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넷플릭스 2018.05.22 01:28 (*.106.191.194)
    도대체가 어휴 언제까지
  • 진실의방 2018.05.22 01:59 (*.252.67.46)
    이제 시작이다 가즈아!!!!!!!!!!!!!!!!!!!!
  • ㅇㅇ 2018.05.22 10:46 (*.38.11.22)
    선동에 놀아난것들은 지능적으로 문제가있음 ㅉㅉ
  • 얘들아 2018.05.22 17:08 (*.106.31.81)
    선동이 아니란다. 다이빙벨은 뒤집어진 세월호에 생존자가 있었다면 구출을 위한 필수장비중의 하나였다.
    그 당시 생존자가 존재한다는 가정이였다면 생존자를 물 위로 안전하게 생환시킬 수 있는 장비가 다이빙벨 외에 뭐가있었지?
    사실 세월호가 완전 침몰한 이후에 생존자가 있기는 힘들었지만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구조에 최선을 다한다면 반드시
    투입되어야 할 장비였다. 잠수병 때문에 생존자를 바로 물 위로 올릴 수 없기 때문이다.

    잠수병
    (潛水病, Decompression Sickness(DCS))
    깊은 바다 속에 잠수했을 때 호흡에 의해 폐로 흡입된 질소가 강한 수압 때문에 혈액에 용해되었다가 급하게 수면 밖으로 나왔을 때, 압력이 낮아지면서 혈애에 용해되었던 질소가 기포가 되어 모세혈관을 막아 인체에 이상을 일으키는 현상
  • 2018.05.23 16:36 (*.219.124.115)
    그 필수장비인 다이빙벨 상태 봤냐? 청테이프로 덕지덕지 발라논거 너같으면 안심하고 사용하겠냐 선동이 이렇게 무섭습니다 여러분
  • ㅇㅇ 2018.05.22 03:18 (*.139.193.182)
    끝날때까지 끝난게 아니지~~
  • 213123 2018.05.22 13:12 (*.250.15.226)
    무식한 시키야 원인이 명쾌하게 나온게 있냐?
    아는거 있으면 씨부려바 니네 가족도 전부다 저런식으로 몰살 당하길 바란다.
  • ㅇㅇㅇㅇ 2018.05.22 15:37 (*.186.206.21)
    ㄷㄷㄷ 악담보소
  • 2018.05.22 02:10 (*.34.205.206)
    와이프가 나레이션 했네ㅋㅋㅋㅋ
  • ㅇㅇ 2018.05.22 02:27 (*.38.10.200)
    이상호 ㅋㅋㅋ
  • 글쓴이 2018.05.22 03:02 (*.65.169.149)
    조또 감성팔이를 못하면 정권 유지가 안돼?
  • ㅇㅇ 2018.05.22 03:58 (*.58.231.70)
    아니 딴건 몰라도 저 다이빙벨은 사업욕심으로 들이댔다가 멍석 깔아주니 토낀게 밝혀진 건인데
    왜 저걸로 감성팔이함?
  • 한보왕 2018.05.22 04:45 (*.190.80.154)
    송옥숙이 아깝다
    송옥숙 누님 정글의법칙에 한번 가셔야지
  • 34 2018.05.22 05:08 (*.209.173.194)
    무슨 기획 이상호 이런거면 모르겟는데 감독 이상호 ㅋㅋㅋ 김광석 부인 의혹제기하던거는 뭐 어떻게됫냐?
  • 어쩌라고? 2018.05.22 05:33 (*.209.151.8)
    세월호 이야기 한다. -> 아직도 의혹, 감성팔이 한다.

    세월호 이야기 안한다. -> 그렇지 딱 정권 획득이 목적이었고 이용할 가치가 있었지!
  • ㅇㅇ 2018.05.22 07:31 (*.252.250.61)
    그런걸 떠나서 다이빙벨은 사기극이었잖아
  • 1c3 2018.05.22 09:23 (*.199.79.92)
    근데 둘다 사실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정권 획득을 목적으로 감성팔이를 한거니까 계속 세월호 팔면 아직도 하는거고 안 팔면 이용한거임 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5.22 10:53 (*.98.166.184)
    이건 세월호 이야기도 아님. 다이빙벨은 그냥 사기잖아
  • 다이빙벨 2018.05.22 07:38 (*.62.202.111)
    사업하는사람으로서 좋은 기회었다
  • 2 2018.05.22 07:44 (*.55.195.61)
    애들아 고맙다 - 문재인 -
  • 아놔홀 2018.05.22 07:47 (*.70.53.32)
    이게 돈모으고 만들고 손보는데 자본이 없는 애들이 하면 엄청 오래걸리니까 증거도 부족한게 많을거구
  • 2018.05.22 09:55 (*.36.141.61)
    솔직히 다이빙벨은 에바였는데
  • 정자동 2018.05.22 12:40 (*.12.190.198)
    이건 미련이 아니라 한이 남은거에요
  • 포풍간지 2018.05.22 12:47 (*.5.196.160)
    고맙다 미안하다
  • p군 2018.05.22 15:20 (*.125.46.111)
    아직도 다이빙벨 빠는 두부머리가
    있나? 좌좀 운동권 선동전술에 진저리 칠 때도 되지 않았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50 SNS에 중독된 엄마 14 2018.06.16
3649 여우 같은 연우 10 2018.06.16
3648 연봉 4600만원 극한직업 37 2018.06.16
3647 놀란 사나 3 2018.06.16
3646 초보 10 2018.06.16
3645 24세 모태솔로녀 37 2018.06.15
3644 사우디 히잡 누나 25 2018.06.15
3643 전원책의 질문에 기분 좋아진 유시민 31 2018.06.15
3642 이효리 투입 전 3인조 핑클 26 2018.06.15
3641 핑크색 옷 못 입게 하는 아빠 26 2018.06.15
3640 안젤리나의 입체감 25 2018.06.15
3639 구미 대격변 46 2018.06.15
3638 김준현의 주량 34 2018.06.15
3637 4.27 남북정상회담 이후 반응이 뜨겁다는 토지 22 2018.06.15
3636 하얼빈 냉면 구이 22 2018.06.15
3635 정치 6년차 안철수의 명암 59 2018.06.15
3634 39세 한은정 23 2018.06.15
3633 인간 승리 24 2018.06.15
3632 다섯번째 골 후 사우디 왕세자와 푸틴 17 2018.06.15
3631 구박덩어리가 된 장동민 18 2018.06.15
3630 딸의 남자친구가 왔다 14 2018.06.15
3629 에이핑크 코남주 근황 20 2018.06.15
3628 북한 장성에게 거수경레한 트럼프 논란 23 2018.06.15
3627 컴백 예고한 박봄 최근 비쥬얼 40 2018.06.15
3626 자유한국당 차기 당대표 후보군 59 2018.06.15
3625 BJ 활동 중인 밸리댄스녀 31 2018.06.15
3624 박문성이 하고 싶은 이야기 34 2018.06.15
3623 군필자들의 생존법 13 2018.06.15
3622 묘하게 끌리는 코스프레 23 2018.06.15
3621 월드컵 개막식 무대에서 법규 날린 가수 18 2018.06.15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29 Next
/ 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