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123 2018.07.10 00:00 (*.148.50.95)
    배그 자기장이냐
  • 2018.07.10 12:04 (*.223.16.63)
    ㅋㅋㅋㅋㅋ
  • ooOoo 2018.07.10 01:06 (*.39.60.56)
    베트남에서 저거 자주 봤음. 특히 호치민은 산이 없어서 더 자주 봄. 멀리서 구름이 밀려오는데 그 밑에만 비가 쫙쫙 내림..
  • 때타니 2018.07.10 01:28 (*.233.30.107)
    나는 축구하다가 운동장에서 봤음
    운동장 반대편에서 빗소리가 쫘악 오더니
    갑자기 비가 내리기 시작하더라
  • 브로콜리 2018.07.10 03:31 (*.112.70.93)
    나는 본적 없는데 옆에서 저렇게 선명한 라인으로 쳐들어오는걸 봤다구요?
  • 2018.07.10 10:51 (*.114.22.161)
    나도 선명한 라인으로 쫓아오는거 피해 도망간적 있음 ㅋㅋ 금방 따라잡혔지만
  • 12 2018.07.10 12:48 (*.206.25.26)
    나도 경험한적있었는데 무서움..ㅋ 마치 폭포가 나에게 점점 다가오는 느낌? 자연이 정말 무섭구나 절로 느껴짐 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50 김치를 기부한 김수미 14 2018.07.19
3749 커피숍에 등장한 신종 진상 64 2018.07.19
3748 우리랑 같이 놀러갈래? 19 2018.07.19
3747 손풍기 마지노선 23 2018.07.19
3746 정준하 삼행시 레전드 8 2018.07.19
3745 액티브X 폐지 상황 21 2018.07.19
3744 대기줄 긴 식당의 창조 컨텐츠 12 2018.07.19
3743 아린이 눈 건드리기 전 9 2018.07.19
3742 취업이 어렵다는 미스코리아 도전자 스펙 22 2018.07.19
3741 아내의 키스씬을 직관 하는 남자 28 2018.07.19
3740 90년대 여름 지하철 온도 52 2018.07.19
3739 우크라이나 10점 만점에 3점 미모 67 2018.07.19
3738 카드 수수료율 팩트 체크 56 2018.07.19
3737 인기만화 작가의 아내와 초호화 자택 25 2018.07.19
3736 반도의 술자리 예절 111 2018.07.19
3735 키가 클까봐 한약 먹는 고등학생 15 2018.07.19
3734 7시간 방치된 채 숨진 아이가 발견된 어린이집 차 53 2018.07.19
3733 아프지 않으려고 계속 치킨을 먹은 남자 18 2018.07.19
3732 휴가철만 되면 급증하는 유기 83 2018.07.19
3731 아이돌 출신인 게 자랑스러운 배우 23 2018.07.19
3730 동아대 조교수 성추행 누명 자살 사건 30 2018.07.19
3729 위기의 PD 23 2018.07.19
3728 좋은 데이트 코스 25 2018.07.19
3727 가정용 전기요금도 결국 57 2018.07.19
3726 구분이 어려운 여자 연예인 13 2018.07.19
3725 태평양 플라스틱 바다 25 2018.07.19
3724 월드컵 결승전 관람하는 윌스미스 아들 비쥬얼 21 2018.07.19
3723 옛날 운전자들 필수품 31 2018.07.19
3722 이것이 쯔위다 15 2018.07.19
3721 상남자식 이벤트 4 2018.07.19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32 Next
/ 132