화 군수기지로 만들어주는 거임.

    흙파먹고 고기잡아 100원 벌어 50원 세금내던거보다,

    열도새끼들이 노예처럼 부려먹을지언정,

    일자리 주고 1000원 주면서 500원 뺏어가는게 오히려 더 남는 장사인셈이라,

    대만 원주민들은 우왕ㅋ굳ㅋ 천황만세를 외침.

    일본 입장에선 딱 대만이 중국 본토 견제하면서 동남아까지 아우르는 대동아공영체제 전진기지 요충지임.

    그래서 그렇게 투자했던거.

    지금도 중동 및 유럽으로부터 극동아시아로 석유 및 수출입품목 해상 운송 맟 중국본토 견제 전략요충지라,

    미국이 무기 퍼줘가면서 대만 챙겨주는거임.

    그 후로 일본 패망 후, 모택동에 처발린 장개석 국민당이 대만으로 당장 100만명 가까이 피난해옴.

    오면서 중국 역대 왕조 보물 및 기타등등 몽땅 먹튀해오고, 나름 2차대전때 쌓아둔 장개석과 그 마누라 송미령(이 년 집안이 장난아님)의 전세계 인맥의 권력으로 신속하게 국가체계가 자리잡게 됨.

    (유엔 상임이사국 권한도 상당기간 모택동 본토중국이 아니라 장개석 대만 자유중국이 갖고 있었음)

    당연히 그 과정에서 대만 원주민은 거의 등용되지 못하고,

    오히려 일제때만도 못하게 본토에서 도망온 동포들에게 노예취급 받게 됨.

    빡친 대만 원주민들은 일제시대를 그리워하게 됨.

    그 후로 한국전쟁 거치면서 1960년대부터 일본이 다시 부활하게 되면서,

    기존의 하청기지였던 대만에 다시 부품조달 하청 및 수출입 전진기지로 역할 분담 일감을 주게 됨.

    대만은 다시 일감도 주고 기술도 가르쳐주고 돈도 주고 우왕ㅋ굳ㅋ 질질싸면서 천황만세를 외치게 됨.

    (이게 바로 대만이 대기업 없이 중소기업만 발달 할 수 밖에 없던 여러 이유들 중 하나임. 하청 대만이 지 목소리 내면서 원청 열도한테 개길만큼 커질거 같으면, 열도새끼들이 하청 안 줌.)

    국민당 독재채제를 이어가던 대만은 체제 유지를 위해서 적절한 가상 경쟁자를 도입할 필요가 있었는데,

    마침 적당한게 인구도 얼추 비슷하고 땅덩이도 그렇고 같은 극동아시아 인종 국가에다,

    결정적으로 아주 만만했던 우리나라임.

    지들도 독재인 주제에, 박정희 유신체제 개지@랄로 까고,

    심심하면 유신반대 시위나 전장군 시절 최루탄 시위 뉴스로 내보내면서,

    "저렇게 데모질 하니까 경제발전이 안되는거다"

    라면서 자국민들 세뇌공작 돌입함

    (뭐 그때까진 섬짱개가 더 잘살긴 했음)

    기타등등 줄줄이 언급하면서 청일전쟁때부터 정리하면 논문 한 편 수준인데,

    간단하게 최근 사례부터 요약 한다.

    1983년 5월에 대만 ㅄ새끼들이 당시 대륙짱개 중공 민항기를 하이재킹했는데,

    그 비행기가 우리나라 춘천 미군 비행장에 불시착하게 됨.

    (ㅄ새끼들 하려면 제대로나 하지, 덜떨어진 티는 ㅈ같이냄ㅋㅋㅋ)

    섬짱개들 지들 표현으론 '6義士 의거'라고 하는데,

    그냥 ㅄ같은 납치테러'실패'범들임.

    (당시 서독 검은구월단 사건이 얼마 안된 시점이었고, 최근엔 911사건과 같이, 하이재킹은 국적과 이유여하를 막론하고, 지금도 세계 어느나라에서나 극형가능한 중범죄임)

    그 납치범들 요구사항이 무조건 대만 본국 소환이었음.

    미쳤음? 중범죄자인데??

    미군비행장 불시착이라 미쿡 중재하에 중공과 협상 들어감.

    결국 형식적으로나마 국제법 회부해서 실형 선고하고서,

    강제추방 형식으로 대만으로 보내줌.

    사실상 무죄방면임.

    당시 우리와 중공은 비공식접촉조차 없던, 생판 남인 미수교 상태에다,

    중공도 개ㅈ밥시절이라 미쿡 눈치봐서, 이 정도로 넘어간거임.

    근데 ㅄ섬짱개 새@끼들이 이만큼 배려 해줬는데도, 중재한 미쿡한텐 끽소리도 못하고,

    반공의사들 모욕했다면서 우리한테 지@랄함.

    우리는 오히려 이 일을 계기로 5공부터 중공과 비공식 외교라인 트기 시작해서,

    물태우의 북방정책을 거쳐, 10년 후 결국 수교하게 됨.ㅋㅋㅋ

    (머만 ㅄ새끼들이 전가의 보도로 지@랄 하는 그놈의 '단교'의 원인인 대륙짱개와의 수교 빌미를, 머만 새끼들 지들이 제공한거임. 이 사실은 지들이 불리한걸 아니까 쏙 빼고 단교만 강조함ㅋㅋㅋ)

    여하튼 이게 신의 한 수 인게, 당시 우리는 86아시안게임, 88올림픽 유치해놓고 있는 상태였음.

    그런데, 1980년 모스크바 올림픽때 미쿡+서방진영 보이콧으로 반쪽 올림픽 된 상황이었음.

    당연히 다음 1984 로스엔젤레스 올림픽도 소련+공산진영 보복 보이콧이 예상됐고, 실제 그렇게 됐음.

    우리는 당연히 88올림픽 성공개최를 앙망하는데,

    일단 리허설격인 86아시안게임부터 잘 치러야 하는 상황이었음.

    아시안게임이야 소련은 원래 상관없으니,

    당시 공산진영 투짱인 중공의 86아시안게임에 참가여부가 매우 중요했음.

    중공만 ok해서 86아시안게임을 잘 치러내면,

    88올림픽때 소련을 포함한 동구권 공산진영 참가요청 명분도 서니, 절반 이상은 성공 먹고 들어가는거임.

    그렇게 중공이 참가 수락하고, 우리가 1986년 아시안게임 개최하는 과정에서,

    대회 운영조직위에서는 당연히 섬짱개 청천백일기 게양 금지함.

    (중공이 참가하고 있는 대회이고, 이미 유엔 상임이사국 등 모든 지위는 중공이 갖고있으니 당연한 국제사회관례임.)

    섬짱개 농구대표팀이 항의랍시고, ㅄ같이 본국으로 자진 철수함.

    섬짱개 새끼들 발끈해서 우리 대사관에 화염병 던지고 지@랄 함.

    1988년 올림픽 개최시에 대만 방송국 새퀴들은 창신동 봉천동 달동네, 노량진 수산시장 뒷골목 같은데만 찍어 방영하면서,

    "이런 더러운 국가에서 올림픽 개최하는건 아시아인으로써 수치" 라는 개소리는 애교.

    (2002 월드컵때 섬짱개 새끼들 지@랄 하던게 뜬금없는게 아니라 원래 하던짓임. ㅄ들ㅋㅋㅋ)

    그간 북방외교를 꾸준하게 추진했던 물태우정부에서 결국 대륙과 수교하면서 대만과 단교하기로 함.

    1992년 5월 대만총통 특사에게 차후 단교 및 중국과 수교 일정 친절하게 알려주면서 대응 시간 줌.

    단교 1주일전 재차 비공식 통보함.

    단교 3일전 8월21일 공식 최후 통보함.

    이 정도까지 해줬는데, 이 ㄱㅅㄲ들은 못 나간다고 지@랄하고 피해자 코스프레함.

    정치적으론 단교이나, 민간 부문 경제 문화 관계는 서로 돈독히 하자는 상호 사전 협의에도 불구하고,

    단교발표하자마자 섬짱깨 개새끼들은 우리 대만 주재원 및 교민들 명의 모든 금융계좌 동결 및

    비행기 운항 스케줄 전면 취소시킴.

    당시 교민, 주재원들 대사관에서 구호물자 받아쓸 정도였음.

    일본? 1972년에 단교하고, 단교일 경찰병력 동원해서 대사관 포위하고 철거 직접 지휘함.

    프랑스? 아예 대사관 안으로 경찰 투입해서 곤봉으로 두들겨 패가면서 강제로 끌어냄.

    섬짱개 새끼들이 이 지@랄 하는데, 우리는 부처냐??

    우리도 명동축제 및 화교학교 청천백일기 게양금지 등등 태클 걸기 시작한거지.

    물론 대륙짱개가 원한것도 있었고.



    시1발 이래도 단교 개드립 치면서 미안해해야 된다느니, 이해는 간다느니 개소리 까댈래???
  • 아시아 보고서 2018.02.12 16:03 (*.43.49.233)
    동아시아 전문가님..재밋게 잘 읽었습니다..꾸벅
  • ㅂㅇㅇㅇ 2018.02.12 17:05 (*.138.110.139)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막연하게만 이해하고 있다가 구체적으로 잘 알게 됐네요
    현재 울나라와 대만의 경제적 국제적 위상 차이가 어느정도 되는지도 알 수 있을까요?
  • ㅏ넌너 2018.02.12 18:30 (*.41.122.147)
    와 긴글인데도 보는 내내 재밌네요

    좋은글.잘 읽고가요
  • 와 술술 나오네 2018.02.12 18:36 (*.139.202.164)
    필와에 정말 별별 전문가가 다 있구나
  • ㅎㅎ 2018.02.12 19:27 (*.204.155.254)
    동아시아전문가님 때문에 페이지 저장했습니다.. 감사합니다.
  • ㅁㄴㅇㄹ 2018.02.12 16:02 (*.179.17.128)
    문제는 한국은 대만 신경도 안씀.

    심지어 대만 태국 구별 못하는 사람도있음.
  • ㅇㅂㅇ 2018.02.12 16:04 (*.248.39.187)
    그 정도는 구분해도 어디 붙어있는지는 대부분 모를듯
  • ㅋㅋㅋㅋㅋ 2018.02.12 19:09 (*.36.136.252)
    존나 찡찡이에 짜증나게구는 스탈이네
  • 2018.02.12 19:23 (*.121.71.196)
    이런거 보여줘도 한국인은 대만에 대해서
    그냥 아무 생각 없지 않나요? 나만 그런가?
    타이완 남바 원 이라고 배그에서는 자주 그러는데..
  • 어쨌건 미안해요! 2018.02.12 19:25 (*.244.24.114)
    쯔위야,미안해요!
  • ds 2018.02.12 19:54 (*.121.70.172)
    ㅋㅋㅋ 대만 빡칠만도하지
  • ㅇㅇ 2018.02.12 21:03 (*.35.210.13)
    게시물은 상당히 옛날글임 거의 십년가까이
    지금은 안저렇다
  • 미스김 2018.02.12 21:37 (*.39.145.204)
    개는 개를 알아보고 짖는다.
    태어난 국적이 대만이냐 한국이냐의 차이만 있을 뿐.
    기레기들의 비율은 우리나 대만이나 삐까삐까. 오히려 중국 기자들의 수준이 높음. 아무나 기자 되는게 아니라서.
  • 1111 2018.02.12 21:39 (*.7.47.29)
    대만은늘 한국보다 잘살아를 외치던 국가에서 서서히 추월당함.
    지금은 비교 대상도 안되지..
    하지만 한국 어르신들은 아직 대만이 한국보다 잘사는 걸로 알고 있어 대만 사람들은 요즘들어 느끼고 있지..
    대만에 한국 기업이 활동 못하는 이유도 이때문이야..
  • 이게 2018.02.12 22:38 (*.247.88.101)
    언제쩍 자료인데
  • 13131 2018.02.12 23:34 (*.165.60.141)
    자국민이 헬조선이라고 비하하는 마당에 다른나라 사람들이 반한감정안갖는게 이상한거지.
  • 111 2018.02.13 00:50 (*.255.246.181)
    지금 대만 여친만 두번째 사귀는데 개착함...
    순수함과 순정이 국가 저변에 아직 살아 있음.
    한국은 개 준지 오래고ㅋ
  • 으응? 2018.02.13 05:55 (*.128.119.29)
    대만놈들 불쌍하더라
    이번 입장식에도 대만놈들 타이완으로 못나오고 Chinese Taipe로 나오던데
    개 불쌍... 나라 취급도 못받는 놈들
  • d 2018.02.13 08:58 (*.140.117.169)
    니가 불쌍한데? 대만가봐라 대만을 대만성이라고 한다 중국의 대도시를 보통 성이라고 하는데 대만인들이 대만성이라고 하는걸 보면 모르겠냐?
  • d 2018.02.13 08:58 (*.140.117.169)
    taipe는 또 머냐
  • ㅁㄴㅇㄹ 2018.02.13 14:30 (*.132.103.249)
    10여년전 싱가폴에서 대만애들을 만났었는데
    남자들은 적대적이더라
    근데 여자애들은 한국에 호감이었음(한국 드라마때문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181 모델 김빛나라ㅤㅤ 5 2018.02.23
6180 가오캥이 19 2018.02.23
6179 데뷔 전 그녀ㅤㅤ 20 2018.02.23
6178 이소라가 노래를 잘 부르지 않는 이유 67 2018.02.22
6177 평창렬을 막아낸 1등 공신 24 2018.02.22
6176 톱스타 섭외를 노리는 용건 할배 22 2018.02.22
6175 북괴한테 쿠사리 먹는 북조선TV 35 2018.02.22
6174 축의금 먹튀 당한 차태현 8 2018.02.22
6173 축구장 번지 16 2018.02.22
6172 분위기에 취한 크라머 26 2018.02.22
6171 한지민 인성 수준 29 2018.02.22
6170 밥데용이 한국행을 선택한 결정적 이유 18 2018.02.22
6169 나랑 연애하는 게 부끄러운 여자 30 2018.02.22
6168 억울하다는 중국 선수들 39 2018.02.22
6167 살만 좀 더 찌면 13 2018.02.22
6166 한국GM 명퇴 조건 35 2018.02.22
6165 빌 게이츠의 생필품 가격 퀴즈 36 2018.02.22
6164 위험한 스키 하프파이프 20 2018.02.22
6163 원폭 맞은 당시 일본 16 2018.02.22
6162 불후의 강민경 16 2018.02.22
6161 실명 걸고 재반박하자 사과 41 2018.02.22
6160 자연스러운 친누나 연기 14 2018.02.22
6159 여자를 홀리는 비법 32 2018.02.22
6158 안경 선배의 저주 7 2018.02.22
6157 스테로이드 효과 46 2018.02.22
6156 안아주는 미주 5 2018.02.22
6155 꼰대를 알아보는 방법 38 2018.02.22
6154 김재경 바르던 김새롬 17 2018.02.22
6153 안경 쓴 체조 요정 49 2018.02.22
6152 웨딩드레스 입은 하니 5 2018.02.22
6151 월급은 제자리인데 25 2018.02.22
6150 귀여운 일본 스노보드 누나 15 2018.02.22
6149 그녀의 비즈니스 컨셉 14 2018.02.22
6148 지리는 회전 9 2018.02.22
6147 아이돌은 표정이나 패션도 자유롭게 할 수 없다 7 2018.02.22
6146 평창 인근 상인들 울상 28 2018.02.22
6145 겉보기와 많이 다른 연예인 21 2018.02.22
6144 종교계까지 퍼진 미투 운동 12 2018.02.22
6143 내가 하논말이 잔난가타쏘? 11 2018.02.22
6142 교차로의 자전거 25 2018.02.22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62 Next
/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